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나의 말과 글이 특별해지는) 어른의 어휘 공부 (3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신효원
서명 / 저자사항
(나의 말과 글이 특별해지는) 어른의 어휘 공부 / 신효원 지음
발행사항
서울 :   책장속books :   책장속북스,   2022  
형태사항
280 p. ; 19 cm
기타표제
어휘의 빈곤을 채워 내 삶의 밀도를 높이는 법
ISBN
9791191836080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6122370
005 20220727165737
007 ta
008 220726s2022 ulk 000c kor
020 ▼a 9791191836080 ▼g 03190
035 ▼a (KERIS)BIB000016289929
040 ▼a 222003 ▼c 222003 ▼d 211009
082 0 4 ▼a 495.781 ▼2 23
085 ▼a 497.81 ▼2 DDCK
090 ▼a 497.81 ▼b 2022z1
100 1 ▼a 신효원
245 2 0 ▼a (나의 말과 글이 특별해지는) 어른의 어휘 공부 / ▼d 신효원 지음
246 1 3 ▼a 어휘의 빈곤을 채워 내 삶의 밀도를 높이는 법
260 ▼a 서울 : ▼b 책장속books : ▼b 책장속북스, ▼c 2022
300 ▼a 280 p. ; ▼c 19 cm
945 ▼a ITMT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497.81 2022z1 등록번호 111867518 도서상태 대출중 반납예정일 2022-10-26 예약 예약가능 R 서비스 M
No. 2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497.81 2022z1 등록번호 111868420 도서상태 대출중 반납예정일 2022-10-26 예약 서비스 M
No. 3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인문자료실1/ 청구기호 497.81 2022z1 등록번호 151361043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M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497.81 2022z1 등록번호 111867518 도서상태 대출중 반납예정일 2022-10-26 예약 예약가능 R 서비스 M
No. 2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497.81 2022z1 등록번호 111868420 도서상태 대출중 반납예정일 2022-10-26 예약 서비스 M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인문자료실1/ 청구기호 497.81 2022z1 등록번호 151361043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M

컨텐츠정보

책소개

어휘력을 키우기 위해 책과 사전을 가까이하라지만 막상 반복적으로 쓰는 단어를 대체할 어휘를 책과 사전에서 골라내기란 여간 어려운 일이 아니다. 저자는 모호한 대안이 아닌, 어휘의 빈곤을 채울 수 있는 실질적인 해답을 제시하고 있다. 이를 위해 실제로 한국인이 흔히 사용하는 어휘 50여 개를 선정했고 이들의 유의어를 수록했다.

‘한국인이 흔히 사용하는 어휘’로 구성된 만큼 수록된 50개 어휘는 한국인이라면 누구든 반복적으로 사용하고 있는 단어들이다. 저자는 어휘의 뜻을 단순히 사전적 정의가 아닌, 일상 속 이야기를 통해 풀어냄으로 각 어휘가 내포하고 있는 어감을 정확히 알려주어 독자가 적재적소에 다양한 어휘로 바꿔 쓸 수 있도록 한다. 이 책을 따라가다 보면, 어느새 삶의 이야기를 밀도 높게 풀어내고 있는 당신을 만나게 될 것이다.

매일 쓰는 단어 하나만 변주해도
나를 바라보는 사람들의 시선이 달라집니다.

단어 하나 바꾸는 것만으로
내 말의 신뢰도를 높여줄, 단 한 권의 책!


이 책은 ‘한국인들이 반복적으로 쓰는 어휘를 어떻게 하면 다양하고 생동감 있게 바꿀 수 있을까?’라는 질문에서 출발했다. 우리가 하루를 살아가면서 사용하는 어휘의 수는 얼마나 될까? 저자는 우리의 언어 세상을 몇 안 되는 단어가 독식하고 있다고 한다. ‘숱하고 허다하며 수많으며 수두룩하고 비일비재하며 하고많고 흔전만전하다’로 말할 수 있는 상황과 대상은 ‘정말 많고, 너무 많고, 진짜 많고, 좀 많다’로 뭉뚱그려 우리의 어휘력은 옹색해졌고, 그 탓에 말과 글은 매력을 잃고 지루해져 버렸다고 한다.

