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돈이 되는 메타버스 : 전 세계 부의 질서를 뒤바꿀 머니 혁명 (3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최원희 송찬우, 저 김재혁, 저
서명 / 저자사항
돈이 되는 메타버스 = Money moves to metaverse : 전 세계 부의 질서를 뒤바꿀 머니 혁명 / 최원희, 송찬우, 김재혁 지음
발행사항
서울 :   포레스트북스,   2022  
형태사항
290 p. : 천연색삽화 ; 22 cm
ISBN
9791191347654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6107256
005 20220210095927
007 ta
008 220203s2022 ulka 000c kor
020 ▼a 9791191347654 ▼g 03320
035 ▼a (KERIS)BIB000016031549
040 ▼a 211046 ▼c 211046 ▼d 211009
082 0 4 ▼a 303.4833 ▼2 23
085 ▼a 303.4833 ▼2 DDCK
090 ▼a 303.4833 ▼b 2022
100 1 ▼a 최원희
245 1 0 ▼a 돈이 되는 메타버스 = ▼x Money moves to metaverse : ▼b 전 세계 부의 질서를 뒤바꿀 머니 혁명 / ▼d 최원희, ▼e 송찬우, ▼e 김재혁 지음
260 ▼a 서울 : ▼b 포레스트북스, ▼c 2022
300 ▼a 290 p. : ▼b 천연색삽화 ; ▼c 22 cm
700 1 ▼a 송찬우, ▼e
700 1 ▼a 김재혁, ▼e
945 ▼a KLPA

소장정보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303.4833 2022 등록번호 111858899 도서상태 대출중 반납예정일 2022-08-17 예약 예약가능 R 서비스 M

컨텐츠정보

책소개

현실적으로 메타버스라는 키워드에 포함된 다양한 기술 및 산업을 이해하는 일은 쉽지 않다. 특히 하루가 멀다 하고 빠르게 변화하는 하드웨어의 발전 현황과 콘텐츠 및 빅테크들의 동향까지 두루 파악하는 것은 더욱 까다로운 일이다. 현대전자와 삼성종합기술원, 삼성전자 등을 두루 거치며 10여 년간 미래 기술을 연구해온 최원희 박사는 메타버스라는 새로운 산업 트렌드를 이해하기 위해서는 관련 산업들의 발전을 살펴보는 일이 필수적이라고 이야기한다.

미래 경제 생태계를 이끌 신기술을 분석하고 투자의 기회를 발견하도록 돕는 비디씨랩스(주)의 ‘메타버스 투자 프로젝트’에 참여해 이 책의 토대를 기획한 그녀는 숙련된 엔지니어의 시선을 통해 현재 미래 기술의 위치와 한계, 가능성을 면밀하게 살펴보는 것은 물론이고 우리의 업무 환경, 놀이 문화 더 나아가 소통의 방식까지 획기적으로 변화시킬 메타버스의 미래를 생생하게 그려낸다.

더불어 국내 최고의 빅테크 기업에서 일한 경험을 되살려 메타버스 시대를 이끌 미래 기술을 보유한 기업들의 최신 현황을 공개하고 투자에 대한 신중한 인사이트를 제시함으로써 메타버스 시대를 맞이할 독자들에게 가장 실리적이고 현실적인 조언을 아낌없이 전한다.

“세상의 변화는 투자의 기회다!
메타버스 시대, 누가 돈의 주인이 될 것인가?”

메타버스 시대를 이해하는 가장 현실적이고 실리적인 지침서!

★ 초판 한정 부록 <메타버스 시대를 이끌 20대 기업 투자 전략>
★ 185만 구독 <삼프로 TV> 강력 추천
★ 김기준 카카오벤처스 부사장, 이경민 서울대 교수 강력 추천
★ 메타버스 최신 동향 완전 분석


