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이토록 재밌는 음악 이야기 : 거대한 음악 세계로 떠나는 간단하고 유쾌한 여행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Reuter, Christoph 배명자, 역
서명 / 저자사항
이토록 재밌는 음악 이야기 : 거대한 음악 세계로 떠나는 간단하고 유쾌한 여행 / 크리스토프 로이더 지음; 배명자 옮김
발행사항
서울 :   반니,   2022  
형태사항
375 p. : 삽화 ; 22 cm
ISBN
9791167961068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6134722
005 20221121172506
007 ta
008 221121s2022 ulka 000a kor
020 ▼a 9791167961068 ▼g 03670
040 ▼a 211009 ▼c 211009 ▼d 211009
041 1 ▼a kor ▼h ger
082 0 4 ▼a 780.2 ▼2 23
085 ▼a 780.2 ▼2 DDCK
090 ▼a 780.2 ▼b 2022z3
100 1 ▼a Reuter, Christoph
245 1 0 ▼a 이토록 재밌는 음악 이야기 : ▼b 거대한 음악 세계로 떠나는 간단하고 유쾌한 여행 / ▼d 크리스토프 로이더 지음; ▼e 배명자 옮김
260 ▼a 서울 : ▼b 반니, ▼c 2022
300 ▼a 375 p. : ▼b 삽화 ; ▼c 22 cm
546 ▼a 독일어로 된 원저작을 한국어로 번역
700 1 ▼a 배명자, ▼e
900 1 0 ▼a 로이더, 크리스토프, ▼e

소장정보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인문자료실2/ 청구기호 780.2 2022z3 등록번호 151362163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컨텐츠정보

책소개

우리의 음악 상식을 넓혀줄 뿐만 아니라, 흥미롭고 유쾌한 음악 이야기로 가득한 책이다. 음악 전반을 다루면서도 짧고 어렵지 않은 글로 거대한 음악의 세계를 여행할 수 있게 해준다. 음역 폭을 기준으로 뽑은 최고의 가수는 누구인지, 바이올린 목에 있는 달팽이 장식의 역할은 무엇인지, 베토벤을 죽게 한 악기는 무엇인지, CD의 재생시간은 왜 74분으로 정해졌는지 등 어디서 듣기 힘든 잡학지식부터, 재즈 입문을 위한 가수와 곡 추천, 2분 만에 피아노를 칠 수 있는 방법, 속성기타강습 등 실용적인 지식도 가득하다.

또한 이야기 하나가 끝날 때마다, 반복 재생으로 들어볼 다양한 장르의 곡도 추천한다. 뒷부분에서는 음악이론도 살짝 다루는데, 악보 읽는 법이나 화성의 의미까지도 배울 수 있다. 이 책은 순서 없이 건너뛰며 읽어도 좋고 처음부터 차례차례 읽어도 좋다. 일상 틈틈이, 잠들기 전 짧은 독서로도 음악의 세계를 여행하는 즐거움을 만끽할 수 있다.

음악의 재미와 상식이 두 배로 커지는
무한한 음악 세계로의 초대!


음악에 대해 이야기 한다면 무슨 주제로 말할 수 있을까? 보통은 좋아하는 곡, 장르, 가수, 연주자, 그리고 연예인들의 가십성 뉴스일 것이다. 하지만 음악의 세계는 우리가 생각하는 것 이상으로 넓다. 역사, 악기, 연주법, 음악을 만드는 방법, 음악이론 등 파고들수록 이야깃거리가 차고 넘친다. 이러한 음악의 세계에 좀 더 발을 들인다면, 음악 감상자에 머물던 일반 독자들도 음악 애호가로 한층 성장할 수 있을 것이다.
《이토록 재밌는 음악 이야기》는 우리의 음악 상식을 넓혀줄 뿐만 아니라, 흥미롭고 유쾌한 음악 이야기로 가득한 책이다. 음악 전반을 다루면서도 짧고 어렵지 않은 글로 거대한 음악의 세계를 여행할 수 있게 해준다. 음역 폭을 기준으로 뽑은 최고의 가수는 누구인지, 바이올린 목에 있는 달팽이 장식의 역할은 무엇인지, 베토벤을 죽게 한 악기는 무엇인지, CD의 재생시간은 왜 74분으로 정해졌는지 등 어디서 듣기 힘든 잡학지식부터, 재즈 입문을 위한 가수와 곡 추천, 2분 만에 피아노를 칠 수 있는 방법, 속성기타강습 등 실용적인 지식도 가득하다.
또한 이야기 하나가 끝날 때마다, 반복 재생으로 들어볼 다양한 장르의 곡도 추천한다. 뒷부분에서는 음악이론도 살짝 다루는데, 악보 읽는 법이나 화성의 의미까지도 배울 수 있다. 이 책은 순서 없이 건너뛰며 읽어도 좋고 처음부터 차례차례 읽어도 좋다. 일상 틈틈이, 잠들기 전 짧은 독서로도 음악의 세계를 여행하는 즐거움을 만끽할 수 있다.