닳고 닳은 나의 말과 글에 어떻게 생기를 불어넣을까?
고급스럽고 지적인 대화를 위한 유의어의 힘!


어휘력을 키우기 위해 책과 사전을 가까이하라지만 막상 반복적으로 쓰는 단어를 대체할 어휘를 책과 사전에서 골라내기란 여간 어려운 일이 아니다. 저자는 모호한 대안이 아닌, 어휘의 빈곤을 채울 수 있는 실질적인 해답을 제시하고 있다. 이를 위해 실제로 한국인이 흔히 사용하는 어휘 50여 개를 선정했고 이들의 유의어를 수록했다. ‘한국인이 흔히 사용하는 어휘’로 구성된 만큼 수록된 50개 어휘는 한국인이라면 누구든 반복적으로 사용하고 있는 단어들이다. 저자는 어휘의 뜻을 단순히 사전적 정의가 아닌, 일상 속 이야기를 통해 풀어냄으로 각 어휘가 내포하고 있는 어감을 정확히 알려주어 독자가 적재적소에 다양한 어휘로 바꿔 쓸 수 있도록 한다. 이 책을 따라가다 보면, 어느새 삶의 이야기를 밀도 높게 풀어내고 있는 당신을 만나게 될 것이다.

우리는 왜 ‘어휘 공부’를 해야 하는가?

우리 모두에게는 머릿속 무형의 생각과 감정들 그리고 내가 보는 세상을 언어의 모습으로 꺼내 보고 싶은 욕망이 있다고 저자는 말한다. 자신의 이야기를 밀도 높게 풀어내고 싶은 열망 말이다. 그런데 현실은 어떤가?
숙고하고 고려하고 유념하고 궁리하고 사유하고 감안하고 재고하는 각각의 상황을 우리는 오로지 ‘생각하다’로만 ‘생각 없이’ 말하고 있지는 않는가? 나와 상대가 적당히 이해했으면 그만이지 싶겠지만, 실상은 그렇게 단순한 문제가 아니다. 왜냐하면 한정된 어휘 폭은 우리의 언어 세계를 한정 짓기 때문이다. 비트겐슈타인은 ‘언어의 한계는 즉 세계의 한계이다’라고 했다. 자신이 사용하는 어휘의 한계가 내가 이해할 수 있는 세계의 한계를 결정한다는 것이다. 우리는 우리가 아는 어휘의 폭 안에서 자신의 감정과 생각을 표현할 수 있고 또 그 폭 안에서만 타인의 세계를 이해할 수 있다.

그래서, 우리는 어휘를 공부해야 한다.

‘빠짐없이/싹/모조리/몽땅/송두리째/깡그리’로 표현될 수 있는 각각의 상황들을 모두 ‘모두’가 독식하고 있는 우리의 언어 세상에서는 우리는 종일 요동치는 생각과 감정을 세심하게 표현할 수도 이해할 수도 없다. 저자는 어휘의 미묘한 어감을 예시를 통해 잘 보여주고 있다.

[이번 회의에 ‘모두’ 참석해 주시기 바랍니다.]
한 명도 빠지지 말고 모두 다 참석해 달라는 메시지이다. 이때 ‘모두’를 대신할 수 있는 말로 ‘빠짐없이’를 떠올릴 수 있다. ‘하나도 빠뜨리지 않고 모두 다 있게’라는 뜻의 ‘빠짐없이’는 ‘모두’와 비슷한 뜻이지만 ‘모두’보다 더 강한 느낌을 준다. ‘이번 회의에 빠짐없이 참석해 주시기 바랍니다’와 같이 써 보자.
[그는 가족들이 오기 전에 혼자 케이크를 ‘모두’ 먹어 치웠다.]
이 문장에서는 어떤 말로 ‘모두’를 대신할 수 있을까? ‘조금도 남기지 않고 전부’라는 뜻의 ‘싹’을 써 볼 수 있겠다. 모든 것이 없어지거나 사라졌을 때 ‘싹’을 주로 사용하는데 ‘전에 주고받았던 편지들을 싹 버렸다’, ‘그는 가족들이 오기 전에 혼자 케이크를 싹 먹어 치웠다’와 같이 쓴다.
- 본문 중에서 인용-

