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Detail View

Detail View

자본주의 어른을 위한 경제기사 활용법 : 부와 성공을 가져다줄 경제를 읽는 힘! (Loan 2 times)

Material type
단행본
Personal Author
이혜진, 저 김경미, 저 박윤선, 저 도예리, 저
Title Statement
자본주의 어른을 위한 경제기사 활용법 : 부와 성공을 가져다줄 경제를 읽는 힘! / 이혜진 [외]지음
Publication, Distribution, etc
서울 :   길벗,   2022  
Physical Medium
304 p. : 삽화, 도표 ; 24 cm
ISBN
9791165219703
General Note
공저자: 김경미, 박윤선, 도예리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6120831
005 20220711103541
007 ta
008 220706s2022 ulkad 000c kor
020 ▼a 9791165219703 ▼g 03320
035 ▼a (KERIS)BIB000016218069
040 ▼a 211063 ▼c 211063 ▼d 211009
082 0 4 ▼a 330.02 ▼2 23
085 ▼a 330.02 ▼2 DDCK
090 ▼a 330.02 ▼b 2022z6
245 0 0 ▼a 자본주의 어른을 위한 경제기사 활용법 : ▼b 부와 성공을 가져다줄 경제를 읽는 힘! / ▼d 이혜진 [외]지음
260 ▼a 서울 : ▼b 길벗, ▼c 2022
300 ▼a 304 p. : ▼b 삽화, 도표 ; ▼c 24 cm
500 ▼a 공저자: 김경미, 박윤선, 도예리
700 1 ▼a 이혜진, ▼e
700 1 ▼a 김경미, ▼e
700 1 ▼a 박윤선, ▼e
700 1 ▼a 도예리, ▼e
945 ▼a ITMT

Holdings Information

No. Location Call Number Accession No. Availability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No. 1 Location Main Library/Monographs(3F)/ Call Number 330.02 2022z6 Accession No. 111866693 Availability Available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B M

Contents information

Book Introduction

경제 기사는 친절하지 않다. 우리 생활 전반, 국내와 국외까지 담고 있으므로 범위도 넓다. 자본주의를 살아내기 위해선 반드시 필요하지만 어디서부터 시작해야 할지 막막한 사람들을 위해 경제신문 기자들이 뭉쳤다.

이 책은 경제 흐름을 읽기 위해 반드시 알아야 필수 경제지식을 담기 위해 노력했다. 먼저 파트1에서는 왜 굳이 경제기사여야 하는지, 신문은 어떻게 구성되며 기사는 어떤 규칙으로 작성되는지 등 기본적인 궁금증과 기초를 해결해준다. 그리고 파트2에서는 경제를 이해하는 데 필요한 45개 핵심 키워드들을 담은 기사문들로 구성하여 마침내는 스스로 경제신문을 읽고 실생활에서 활용할 수 있는 힘을 길러준다. 이 책을 읽고 나면 어렵고 딱딱하기만 했던 경제기사가 술술 읽히는 마법 같은 일이 일어날 것이다.

유재석과 장도연도 매일 읽는다는 경제신문,
그들은 왜 경제신문을 선택했을까?

언젠가 TvN의 예능 프로그램 <유 퀴즈 온 더 블록>에서 유재석이 방위산업업체에 근무하는 한 시민과 대화하면서 랩터, F-35A 등 전문지식을 술술 읊어 놀라움을 산 적이 있다. 누구를 만나도 막힘없이 대화를 이어나가는 그는 매일 아침 6시에 일어나 제일 먼저 경제신문을 읽는다. 또 코미디언 장도연도 한 프로그램에 나와 자신의 하루 루틴 중 하나로 경제신문 읽기를 소개한 적이 있다. 그녀는 자신의 무지로 타인에게 상처를 주지 않기 위해 매일 공부하고자 경제신문을 읽는다는 이유를 밝혔다.
흔히 신문을 읽으면 좋다고 한다. 온라인 기사보다는 종이신문을 읽는 게 좋고 하루 10분이라도 매일매일 꾸준히 읽는 것이 여러모로 도움이 된다고 말한다. 이 바쁜 세상에 할 일도 많고 공부할 것도 많은데, 굳이 시간을 내서 머리 아프게 신문까지 읽어야 할 이유가 도대체 뭘까?