음역대로 뽑은 세계 최고의 가수?
팝뮤직의 대표 히트곡을 만든 마법의 코드는?


몇 가지 이야기를 살펴보자. 누가 최고의 가수인지 이야기할 때 음역대는 중요한 잣대다. 누가 더 높게 혹은 더 낮게 음을 낼 수 있는지 저마다의 기준으로 이야기하곤 한다. 어떤 사람이 음역 폭을 근거로 가수의 가창력을 분석한 다음 한눈에 볼 수 있는 그래프를 그렸다. 그 결과, 록밴드 건스 앤 로지스의 액슬 로즈가 1위, 머라이어 캐리와 프린스가 그 뒤를 바짝 따랐다. 액슬 로즈는 F1(첫 번째 옥타브 F)에서 B6(여섯 번째 옥타브 B)까지 음을 낼 수 있었고, 머라이어 캐리는 F2(두 번째 옥타브 F)에서 G7(일곱 번째 옥타브 G)까지 낼 수 있다.
악기와 관련된 이야기도 재밌다. 1761년 피뢰침의 발명가, 벤저민 프랭클린이 유리그릇을 겹쳐서 만든 악기, 유리하모니카를 발명했다. 이 악기는 최대 2옥타브의 음을 낼 수 있었고, 베토벤도 이 악기를 연주했다. 그리고 이 악기는 베토벤의 사망 원인으로도 지목된다. 베토벤의 머리카락을 분석한 결과 납중독임이 밝혀졌는데, 바로 이 악기의 유리그릇이 납으로 만든 것이었다.
스트라디바리 바이올린은 왜 특별할까? 어떤 사람들은 그 이유를 목재에서 찾는다. 스트라디바리 생애 이전에 공교롭게도 화산이 폭발했고 크레모나 지역의 기온이 떨어져 나무가 더 느리게 자랐다. 이 나무가 솜씨 좋은 스트라디바리를 만나 멋진 소리를 내는 것일 수도 있다. 또 어떤 사람들은 200년 동안 유지된 이 바이올린의 창자현 때문이라고 말한다. 과거의 바이올린 제작자는 동물 창자의 일부를 길게 꼬아 현을 만들었다. 오늘날에는 대부분 알루미늄, 은, 크롬철 같은 다양한 재료의 합성현을 쓴다. 하지만 아직 스트라디바리의 바이올린이 그토록 놀라운 소리를 내는 이유는 아무도 모른다.
좀 더 전문적인 내용으로 들어가 보자. 유명한 팝 뮤직 같은 히트곡을 쓰고 싶다면 4가지 코드를 기억하면 된다. 영어로는 ‘Four Cord Trick’이라고 하는데, I, VI, V, V가 그 코드다. C장조면 I=C, VI=Am, IV=F, V=G로 진행된다. 몇 가지 예로 엘튼 존의 , 본 조비의 , 레이디 가가의 가 이 4가지 코드를 사용했다.