이 책은 닿고 닿은 어휘들을 대신할 수 있는 여러 유의어를 알려주고, 그것들을 맛있게 사용할 수 있게 한다. 산책길에 문득 사람이 적고 한가한 조용함과 맞닿았을 때, ‘조용하다’라는 말 대신, ‘한갓지다’를 떠올릴 수 있게 말이다. 책에서 제시하고 있는 한국인이 흔히 사용하는 어휘 50여 개의 유의어만 충분히 활용할 수 있어도 당신의 삶은 격이 달라질 것이다. 이제 장막 속에 갇혀 있던 어휘를 드러내어 단어의 선택지를 넓힐 때다. 어휘 폭이 넓어질수록 당신이 마주하는 세상은 더 깊어지고 눈부시게 빛날 것이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신효원(지은이)

한국어 교육 전문가. 이화여자대학교에서 국어국문학을, 동 대학교 국제대학원에서 한국학을 전공했으며 지난 18년간 서강대학교 한국어교육원과 각국 주한대사관에서 한국어 교육을 담당했다. 지은 책으로 《어른의 어휘 공부》, 《아이의 말하기 연습》, 《한 번에 키우기》 시리즈 등이 있다.

정보제공 : Aladin

목차

들어가며 / 어휘의 빈곤을 채워 내 삶의 밀도를 높일 수 있기를

PART 1 한국인이 흔히 사용하는 어휘 ㄱ,ㄴ,ㄷ
ㄱ __1. 감싸다 : 두남두다/옹호하다/두둔하다/비호하다
__2. 고치다 : 바로잡다/바루다/시정하다/정정하다/수정하다
ㄴ __3. 나서다 : 냅뜨다/간섭하다/참견하다/덥적덥적하다/개입하다/간여하다
__4. 낡다 : 남루하다/너절하다/해지다/케케묵다
__5. 느리다 : 더디다/느릿느릿하다/느짓하다/굼뜨다/머줍다
ㄷ __6. 도와주다 : 뒷받침하다/구제하다/조력하다/찬조하다/옆들다/공조하다
__7. 들추다 : 끄집어내다/꼬집다/흉잡다/파잡다/떠들추다/바르집다/이르집다
__8. 대부분 : 대다수/대개/십중팔구/거개
__9. 따지다 : 가리다/콩팔칠팔하다/곰파다/따잡다/공박하다/주판을 놓다
__10. 따뜻하다 : 다사롭다/따사롭다/따사하다/따스하다/따습다/푹하다/푸근하다/볕바르다

PART 2 한국인이 흔히 사용하는 어휘 ㅁ,ㅂ
ㅁ __11. 마무리하다 : 매조지다/타결하다/매듭짓다/완결하다/끝마무리하다/마무르다
__12. 만족스럽다 : 흡족하다/해낙낙하다/쾌재/마뜩잖다/탐탁잖다/시답잖다
__13. 많다 : 숱하다/허다하다/수많다/수두룩하다/비일비재하다/하고많다/하고하다/흔전만전하다
__14. 모두 : 빠짐없이/싹/모조리/몽땅/송두리째/깡그리
__15. 미루다 : 차일피일하다/차월피월하다/미적미적하다/을밋을밋하다/유예하다/드티다
ㅂ __16. 보다 : 내다보다/힐끔거리다/응시하다/일견/관망하다/목격하다/목견하다/목도하다/일별하다
__17. 부끄럽다 : 무안하다/낯부끄럽다/남부끄럽다/수치스럽다/스스럽다/열없다
__18. 불안하다 : 조마조마하다/뒤숭숭하다/좌불안석/바잡다
__19. 불편하다 : 편찮다/편편찮다/거북하다/까끄름하다
__20. 비슷하다 : 유사하다/그만그만하다/고만고만하다/비등비등하다/엇비슷하다/어금지금하다/어금버금하다/근사하다/비스름하다
__21. 비웃다 : 빈정거리다/비아냥거리다/조소하다/비식비식하다/비식거리다/비소하다
__22. 빈틈없이 : 면밀히/꼼꼼히/정밀히/주도면밀히/용의주도하다
__23. 빠르다 : 재빠르다/재다/날쌔다/날래다/조속하다/기민하다/촉빠르다
__24. 뻔뻔하다 : 철면피/몰염치하다/파렴치하다/후안무치하다/낯두껍다/언죽번죽하다