신문의 장점
①신뢰성 ②효율성 ③입체적 사고

첫 번째는 바로 ‘신뢰성’이다. 실제로 하나의 기사가 신문에 실리기까지는 취재기자에서 부장, 부장단, 국장 등 상당히 까다로운 검증 절차를 거쳐야 한다. 두 번째는 효율성이다. 하루치 신문에 들어가는 글의 양은 32면 기준으로 200자 원고지 1,000장 분량으로, 전날 세계 각지에서 일어난 주요 사건들을 모조리 압축해 지면 구석구석에 실어 나르는 것이 바로 신문이라는 매체다. 덧붙여 신문에는 지면의 한계가 있기 때문에 꼭 필요한 정보만 들어간다. 그 자체로도 일종의 ‘정보 큐레이터’ 역할을 하는 셈이다.
한편 온라인 미디어에 익숙해져 있는 요즘 독자들은 온라인 기사가 더 익숙할 것이다. 하지만 온라인으로 기사를 소비하다 보면 흥미 있는 기사 위주로만 읽게 되는 ‘편식’ 현상을 주의해야 한다. 분명히 많은 기사를 소비하고 있지만 자신이 관심 없는 분야에 대한 정보는 놓치게 되는 것이다. 하지만 신문으로 기사를 접하면 분야별로 큰 제목들만 읽더라도 세상에 어떤 일들이 일어나고 있는지 쉽게 파악할 수 있다.또한 신문은 한 사건이 사회 전반에 어떤 파장을 일으키고 있는지도 연계해서 생각할 수 있도록 구성돼 있기에 점과 점, 선과 선을 연결하는 사고에 익숙해지도록 도와줄 것이다.

투자자도, 취업준비생도, 직장인도, 사장님도
경제기사로 소소한 소비생활부터 승진, 재테크, 교양까지 챙긴다!

그렇다면 왜 ‘경제’인가? 유재석과 장도연이 다양한 신문 중에서 ‘경제신문’을 택한 이유가 뭘까? 많은 사람이 경제와 자신을 별개로 생각한다. 특히나 주식이나 부동산 등 재테크를 하지 않거나 관심이 없는 사람일수록 이렇게 생각하는 경향이 짙다. 그러나 사실 경제는 우리 생활과 굉장히 밀접하다. 경제의 사전적 의미는 인간의 생활에 필요한 재화나 용역을 생산·분배·소비하는 모든 활동, 또는 이런 활동을 통해 이뤄지는 사회적 관계를 말한다. 즉 우리가 생활하는 데 필요한 모든 활동을 경제 활동이라고 했을 때 이런 활동의 흐름과 변화를 실시간으로 알려주는 매체가 바로 경제기사인 것이다.
이 밖에도 경제를 안다는 자체만으로도 취업준비생은 사회가 돌아가는 흐름을, 사람을 상대하는 직업을 가진 사람은 가벼운 대화의 시작을, 사업가는 사업체 운영의 방향성을 얻을 수 있다. 매일 기사 읽기를 통해 세상의 변화를 놓치지 않고 따라갈 수 있다면 직업적 전문성이 높아지는 것은 물론 다양한 사람들과의 질 높은 의사소통도 가능해질 것이다.

신문기자들이 뽑은 45개 핵심 키워드만 알면
어려웠던 경제기사가 재밌어진다!

그러나 경제 기사는 친절하지 않다. 우리 생활 전반, 국내와 국외까지 담고 있으므로 범위도 넓다. 자본주의를 살아내기 위해선 반드시 필요하지만 어디서부터 시작해야 할지 막막한 사람들을 위해 경제신문 기자들이 뭉쳤다.
이 책은 경제 흐름을 읽기 위해 반드시 알아야 필수 경제지식을 담기 위해 노력했다. 먼저 파트1에서는 왜 굳이 경제기사여야 하는지, 신문은 어떻게 구성되며 기사는 어떤 규칙으로 작성되는지 등 기본적인 궁금증과 기초를 해결해준다. 그리고 파트2에서는 경제를 이해하는 데 필요한 45개 핵심 키워드들을 담은 기사문들로 구성하여 마침내는 스스로 경제신문을 읽고 실생활에서 활용할 수 있는 힘을 길러준다. 이 책을 읽고 나면 어렵고 딱딱하기만 했던 경제기사가 술술 읽히는 마법 같은 일이 일어날 것이다.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Author Introduction

김경미(지은이)

부산대 신문방송학과를 졸업하고 2009년 서울경제신문에 입사했다. 부동산부에서 수습기자를 시작, 사회부·문화부·바이오IT부·생활산업부를 짧고 굵게 거친 후 현재는 증권부에서 근무하고 있다. 그 와중에 카이스트 과학저널리즘 대학원을 졸업했고, 《퇴근길 인문학 수업》과 《생존 교양》의 집필에도 참여했다. 기자 생활 13년 동안 부동산, 보건의료, 복지, 법조, 영화, 음악, 미디어, 과학, 바이오, 식품, 금융투자 분야의 전문가들을 만나고 배웠다. 아는 것 없이도 전문가를 만나 현안을 묻고 또 물을 수 있는 게 기자의 특권. 그 덕분에 손쉽고 빠르게 세상의 지식들을 두루 넓게 알게 됐고, 이렇게 얻은 이야기들을 사람들과 즐겁게 나누고 있다.