인생 사운드트랙도 찾고
알짜 음악이론도 배우는 모두의 음악책


이 책은 음악을 사랑하는 사람들을 위한 종합 선물이다. 음악에 대해 알고 싶은 거의 모든 것들이 책에 담겨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음악에 대한 애정을 잊은 사람들에게도 다시금 음악에 대한 열정을 불러일으켜준다. 저자는 자신이 청년 시절 즐겨듣던 음악을 이야기하며 우리에게도 인생 사운드트랙이 무엇인지 적어보게 하고, 우리가 생각보다 음악에 대한 재능을 갖고 있다면서 배우고 싶은 악기가 있다면 바로 시작하라고 용기를 준다. 재즈피아노를 전공한 음악가답게 재즈 입문을 위한 가수와 곡도 추천해준다. 음악에 대한 지식을 쌓는 것과 함께, 음악을 즐기고 향유하는 방법을 알려준다.
코드, 장음계, 음정, 리듬, 화음, 화성, 멜로디처럼 얼핏 어려워 보이는 음악이론도 몇 페이지로 쉽게 설명해준다. 합창이나 연주 등을 하지 않는 이상 배우기가 쉽지 않았던 음악이론의 핵심을 책에서 배울 수 있다. 이 책은 70여 가지의 주제로 음악과 관련된 여러 지식을 단순히 전달하는 것에 멈추지 않는다. 음악이 우리 일상에서 얼마나 큰 역할을 하고 있는지, 어떻게 우리 삶을 풍요롭게 할 수 있는지 깨닫게 해준다. 이야기마다 정리되어 있는 저자의 추천곡도 찾아 들으면서 책을 읽다보면 내 안의 뮤지션으로서의 재능이 꿈틀거릴지도 모를 일이다. 적극적으로 음악을 즐기는 법을 이 책에서 배울 수 있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크리스토프 로이더(지은이)

라이프치히와 베를린의 음악대학에서 재즈피아노를 전공했고 졸업콘서트를 마쳤다. 즉흥연주와 고전적 작곡을 융합한 소극장 공연프로그램 ‘클래식 즉흥연주(Klassik improvisiert)’에서 자신의 음악재능을 발휘하고 있다. 오케스트라와 합창단을 위해 음악을 만드는 작곡가이며, 소니 클래식 음반 여덟 장을 연주한 ‘크리스틴 클라스 트리오(Cristin Claas Trio)’의 창단멤버이기도 하다. 2006년부터 소극장 공연예술가 에카르트 폰 히르쉬하우젠(Eckart von Hirschhausen)의 라이브쇼 무대에 음악 게스트로 참여하여 함께 공연했고, 지금은 소극장 공연예술가로 정기적으로 자기만의 솔로 무대를 갖고 있다. 2017년 튀링겐 소극장 예술상 수상. 현재 베를린에 거주 중이다.

배명자(옮긴이)

서강대학교 영문학과를 졸업하고 출판사에서 편집자로 8년간 근무했다. 이후 대안교육에 관심을 가지게 되어 독일 뉘른베르크 발도르프 사범학교에서 유학했다. 현재는 바른번역에서 번역가로 활동 중이다. 『아비투스』, 『숲은 고요하지 않다』, 『세상은 온통 화학이야』, 『우리는 얼마나 깨끗한가』, 『부자들의 생각법』 등 70여 권을 우리말로 옮겼다.

정보제공 : Aladin

목차

사용설명서

01 (몇몇을 제외한) 모두가 뮤지션이다!
02 자연의 음악
03 인생 사운드트랙
04 음악 사전
05 어떤 악기가 내게 맞을까?
06 반복의 기술
07 노래를 부르면 건강해진다
08 파지올리는 스파게티 이름이 아니다
09 음대 입시
10 완벽은 없다
11 유리하모니카
12 청중을 향한 머나먼 길
13 사냥과 채집
14 세계에서 가장 유명한 바이올린
15 이어폰이 청력을 해칠까?
16 발성 연습
17 음역 ─ 당신은 뭐예요?
18 결혼식에 부적합한 음악
19 속성 기타 강습
20 무대 공포증
(……)
61 팝 공식─ 마법의 네 코드
62 C-갈퀴손 연주법─ 2분 안에 피아노 배우기
63 멜로디
64 멜로디의 종말
65 테레민─ 유령 소리
66 1만 시간의 법칙
67 음악으로 먹고살 수 있을까?
68 음악산업─ 재정
69 로드리게스─ 뒤늦은 명성
70 내 얘기를 잠깐 하자면

수수께끼 정답
감사


정보제공 : Aladin

관련분야 신착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