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Detail View

Detail View

누구도 나를 화나게 하지 않았다 : 분노, 짜증, 스트레스 다스리는 법 (Loan 1 times)

Material type
단행본
Personal Author
Scheff, Leonard Edmiston, Susan, 저 윤춘송, 역
Title Statement
누구도 나를 화나게 하지 않았다 : 분노, 짜증, 스트레스 다스리는 법 / 레너드 셰프, 수전 에드미스턴 지음; 윤춘송 옮김
Publication, Distribution, etc
서울 :   프롬북스,   2022  
Physical Medium
243 p. : 삽화 ; 21 cm
Varied Title
Cow in the parking lot
ISBN
9791188167678
Bibliography, Etc. Note
참고문헌: p. 241-242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6135045
005 20221124150932
007 ta
008 221124s2022 ulka b 000a kor
020 ▼a 9791188167678 ▼g 03190
040 ▼a 211009 ▼c 211009 ▼d 211009
041 1 ▼a kor ▼h eng
082 0 4 ▼a 152.47 ▼2 23
085 ▼a 152.47 ▼2 DDCK
090 ▼a 152.47 ▼b 2022z2
100 1 ▼a Scheff, Leonard
245 1 0 ▼a 누구도 나를 화나게 하지 않았다 : ▼b 분노, 짜증, 스트레스 다스리는 법 / ▼d 레너드 셰프, ▼e 수전 에드미스턴 지음; ▼e 윤춘송 옮김
246 1 9 ▼a Cow in the parking lot
260 ▼a 서울 : ▼b 프롬북스, ▼c 2022
300 ▼a 243 p. : ▼b 삽화 ; ▼c 21 cm
504 ▼a 참고문헌: p. 241-242
546 ▼a 영어로 된 원저작을 한국어로 번역
700 1 ▼a Edmiston, Susan, ▼e
700 1 ▼a 윤춘송, ▼e
900 1 0 ▼a 셰프, 레너드, ▼e
900 1 0 ▼a 에드미스턴, 수전, ▼e

Holdings Information

No. Location Call Number Accession No. Availability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No. 1 Location Sejong Academic Information Center/Humanities 1/ Call Number 152.47 2022z2 Accession No. 151362254 Availability Available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B M

Contents information

Book Introduction

‘화’는 사회문제를 일으킬 뿐만 아니라 한 개인의 인생을 망가뜨리기도 한다. 폭발하는 것만이 화가 아니다. 짜증, 고집, 침묵, 스트레스, 조급함, 찌푸린 얼굴 등 화는 다양한 방식으로 표현되며 결국 모두에게 상처를 입힌다.

『누구도 나를 화나게 하지 않았다』는 30여 년간 진행되어온 ‘화 다스리기 워크숍’의 핵심을 담고 있다. 저자에 따르면 우리는 나와 주변에서 일어나는 일을 사실 그대로 보지 않고 과거의 특정 경험이나 습관화된 패턴에 따라 잘못 해석할 경우 화가 치밀어 오를 때가 있다. 또한 나의 ‘충족되지 않은 요구’와 마음속 ‘아픈 곳’이 어느 순간 자신도 모르게 폭발하게 만든다. 결국 화는 내 안에서 일어나는 나의 문제인 것이다.

화에 대한 이러한 이해를 바탕으로 저자는 ‘사실을 잘못 이해하지는 않았는지’, ‘나를 매번 욱하게 만드는 아픈 곳은 무엇인지’, ‘나의 요구는 중요하고 합리적인지’, ‘내가 바라는 것을 정확히 전달했는지’를 돌아보라고 권한다. 화는 나의 선택일 뿐, 누구도 나를 화나게 하지 않았다.

“나에게는 화날 일이 하나도 없습니다!”

내 마음 깊은 곳의 상처를 찾고 치유하라!
사소한 짜증부터 조절 안 되는 분노까지 화 확실하게 다스리는 법

★ 30년간 이어온 ‘화 다스리기 워크숍(Letting Go of Anger)’ 결정판
★ 《라이브러리 저널》, 북패시지 등 유명 매체 및 서점 추천
★ 아마존 분노관리 베스트셀러

화가 습관이 되기 전에 내 마음을 다스려라!

