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Detail View

Detail View

노비 종친회 : 고호 장편소설 (Loan 2 times)

Material type
단행본
Personal Author
고호
Title Statement
노비 종친회 : 고호 장편소설 / 고호 지음
Publication, Distribution, etc
서울 :   델피노,   2022  
Physical Medium
337 p. ; 19 cm
ISBN
9791191459357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6135029
005 20221124105731
007 ta
008 221124s2022 ulk 000a kor
020 ▼a 9791191459357 ▼g 03810
040 ▼a 211009 ▼c 211009 ▼d 211009
082 0 4 ▼a 895.735 ▼2 23
085 ▼a 897.37 ▼2 DDCK
090 ▼a 897.37 ▼b 고호 노
100 1 ▼a 고호
245 1 0 ▼a 노비 종친회 : ▼b 고호 장편소설 / ▼d 고호 지음
260 ▼a 서울 : ▼b 델피노, ▼c 2022
300 ▼a 337 p. ; ▼c 19 cm

Holdings Information

No. Location Call Number Accession No. Availability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No. 1 Location Sejong Academic Information Center/Newly arrived Books Corner/ Call Number 897.37 고호 노 Accession No. 151362228 Availability In loan Due Date 2023-04-10 Make a Reservation Available for Reserve R Service M

Contents information

Book Introduction

고호 장편소설. 헌봉달. 대한민국에 듣도 보도 못한 희귀한 성씨를 가진 한 남자가 어느 날 종친회를 설립한다. 희귀 성씨인만큼 찾는 이가 뜸할 줄 알았다. 불행인지 다행인지 곳곳에서 헌씨들이 나타나기 시작하는데, 그런데 웬걸?

이혼 위기의 전업주부, 탈북자, 어딘지 음흉해 보이는 노 교수, 전직 깡패, 미국으로 입양되었던 청년, 엄마 성씨를 따른 문제아까지. 그야말로 좌충우돌 오합지졸이 아닐 수 없다. 그래도 나름 뿌리를 찾겠다는 의지 하나만은 강력하다. 종친회에서 감투 하나씩 맡은 이 많은 뱃사공들 틈에서 회장 헌봉달은 은밀한 계략을 진행시키는데... 과연 노비 종친회의 미래는?

속보! 전국민의 95%, ‘자신은 양반의 후손’이라고 밝혀

조선 초기 전체 인구의 10%도 되지 않던 양반의 비율이 후기에 들어서자 그 수가 어마어마하게 많아져, 21세기인 현재 대한민국 국민의 95%가 자신이 양반 가문이라고 밝혀 화제다. 이로써 당시 중인과 노비였던 많은 이들의 후손은 그 행방이 오리무중이 되고 만 것이다. 핏줄의 진실에 대해 모두가 입을 다물고, 눈을 감고, 못 들은 체한다. 더러는 시골에서 가져왔다는 족보가 뜬금없이 올컬러에 양장본이라 당혹감이 이만저만이 아닌 가운데, 여기 진짜 노비의 후손들이 나타났다.

“우리 가문이 세상에 노비래요, 노비! 모르셨어요?”

헌봉달. 대한민국에 듣도 보도 못한 희귀한 성씨를 가진 한 남자가 어느 날 종친회를 설립한다. 희귀 성씨인만큼 찾는 이가 뜸할 줄 알았다. 불행인지 다행인지 곳곳에서 헌씨들이 나타나기 시작하는데, 그런데 웬걸? 이혼 위기의 전업주부, 탈북자, 어딘지 음흉해 보이는 노 교수, 전직 깡패, 미국으로 입양되었던 청년, 엄마 성씨를 따른 문제아까지. 그야말로 좌충우돌 오합지졸이 아닐 수 없다. 그래도 나름 뿌리를 찾겠다는 의지 하나만은 강력하다. 종친회에서 감투 하나씩 맡은 이 많은 뱃사공들 틈에서 회장 헌봉달은 은밀한 계략을 진행시키는데... 과연 노비 종친회의 미래는?