이혜진(지은이)

오래전에 이화여대 독문과를 졸업하였고 현재는 서울경제 신문의 고인물 기자다. 경제·증권·부동산·금융·국제 등 다양한 부서를 옮겨 다니며 부지런히 기사를 썼고, 지적 허기를 채우기 위해 KDI국제정책대학원과 런던 시티대학 에서 자산관리와 금융저널리즘 석사 과정을 마쳤다. 대형 팔랑귀라 관심사가 그때그때 달라지지만 꾸준히 재미있어하는 분야가 있는데, 바로 돈이다. 돈의 흐름을 따라가면 세상의 흐름을 볼 수 있기 때문이다. 독자들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는 기사를 쓸 때 보람을 느끼며, 이 책도 그랬으면 하는 바람이다.

박윤선(지은이)

고려대 한문학과를 졸업한 파워 문과생. 2011년 서울경제 신문에 입사해 사회부·금융부·생활산업부·부동산부 등을 거쳤다. 현재 디지털전략콘텐츠부에서 친환경 뉴스레터 <지구용>과 재테크 뉴스레터 <코주부>를 만들고 있다. 인생 목표는 명퇴 대상자가 되기 전에 하루라도 빨리 경제적 자유인이 되는 것. 그렇다고 별다른 노력을 하는 건 아니고 매주 연금 복권을 산다.

도예리(지은이)

고려대 서어서문학과를 졸업하고 지난 2019년 서울경제 신문 블록체인 전문매체 디센터에 입사했다. 암호화폐·블록체인 관련 이슈를 다방면으로 취재하고 있으며, 디센터 유튜브 채널에서 라이브 방송 <코인췍>을 진행 중이다. 크립토 산업의 발전은 거스를 수 없는 흐름이라 믿으며 코인, 디파이, NFT 투자를 하고 있다. 생소한 개념과 용어를 쉽게 풀이하면서도 ‘예리’한 기사를 쓰고자 한다.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Table of Contents

프롤로그
N년 차 신문기자들이 떠먹여 주는
경제기사 속으로

PART 1.
그럼에도 경제기사를 읽어야 하는 이유
-----------------------------------------
Chapter 1. 요즘 누가 신문 읽나요?
-----------------------------------------
요즘 신문 누가 봐요? 유튜브나 블로그를 보지
신문에 실린 기사는 다 믿어도 되나요?
그럼 왜 ‘경제기사’를 읽어야 하나요?
재테크를 안 하면 경제기사 안 봐도 되나요?
온라인으로 기사를 보면 안 되나요?

-----------------------------------------
Chapter 2. 어떻게 읽는 건데요?
-----------------------------------------
1면이 핵심이다
지면은 이렇게 구성된다
기사에도 종류가 있다
기사문은 이렇게 작성된다
기사 읽기의 핵심은 ‘대충’이다

-----------------------------------------
Chapter 3. 어떻게 정리하는 건데요?
-----------------------------------------
어떤 기사를 스크랩해야 할까
무엇을 기록해야 할까
어떻게 기록해야 할까
좀 더 간단한 방법은 없을까

PART 2.
핵심 키워드로 읽는 경제기사
-----------------------------------------
Chapter 4. 거시경제
-----------------------------------------
[GDP] 3분기 경제 성장률 0.3%…올해 4% 성장 빨간불
[가계부채] 가계 빚 1년 만에 163兆 증가…부동산 구입에 ‘영끌’
[물가] 11월 소비자물가 3.7% 올라···10년여 만에 최대 상승
[환율] 환율 1,209원 5개월來 최고치, 금도 최고가 랠리
[채권] 연일 전고점 뚫은 채권금리···3년물 3년 만에 2% 넘어
[기준금리] “1%도 완화적”이라는 이주열…3번 더 올려 내년 말 1.75% 갈 수도
[세금, 연말정산] 연말정산 미리보기 서비스 시작…13월의 보너스 꼭 챙기세요

