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식민지시기 재조선 일본인의 일본음악 보급·향유와 전개양상

식민지시기 재조선 일본인의 일본음악 보급·향유와 전개양상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김지선, 金志善, 1979-
서명 / 저자사항
식민지시기 재조선 일본인의 일본음악 보급·향유와 전개양상 / 김지선
발행사항
서울 :   민속원,   2022  
형태사항
311 p. : 삽화 ; 24 cm
총서사항
민속원 아르케북스 = Minsokwon archebooks ;215
기타표제
한자표제: 植民地時期 在朝鮮 日本人의 日本音樂 普及·享有와 展開樣相
ISBN
9788928517206 9788928503599 (SET)
일반주기
부록: 『경성일보』로 보는 가부키 조선 공연·공연목록 기사 목록  
서지주기
참고문헌(p. 285-291)과 색인수록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6125232
005 20220819094452
007 ta
008 220818s2022 ulka b 001c kor
020 ▼a 9788928517206 ▼g 94670
020 1 ▼a 9788928503599 (SET)
035 ▼a (KERIS)BIB000016285840
040 ▼a 011001 ▼c 011001 ▼d 211009
082 0 4 ▼a 951.903 ▼a 780.9519 ▼2 23
085 ▼a 953.06 ▼2 DDCK
090 ▼a 953.06 ▼b 2022z7
100 1 ▼a 김지선, ▼g 金志善, ▼d 1979-
245 1 0 ▼a 식민지시기 재조선 일본인의 일본음악 보급·향유와 전개양상 / ▼d 김지선
246 0 ▼i 한자표제: ▼a 植民地時期 在朝鮮 日本人의 日本音樂 普及·享有와 展開樣相
246 1 1 ▼a The spread and enjoyment of traditional Japanese music by the Japanese in colonial Korea and aspects of its development
246 3 1 ▼a Spread and enjoyment of traditional Japanese music by the Japanese in colonial Korea and aspects of its development
260 ▼a 서울 : ▼b 민속원, ▼c 2022
300 ▼a 311 p. : ▼b 삽화 ; ▼c 24 cm
490 1 0 ▼a 민속원 아르케북스 = ▼a Minsokwon archebooks ; ▼v 215
490 1 0 ▼a 민속원 ; ▼v 2000
500 ▼a 부록: 『경성일보』로 보는 가부키 조선 공연·공연목록 기사 목록
504 ▼a 참고문헌(p. 285-291)과 색인수록
830 0 ▼a 민속원 아르케북스 ; ▼v 215
830 0 ▼a Minsokwon archebooks ; ▼v 215
830 0 ▼a 민속원 ; ▼v 2000
900 1 0 ▼a Kim, Jie-sun, ▼e
945 ▼a ITMT

소장정보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3자료실(4층)/ 청구기호 953.06 2022z7 등록번호 111868088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컨텐츠정보

책소개

민속원 아르케북스 215권. 일본 외지 중 조선에 초점을 맞추어 이주자이자 식민자였던 재조선 일본인이 가장 선호했던 일본음악의 향유 실태를 현지 신문, 라디오의 정보를 토대로 밝혀, 당시의 음악문화의 단면을 파악하고자 한다.

식민지 조선의 음악문화는 일본의 조선 통치 이데올로기를 바탕으로 형성되었고, 조선의 전통적 음악문화 양식에서 일본의 식민지화, 근대화 정책에 따라 크게 변화하였다. ‘일본음악’은 일본인의 조선 이주에 따라 일본을 넘어 일본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보급·향유·전개되고 있었는데, 이주자이자 식민자의 ‘일본음악’ 향유 실태는 식민지 조선의 음악문화 일면을 여실히 보여주고 있다.

이러한 ‘일본음악’의 조선 월경은 조선 사회 음악의 양적 팽창을 의미하며, ‘식민지’ 지배라는 시대상을 가장 잘 나타내는 한일 근대음악사의 큰 특징 중 하나이다. 재조선 일본인의 ‘일본음악’ 향유에 따른 일련의 행위는 지금까지 상호 단절되어 서술되어 온 한일 근대음악사를 하나의 흐름으로 연결하는 실마리를 제공 할 것이다.

식민지시기 재조선 일본인들은 자국의 음악을 어떻게 향유했을까
음악의 역할은 시대를 막론하고 모든 사람들에게 정신적인 위안을 주기 위한 것이다. 근대 일본인들이 국가의 이주정책으로 일본의 구 외지로 차례로 옮겨 살면서 고국을 떠난 그들에게 정신적 위안이 된 것은 일본 전통음악이었다. 재조선 일본인은 어떤 방법으로 어떤 음악을 즐기고 있었는지에 대한 의문은 구 외지 일본인 커뮤니티의 음악문화에 대해 조선을 중심으로 구명함으로써, 현재 공백인 일본근대음악사의 한 측면을 재구축 할 수 있는 것과 동시에, 식민지조선의 다양한 음악이 공존해 있었다는 역사적 사실을 밝힐 수 있다. 이 책에서는 일본 외지 중 조선에 초점을 맞추어 이주자이자 식민자였던 재조선 일본인이 가장 선호했던 일본음악의 향유 실태를 현지 신문, 라디오의 정보를 토대로 밝혀, 당시의 음악문화의 단면을 파악하고자 한다.