뉴스는 물론이고 주식 시장에서 요즘 가장 많이 들리는 말을 꼽으라면 단연 ‘메타버스’일 것이다. ‘미래 경제 생태계를 뒤흔들 먹거리다’, ‘메타버스만이 기업의 생존 코드다’, ‘닷컴버블을 능가할 메타버스버블이 올 것이다’ 등등 눈이 가는 어디서나 메타버스를 언급하지만 메타버스가 정확히 어떤 개념인지, 그것이 우리의 삶을 어떻게 변화시킬지에 대해서는 여전히 모호하기만 하다.
현실적으로 메타버스라는 키워드에 포함된 다양한 기술 및 산업을 이해하는 일은 쉽지 않다. 특히 하루가 멀다 하고 빠르게 변화하는 하드웨어의 발전 현황과 콘텐츠 및 빅테크들의 동향까지 두루 파악하는 것은 더욱 까다로운 일이다.
바로 여기에 이 책 『돈이 되는 메타버스』의 효용이 있다. 현대전자와 삼성종합기술원, 삼성전자 등을 두루 거치며 10여 년간 미래 기술을 연구해온 최원희 박사는 메타버스라는 새로운 산업 트렌드를 이해하기 위해서는 관련 산업들의 발전을 살펴보는 일이 필수적이라고 이야기한다. 미래 경제 생태계를 이끌 신기술을 분석하고 투자의 기회를 발견하도록 돕는 비디씨랩스(주)의 ‘메타버스 투자 프로젝트’에 참여해 이 책의 토대를 기획한 그녀는 숙련된 엔지니어의 시선을 통해 현재 미래 기술의 위치와 한계, 가능성을 면밀하게 살펴보는 것은 물론이고 우리의 업무 환경, 놀이 문화 더 나아가 소통의 방식까지 획기적으로 변화시킬 메타버스의 미래를 생생하게 그려낸다. 더불어 국내 최고의 빅테크 기업에서 일한 경험을 되살려 메타버스 시대를 이끌 미래 기술을 보유한 기업들의 최신 현황을 공개하고 투자에 대한 신중한 인사이트를 제시함으로써 메타버스 시대를 맞이할 독자들에게 가장 실리적이고 현실적인 조언을 아낌없이 전한다.
우리가 받아들이든 그렇지 않든 세상은 변화하고 있다. 그리고 세상의 변화는 분명한 투자의 기회다. 메타버스 시대로 향하는 물살에 올라타 부의 세계로 진입할 것인가, 아니면 생존과 치열하게 싸우며 멀어져가는 이들의 뒷모습을 바라볼 것인가. 새로운 시대, 돈의 주인의 탄생이 머지않았다. 선택은 오로지 당신의 몫이다.

애플, 마이크로소프트, 삼성전자, 엔비디아, 로블록스
세계 최정상 빅테크들의 생존 키워드, 메타버스


세계 최고의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 ‘페이스북’의 창업자 마크 주커버그는 창업 17년 만인 지난 2021년 10월, 회사 이름을 ‘메타’로 변경한다고 발표했다. 메타버스를 단순히 트렌드가 아닌 패러다임으로 받아들인 것이다. 애플, 마이크로소프트, 엔비디아, 로블록스, 삼성전자, 네이버 등 국내외 최고라 불리는 기업은 물론이고 정부 정책에도 메타버스는 빠지지 않고 등장한다.
사실 메타버스는 최근 들어 만들어진 개념이 아니다. 메타버스는 현실세계와 같은 사회 · 경제 · 문화 활동이 이루어지는 3차원 가상세계를 일컫는 말로, 1992년 미국의 SF 작가 닐 스티븐슨의 소설 『스노 크래시』에서 처음 등장했다. 지금 쓰이는 메타버스라는 말의 확산은 지난 2020년 10월, 세계 최대 GPU 회사인 엔비디아의 CEO 젠슨 황이 자사의 옴니버스 서비스를 홍보하기 위해 사용한 “지난 20년이 인터넷으로 놀라운 시대였다면, 앞으로 20년은 공상과학 같은 메타버스의 시대가 될 것이다”라고 말한 데서 시작되었다. 메타버스를 전면에 세운 엔비디아의 전략은 2021년을 기점으로 제대로 먹혀들었고, 이후 엔비디아의 주가는 발표 당시보다 약 50%나 상승하며 메타버스가 열 새로운 세상에 대한 기대감을 증폭시켰다.
이처럼 메타버스는 시대의 변화를 일으키는 키워드가 분명하다. 하지만 이 책 『돈이 되는 메타버스』는 메타버스가 변화시킬 세상의 모습을 단순히 보여주는 데서 그치지 않는다. 수년간 미래 기술을 연구해온 노하우와 탁월한 통찰을 바탕으로 메타버스 시대를 구현하기 위해 반드시 필요한 신기술을 소개하는 한편, 관련 기술을 소유하고 있는 기업의 현황, 발전 가능성을 꼼꼼하게 분석해 그 안에서 투자의 기회를 발견할 수 있도록 돕는다.
메타버스의 시대는 아직 완벽하게 열리지 않았다. 하지만 누군가는 반쯤 열린 문틈 사이로 가치와 기회를 발견해낼 것이다. 이 책이야말로 미지의 세계로 우리를 이끄는 강력한 내비게이션이 되어줄 것이다.

