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노마드 투자자 서한 : 투자업계의 전설 ‘노마드 투자조합’의 시간을 자본으로 바꾸는 장기 퀄리티 투자 원칙과 지혜 (2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Sleep, Nick Zakaria, Qais, 저 김태진, 역 변영진, 역
서명 / 저자사항
노마드 투자자 서한 : 투자업계의 전설 ‘노마드 투자조합’의 시간을 자본으로 바꾸는 장기 퀄리티 투자 원칙과 지혜 / 닉 슬립, 콰이스 자카리아 지음 ; 생각의여름(김태진), generalfox(변영진) 옮김
발행사항
서울 :   더퀘스트 :   길벗,   2022  
형태사항
527 p. : 삽화, 도표 ; 24 cm
원표제
The full collection of Nomad Investment Partnership letters to partners
ISBN
9791140702084
일반주기
색인수록  
김태진의 다른 이름은 '생각의여름'이고, 변영진의 다른 이름은 'generalfox'임  
000 00000nam c2200205 c 4500
001 000046135606
005 20221202163003
007 ta
008 221202s2022 ulkad 001a kor
020 ▼a 9791140702084 ▼g 03320
040 ▼a 211009 ▼c 211009 ▼d 211009
041 1 ▼a kor ▼h eng
082 0 4 ▼a 332.6322 ▼2 23
085 ▼a 332.6322 ▼2 DDCK
090 ▼a 332.6322 ▼b 2022z35
100 1 ▼a Sleep, Nick
245 1 0 ▼a 노마드 투자자 서한 : ▼b 투자업계의 전설 ‘노마드 투자조합’의 시간을 자본으로 바꾸는 장기 퀄리티 투자 원칙과 지혜 / ▼d 닉 슬립, ▼e 콰이스 자카리아 지음 ; ▼e 생각의여름(김태진), ▼e generalfox(변영진) 옮김
246 1 9 ▼a The full collection of Nomad Investment Partnership letters to partners
246 3 9 ▼a Full collection of Nomad Investment Partnership letters to partners
260 ▼a 서울 : ▼b 더퀘스트 : ▼b 길벗, ▼c 2022
300 ▼a 527 p. : ▼b 삽화, 도표 ; ▼c 24 cm
500 ▼a 색인수록
500 ▼a 김태진의 다른 이름은 '생각의여름'이고, 변영진의 다른 이름은 'generalfox'임
700 1 ▼a Zakaria, Qais, ▼e
700 1 ▼a 김태진, ▼e
700 1 ▼a 변영진, ▼e
900 1 0 ▼a 슬립, 닉, ▼e
900 1 0 ▼a 자카리아, 콰이스, ▼e
900 0 0 ▼a 생각의여름, ▼e
900 0 0 ▼a generalfox, ▼e
945 ▼a ITMT

소장정보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332.6322 2022z35 등록번호 111872100 도서상태 대출중 반납예정일 2023-03-20 예약 예약한도초과 서비스 M

컨텐츠정보

책소개

시장의 고수도, 재야의 고수도 많은 투자계에서 오랜 기간 많은 이들이 인정하는 사람이 있다. 그들의 이야기를 듣고 또 만나고 싶어 하지만 절대 언론에 노출되는 것을 원치 않는 사람, 영국의 펀드 매니저였던 닉 슬립과 콰이스 자카리아이다. 이들이 ‘노마드 투자조합’이라는 이름으로 2001년까지 2013년까지 약 13년간 펀드를 운용하며 투자자들에게 보냈던 서한이 한 권의 책으로 묶어져 나온다.

기업의 자본 배분과 비즈니스 모델, 경제적 해자 그리고 투자 심리까지 시대를 관통하는 투자의 본질을 말하는 《노마드 투자자 서한》은 독립 출판물로는 이례적으로 단기간에 3천 부 이상 판매고를 올렸고 많은 독자들의 출간 요청에 힘입어 번역과 편집, 디자인 등을 가다듬어 새롭게 정식 출간되었다.

노마드 투자자 서한 함께 읽기 pdf 다운로드

김두용, 김현준, 박성진, 박세익, 숙향, 와이민, 최준철, 홍진채 등 강력추천!
투자업계의 전설 ‘노마드 투자조합’이 말하는 장기 퀄리티 투자의 원칙과 지혜
★ 독립 출판물로 단기간에 3천 부의 판매고를 올리고, 드디어 정식 출간된 화제의 책 ★