PART 3 한국인이 흔히 사용하는 어휘 ㅅ,o
ㅅ __25. 살펴보다 : 숙찰하다/뜯어보다/타진하다/톺아보다
__26. 서늘하다 : 사늘하다/싸늘하다/서느렇다/써느렇다/선선하다/설렁하다/썰렁하다/살랑하다/쌀랑하다/생량하다/선득하다/상크름하다
__27. 서투르다 : 어설프다/미숙하다/설다/어줍다
__28. 심하다 : 호되다/막심하다/격심하다/우심하다/그악하다/과도하다
__29. 생각하다 : 숙고하다/고려하다/유념하다/궁리하다/사유하다/감안하다/재고하다
__30. 싸우다 : 옥신각신하다/승강이질하다/멱씨름하다/드잡이하다/치고받다/사투
__31. 쌀쌀맞다 : 냉랭하다/냉담하다/냉정하다/매정하다/매몰차다/냉갈령/살천스럽다
__32. 쓸데없다 : 괜하다/공연하다/부질없다/객쩍다
__33. 쓸쓸하다 : 적적하다/을씨년스럽다/삭연하다/휘휘하다/소슬하다
ㅇ __34. 알다 : 인지하다/주지하다/숙지하다/데알다/깨단하다
__35. 어이없다 : 어처구니없다/기막히다/생게망게하다/아연하다
__36. 어둡다 : 어두컴컴하다/어둠침침하다/어두침침하다/어둑어둑하다/끄무레하다/끄느름하다/끄물끄물하다 /어스름하다/어스레하다
__37. 애쓰다 : 공들이다/애면글면하다/부심하다/허위단심
__38. 울다 : 울고불고하다/우네부네하다/들이울다/늘키다/홀짝이다/훌쩍이다/감읍하다
__39. 웃다 : 가가대소하다/시실시실하다/해죽하다/키들키들하다/상그레하다/생그레하다/파안대소하다
__40. 위협하다 : 으르다/을러대다/을러메다/협박하다/종주먹/겁박하다

PART 4 한국인이 흔히 사용하는 어휘 ㅈ,ㅊ,ㅎ
ㅈ __41. 자랑하다 : 으스대다/득의양양하다/젠체하다/재다/낯내다/공치사하다
__42. 정리하다 : 가다듬다/간추리다/정돈하다/갈무리하다
__43. 조용하다 : 한갓지다/괴괴하다/적요하다/호젓하다
__44. 중요하다 : 요긴하다/귀중하다/중차대하다/종요롭다/막중하다
__45. 짐작하다 : 넘겨짚다/지레짐작하다/어림짐작하다/깐보다/헤아리다/얼추잡다/어림잡다/눈짐작하다/대중하다/겉대중/눈대중/손대중/겉잡다
ㅊ __46. 초췌하다 : 수척하다/핼쑥하다/해쓱하다/파리하다/떼꾼하다
ㅎ __47. 허전하다 : 휑하다/휑뎅그렁하다/휘영하다/허우룩하다
__48. 혼내다 : 꾸짖다/꾸중하다/꾸지람하다/나무라다/야단치다/호통치다/질책하다/힐책하다/일갈하다
__49. 힘들다 : 고달프다/고되다/혼곤하다/각다분하다
__50. 힘없다 : 무력하다/맥없다/느른하다/매시근하다/시르죽다

관련분야 신착자료

강현화 (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