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커튼콜은 사양할게요 : 김유담 장편소설 (2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김유담, 金裕潭, 1983-
서명 / 저자사항
커튼콜은 사양할게요 : 김유담 장편소설 / 김유담
발행사항
파주 :   창비,   2022  
형태사항
357 p. ; 19 cm
ISBN
9788936438883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6134706
005 20221122142456
007 ta
008 221121s2022 ggk 000cf kor
020 ▼a 9788936438883 ▼g 03810
035 ▼a (KERIS)BIB000016565814
040 ▼a 244009 ▼c 244009 ▼d 211009
082 0 4 ▼a 895.735 ▼2 23
085 ▼a 897.37 ▼2 DDCK
090 ▼a 897.37 ▼b 김유담 커
100 1 ▼a 김유담, ▼g 金裕潭, ▼d 1983- ▼0 AUTH(211009)41090
245 1 0 ▼a 커튼콜은 사양할게요 : ▼b 김유담 장편소설 / ▼d 김유담
260 ▼a 파주 : ▼b 창비, ▼c 2022
300 ▼a 357 p. ; ▼c 19 cm
536 ▼a 이 도서는 2022년도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아르코문학창작기금(발간지원) 사업에 선정되어 발간되었음
945 ▼a ITMT

소장정보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3자료실(4층)/ 청구기호 897.37 김유담 커 등록번호 111871611 도서상태 대출중 반납예정일 2023-03-02 예약 서비스 M
No. 2 소장처 중앙도서관/제3자료실(4층)/ 청구기호 897.37 김유담 커 등록번호 111871805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컨텐츠정보

책소개

이 시대 청춘들의 삶을 고유의 활력과 리듬으로 풀어내며 독자들의 많은 사랑을 받은 것은 물론, 2020년과 2021년 연달아 신동엽문학상과 김유정작가상을 수상하며 평단에서도 찬사를 받은 작가 김유담의 장편소설.

창비의 연재 플랫폼 ‘스위치’에서 높은 조회수로 사랑받았던 이번 작품은, 오랜 꿈은 잠시 미뤄두고 회사에 취직해 고군분투하는 신입사원의 이야기를 담아냈다. 늘 피곤한 얼굴로 반쯤 잠에 취한 채 사무실과 월세방을 오가는 주인공 ‘연희’의 모습은 우리의 모습과 다르지 않아 깊은 공감을 불러오며, 이른바 ‘현실 고증’이라고 할 수 있을 만큼 생동감 있는 캐릭터들이 등장하는 회사 생활의 장면들은 풍성한 재미를 더한다.

전작 <탬버린>(창비 2020) <이완의 자세>(창비 2021)에서 지금 이 시대를 살아가는 청년들의 현실을 고스란히 그려내며 재미와 위로를 전했던 김유담의 ‘청춘 삼부작’ 완결편이기도 하다.

찬란한 박수는 없어도 인생의 커튼콜은 우리의 것!
신동엽문학상 김유정작가상 수상작가 김유담의 단짠 청춘 소설


이 시대 청춘들의 삶을 고유의 활력과 리듬으로 풀어내며 독자들의 많은 사랑을 받은 것은 물론, 2020년과 2021년 연달아 신동엽문학상과 김유정작가상을 수상하며 평단에서도 찬사를 받은 작가 김유담의 신작 장편소설 『커튼콜은 사양할게요』가 출간되었다. 창비의 연재 플랫폼 ‘스위치’에서 높은 조회수로 사랑받았던 이번 작품은, 오랜 꿈은 잠시 미뤄두고 회사에 취직해 고군분투하는 신입사원의 이야기를 담아냈다. 늘 피곤한 얼굴로 반쯤 잠에 취한 채 사무실과 월세방을 오가는 주인공 ‘연희’의 모습은 우리의 모습과 다르지 않아 깊은 공감을 불러오며, 이른바 ‘현실 고증’이라고 할 수 있을 만큼 생동감 있는 캐릭터들이 등장하는 회사 생활의 장면들은 풍성한 재미를 더한다. 맛깔나게 읽히는 김유담의 입담으로 지어진, 어디선가 본 듯하면서도 나의 이야기인 것만 같은 이 소설을 읽다보면 깔깔 웃다가도 어느새 눈물짓게 된다. 전작 『탬버린』(창비 2020) 『이완의 자세』(창비 2021)에서 지금 이 시대를 살아가는 청년들의 현실을 고스란히 그려내며 재미와 위로를 전했던 김유담의 ‘청춘 삼부작’ 완결편이기도 하다.

