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Detail View

Detail View

네, 면서기입니다 : 16년 차 동네 공무원의 이제야 알 것도 같은 이야기

Material type
단행본
Personal Author
이우주
Title Statement
네, 면서기입니다 : 16년 차 동네 공무원의 이제야 알 것도 같은 이야기 / 이우주
Publication, Distribution, etc
부산 :   지식과감성,   2021  
Physical Medium
181 p. ; 19 cm
Series Statement
협성문화재단 new book 프로젝트 총서
ISBN
9791139202465
000 00000nam c2200205 c 4500
001 000046105363
005 20220121095755
007 ta
008 220120s2021 bnk 000c kor
020 ▼a 9791139202465 ▼g 03810
040 ▼a 211009 ▼c 211009 ▼d 211009
082 0 4 ▼a 352.6302 ▼2 23
085 ▼a 352.6302 ▼2 DDCK
090 ▼a 352.6302 ▼b 2021
100 1 ▼a 이우주
245 1 0 ▼a 네, 면서기입니다 : ▼b 16년 차 동네 공무원의 이제야 알 것도 같은 이야기 / ▼d 이우주
260 ▼a 부산 : ▼b 지식과감성, ▼c 2021
300 ▼a 181 p. ; ▼c 19 cm
490 1 0 ▼a 협성문화재단 new book 프로젝트 총서
830 0 ▼a 협성문화재단 new book 프로젝트 총서
945 ▼a KLPA

Holdings Information

No. Location Call Number Accession No. Availability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No. 1 Location Main Library/Monographs(3F)/ Call Number 352.6302 2021 Accession No. 111857302 Availability Available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B M

Contents information

Book Introduction

공무원으로 보이면 어쩌나 신경 쓰는 중에도 개차반 공무원이긴 싫은 공무원. ‘이게 맞나? 잘하고 있나?’ 헷갈려 하고 ‘이 정도면 나 일 잘하는 거 아닌가? 공무원 하기엔 좀 아깝지 않나?’ 착각도 했다가 ‘난 왜 아직도 이 모양일까?’ 여전히 갈팡질팡하는 16년 차 동네 공무원이 성장해가는 이야기다. 동네 공무원이 할 수 있는 일이라는 게 ‘시시’한 것들뿐이지만 ‘그래도’ 힘을 내어 ‘이를테면’ 하고 다짐하고 시도하고 꿈꾸는 이야기다.

“공무원으로 보이면 어쩌나 신경 쓰는 중에도 개차반 공무원이긴 싫은 공무원.
‘이게 맞나? 잘하고 있나?’ 헷갈려 하고
‘이 정도면 나 일 잘하는 거 아닌가? 공무원 하기엔 좀 아깝지 않나?’
착각도 했다가 ‘난 왜 아직도 이 모양일까?’
여전히 갈팡질팡하는 동네 공무원이 말하는 공公 사私 이야기”
16년째. 아직도 낯설고 어색하지만 공무원으로 살아온 기록들을 쭈뼛거리며 내놓는다. 화를 돋우지 않기 위해, 정당한 무게를 지기 위해, “네, 공무원입니다.” 대답하기 위해서다. 울퉁불퉁한 글들이 지만 세상에 나가 한 공간을 이룰 수 있다면 그동안의 좌충우돌이 조금은 뿌듯할 수 있을 것 같다.

* 이 책은 ‘2021 NEW BOOK 프로젝트-협성문화재단이 당신의 책을 만들어 드립니다.’ 선정작입니다.

“그렇게까지 개차반은 아닐 수도 있다.”

공무원으로 보이면 어쩌나 신경 쓰는 중에도 개차반 공무원이긴 싫은 공무원. ‘이게 맞나? 잘하고 있나?’ 헷갈려 하고 ‘이 정도면 나 일 잘하는 거 아닌가? 공무원 하기엔 좀 아깝지 않나?’ 착각도 했다가 ‘난 왜 아직도 이 모양일까?’ 여전히 갈팡질팡하는 16년 차 동네 공무원이 성장해가는 이야기.

출생신고부터 사망신고까지, 공직 에피소드가 쌓이는 만큼 공公에 대한 질문도 늘어간다. ‘왜?’가 꿈틀거릴 때, 저자는 책을 읽으며 지금껏 놓치고 있던 질문, 이제는 무력한 질문을 뒤늦게 던지기도 하고 더 깊은 질문과 다른 질문으로도 물음을 잇기도 한다. ‘왜?’ 이후에 오는 ‘아…’ 또는 ‘아!’ 혹은 ‘아?!’는 공(公)을 넘어 사(私)에게까지 닿는다.

AI 면서기에게 밀려날까 무서워 호떡을 사 먹고, 쌍욕은 거절하겠으니 맥락 있는 욕을 해주십사 청하고, 공직 탈출을 위해 로또를 사지만 사람들 뒤통수치는 굉장한 일을 하는 공무원이고 싶어 하는, 꼭 뭐라도 좀 해봐야겠다는, 그래서 저항하는 사람으로 살기 위해 건강하기로 했다는 공직 반항아 꿈나무.

동네 공무원이 할 수 있는 일이라는 게 ‘시시’한 것들뿐이지만 ‘그래도’ 힘을 내어 ‘이를테면’ 하고 다짐하고 시도하고 꿈꾸는 이야기.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Author Introduction

이우주(지은이)

AI 면서기에게 밀려나지 않으려 전략을 짜고, 다짜고자 쌍욕 대신 고품격 욕을 청하고, 공직 탈출을 위해 로또를 사지만 굉장하고 근사한 공무를 해내고 싶어 하는, 뭐라도 좀 해보고 싶어 하는, 저항하기 위해 건강하기로 마음먹은, 공직 반항아를 꿈꾸는 동네 공무원.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Table of Contents

CHAPTER 01 아무래도 시시하긴 합니다만
충분히 전해드렸나요?
「청년기본법」에 부쳐
별거 아녜요
될까 몰라 이 훈련
AI 면서기에 밀리면 어쩌지
나랏밥 먹는 일의 어려움
면서기가 경찰관에게
면서기에게 욕할 때 지켜야 할 것

CHAPTER 02 그런데 말입니다
묻는 공무원
딱 보면 공무원
세대 떼고 일하기
뚝심을 박아드립니다
불편해졌어
채밍아웃
잘 지내지 못한 그에게
잘못된 충실
사망신고를 처리하며 생生을 생각하다
묘수를 찾아라
권력에 대한 예의

CHAPTER 03 이를테면 말이죠
초록색 인문학
공무원의 글쓰기
진로 고민의 권리
이 수업은 적극 추천
처방전 공유합니다
달려라, 은색기차
이런 것도 산재처리 해줘야지 않나?
우리 다 암시랑토 않게!
정의의 형벌
국가 책임의 경계
일과 술
그런 초과근무는 사양입니다

CHAPTER 04 그리고 다른 이야기들
그 긴 걸 어떻게 다 써요
누가 누굴 돌본 건지
점심시간
걷다 보면
읽을 때마다 다시 산다
다시 숲으로
나의 봉두난발 그대
죽음을 생각하는 시간
서른아홉의 꿈

New Arrivals Books in Related Fields

이재준 (2022)
임용혁 (2022)
김병준 (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