‘화’는 사회문제를 일으킬 뿐만 아니라 한 개인의 인생을 망가뜨리기도 한다. 폭발하는 것만이 화가 아니다. 짜증, 고집, 침묵, 스트레스, 조급함, 찌푸린 얼굴 등 화는 다양한 방식으로 표현되며 결국 모두에게 상처를 입힌다.
『누구도 나를 화나게 하지 않았다』는 30여 년간 진행되어온 ‘화 다스리기 워크숍’의 핵심을 담고 있다. 저자에 따르면 우리는 나와 주변에서 일어나는 일을 사실 그대로 보지 않고 과거의 특정 경험이나 습관화된 패턴에 따라 잘못 해석할 경우 화가 치밀어 오를 때가 있다. 또한 나의 ‘충족되지 않은 요구’와 마음속 ‘아픈 곳’이 어느 순간 자신도 모르게 폭발하게 만든다. 결국 화는 내 안에서 일어나는 나의 문제인 것이다.
화에 대한 이러한 이해를 바탕으로 저자는 ‘사실을 잘못 이해하지는 않았는지’, ‘나를 매번 욱하게 만드는 아픈 곳은 무엇인지’, ‘나의 요구는 중요하고 합리적인지’, ‘내가 바라는 것을 정확히 전달했는지’를 돌아보라고 권한다. 화는 나의 선택일 뿐, 누구도 나를 화나게 하지 않았다!

건드리면 폭발하는 나는 지뢰인가 인간인가
『누구도 나를 화나게 하지 않았다』는 화와 관련한 다양하고 흥미로운 사례를 들려주면서 개인 또는 모임에서 화에 대해 생각하고 논의할 수 있게 구체적인 생각 거리를 던져준다. 사람들은 상대의 행동에 어떤 나쁜 의도가 있을 것이라는 생각 때문에 화를 낸다. 내가 짐작하는 상대의 의도가 ‘사실’이 아닐 수도 있지만 더 이상 생각하지 않는다. 습관적인 행동 패턴이 이성적으로 생각하게 하는 대신 감정을 촉발시켜 사실을 있는 그대로 인식하지 못하게 하기 때문이다. 그 결과 어떤 상황이 되면 즉각 감정과 행동이 앞선다. 그리고 나중에 후회한다. 이런 일이 반복되면 화는 습관이 되고 중독이 된다.

너 때문에 화난 게 아니라 나 때문에 화난다
『누구도 나를 화나게 하지 않았다』는 화가 ‘충족되지 않는 요구’에서 비롯된다고 말한다. 그 요구는 ‘배우자에게 사랑받고 싶다’와 같이 중요하고도 합리적인 것도 있지만 ‘초보운전자에게 방해받고 싶지 않다’와 같이 비합리적이고 심지어 불가능한 요구도 있다. 그러므로 화가 나면 우선 나의 어떤 요구 때문인지, 그리고 그 요구가 정당한 것인지를 파악해야 한다. 만일 그 요구가 정당하다면 어렵더라도 표현해야 한다.
충족되지 않은 요구는 ‘아픈 곳’이 되어 찔리게 되면 자동적으로 폭발하게 만든다. 작은 비판에도 발끈한다. 사람들이 아파하는 범위는 명예, 독립성, 인정, 질투, 자존심, 존경 등 다양하며 과거 무력하고 불안했던 상황 속에서 생겨났다. 아픈 곳은 화로, 나아가 증오와 혐오로 발전한다. 그러므로 현재에는 유효하지 않은 아픈 곳을 치유하여 없애야 한다. 아픈 곳이 없으면 찔릴 곳도 없다.

