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궐위의 시대 : 미국과 중국이 사는 법 (2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이희옥, 편 강수정, 저 김도경, 金度經, 1974-, 저 김현주, 저 양갑용, 楊甲鏞, 1967-, 저 양철, 楊喆, 1982-, 저 우완영, 저 진신, 저 차태서, 저 최필수, 崔弼洙, 1973-, 저 하남석, 저
서명 / 저자사항
궐위의 시대 : 미국과 중국이 사는 법 / 이희옥 편
발행사항
서울 :   선인,   2021  
형태사항
368 p. : 삽화, 도표 ; 23 cm
총서사항
성균중국연구총서 ;037
ISBN
9791160686067
일반주기
기획: 성균관대학교 성균중국연구소  
저자: 강수정, 김도경, 김현주, 양갑용, 양철, 우완영, 이희옥, 진신, 차태서, 최필수, 하남석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6093699
005 20210928132125
007 ta
008 210927s2021 ulkad 000c kor
020 ▼a 9791160686067 ▼g 93300
035 ▼a (KERIS)BIB000015947110
040 ▼a 247009 ▼c 247009 ▼d 211009
082 0 4 ▼a 327.73051 ▼2 23
085 ▼a 327.73051 ▼2 DDCK
090 ▼a 327.73051 ▼b 2021z5
245 0 0 ▼a 궐위의 시대 : ▼b 미국과 중국이 사는 법 / ▼d 이희옥 편
260 ▼a 서울 : ▼b 선인, ▼c 2021
300 ▼a 368 p. : ▼b 삽화, 도표 ; ▼c 23 cm
490 1 0 ▼a 성균중국연구총서 ; ▼v 037
500 ▼a 기획: 성균관대학교 성균중국연구소
500 ▼a 저자: 강수정, 김도경, 김현주, 양갑용, 양철, 우완영, 이희옥, 진신, 차태서, 최필수, 하남석
700 1 ▼a 이희옥, ▼e
700 1 ▼a 강수정, ▼e
700 1 ▼a 김도경, ▼g 金度經, ▼d 1974-, ▼e▼0 AUTH(211009)33642
700 1 ▼a 김현주, ▼e
700 1 ▼a 양갑용, ▼g 楊甲鏞, ▼d 1967-, ▼e▼0 AUTH(211009)10620
700 1 ▼a 양철, ▼g 楊喆, ▼d 1982-, ▼e▼0 AUTH(211009)136107
700 1 ▼a 우완영, ▼e▼0 AUTH(211009)10975
700 1 ▼a 진신, ▼e
700 1 ▼a 차태서, ▼e
700 1 ▼a 최필수, ▼g 崔弼洙, ▼d 1973-, ▼e▼0 AUTH(211009)7098
700 1 ▼a 하남석, ▼e
830 0 ▼a 성균중국연구총서 ; ▼v 37
945 ▼a KLPA

소장정보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327.73051 2021z5 등록번호 111853556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컨텐츠정보

책소개

코로나 팬데믹은 기존의 국제질서를 붕괴시키고 있고 새로운 질서는 혼돈 속에 있다. 미국은 스스로 만든 ‘자유주의’ 국제질서를 흔들고 있고, 중국은 국력의 한계 속에서 ‘책임 있는 이해상관자’의 역할을 다하지 못하고 있다. 미중 간 전략경쟁은 한국에게 전방위적 선택을 강요하고 있다. 이러한 미래에 대한 작은 지적 고민의 결과로 집필된 책이다.

