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액체 현대

액체 현대 (1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Bauman, Zygmunt, 1925-2017 이일수, 李一修, 1966-, 역
서명 / 저자사항
액체 현대 / 지그문트 바우만 지음 ; 이일수 옮김
발행사항
서울 :   필로소픽,   2022  
형태사항
419 p. ; 22 cm
원표제
Liquid modernity
ISBN
9791157832446
일반주제명
Social history --1970- Postmodernism --Social aspects Liberty Individualism Space and time Work Communities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6120004
005 20220705103207
007 ta
008 220630s2022 ulk 000c kor
020 ▼a 9791157832446 ▼g 93300
035 ▼a (KERIS)BIB000016191081
040 ▼a 244009 ▼c 244009 ▼d 211009
041 1 ▼a kor ▼h eng
082 0 0 ▼a 303.4/0982/1 ▼2 21
082 0 4 ▼a 303.4/09047 ▼2 23
085 ▼a 303.40904 ▼2 DDCK
090 ▼a 303.40904 ▼b 2022
100 1 ▼a Bauman, Zygmunt, ▼d 1925-2017 ▼0 AUTH(211009)36349
245 1 0 ▼a 액체 현대 / ▼d 지그문트 바우만 지음 ; ▼e 이일수 옮김
246 1 9 ▼a Liquid modernity
260 ▼a 서울 : ▼b 필로소픽, ▼c 2022
300 ▼a 419 p. ; ▼c 22 cm
650 0 ▼a Social history ▼y 1970-
650 0 ▼a Postmodernism ▼x Social aspects
650 0 ▼a Liberty
650 0 ▼a Individualism
650 0 ▼a Space and time
650 0 ▼a Work
650 0 ▼a Communities
700 1 ▼a 이일수, ▼g 李一修, ▼d 1966-, ▼e▼0 AUTH(211009)133727
900 1 0 ▼a 바우만, 지그문트, ▼e
945 ▼a ITMT

소장정보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303.40904 2022 등록번호 111866426 도서상태 대출중 반납예정일 2022-08-22 예약 예약가능(1명 예약중) R 서비스 M

컨텐츠정보

책소개

2017년 타계한 세계적 지성 지그문트 바우만의 대표저서이자, 우리 시대에 관한 가장 폭넓고 통찰적인 분석을 제시한 책이다. 바우만은 우리가 살아가는 사회를 액체처럼 불확실하고 예측 불가능한, ‘유동하는’ 세계로 진단한다. 이 책에서 바우만은 해방, 개인성, 시/공간, 일, 공동체라는 다섯 가지 인간 조건을 각각 키워드로 삼아 현대 사회가 기존의 근대 사회와 어떻게 다른지, 그 상세한 특성과 사회 변화의 의미에 대해 논한다.

원서가 출간된 지 20여 년이 지났지만, 바우만의 진단은 여전히 유효하다. 아니, 오히려 더 강력하게 동시대적이다. 바우만이 감지하고 예고했던 것들이 오늘날 우리의 현실을 구성하고 있기 때문이다. 2020년대의 세계에서 고용안정을 기대하는 사람은 거의 없고, SNS의 등장은 역설적으로 개인화를 가속시켰으며, 소비자 정체성은 자본주의 속에서 개인이 자신을 확인하는 유일한 방식이 되었다. 무엇보다, 우리는 팬데믹과 기후위기 등 우리가 예측하지 못했던 전지구적 사태를 마주하고 있다. 그야말로 ‘액체 현대’의 한가운데에 살고 있는 것이다.

액체 현대는 여전히 현재진행형이다
우리 시대의 사상가 지그문트 바우만의 대표작

2017년 타계한 세계적 지성 지그문트 바우만의 대표저서이자, 우리 시대에 관한 가장 폭넓고 통찰적인 분석을 제시한 책.
바우만은 우리가 살아가는 사회를 액체처럼 불확실하고 예측 불가능한, ‘유동하는’ 세계로 진단한다. 이 책에서 바우만은 해방, 개인성, 시/공간, 일, 공동체라는 다섯 가지 인간 조건을 각각 키워드로 삼아 현대 사회가 기존의 근대 사회와 어떻게 다른지, 그 상세한 특성과 사회 변화의 의미에 대해 논한다.
원서가 출간된 지 20여 년이 지났지만, 바우만의 진단은 여전히 유효하다. 아니, 오히려 더 강력하게 동시대적이다. 바우만이 감지하고 예고했던 것들이 오늘날 우리의 현실을 구성하고 있기 때문이다. 2020년대의 세계에서 고용안정을 기대하는 사람은 거의 없고, SNS의 등장은 역설적으로 개인화를 가속시켰으며, 소비자 정체성은 자본주의 속에서 개인이 자신을 확인하는 유일한 방식이 되었다. 무엇보다, 우리는 팬데믹과 기후위기 등 우리가 예측하지 못했던 전지구적 사태를 마주하고 있다. 그야말로 ‘액체 현대’의 한가운데에 살고 있는 것이다.
바우만의 이 저작은 2009년 ‘액체근대’라는 제목으로 국내에 소개된 이래, 학계에서부터 일반 독자층에게까지 존재감을 발휘했으나 한동안 독자들을 만나지 못했다. 이제 원서의 2012년 개정판에 기초한 한편, ‘액체 현대’라는 새 제목에서도 보이듯 한층 세심해진 번역으로 다시 새롭게 독자들과 만난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지그문트 바우만(지은이)

