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봄의 혁명 : 미얀마, 사선을 넘나든 100일간의 기록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Pencilo, 1991- Nicholas C., 역
서명 / 저자사항
봄의 혁명 : 미얀마, 사선을 넘나든 100일간의 기록 / 판셀로 지음 ; Nicholas. C 옮김
발행사항
부천 :   모래알,   2022  
형태사항
219 p. : 천연색삽화 ; 21 cm
원표제
Burma spring revolution : the 100 days of darkness
ISBN
9791196824488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6112903
005 20220509164325
007 ta
008 220411s2022 ggka 000c kor
020 ▼a 9791196824488 ▼g 03300
035 ▼a (KERIS)BIB000016116561
040 ▼a 211015 ▼c 211015 ▼d 211009
041 1 ▼a kor ▼h eng
082 0 4 ▼a 320.9591 ▼2 23
085 ▼a 320.9591 ▼2 DDCK
090 ▼a 320.9591 ▼b 2022
100 0 ▼a Pencilo, ▼d 1991-
245 1 0 ▼a 봄의 혁명 : ▼b 미얀마, 사선을 넘나든 100일간의 기록 / ▼d 판셀로 지음 ; ▼e Nicholas. C 옮김
246 1 9 ▼a Burma spring revolution : ▼b the 100 days of darkness
260 ▼a 부천 : ▼b 모래알, ▼c 2022
300 ▼a 219 p. : ▼b 천연색삽화 ; ▼c 21 cm
700 0 ▼a Nicholas C., ▼e
900 0 0 ▼a 판셀로, ▼e
945 ▼a ITMT

소장정보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320.9591 2022 등록번호 111862618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컨텐츠정보

책소개

판셀로 작가는 1991년생으로 미얀마의 베스트셀러 작가이다. 아웅산 수치 미얀마 국가고문의 측근이면서 군부에 저항하는 민주화 운동을 주도한 그녀는 2021년 2월 1일 군부의 쿠데타 이후 최초로 발표된 7인의 체포 리스트에 포함된 유일한 여성이다.

그녀는 군부의 체포를 피해 달아나면서도 SNS를 통해 민주항쟁을 이끌었다. 이 책에는 목숨을 건 작가의 100일간의 기적적인 탈출기와 민주항쟁, 눈으로 직접 본 미얀마 국민들의 저항기를 담았다. 작가는 당시의 상황들을 피신 중에도 기록으로 모두 남겼다. 『봄의 혁명』은 이 기록을 엮은 책이다.

미얀마 군부 첫 체포대상 미얀마 베스트셀러 작가의 ‘민주항쟁 100일’
‘진짜’ 미얀마 이야기를 다룬 『봄의 혁명』 세계 최초로 한국에서 출간

판셀로 작가는 1991년생으로 미얀마의 베스트셀러 작가이다. 아웅산 수치 미얀마 국가고문의 측근이면서 군부에 저항하는 민주화 운동을 주도한 그녀는 2021년 2월 1일 군부의 쿠데타 이후 최초로 발표된 7인의 체포 리스트에 포함된 유일한 여성이다.

그녀는 군부의 체포를 피해 달아나면서도 SNS를 통해 민주항쟁을 이끌었다. 이 책에는 목숨을 건 작가의 100일간의 기적적인 탈출기와 민주항쟁, 눈으로 직접 본 미얀마 국민들의 저항기를 담았다. 작가는 당시의 상황들을 피신 중에도 기록으로 모두 남겼다. 『봄의 혁명』은 이 기록을 엮은 책이다.

현재 미얀마에 외신의 취재가 불가능한 상황에서 『봄의 혁명』은 현재 미얀마 상황을 그 어느 자료보다 생생히 증언한다. 그녀가 군부에 쫓기던 100일간의 긴박감 넘치는 기록은 마치 우리가 미얀마 한복판에 떨어져 있는 듯한 착각마저 들게 한다.

외신에서는 알기 힘들었던 민주항쟁의 참모습과 배경, 쿠데타를 주도한 민아웅흘라잉 최고사령관의 실체, 군부의 음모와 아웅산 수치 국가고문에 대한 오해, 미얀마 상황에 대한 반성과 민족통합에 관한 제언까지 모두 담겼다.

판셀로 작가는 이 책을 한국에서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 고통받는 미얀마와 함께해준 한국에 전하는 감사함의 의미이자, 한국의 민주주의와 경제성장을 롤모델 삼아 투쟁하고 있는 미얀마인들이 보내는 편지이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판셀로(지은이)

1991년생. 미얀마의 베스트셀러 작가이자 민주화 운동가이다. 페이스북 팔로어 230만 명의 인플루언서기도 한 그녀의 페이스북 계정은 민주화를 원하는 모든 미얀마 국민의 커다란 스피커다. 그녀는 젊은 나이지만 민주주의를 위해 투쟁하는 미얀마 국민의 가장 가까운 벗이기도 하다. 그녀가 지금까지 쓴 4권의 책은 모두 미얀마에서 베스트셀러가 돼 뜨거운 사랑을 받고 있다. 주변 사람들은 그녀에 대해 불의에 참지 못하고 항상 투쟁하는 사람이라고 평한다. 그녀는 민간정부 시절에도 미얀마의 가장 큰 권력 집단인 군부를 비판하면서 많은 고초를 겪었다. 그 일로 결국 그녀는 2021년 군부 쿠데타 이후 최초로 발표된 7인의 체포 리스트에 유일한 여성으로 포함됐다. 군부가 가장 예의 주시하는 인물이 된 그녀는 지금도 국내외 미얀마인들과 함께 펜으로 저항하고 있다. 그녀와 미얀마인들은 새로운 봄을 열어나가기 위해 언제나 투쟁해 나갈 것이다.

Nicholas. C(옮긴이)

정의의 가치를 누구보다 믿으며 살아가는 사람. 현재는 미얀마에 새로운 봄이 오길 간절히 소망하고 있다.

정보제공 : Aladin

목차

1장 봄이 다가왔다 07

2장 봄이 오기 일주일 전 19

3장 봄이 지나고 미얀마는 왜 권력을 침탈당해야 했나? 27
- 미얀마의 정치적 배경
- 권력을 장악한 민아웅흘라잉의 공포
4장 봄의 서막에 이르다 43

5장 뜨거운 여름 태양 안에서 121

관련분야 신착자료

Rousseau, Jean-Jacques (2022)
Victor, Jennifer Nicoll (2022)
史卫民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