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안전심리 = 3판

안전심리 = 3판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정진우, 1967-
서명 / 저자사항
안전심리 = Psychology of safety / 정진우 지음
판사항
3판
발행사항
파주 :   교문사,   2022  
형태사항
466 p. : 삽화 ; 23 cm
ISBN
9788936323653
서지주기
참고문헌(p. 453-460)과 색인수록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6126489
005 20220902152445
007 ta
008 220901s2022 ggka b 001c kor
020 ▼a 9788936323653 ▼g 93530
035 ▼a (KERIS)BIB000016399088
040 ▼a 245008 ▼c 245008 ▼d 211009
082 0 4 ▼a 158.7 ▼2 23
085 ▼a 158.7 ▼2 DDCK
090 ▼a 158.7 ▼b 2022
100 1 ▼a 정진우, ▼d 1967- ▼0 AUTH(211009)115466
245 1 0 ▼a 안전심리 = ▼x Psychology of safety / ▼d 정진우 지음
250 ▼a 3판
260 ▼a 파주 : ▼b 교문사, ▼c 2022
300 ▼a 466 p. : ▼b 삽화 ; ▼c 23 cm
504 ▼a 참고문헌(p. 453-460)과 색인수록
945 ▼a ITMT

소장정보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158.7 2022 등록번호 111868736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컨텐츠정보

책소개

안전업무에 종사하는 사람은 안전에 대한 심리학적 지식이라는 것이 갖추고 있으면 좋은 그런 선택적 사항이 아니라 반드시 갖추어야 할 필수적인 사항이라는 점을 유념할 필요가 있다. 본서는 2017년 세종우수학술도서로 선정되었으며, 이번 3판에서는 책의 특정 부분만이 아니라 책 전반에 걸쳐 내용을 보충하고 좀 더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다듬었다. 특히 안전관계자들이 많은 관심을 가지고 있는 사항에 대한 설명을 곳곳에 추가하였다.

“안전은 인간 본능과의 끊임없는 싸움이다.” 미국의 안전심리학자 스콧 겔러(Scott Geller)의 말이다. 안전관리를 하는 데 있어 심리적으로도 접근해야 할 필요를 함축적으로 역설하는 명제이다.
안전을 공학적으로만 접근하려는 생각은 안전의 발전 역사로 볼 때도 구시대적이며, 이는 안전에 대한 이해가 태부족한 데서 기인한다. 산재예방의 아버지라고 불리는 하인리히(H. W. Heinrich)가 일찍이 심리적 접근의 중요성을 강조하였음에도, 우리 사회는 아직까지 안전을 심리학적으로 접근하는 것의 중요성을 제대로 인식하지 못하고 있다.
안전에 다양한 접근이 요구되지만, 국제적으로 유명한 안전학자의 다수가 심리학을 학문적 배경으로 하고 있는 점을 고려할 때 안전에 있어 심리적 접근은 중요한 비중을 차지하고 있고 안전관리의 필수불가결한 부분이라고 할 수 있다. 따라서 안전업무에 종사하는 사람은 안전에 대한 심리학적 지식이라는 것이 갖추고 있으면 좋은 그런 선택적 사항이 아니라 반드시 갖추어야 할 필수적인 사항이라는 점을 유념할 필요가 있다.
본서는 2017년 세종우수학술도서로 선정되었으며, 이번 3판에서는 책의 특정 부분만이 아니라 책 전반에 걸쳐 내용을 보충하고 좀 더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다듬었다. 특히 안전관계자들이 많은 관심을 가지고 있는 사항에 대한 설명을 곳곳에 추가하였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정진우(지은이)

1986년 서울대학교 치의예과에 입학하였다. 대학생활 중 사회현실에 관심을 갖게 되면서 전공공부보다는 인문사회과학 서적에 심취하였다. 20대에 읽은 다양한 인문사회과학 서적은 변증법적 사고와 비판적 사회인식의 자산이 되었다. 현역 군복무 후 문민정부의 출범을 보면서 공직도 괜찮겠다고 생각하여 행정고시를 준비하였다. 곧바로 행정고시 합격 후 줄곧 고용노동부에서 근무하였고, 그중 상당 기간을 산업안전보건부서에서 일하면서 법제도의 선진화 필요성을 실감하였다. 안전법이론에 대한 갈증을 해소하고자 일본으로 유학을 가게 되었고, 쿄토대학교 법정이론과정(석사과정)에서 일본과 독일의 법이론을 깊이 공부할 수 있었다. 이후 사회법으로 우리나라에서 가장 권위 있는 고려대학교 법학과(사회법)에서 <산업안전보건법상 근로자의 법적 지위> 논문으로 박사학위를 받았다. 2015년부터 서울과학기술대학교 안전공학과 교수로 재직하고 있다. 현재 대학에서는 안전관계법, 안전관리론, 안전심리학, 안전문화를 가르치고 있고, 안전문제를 문과계와 이과계를 넘나드는 융복합적 시각으로 접근하여 분석하는 연구를 주로 하고 있다. 또한 우리나라의 척박한 안전이론을 개척하고 체계화하는 일에 매진하고 있다. 이 책도 그러한 계획을 실천하는 작업의 일환이다. 저서로는 이 책 외에 《산업안전보건법론》, 《산업안전보건법 국제비교》, 《위험성평가 해설》, 《산업안전관리론》, 《산업안전보건법》, 《안전심리》, 《안전관리론》, 《안전문화-이론과 실천》, 《안전보건관리시스템》, 《중대재해처벌법》 등이 있다. 이 중 세 권은 세종도서와 대한민국학술원 우수학술도서로 선정되었다.

정보제공 : Aladin

목차

제1편 서론

제2편 리스크와 심리
제1장. 개설
제2장. 위반과 리스크행동의 심리학
제3장. 리스크와 커뮤니케이션
제4장. 산업재해의 리스크와 산업안전
제5장. 소결

제3편 인간행동과 안전심리
제1장. 불안전행동
제2장. 불안전행동의 배후요인
제3장. 부주의의 심리학
제4장. 위반의 심리학

제4편 위험감수성
제1장. 위험감수성의 위상
제2장. 안전 최우선의 정성
제3장. 위험의 통찰
제4장. 혼을 불어 넣언 안전대책
제5장. 관리·감독자의 자세
제6장. 안전스태프의 자세

참고문헌
찾아보기

관련분야 신착자료

임려원 (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