안토니오 그람시는 “낡은 것은 소멸하고 새 것은 태어날 수 없으니 이 궐위(闕位: interregnum)의 시대에 수많은 병적인 징후들이 생겨난다”고 보았다. 코로나 팬데믹은 기존의 국제질서를 붕괴시키고 있고 새로운 질서는 혼돈 속에 있다. 미국은 스스로 만든 ‘자유주의’ 국제질서를 흔들고 있고, 중국은 국력의 한계 속에서 ‘책임 있는 이해상관자’의 역할을 다하지 못하고 있다.
미중 간 전략경쟁은 한국에게 전방위적 선택을 강요하고 있다. 기술, 금융, 데이터, 자원, 광물 등 어느 것 하나 쉬운 것이 없다. 그러나 성공적인 전망은 비관론(pessimism)처럼 미래에 대한 두려움을 심어주는 것이 아니라, 우리가 원하는 미래를 만들어가기 위한 행동을 촉진하는 것이다. 이 책은 이러한 미래에 대한 작은 지적 고민의 결과이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이희옥(엮은이)

중국을 연구하고 있다. 성균관대 정외과에서 가르치고 있으며, 특히 2012년에 설립된 성균중국연구소 소장을 창립 때부터 맡아 국내 최고수준의 연구소로 발전시켰다. 현재 한국정치학회 부회장, 한국국제정치학회 이사로 있고 2013년에는 현대중국학회장을 역임했다. 또한 세종연구소, 동북아역사재단 이사로 사회활동을 하고 있고, 롯데하이마트 사외이사, KB국민은행 경영자문역으로 있으면서 산학 협동연구를 하고 있다. 중앙일보와 서울경제에 오랫동안 고정칼럼을 쓰는 한편 외교부, 통일부, 서울시, 경기도 등에 중국관련 정책자문을 하고 있다. 또한 베이징대, 푸단대, 지린대등 10여개 중국대학에서 겸직 및 객원교수로 있다. 과거 나고야대 특임교수, 워싱턴대학 방문학자를 역임했고, 주요 저서로는 『인공지능시대, 중국의 혁신』(2020), 『동북아질서와 한중관계의 재구성(2020)』등을 비롯해 50여권의 편저, 편역을 비롯해 약 100여편의 학술논문을 발표했다.

성균중국연구소(기획)

학계를 대표하는 중국 연구소. 주요 중국 이슈마다 국내 및 중화권 언론에서 취재에 나설 정도의 공신력을 인정받고 있다. ‘중국방안’, ‘복합차이나리스크’, ‘한중 거버넌스’, ‘중국모델’, ‘중국의 변화와 미중관계’ 등을 주제로 한 국제학술회의를 통해 새로운 학문 어젠다를 발굴했고, 이를 정책영역에 제공하는 가교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이러한 연구 성과는 국·중문 계간지인 『성균차이나브리프』와 『成均中國觀察』에 소개되어 아시아권 중국 연구자들과 오피니언 리더들에게 많은 호평을 얻고 있다. 다양한 연구 활동을 인정받아 2017년 이후 매년 <한경Business>에서 꼽은 대한민국 외교안보 싱크탱크 중 중국 연구기관으로 유일하게 선정되고 있다.

정보제공 : Aladin

목차

제1부 미중관계 판(Plate)의 변화
1장 미중 종합국력: `평가`의 평가 - 차태서
2장 중국의 부상과 경제의 판의 변화 - 최필수
3장 삶과 소비의 변화 - 진신
4장 중국의 복합리스크 - 양갑용

제2부 미중 전략경쟁의 양상과 상호인식
5장 미국의 대중국 인식과 전략 - 차태서
6장 중국의 대미국 인식 - 김현주

제3부 미중관계의 게임 체인저
7장 데이터 플랫폼의 대경쟁 - 최필수
8장 플랫폼의 구동축: 전력 - 양철ㆍ우완영
9장 데이터 플랫폼의 기저: 광물자원 - 양철
10장 중국의 새로운 출구: `스마트 시티` 디지털 플랫폼과 생활세계 - 김도경

제4부 미중관계 시나리오와 한국
11장 미중관계 시나리오 - 강수정
12장 결론을 대신해 - 이희옥

관련분야 신착자료

강근택 (2021)
김영주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