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일상이 미니멀 : 미니멀 너머 미니멀 : 진민영 에세이 (3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진민영
서명 / 저자사항
일상이 미니멀 : 미니멀 너머 미니멀 : 진민영 에세이 / 진민영 지음
발행사항
서울 :   책읽는고양이 :   리수,   2021  
형태사항
165 p. ; 19cm
총서사항
일상이 ;07
ISBN
9791186274866
일반주제명
한국 현대 수필[韓國現代隨筆]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6095254
005 20211012110216
007 ta
008 211007s2021 ulk 000ce kor
020 ▼a 9791186274866 ▼g 03810
035 ▼a (KERIS)BIB000015941467
040 ▼a 244009 ▼c 244009 ▼d 211009
041 ▼a kor
082 0 4 ▼a 895.745 ▼2 23
085 ▼a 897.47 ▼2 DDCK
090 ▼a 897.47 ▼b 진민영 일
100 1 ▼a 진민영
245 1 0 ▼a 일상이 미니멀 : ▼b 미니멀 너머 미니멀 : ▼b 진민영 에세이 / ▼d 진민영 지음
260 ▼a 서울 : ▼b 책읽는고양이 : ▼b 리수, ▼c 2021
300 ▼a 165 p. ; ▼c 19cm
490 1 0 ▼a 일상이 ; ▼v 07
536 ▼a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의 '2021년 출판콘텐츠 창작 지원 사업'의 일환으로 국민체육진흥기금을 지원받아 제작되었음
650 8 ▼a 한국 현대 수필[韓國現代隨筆]
830 0 ▼a 일상이 ; ▼v 07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3자료실(4층)/ 청구기호 897.47 진민영 일 등록번호 111854249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2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인문자료실2/ 청구기호 897.47 진민영 일 등록번호 151356901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3자료실(4층)/ 청구기호 897.47 진민영 일 등록번호 111854249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인문자료실2/ 청구기호 897.47 진민영 일 등록번호 151356901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컨텐츠정보

책소개

일상이 시리즈 7권. 미니멀리스트 진민영의 보다 성숙하고 견고해진 미니멀 일상. 미니멀리스트로 살아가는 저자는 자신이 결핍을 옹호하는 것은 어디까지나 그것으로 인해 내 삶이 풍요로워졌을 때라 말한다. 없어 좋은 점 못지않게 있어 좋은 사람, 있어 다행인 물건, 있어 고마운 감정, 있어 마땅했던 갈등과 고민이 많았음을 고백하며, 다운사이징에 집중했던 초창기와 대비되는 또 다른 미니멀 일상을 살아간다.

저자가 말하는 29개의 사물에는 자신이 고스란히 담겨 있다. 소비에 대한 사고방식, 슬픔을 위로하는 방법, 변화를 추구하는 법, 아날로그에 대한 생각, 사치에 대한 기준 등등 아무리 작은 물건일지라도 ‘내 것’ 이라는 테두리 안에 있는 것이라면 나 자신이 반영되어 있음을 알게 한다. 나의 물건은 나를 표현하는 또 하나의 언어가 되고, 물건 하나하나에 귀를 기울여 의미를 발견할 수 있다면 그것은 소유해야 할 물건이 된다.

‘적게’ 너머 ‘꼭 필요한 소유’
‘홀가분’ 너머 ‘더 깊은 의미’


《조그맣게 살 거야》에 이어 선보이는 미니멀리스트 진민영의 보다 성숙하고 견고해진 미니멀 일상.
갖고 싶은 것을 꼭 소유해야 직성이 풀리는 사람, 또는 미니멀을 지향하는 사람. 과연 물건이란 우리에게 무슨 의미일까. 미니멀리스트로 살아가는 저자는 자신이 결핍을 옹호하는 것은 어디까지나 그것으로 인해 내 삶이 풍요로워졌을 때라 말한다. 없어 좋은 점 못지않게 있어 좋은 사람, 있어 다행인 물건, 있어 고마운 감정, 있어 마땅했던 갈등과 고민이 많았음을 고백하며, 다운사이징에 집중했던 초창기와 대비되는 또 다른 미니멀 일상을 살아간다.
저자가 말하는 29개의 사물에는 자신이 고스란히 담겨 있다. 소비에 대한 사고방식, 슬픔을 위로하는 방법, 변화를 추구하는 법, 아날로그에 대한 생각, 사치에 대한 기준 등등 아무리 작은 물건일지라도 ‘내 것’ 이라는 테두리 안에 있는 것이라면 나 자신이 반영되어 있음을 알게 한다. 나의 물건은 나를 표현하는 또 하나의 언어가 되고, 물건 하나하나에 귀를 기울여 의미를 발견할 수 있다면 그것은 소유해야 할 물건이 된다.
미니멀은 작지만 미니멀 라이프는 결코 가볍지 않은 이유다.