라디오 방송으로 보는 보급·향유·전개
식민지 조선의 음악문화는 일본의 조선 통치 이데올로기를 바탕으로 형성되었고, 조선의 전통적 음악문화 양식에서 일본의 식민지화, 근대화 정책에 따라 크게 변화하였다. ‘일본음악’은 일본인의 조선 이주에 따라 일본을 넘어 일본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보급·향유·전개되고 있었는데, 이주자이자 식민자의 ‘일본음악’ 향유 실태는 식민지 조선의 음악문화 일면을 여실히 보여주고 있다. 이러한 ‘일본음악’의 조선 월경은 조선 사회 음악의 양적 팽창을 의미하며, ‘식민지’ 지배라는 시대상을 가장 잘 나타내는 한일 근대음악사의 큰 특징 중 하나이다. 재조선 일본인의 ‘일본음악’ 향유에 따른 일련의 행위는 지금까지 상호 단절되어 서술되어 온 한일 근대음악사를 하나의 흐름으로 연결하는 실마리를 제공 할 것이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김지선(지은이)

서울출생 중앙대학교 음악대학 한국음악과 학사과정 졸업(음악학사) 도쿄예술대학대학원 음악연구과 수사과정 수료(음악수사) 도쿄대학대학원 인문사회계연구과 박사과정 수료(문학박사) 현, 일본학술진흥회 특별연구원(RPD, 도쿄대학)   동양음악학회 동일본지부 위원 Goldsmiths University of London, The Asian Music Unit 객원연구원 역임 도쿄예술대학 교육연구조수(악리과, 아트리에젼센터) 역임 일본학술진흥회 특별연구원(PD, 도쿄예술대학) 역임 도쿄대학대학원 인문사회계연구과 연구원 역임 서울대학교 동양음악연구소 객원연구원 역임 주요 논문으로는 「The Formation of Musical Culture and Japanese Traditional Music in Colonial Korea (1910~1945)」(『韓國朝鮮文化硏究』, 2022), 「植民地朝鮮における新聞廣告と音樂-『京城日報』音樂關連廣告からみる諸事情-」(『韓國朝鮮文化硏究』, 2021), 「Music Culture of the Japanese in Colonial Korea as Reflected in the Medea-Focusing on the Reception of Traditional Japanese Performing Art-」(『Bulletin of Hosen College of Childhood Education』, 2021), 「植民地朝鮮におけるメディアと日本音樂-1920年代の京城放送局(JODK)音樂プログラムを手がかりに-」(『比較文化硏究』, 2020), 「The Reception of Western Music within Colonial Korea-focusing on the Actual Situation of Higher Music Education for Koreans-」(『The Hallym Journal of Japanese Studies』, 2020) 등 다수. 저서로는 『식민지 조선의 서양음악 수용과 일본인의 음악활동』(민속원, 2021), 『경성일보 음악관련 광고자료집』 1-1909~1920(민속원, 2021), 『경성일보 음악관련 기사ㆍ광고목록집』(민속원, 2019), 『동양학 학술총서』 9-애국과 독립을 노래하라(공저, 단국대학교출판부, 2022), 『展開する厚生音樂-戰爭·職場·レクリエーション』(공저, 金澤文圃閣, 2021), 『개화기 일제강점기(1876~1945) 재조일본인 정보사전』(공저, 보고사, 2018) 등 있음.

정보제공 : Aladin

목차

머리말
감사의 말
일러두기

서장
1. 이 책의 간행 목적
2. 일본인의 조선 이주와 음악을 둘러싼 환경
3. 식민지 조선의 일본음악 관련 연구
4. 이 책의 구성

제1장 『경성일보』 음악광고로 보는 음악문화와 재조선 일본인
1. 들어가며
2. 신문 구독의 사회적 성격
3. 신문광고를 통한 소비문화와 문화생활
4. 『경성일보』 음악관련 광고로 보는 음악상품
5. 맺음말

제2장 1920년대 경성방송국JODK 음악프로그램과 일본음악
1. 들어가며
2. 경성방송국(JODK) 설립과정
3. 경성방송국(JODK) 프로그램 편성 경향과 음악 프로그램
4. 일본음악 프로그램 편성 상황
5. 맺음말

제3장 1920년의 닌교죠루리계(人形淨瑠璃界)와 요시다 분고로(吉田文五郞)의 조선공연
1. 들어가며
2. 1920년 조선의 죠루리계
3. 1920년의 죠루리와 관련공연
4. 요시다 분고로의 조선흥행
5. 맺음말

제4장 조선의 신일본음악 전개와 도잔류(都山流) 샤쿠하치(尺八)
1. 들어가며
2. 신일본음악과 도잔류 샤쿠하치
3. 재조선 일본인 사회로의 도잔류 샤쿠하치의 보급 전개
4. 『경성일보』로 보는 사토 레이잔의 활동 실태
5. 사토 레이잔의 연주곡목 특징
6. 맺음말

제5장 『경성일보』로 보는 식민대도시 경성의 가부키 공연 실태
1. 들어가며
2. 『경성일보』의 가부키 관련 기사 특징
3. 식민대도시 경성에서의 대가부키 공연의 실태
4. 재조선 일본인과 가부키
5. 맺음말

제6장 식민지 조선의 총력전과 가부키
-나카무라 기치에몬(中村吉右衛門)과 이치카와 엔노스케(市川猿之助)의 조선 위문 순회공연
1. 들어가며
2. 가부키 위문 순회공연
3. 위문 순회공연의 대상자와 주최자
4. 총력전에서의 가부키 공연목록
5. 맺음말
[자료 1] 『기치에몬 일기吉右衛門日記』(1956)에 의한 만주 조선 위문 순회공연 일정
[자료 2] 경성의 사랑

종장
1. 조선음악계의 구도변화
2. 재조선 일본인의 일본음악 향유
3. 한일 근대음악사에서 재조선 일본음악의 의의

부록 『경성일보』로 보는 가부키 조선 공연·공연목록 기사 목록
1. 기사 일람
2. 연목(공연) 리스트
3. 연목(공연) 많은 순

참고문헌
찾아보기

관련분야 신착자료

김영덕 (2022)
방우정 (2021)
현인복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