미래 경제 생태계를 선점하기 위한 핵심 질문 24

“게임을 탈출한 메타버스, 어디로 향할 것인가”


“띠링, 당신을 좋아하는 사람이 반경 10미터 이내에 있습니다” 좋아하는 사람이 가까이 다가오면 알람이 울리는 애플리케이션을 소재로 한 어느 웹툰 이야기다. 허무맹랑한 이야기로 느껴지겠지만 마이크로소프트는 XR 기기 홀로렌즈1을 이용해 전면 카메라에 잡히는 사람의 심박수 변화를 보는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했고, 실제로 지난 2021년 도쿄올림픽에서는 양궁선수들의 심박수를 추정하는 기술이 소개되기도 했다. 머릿속에서만 맴돌던 상상이 현실로 일어나고 있는 것이다.
메타버스는 더 이상 게임 속에만 머물러 있던 판타지가 아니다. 팬데믹은 우리 일상을 비대면으로 뒤바꿔놓았고 유튜브, 인스타그램, 틱톡, 제페토, 로블록스, 카카오톡 등 온라인 서비스 시장은 폭발적으로 성장했다. 세상은 초연결 사회로 급변했으며 그 중심에 메타버스가 자리하게 되었다.
메타버스 시대의 도래는 하드웨어의 성장과 맥을 함께한다. 현실과 가상이 상호작용하고 그 속에서 새로운 가치를 만들어가기 위해서는 가상현실을 생생하게 구현할 수 있는 그래픽, 수백만 명이 동시에 접속해도 장애를 일으키지 않는 클라우드, 메타버스 시대 소통의 핵심이 될 수 있는 웨어러블 기기 등의 발전이 필수적이다. 그리고 실제로 빅테크로 불리는 애플, 구글, 마이크로소프트 등은 오래전부터 이러한 기술을 파악하고 대응해왔다. 따라서 메타버스 시대에 필요한 기술이 무엇인지 살펴보는 일이야말로 다가올 미래 경제 생태계를 선점하기 위해 반드시 알아야 할 핵심 전략이 된다.
“눈이 가는 어디서나 메타버스를 언급하지만 정작 현재의 우리에게 그것은 마케팅과 기술 용어일 뿐이다. 하지만 이 책을 내려놓는 순간, ‘미래는 이미 와 있다. 다만 널리 퍼져 있지 않을 뿐’을 통감할 것이다”라고 극찬한 카카오벤처스 김기준 부사장의 말처럼 『돈이 되는 메타버스』 속 폭넓은 지적 연구와 통찰은 단 한 번도 겪어보지 못한 새로운 시대, 새로운 투자 전략을 고심하는 이들에게 신선한 깨달음을 가져다줄 것이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최원희(지은이)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 전문위원. 현대전자, 삼성 종합기술원, 삼성전자 DMC 연구소를 거쳐 무선사업부 선행 랩장을 역임했다. 삼성종합기술원에서 10여 년간 미래 기술을 연구하면서 ICT 분야 100여 건의 특허를 보유하고 있기도 하다. 이 책 『돈이 되는 메타버스』는 엔지니어로 20년 넘게 살아온 그녀가 메타버스라는 키워드에 포함된 다양한 하드웨어의 발전 현황과 소프트웨어 콘텐츠 및 빅테크의 동향까지 두루 파악해 자신만의 언어로 풀어간 대장정의 기록이다. 동시에 열정과 아이디어는 넘쳐나지만 현실적인 문제에 부딪혀 힘들어하는 엔지니어 후배에게 건네는 따뜻하고 든 든한 조언이기도 하다. ‘기술’과 ‘사람’ 사이에서 현명한 접점을 찾아가는 그녀의 행보는 ICT 분야 대학생 멘토링(한이음)과 전문개인투자자(엔젤투자자)로 발자취를 넓히며 여전히 진행 중이다.