2022년 초, 한 권의 책이 투자자들 사이에서 입소문을 거듭하며 퍼져나갔다. ‘노마드 투자조합 투자자 서한’이라는 낯선 이름의 책이었다. 서점에서 판매되는 것도 아니고 개인 홈페이지를 통해 비영리 프로젝트로 진행된 이 독립 출판물은 단기간에 3천 부 이상의 판매고를 올렸고, 여러 투자 고수들 사이에서 필독서로 입소문을 타다 드디어 《노마드 투자자 서한》으로 출간되었다.
‘노마드 투자조합’은 대중적으로 널리 알려진 펀드는 아니지만 2001년부터 2013년까지 약 13년간 누적 수익률 921%, 연 복리 수익률 21%라는 어마어마한 기록을 달성한, 투자 전문가들 사이에서는 이미 전설과도 같은 영국의 투자조합이다. 이 펀드를 운용한 닉 슬립과 콰이스 자카리아는 코스트코와 아마존 같은 기업의 잠재성을 20년 전에 간파한 투자업계의 컬트적 인물로, 2014년 투자조합이 해산하고 나서도 현재까지 그 지분을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유명하다.
저자들은 투자조합을 운용한 13년 동안 1년에 2차례씩 투자자들에게 서한을 보냈는데, 그 안에는 그들의 투자 원칙과 철학이 잘 드러나 있다. 노마드는 투자자들에게 엄청난 투자 수익을 안겨 줬지만 대중 앞에 모습을 잘 드러내지 않는 저자들의 성향 탓에 이들의 인사이트를 확인할 수 있는 자료는 이 서한이 유일했다. 그런 이유로 원래는 비공개 문서였던 이 서한은 투자 고수들 사이에서 해적판으로만 알음알음 공유되어왔다. 그런데 코로나19 팬데믹이 촉발한 전 세계적인 주식 광풍이 서한의 존재를 수면 위로 떠오르게 했고, 자신들이 쓴 서한에 이상한 내용이 추가된 비공식 버전이 인터넷상에 돌아다니자 2021년 초 저자들은 서한의 공식 버전을 자신들이 운영하는 자선재단 홈페이지에 공유한다.
이 서한의 존재를 알게 된 2명의 팬(공동 편역자)은 노마드의 투자 원칙과 지혜를 한국의 많은 사람들에게 알리고 싶어 저자들의 허락을 받아 A4 200장이 넘는 영문 PDF 원고를 모두 번역해 600쪽에 이르는 독립 출판물로 출간하기에 이르렀고, 주문이 쇄도하자 출판사를 통해 출간하게 된 것이다.

13년 누적 수익률 921%, 연 복리 수익률 21%!
단기간의 숫자에 매몰되지 말고 장기적 시야로 기업의 최종 목적지를 고민하라!

《노마드 투자자 서한》은 2001년부터 2013년까지 노마드 투자조합이 어떤 기업에 투자했고, 왜 그런 결정을 내렸는지, 시간이 흐른 후 자신들의 생각과 판단에 어떤 변화가 생겼는지 등 투자를 진행하는 과정의 상세한 기록을 담고 있다. 슬립과 자카리아는 주가를 기준으로 투자를 판단하는 것이 아니라 기업의 최종 목적지는 어디인지, 무엇이 기업의 성공을 가능케 하는지 등 근본적인 가치를 철저하게 탐구하고 투자를 진행했다. 장기적으로 성공 가능성이 높은 비즈니스 모델(‘규모의 경제 공유’)을 살폈고, 경영진의 퀄리티를 예의 주시했으며, 기업 해자의 존재와 그 지속성, 투자 심리 그리고 장기 투자할 수 있는 ‘인내심’을 끊임없이 강조한다. 또한 업계보다 현저히 낮은 운용보수와 실적이 좋지 않다면 받지 않는 성과보수까지, ‘투자계의 이단아’라고 불릴 만큼 올바르고 지적으로 정직한 투자 철학과 방법론을 펼쳤다.
이 책은 약 21년 전의 투자 기록을 담고 있지만 그 내용은 현재에도 여전히 유효하며 우리에게 많은 시사점을 남긴다. 노마드는 그 누구도 제대로 살펴보지 않았던 기업의 잠재성을 들여다볼 줄 알았고, 서브프라임 사태와 같은 큰 위기 속에서도 인내심을 가지고 자신들의 결정을 지속시킬 줄 알았다. 10년 넘게 경이로운 수익률을 올리면서도 자만하지 않았고, 끊임없이 무엇을 하고 무엇을 하지 말아야 하는지 고민하며 자신들의 투자 철학과 방법을 ‘진화’시켜 나갔다.
단기 성과에 일희일비하며 롤러코스터를 타듯이 투자를 하는 사람들, 현재와 같은 투자 암흑기에 의기소침해진 사람들, 홍수처럼 쏟아지는 소음과 같은 각종 정보를 차단하고 정말 중요한 정보에 집중하고 싶은 사람들 그리고 무엇보다 올바른 투자 철학에 대한 좋은 글을 읽고 싶은 독자들에게 이 책은 귀한 떨림과 울림을 선사할 것이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닉 슬립(지은이)

에든버러 대학교 지리학과를 졸업한 후 투자와는 전혀 관련 없는 조경 일을 하다 우연한 계기로 투자업에 발을 들이게 되었다. 월터 스콧&파트너스(Walter Scott&Partners)와 선 라이프(Sun Life), 마라톤 애셋 매니지먼트(Marathon Asset Management)에서 일했다. 단기 실적이 아닌 ‘투자의 퀄리티’를 구현한 워런 버핏을 롤모델로 삼아 처음에는 가치 투자로 시작했으나 시간이 지나면서 자신만의 투자 스타일을 구축했다. 2001년 마라톤 애셋 매니지먼트의 동료인 콰이스 자카리아와 함께 ‘노마드 투자조합’을 결성한 후 13년간 누적 921%라는 경이로운 수익률을 올리며 투자업계의 전설적인 인물로 떠올랐다. 현재는 IGY 재단을 설립해 저소득 지역 아동의 자립을 돕는 자선단체 등을 후원하며 세상에 더 많은 선을 베푸는 일에 힘쓰고 있다.