1925년 폴란드 유대계 가정에서 태어났다. 2차 세계대전 당시 나치를 피해 소련으로 도피했다가 소련군이 지휘하는 폴란드 의용군에 가담해 바르샤바로 귀환했다. 폴란드사회과학원에서 사회학을 공부했고, 후에 바르샤바대학교에 진학해 철학을 공부했다. 1954년에 바르샤바대학교의 교수가 되었고 마르크스주의 이론가로 활동했다. 1968년 공산당이 주도한 반유대 캠페인의 절정기에 교수직을 잃고 국적을 박탈당한 채 조국을 떠나, 이스라엘 텔아비브대학교에서 잠시 가르치다 1971년 리즈대학교 사회학과 교수로 부임하며 영국에 정착했다. 1990년 정년퇴직 후 리즈대학교와 바르샤바대학교 명예교수로 있으면서 활발한 학문 활동을 했으며, 2017년 1월 9일 91세 일기로 별세했다. 1989년에 발표한 《현대성과 홀로코스트 MODERNITY AND THE HOLOCAUST》를 펴낸 뒤 세계적인 명성을 얻었다. 1990년대 탈근대 문제를 본격적으로 다루며 명성을 쌓았고, 2000년대 현대사회의 유동성과 인간의 조건을 분석하는 ‘유동하는 현대LIQUID MODERNITY’ 시리즈로 대중적 인지도를 높였다. 1992년에 사회학 및 사회과학 부문 유럽 아말피 상을, 1998년 아도르노 상을 수상했다. 2010년에는 “지금 유럽의 사상을 대표하는 최고봉”이라는 찬사를 받으며 아스투리아스 상을 수상했다. 《레트로토피아》, 《왜 우리는 불평등을 감수하는가?》, 《왜 우리는 계속 가난한가? 》, 《유동하는 공포》,《쓰레기가 되는 삶들》 등 다수의 저작이 있다.

이일수(옮긴이)

서울대학교에서 영문학 박사학위를 받았다. 군산대학교 영어영문학과 교수로 재직하며 영미소설을 가르치고 있다. 주요 논문으로 〈Trespassing on Human Individuality in the State of Exception in D. H. Lawrence’s “The Prussian Officer”〉, 〈헨리 제임스의 《나사 돌리기》에서 읽는 판타지의 비결정성〉이 있으며, 소설 《덧없는 환영들》을 번역했고, 《영미문화를 읽는 세 가지 키워드: 공간, 윤리, 권력》을 공저했다.

정보제공 : Aladin

목차

옮긴이의 글: 깨어 있으려는 분투 - 《액체 현대》 2012년 개정판을 옮기며
2012년 개정판 서문: 액체 현대 재고
서문: 가벼움 그리고 액체성에 관하여

1장 해방
자유라는 축복의 양면성
비판의 우연성과 그 변화하는 운명
시민과 개인의 전쟁
개인들의 사회에서 비판이론이 처한 곤경
다시 생각해보는 비판이론
생활정치 비판

2장 개인성
자본주의 - 무거움과 가벼움
차를 가져라, 그러면 여행할 수 있다
그만 말하고 이제 내게 보여줘!
강박관념이 중독으로
소비자의 몸
퇴마의식으로서의 쇼핑
맘껏 하는, 혹은 그렇게 보이는 쇼핑
따로 떨어져서 우리는 쇼핑한다

3장 시/공간
이방인이 이방인을 만나면
뱉어내는 장소들, 먹어치우는 장소들, 비非장소들, 그리고 빈 공간들
이방인과 말을 섞지 말라
시간의 역사로서의 근대성
무거운 근대에서 가벼운 근대로
유혹적인 ‘존재의 가벼움’
순간적인 삶

4장 일
진보 그리고 역사에 대한 신념
노동의 부흥과 쇠락
결혼에서 동거로
여담: 미루기의 간략한 역사
유동적 세상 속 인간의 유대
자기 영속화된 확신 부재

5장 공동체
민족주의는 두 번째
일체성 - 동질성을 통한, 아니면 차이를 통한?
안전을 위한 값비싼 대가
민족국가 이후
공백 메우기
짐 보관소로서의 공동체들

덧붙이며: 글쓰기와 사회학적 글쓰기에 관하여
후주

관련분야 신착자료

백승욱 (2022)
King, Brett (2022)
소이경제사회연구소. AI연구회 (2022)
한국메타버스연구원 (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