‘취향’ 너머 ‘본질’
‘만족’ 너머 ‘행복’


미니멀리즘은 취향이고 선택일 수 있지만, 생활 곳곳과 사고의 면면에서 거르고 걸러 살아남은 것들의 힘은 의외로 컸다. 본질은 또렷해지고 판단은 명쾌해진다. 지금까지 되풀이되었던 실수와 풀리지 않았던 지점이 보이면서 내 삶에 나만의 방식이 적용되기 시작한다.
해야지 해야지 하면서도 좀처럼 정착되지 못했던 운동을 즐겁게 할 수 있게 된 계기는 평소 즐겼던 자전거에 있었다. 일종의 유행이라 할 수 있는 ‘남들이 다하는 것’을 지속할 수 없었던 데에는 ‘나’라는 특성이 고려되지 않는 함정이 있다. 편리한 신용카드 사용을 한동안 멈추고 현금 지갑을 들고 다니는 불편을 감수함으로써 씀씀이 습관을 바로잡았고, 일정 기간 핸드폰 없이 살아보면서 불필요한 시간 낭비와 디지털 정보의 미니멀을 시작할 수 있었다. 미니멀은 삶의 본질로 다가가는 도구가 되고, 그럴수록 나 자신이 선명해짐을 경험하게 된다.
이 모든 과정은 수첩에 빼곡이 기록된다. 그리고 수첩의 내용과 표현을 거르고 거르는 저자만의 루틴을 통해 미니멀리스트 진민영의 생활은 글이 되고 책이 되며, 작가로 이끈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진민영(지은이)

미니멀리스트, 에세이스트. 내향인 적게 소유하고 싶이 사유하고 풍요롭게 향유하는 삶을 지향합니다. 자유, 성장, 간소한 생활에 관한 글을 씁니다. 《조그맣게 살 거야》 《내향인입니다》 《내가 무슨 부귀영화를 누리겠다고》

정보제공 : Aladin

목차

들어가는 말 내 물건이 말해주는 ‘나는 어떤 사람’

01부 안 되는 걸 되게

작은 결심을 꾸준히 실천하는 법 _ 자전거
내 몸을 배려하고 존중하는 법1 _ 오븐
내 몸을 배려하고 존중하는 법2 _ 스툴
소비보다 품위 있는 관리의 즐거움 _ 블라우스
소비 습관에 대해 자신감 얻는 법 _ 카드 지갑
소유의 안전거리 두기 _ 서랍장
거리두기로 배운 통찰 _ 스마트폰

02부 삶이 글이 되게

대체할 수 없는 가치에 대한 존중 _ 몰스킨
삶이 글이 될 수 있는 비결 _ 삼색 볼펜
오직 나만의 방식으로 _ 책갈피
직접 만든다, 읽고 싶은 글도 _ 테이블
미니멀리스트의 독서법 _ 연필
창의력이 고갈될 때 ‘제약’ 처방법 _ 아이패드
사고의 전환으로 전혀 다른 시각을 얻는 법 _ 소설 《어린 왕자》
아침을 여는 조촐한 의식 _ 커피

03부 늘 돌보는 태도

사소함의 가치 _ 속옷
아름다운 퇴장 _ 양말
나이 드는 걸 좋아한다는 것 _ 립스틱
시각화된 나의 내면 _ 옷
반려 물건을 대하는 태도 _ 손목시계
오래 주시하고 살피고 고민한다 _ 손수건
완벽하지 못해 알 수 있는 것 _ 안경

04부 미니멀 너머의 미니멀

욕구의 쓸모 _ 귀걸이
슬픔을 위로하는 방법_ 비닐우산
아날로그의 자리 _ 라디오
가벼워서 좋은 것 _ 문고본
다시 본질로 _ 비누
에코와의 교집합 _ 장바구니
보다 능동적인 소비 _ 빨대

마치는 말 물건으로부터 자유로워질수록

관련분야 신착자료

이정환 (2020)
김재홍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