-----------------------------------------
Chapter 5. 국제경제
-----------------------------------------
[일본 경제, 경기 침체] 성장률 -7%, -3%, -22%···日 ‘잃어버린 20년’ 다시 오나
[중국 경제, 양회] 중국 양회 개막…“시진핑 중심 단결“
[미중 관계, 일대일로] G7 정상회의…中 일대일로 견제 합의
[미국 대선] 바이든, 당선 확정···선거인단 270명 이상 공식 확보
[국제 유가, OPEC] 사우디-UAE ‘증산 충돌’에…국제 유가 6년 만에 최고
[연준, FOMC] “조기 금리인상 준비해야”…美 긴축시계도 빨라졌다
[글로벌 CEO] 머스크 지분 진짜 팔까···트위터 설문조사에 58% “매각하라”

-----------------------------------------
Chapter 6. 정치/사회
-----------------------------------------
[국회 입법, 상임위] 벤처 창업자 경영권 보호 길 열렸다···‘복수의결권법’ 상임위 소위 통과
[최저임금] 내년도 최저임금 시간당 9,160원으로 결정
[3심제, 통상임금] 대법 “현대重 상여금, 통상임금 포함”
[기업회생] ‘유동성 위기’ 쌍용차, 결국 기업회생 신청
[횡령, 배임, 상장폐지] ‘주가조작 의혹’ CNK인터내셔널에 대법 “상장폐지 정당”

-----------------------------------------
Chapter 7. 증권/금융
-----------------------------------------
[코스피, 코스닥] 하루 코스피 변동폭 128P···‘지옥 맛’ 본 투자자들
[공매도] 부활하는 공매도···“단기 충격 대비 대차거래 잔액 급증 종목 주의를”
[펀드] 석 달 연속 자금 유입···‘펀드의 시간’ 다시 오나
[금] KRX 금값 7만 원 눈앞···하루에만 120kg 거래
[1·2·3금융] 내년엔 2금융권 대출 문턱도 높아진다
[신용점수] 내달부터 신용등급→점수제로…등급별 획일적 대출 거절 개선
[대출이자] 신용·주담대 4% 중반 눈앞···영끌족·빚투족 초비상
[ETF] 메타버스 ETF 뜬 날, 170억 몰렸다
[기업공개, 상장] ‘몸값 72조’ 쿠팡…‘빅 보드’로 화려한 입성

-----------------------------------------
Chpater 8. 부동산
-----------------------------------------
[청약] 맞벌이도 ‘특공’ 기회···민간 특공 30% 추첨제로
[집값] 멈춰 있던 강남 집값 8주 만에 상승 전환
[주택담보대출] 청년·무주택자 대출길 열린다…정부 LTV·DTI 완화 추진
[공시지가] 공시가 19% 급등…14년 만에 최대치
[전세] 신축빌라 깡통주택 주의보…강서구 82%가 보증금 날릴 위험
[재건축] 압구정 2구역 재건축 조합설립 인가

-----------------------------------------
Chapter 9. 기업/산업
-----------------------------------------
[이사회, 주주총회] 이사회의 ‘반란’···‘거수기’ 거부, 경영안건 부결
[반도체] “TSMC 잡는다”…삼성전자, 시스템 반도체에 2030년까지 171조 투자
[2차전지] “차세대 기술로 붙자”…韓中日 배터리 2차 대전
[ESG] 요즘 기업들 ‘이것’ 안 지키면 퇴출···대세된 ESG
[비상장, 스타트업] 코로나에도 ‘제2 벤처 붐’···국내 유니콘 15곳 역대 최다

-----------------------------------------
Chapter 10. 암호화폐
-----------------------------------------
[비트코인] 비트코인 사상 첫 7,000만 원 돌파…상승 이유는?
[채굴] 중국 쓰촨성 채굴장 폐쇄…비트코인 해시레이트 8개월 만 최저
[스테이블코인, CBDC] 영란은행 “CBDC가 미래 화폐로 적합”
[디파이] FATF “디파이 사업자도 가상자산사업자…NFT는 목적에 따라 규제”
[암호화폐 금융 상품] 美 SEC, 반에크 이어 발키리까지 비트코인 ETF 허용했다
[NFT, 메타버스] 페이스북, ‘메타’로 사명 변경하고 NFT 사업으로 영토 확장

New Arrivals Books in Related Fields

中島隆博 (2021)
한국수출입은행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