등장하자마자 퇴장하고 싶은 무대,
출근하자마자 퇴근하고 싶은 우리


대학 시절 전부를 연극 동아리에 바치며 연극배우의 꿈을 꾸던 연희는, 꿈은 잠시 뒤로하고 취업하기로 결심한다. 바닥부터 시작해도 성공을 가늠할 수 없는 배우의 길도 험난했지만 취업의 길 역시 만만하지는 않다. 아르바이트를 마치고 돌아와 이력서를 쓰다가도 아직 남은 미련에 연극 오디션 정보를 알아보던 여러 밤이 지나고, 연희는 ‘드림출판사’에 인턴으로 취직하게 된다. 삼개월의 평가 기간이 지나 정규직이 된 연희는 폭언을 일삼는 팀장이 있어 악명 높은 키즈콘텐츠1팀으로 배정받는다. “제발 키즈콘텐츠1팀만은 피하게 해달라고 인사팀을 찾아가 읍소라도 하고 싶은 심정”(14면)이지만, 정규직으로 전환되지 못한 인턴 동기들을 떠올리며 회사 생활을 이어간다. 걸핏하면 소리를 지르는 ‘천팀장’과 여차하면 일을 떠넘기기 일쑤인 ‘성대리’와 함께 일하게 된 연희는 매일같이 화장실에 숨어 눈물을 훔치지만, 퇴근 후 돌아갈 작은 방을 지키기 위해 하루하루 버텨낸다.
“하고 싶은 대로 살지 못”하며 외로운 날들을 견디는(161면) 연희의 곁에는 대학 시절부터 절친한 친구인 ‘장미’와 연인인 ‘종민’이 있다. 연희는 취업이나 안정적인 생활은 포기하고 아르바이트를 전전하면서도 배우의 꿈을 향해 조금씩 나아가는 친구 장미를 질투하고, 알고 보니 십년 넘게 사귄 여자친구가 있던 종민에게 배신감을 느끼면서도 이 둘에게 기대어 한 시절을 보낸다. 장미는 “생각하는 대로 살지 않으면 사는 대로 생각하게 된다”는 유명 격언을 메신저 프로필에 써두는가 하면(185면) 무작정 찾아와 돈을 빌려달라고 뻔뻔하게 말하기도 하지만, 돌아보면 연희가 계속해서 희미하게나마 꿈을 품고 살게 해주는 둘도 없는 ‘상대배우’이다. 여자친구가 있다는 사실을 밝히지 않고 연희와의 관계를 지속하는 것도 모자라 자신을 좋아하는 천팀장의 호감을 이용하는 종민 역시 연희가 가장 힘든 순간 주저 없이 달려와준 유일한 사람이다.
외주 사진작가인 종민을 데리고 가겠다는 천팀장의 사심이 담긴 워크숍에 가야만 하고 천팀장의 차를 세차하는 일을 도맡기도 하며 옷차림도 사회생활의 일부라는 성대리의 구박을 견디는 날들을 보내던 연희가 차츰 회사 생활에 적응할 무렵, 키즈콘텐츠1팀이 기획한 아동전집이 ‘대박’ 난다. 별책부록으로 퍼즐을 제공한 전집은 홈쇼핑 광고에 힘입어 단숨에 베스트셀러가 된다. 모처럼 천팀장, 성대리와 함께 뿌듯함을 느끼던 것도 잠시, 2차 홈쇼핑 방송을 준비하던 중 사건이 발생한다. 본부장이 고른 업체에서 만든 퍼즐에서 독성 물질이 검출되고 실제 피해 아동들이 속출하는 가운데 드림출판사는 책임 회피에 급급하다. 전 직원이 대국민사과에 동원되는 아슬아슬한 날들을 이어가던 중, 연희는 자신의 신세만을 걱정하며 한탄하는 장미에게 버럭 짜증을 내고 만다. 그렇게 장미의 연락은 영영 끊어지게 된다. 매일매일 등장하자마자 퇴장하고 싶은 삶의 무대에서 하고 싶지 않은 배역을 맡아 연기해야만 하는 연희는, 상대배우마저 퇴장해버린 이 무대를 무사히 마칠 수 있을까?

“아무것도 되돌릴 수 없더라도
하나의 막이 끝나면 새로운 막이 열린다는 것을 안다”
빛나지 못해도 우리는 모두 삶의 주연


소설가 권여선의 추천사가 말하듯 “우리의 청춘이 시보다 팍팍한 산문에 가깝다는 것” “성장은 모험담이 아니라 부조리한 에피소드의 연쇄라는 것” 그래서 “그 시절의 아픔이 낭만적으로 녹아 사라지지 않는다는 것”을 김유담의 소설은 적확하게 짚어낸다. “어느 곳에도 없는 나의 자리”(추천사, 윤덕원)를 찾아 헤매는 시간을 보내고 있을 이들을 위한 자리를 기꺼이 마련해내며 한 시절의 어둠을 지나온 사람만이 건넬 수 있는 섣부르지 않은 위로를 건넨다. 한번쯤은 지금 이 생활이 아닌 다른 삶을 꿈꿨을 우리, 지금보다 고작 몇년 젊었던 시간 속에서는 분명 찬란한 꿈을 꾸던 우리, 그러나 줄어드는 통장 잔고와 매달 날아오는 카드 값 문자에 한숨을 내쉬는 이 시대의 ‘우리’라면 김유담의 이야기에 빠지지 않을 도리가 없을 것이다. 암전 속 무대 뒤에서 숨을 죽이고 있을 누군가에게, 김유담은 말한다. 인생은 반짝이는 커튼콜 없이도 괜찮다고, 커튼콜은 사양하겠다고.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김유담(지은이)

2016년 서울신문 신춘문예에 당선되며 작품활동을 시작했다. 소설집 『탬버린』 『돌보는 마음』, 장편소설 『이완의 자세』가 있다. 제38회 신동엽문학상, 제1회 김유정작가상을 수상했다. 사진출처 : (c) 강민구

정보제공 : Aladin

목차

1막 1장 / 픽업(Pick up) / 어른의 맛 / 연극 연습 1. 벚꽃 동산 / 연기의 연기 / 변기를 찾아서 / 온 우주가 당신을 밀어내더라도 / 사진의 이해 / 외근 일지 / 일의 범주 / 연극 연습 2. 하녀들 / 오디션 / 회의주의자의 하루 / 하녀들의 저녁 식사 / 별책부록 / 굳이 만나는 사이 / 별의별 일 / 밥값의 무게 / 감정 교육 / 연극 연습 3. 고도를 기다리며 / 리콜(Recall) / 나한테 잘해주지 마 / 연극놀이 / 청테이프로 만든 집 /
대머리 여가수는 어디로 갔나 / 커튼콜은 사양할게요 / 작가의 말

관련분야 신착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