콰이스 자카리아(지은이)

케임브리지 대학교 수학과를 졸업한 후 당시 아시아 금융시장을 지배하던 홍콩의 쟈뎅 플레밍(Jardin Fleming)에서 주식 애널리스트로 일하며 투자업계에 발을 들였다. 이후 도이체방크(Deutsche Bank)와 마라톤 애셋 매니지먼트에서 근무했다. 고객은 안중에도 없이 그저 벼락부자의 욕망에 사로잡힌 도박판이 된 월스트리트의 문법에 환멸을 느끼던 그는 닷컴 버블 이후 마라톤 애셋 매니지먼트의 동료 닉 슬립과 함께 장기간 최고의 수익을 창출하는 투자조합을 결성하기로 의기투합한다. 그렇게 두 사람이 운용한 노마드 투자조합은 투자자들에게 엄청난 수익을 안겨준 후 2014년 해산했다. 은퇴 이후에 개인적인 투자를 지속하며 런던 수학연구소, 왕립학회, 왕립 신경장애병원 등 의료 및 과학연구 분야의 발전을 도모하는 자선단체들을 후원하고 있다.

생각의여름(김태진)(옮긴이)

서울대학교에서 경영학을 전공했고, 여러 금융기관에서 주식 매니저를 선정하는 업무를 담당했다. 본격적으로 투자를 시작하면서 generalfox(공동 역자)와 함께 스터디를 하다 닉 슬립과 콰이스 자카리아의 투자자 서한 원문을 읽게 됐다. 그들의 철학에 크게 감명을 받아 ‘뭐라도 해보자’라는 마음으로 번역을 결심, 각자의 경험과 노하우를 활용해 번역부터 웹사이트(www.nomadletters.kr) 개설과 독립 출판물 제작, 배송에 이르는 모든 일을 직접 진행했다. 이 독립 출판 작업은 비영리 프로젝트로 일부 수익금을 기부했다. 블로그: blog.naver.com/tajin7000

generalfox(변영진)(옮긴이)

서울대학교에서 경영학을 전공했고, 컨설팅, 가치 평가, 디자인 제품, 아티스트 매니지먼트, 컴퍼니 빌딩 등 다양한 분야의 회사를 창업하고 운영했다. 본격적으로 투자를 시작하면서 생각의여름(공동 역자)과 함께 스터디를 하다 닉 슬립과 콰이스 자카리아의 투자자 서한 원문을 읽게 됐다. 그들의 철학에 크게 감명을 받아 ‘뭐라도 해보자’라는 마음으로 번역을 결심, 각자의 경험과 노하우를 활용해 번역부터 웹사이트(www.nomadletters.kr) 개설과 독립 출판물 제작, 배송에 이르는 모든 일을 직접 진행했다. 이 독립 출판 작업은 비영리 프로젝트로 일부 수익금을 기부했다. 블로그: blog.naver.com/thegeneralfox

정보제공 : Aladin

목차

이 책에 쏟아진 찬사들
시작하며
닉 슬립 서신
워런 버핏 서신
2001년 연간 서한
2002년 반기 서한
2002년 연간 서한
2003년 반기 서한
2003년 연간 서한
2004년 반기 서한
첨부 문서_《아웃스탠딩 인베스터 다이제스트》 수록글
2004년 연간 서한
첨부 문서 1_〈글로벌 인베스트먼트 리뷰〉 수록글
첨부 문서 2_영구 성장 기관
2005년 반기 서한
첨부 문서 1_해자의 측정
첨부 문서 2_짐바브웨
2005년 연간 서한
첨부 문서_재단투자펀드 이사회 대상 강연
2006년 반기 서한
첨부 문서_노마드 투자회사 주주 서신
2006년 연간 서한
첨부 문서_성과보수 및 운용보수 방법론
2007년 반기 서한
첨부 문서_X 투자자 귀하
2007년 연간 서한
2008년 반기 서한
2008년 연간 서한
2009년 반기 서한
2009년 연간 서한
2010년 반기 서한
2010년 연간 서한
2011년 반기 서한
2011년 연간 서한
2012년 반기 서한
2012년 연간 서한
2013년 반기 서한
2013년 연간 서한
마치며
편역 후기
미주
찾아보기

관련분야 신착자료

강인철 (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