뛰어난 상상력과 흡입력을 인정받아 이미 드라마로 제작 중인 전작 「평양에서 걸려온 전화」, 「기다렸던 먹잇감이 제 발로 왔구나」 에 이은 또 하나의 화제작.
이번에는 한껏 더 유쾌 발랄하고 매력적인 작품으로 돌아왔다. ‘고호’ 작가가 야심 차게 들려주는 현대판 ‘뿌리 찾기’ 프로젝트!

뿌리 깊은 족보 문화에 던지는 발칙한 의문
기발한 상상력과 탄탄한 구성


대박을 꿈꾸던 사업이 실패하면서 인생의 막다른 길에 내몰린 주인공 헌봉달. 노모가 전답을 담보로 대출을 받아준 덕에 가까스로 목숨은 부지했건만. 편의점을 전전하며 재기를 꿈꾸던 그가 마지막 카드로 꺼내든 카드는 다름 아닌 종친회.
희귀 성씨이기에 친족들을 제외하고는 만나본 적도 없는 그가, 들은 적도 본 적도 없던 ‘진주 헌씨 종친회’를 발족하기에 이른다. 헌봉달과 오합지졸 헌 씨들의 기상천외, 고군분투 종친회 설립 프로젝트!

수백 개의 성씨 중, 눈을 씻고도 찾기 힘든 ‘헌’씨
“우리는 노비 가문인가요?”


희귀 성씨인 ‘헌’씨. 녹록지 않은 각자의 현실에서 지지고 볶으며 살아오던 헌 씨들 - 사업 실패자, 이혼 위기의 전업주부, 탈북자, 정년퇴직 후 노년이 심심한 노교수, 전직 깡패, 미국 입양 청년, 엄마 성씨를 따른 문제아 - 이 모여 자신의 뿌리를 찾아가면서 겪는 에피소드들이 유쾌하게 펼쳐진다.

물론 그들의 여정은 그리 순탄치만은 않다. 자신들의 역사를 거슬러 올라가던 중 헌 씨가 과거에 노비였다는 문서가 발견되면서 시작되는 발칙한 상상.

“우리 가문이 세상에 노비래요, 노비! 모르셨어요?”
- 본문 중에서

반전에 반전. ‘노비 종친회’는 예측하지 못한 일들에 휩싸이고.
그들이 노비 가문일지언정 뿌리를 찾아가고자 애쓰는 과정에서 보여주는 진한 우정과 혈육의 정. 헌 씨들의 우스꽝스러운 휴먼 스토리에 독자들이 한참 웃다 책장을 덮을 때쯤 되면, 가히 가볍지만은 않은 그들의 이야기에 감동하게 될 것이다. 어쩐지 사랑스러운 헌 씨들을 실제로 만나보고 싶어지기까지 한다. 과연 ‘노비 종친회’는 숨겨진 헌씨 가문의 비밀을 밝힐 수 있을 것인가?
이런 탄탄한 스토리 전개의 힘이 놀랍다.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Author Introduction

고호(지은이)

새로운 세계를 만들어내는 데는 자음과 모음만으로도 충분하다는 것이 평소 지론이다. 그런 고민이 만들어낸 세계로는 『평양에서 걸려온 전화』와 『악플러 수용소』, 『과거여행사 히라이스』, 『기다렸던 먹잇감이 제 발로 왔구나』 등이 있으며, 사회적 이슈를 문학적으로 녹이는 데 관심을 기울이고 있다. 지금도 꾸준히 또 다른 세계를 만들기 위해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다. 사단법인 이효석문학선양회와 황토현 문학상, 의정부전국문학상 등에서 수상한 바 있다.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Table of Contents

1장 수단 7
2장 입보 81
3장 시조 127
4장 대동 191
용어소개 336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New Arrivals Books in Related Field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