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Detail View

Detail View

담장 안의 풍경 : 어느 교도관의 편지 : 김천수 에세이

Material type
단행본
Personal Author
김천수
Title Statement
담장 안의 풍경 : 어느 교도관의 편지 : 김천수 에세이 / 김천수 지음
Publication, Distribution, etc
서울 :   바른북스,   2021  
Physical Medium
272 p. : 삽화 ; 21 cm
ISBN
9791165454159
Subject Added Entry-Topical Term
수기(글)[手記] 글모음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6096371
005 20211201103906
007 ta
008 211018s2021 ulka 000cm kor
020 ▼a 9791165454159 ▼g 03810
035 ▼a (KERIS)BIB000015880226
040 ▼a 247009 ▼c 247009 ▼d 211009
082 0 4 ▼a 895.785 ▼2 23
085 ▼a 897.87 ▼2 DDCK
090 ▼a 897.87 ▼b 김천수 담
100 1 ▼a 김천수
245 1 0 ▼a 담장 안의 풍경 : ▼b 어느 교도관의 편지 : ▼b 김천수 에세이 / ▼d 김천수 지음
260 ▼a 서울 : ▼b 바른북스, ▼c 2021
300 ▼a 272 p. : ▼b 삽화 ; ▼c 21 cm
650 8 ▼a 수기(글)[手記]
650 8 ▼a 글모음

Holdings Information

No. Location Call Number Accession No. Availability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No. 1 Location Sejong Academic Information Center/Humanities 2/ Call Number 897.87 김천수 담 Accession No. 151356350 Availability Available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C

Contents information

Book Introduction

저자가 동료 교도관에게 보내는 편지글 형식을 통해 우리 사회의 모든 감정노동자의 고충과 애환을 위로하고 고뇌에 공감하며 새날에 대한 기대와 희망을 주는 메시지이다. 때로 하는 일이 힘겨울 때, 의미 없다 여겨질 때, 나아가 직업적 정체성에 대한 고뇌와 회의감이 몰려와 주저앉고 싶을 때 저자가 들려주는 이야기에 가만히 귀를 기울여 보자.

우리 사회의 대표적인 감정노동자인 교도관
30년 이상을 현장에서 교도관으로 일한 저자가 이 땅의 감정노동자에게 전하는 공감과 응원의 메시지

『담장 안의 풍경』은 저자가 동료 교도관에게 보내는 편지글 형식을 통해 우리 사회의 모든 감정노동자의 고충과 애환을 위로하고 고뇌에 공감하며 새날에 대한 기대와 희망을 주는 메시지이다.
때로 하는 일이 힘겨울 때, 의미 없다 여겨질 때, 나아가 직업적 정체성에 대한 고뇌와 회의감이 몰려와 주저앉고 싶을 때 저자가 들려주는 이야기에 가만히 귀를 기울여 보자.
글은 잔잔하지만 그 안에 담긴 함의는 묵직해서 독자 여러분의 마음에 깊은 울림으로 다가와 마음이 정화되고 감정의 근육은 더욱 단단해지는 느낌을 받게 될 것이다.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Author Introduction

김천수(지은이)

전북 익산에서 나서 전북대학교 법학과를 졸업하였다. 1987년 교도관이 되어 서울구치소장을 비롯하여 대구, 대전, 광주교도소장 등 전국의 거점 교정기관장을 두루 역임하였다. 근무 기간 대부분을 현장에서 보내며 직원 및 수용자와 소통에 힘써 오다 2020년 12월, 대전지방교정청장을 끝으로 공직을 떠났다. 이메일: kcso7550@naver.com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Table of Contents

글머리에

1부. 어느 교도관의 기도
이름을 불러준다는 것(3월)
땅꽃이 들려주는 이야기를 들으려거든(4월)
사람의 달, 5월입니다(5월)
수처작주(隨處作主)(6월)
작시성반 성취관성(作始成半 成就慣性)(7월)
교도관의 정체성(8월)
스스로 빛나는 삶은 없다(9월)
어느 교도관의 기도(10월) -제74주년 교정의 날을 돌아보며-
비움의 달, 11월입니다(11월)
12월의 의미(12월)
어떤 부임 인사(1월)
더디지만 우리 교정(矯正)도 앞으로 간다(2월)

2부. 담장 안의 풍경
교도관의 마음
향기 나는 교도관
제2의 교도관, 교정위원
수용자 가족, 그중에서도 미성년 자녀에 대한 지원의 의미
교도관과 사형제
성폭력범죄자의 수용증가를 바라보면서
적극 행정의 표상
내가 나는 아니다
업연(業緣)
현장에 답이 있습니다
갑질, 배려와 존중의 문제
국비유랑

3부. 지리산 종주 이야기
지리산 종주 이야기 1 -성백종주(성삼재-천왕봉-백무동, 무박)-
지리산 종주 이야기 2 -성중종주(성삼재-천왕봉-중산리, 1박 2일)-
지리산 종주 이야기 3 -화대종주(화엄사-천왕봉-대원사, 2박 3일)-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New Arrivals Books in Related Field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