화는 선택일 뿐, 화내지 않아도 괜찮아
『누구도 나를 화나게 하지 않았다』는 화는 결국 자신이 선택하는 것이며, 우리는 궁극적으로 내 안의 화를 연민으로 바꿀 수 있다고 말한다. 이를 위한 첫 단계는 독심술 대신 ‘의도’를 묻는 것이다. 우리는 상대방의 생각을 알 수 있다고 믿지만 일반적으로 그렇지 못하다. 두 번째 단계는 평정심을 유지하고 감사하는 것이다. 그리고 세 번째 단계는 화에 굴복한 상대방에게 연민을 갖는 것이다. 화에서 연민으로 나아가는 과정에는 관용과 용서가 있다. 층간소음 때문에 따지러 올라갔는데 알고 보니 몸이 불편한 할머니의 보행 보조도구 때문일 수 있는데, 이런 일은 우리 주변에 의외로 많다.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Author Introduction

수전 에드미스턴(지은이)

세계적 여성잡지 《레드북(Redbook)》과 《글래머(Glamour)》에서 편집자로 활동했다. 현재 미국 캘리포니아 버클리에 살면서 《뉴욕》 《뉴욕타임스》 《에스콰이어》 《샌프란시스코 크로니클》 등 다양한 매체에서 글을 쓰고 있다.

레너드 셰프(지은이)

달라이 라마로부터 분노 관리에 관한 가르침을 받고 나서 지금까지 30년간 화 다스리기 워크숍을 해오고 있다. 미국 텍사스 주 킬고어에서 태어나 애리조나 대학교에서 경제학과 철학을 공부했다. 캘리포니아 대학교에서 법학박사 학위를 받았으며, 샌프란시스코 베이 지역과 애리조나 주 투손에서 40여 년간 변호사로 일했다.

윤춘송(옮긴이)

경희대학교를 졸업한 뒤 국민대학교 Business IT 전문대학원에서 경영학석사 학위를 받았다. 해외영업과 일간지 기자 등의 직업을 거쳐 지금은 전문번역가로 활동하고 있다. 옮긴 책으로 『누구도 나를 화나게 하지 않았다』『수익 먼저 생각하라』『나는 4시간만 일한다』(공역), 『디지털콘텐츠는 처음입니다만』『나무늘보 널 만난 건 행운이야』『40일 만에 기억력 천재가 된다』 등이 있다.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Table of Contents

머리말 오늘도 또 화를 내셨나요?

1장 화, 이런 거였어?
누구도 나를 화나게 하지 않았다
그래서 화는 낸다고?
내면의 드라마
내 생각이 바로 나
화란 무엇인가?
화에 대한 기존의 접근법

2장 일단 화를 느껴봐
작은 화부터 다스려라
서성거리기 연습
있는 그대로를 보라

3장 충족되지 않은 요구 때문에
요구가 화를 부른다
4가지 요구
왜 요구하지 않는가?
입 밖에 내지 않은 요구들
요구를 밝히지 않으면
나의 요구는 무엇인가?
완벽하지 않아도 좋아

4장 화내면 결국 누구 손해?
화가 인간관계에 주는 피해
화내지 않았을 뿐인데
화나는 대로 행동하면 바보가 된다
너 때문에 이렇게 됐잖아!
화의 물리학
화는 어떻게 전염되는가?

5장 내 속에 화 있다
왜 화를 인정하지 않는가?
인식하지 못한 화 때문에
언제 화가 나는가?
화의 다양한 모습들
인식한다는 것
시계 보기
명상 시작하기

6장 아픈 곳
마음속 아픈 곳
아픈 곳이 없는 삶
쓸데없이 아픈 곳
화와 증오
다른 사람의 아픈 곳 찌르기

7장 조금 친절해도 괜찮아
세상은 생각보다 아름답다
왜 나만 도와줘야 해?
친절은 주고받는 것
베푸는 자가 감사해야 된다

8장 행복에 관한 미신
화의 원인이 행복의 이유가 되다
행복을 줄 거라고 믿는 것들
‘글쎄요’라는 마음

9장 나에게 화가 올 때
바람처럼 곁을 지나가게 하라
반응하지도 응답하지도 마라
유머와 공감을 이용하라
가족 간에 화가 날 때
개선의 여지가 없는 사람의 경우

10장 모든 것이 나의 선택이다
화를 상대하는 3가지 방식
화가 반복되면 습관이 된다
선택은 내가 한다
우주 전체를 상대하지 마라

11장 화에서 연민, 관용, 용서로
연민으로 가는 3단계
관용과 용서
용서하는 인내
사랑하는 사람들을 위한 연민

12장 화를 안 냈더니

참고 자료
감사의 말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New Arrivals Books in Related Fields

Assoun, Paul-Laurent (2022)
류창현 (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