송찬우(지은이)

한국과학영재학교를 졸업하고 KPF(KAIST Presi-dential Fellowship)로 선발되며 카이스트에 진학했 다. 상상을 현실로 만들어내는 다양한 재료들에 학문적 호기심을 느껴 신소재공학과를 택한 그는 최우등 졸업 후 현재 동대학 석사 과정을 마무리하고 있다. 인공지능, 메타버스, 모빌리티, 블록체인 등 여러 미래 기술 분야가 사람들의 삶을 어떻게 변화시키고 이끌어가는지에 대한 인사이트를 찾던 중 학문이 실제 비즈니스에서 어떻게 활용되는지 탐구하기 위해 잠시 학업을 쉬고 비디씨랩스㈜의 연구원으로 일했으며, 그때의 인연으로 이 프로젝트에 참여해 『돈이 되는 메타버스』 공저자로 이름을 올렸다.

김재혁(지은이)

㈜레티널 대표. 한양대 산업공학과에 재학하던 중 인지공학연구소에서 인간-컴퓨터 상호작용을 공부하였으며 이와 관련한 다양한 프로젝트를 수행해 국회 전시, 기술사업화 부분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 수상 등의 쾌거를 이루었다. 2016년 증강현실 하드웨어 전문 기업 ㈜레티널을 창업해 현재까지 대표로 재직 중이며 열정과 실력 모두를 겸비한 대한민국 젊은 리더로 자리매김했다. 2021년 메타버스 어워드 과학기술정보 통신부 장관상을 수상했으며 2020년에는 《포브스》 선정 ‘아시아에서 영향력 있는 30세 이하 리더 30인’에 선정되기도 했다.

정보제공 : Aladin

목차

프롤로그
게임 밖으로 나온 메타버스, 어떻게 세상을 바꿀 것인가

Part 1 ㆍ 왜 지금 메타버스인가?
1. 메타버스는 어디에서 왔나?
2. 메타버스는 왜 뜨거운 감자가 되었을까?
3. 게임과 메타버스는 어떻게 다른 걸까?
4. COVID-19가 끝나도 메타버스는 여전히 핫할까?
5. 메타버스와 가상화폐는 무슨 관계일까?
6. 메타버스 속 부캐의 의미는?
7. 빅테크들은 왜 XR 기기에 집착하는 것일까?

Part 2 ㆍ 메타버스는 어디에 쓰는 것인가?
1. 메타버스는 여가생활에 어떻게 활용될까?
2. 메타버스는 e커머스를 어떻게 변화시킬까?
3. 메타버스가 바꾸는 교육 현장은 어떤 모습일까?
4. 기업은 메타버스를 어떻게 활용하고 있나?
5. 메타버스에서 스마트 팩토리의 역할은 무엇인가?
6. 메타버스 속 도시는 어떤 모습일까?
7. 메타버스 시대의 자동차에는 어떤 일이 일어날까?

Part 3 ㆍ 다가올 웨어러블 메타버스에는 어떤 기술들이 사용될까?
1. VR/AR 기기의 필요성 : 어떤 기기가 웨어러블 메타버스에서 더 많이 사용될까?
2. 마이크로 디스플레이: 작고 가벼운 XR 기기를 위해 디스플레이는 어떻게 진화해야 할까?
3. 컴바이너 : 안경처럼 투명한 기기가 어떻게 디스플레이를 눈에 보이게 할까?
4. 인터페이스 : 웨어러블 메타버스 속에서는 어떻게 소통할까?
5. 공간 매핑과 장면 이해 : 메타버스 속 반려견이 소파에 앉아 있게 하려면?
6. 컴퓨터 그래픽 : 현실처럼 느껴지는 가상 콘텐츠를 만들 수 있을까?
7. 에지 클라우드 : 수백만 명이 동시에 접속하는 메타버스 세계를 매끄럽게 운영하려면?
8. 미래 인터페이스 (1) 촉각 : 메타버스 속 가상의 물체를 만질 수 있을까?
9. 미래 인터페이스 (2) 두뇌 : 일론 머스크의 ‘뉴럴링크’처럼 될 수 있을까?
10. 미래 디스플레이 : XR 글라스를 착용하면 「스타워즈」 레아 공주의 홀로그램이 보일까?

관련분야 신착자료

백승욱 (2022)
King, Brett (2022)
소이경제사회연구소. AI연구회 (2022)
Bauman, Zygmunt (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