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예술과 인공지능 (1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이재박
서명 / 저자사항
예술과 인공지능 / 이재박 지음
발행사항
서울 :   MiD,   2021  
형태사항
267 p. : 천연색삽화, 도표 ; 26 cm
ISBN
9791190116534
서지주기
참고문헌: p. 259-264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6093131
005 20210923132119
007 ta
008 210917s2021 ulkad b 000c kor
020 ▼a 9791190116534 ▼g 93600
035 ▼a (KERIS)BIB000015928894
040 ▼a 244009 ▼c 244009 ▼d 211009
082 0 4 ▼a 700.105 ▼2 23
085 ▼a 700.105 ▼2 DDCK
090 ▼a 700.105 ▼b 2021z2
100 1 ▼a 이재박
245 1 0 ▼a 예술과 인공지능 / ▼d 이재박 지음
260 ▼a 서울 : ▼b MiD, ▼c 2021
300 ▼a 267 p. : ▼b 천연색삽화, 도표 ; ▼c 26 cm
504 ▼a 참고문헌: p. 259-264
945 ▼a KLPA

소장정보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3자료실(4층)/ 청구기호 700.105 2021z2 등록번호 111853354 도서상태 대출중 반납예정일 2021-11-12 예약 예약가능 R 서비스 M

컨텐츠정보

책소개

‘인공지능이 예술에까지 진출한 시대’를 살아가는 예술가들은 이제 어떻게 해야 할까? 인공지능으로 많은 일자리가 대체될 것이라 예상되는 지금, 예술가들도 인공지능 예술가에게 그 자리를 내주어야만 하는 것일까? 저자는 이러한 시대에서 예술가들이 살아남을 수 있는 방법은 과학과 기술에 대한 예술가들의 인식을 전환하는 것이라 말한다.

많은 사람들이 과학과 예술을 물과 기름 같은 존재로 여긴다. 그도 그럴 것이 예술가들마저도 과학을 예술의 범주 바깥에 있는 것이라 여기며, 특히 기계에게서는 창의성을 발견할 수 없다고 생각한다. 그러나 [예술과 인공지능]은 이와 같은 통념에 대해 정면 반박한다. ‘창의성’이 결코 인간만의 전유물이 아니며, 과학과 기술이 예술의 ‘도구’로서 충분히 그 역할을 하고 있음을, 더 나아가 인간만큼 예술성을 담아낼 수 있음을 시사한다.

예술가가 인공지능과 함께 한다면 인공지능만이 가진 ‘기계적 창의성’과 인간이 따라갈 수 없는 ‘학습 능력’을 활용해 더 나은 예술을 할 수 있을 지도 모른다. 이것이 바로 예술가가 과학기술을 공부해야 하는 이유이며, 이 책이 예술가들에게 던지는 메시지다.

앞으로의 예술은 어떤 모습일까?
인공지능은 이미 인간과 함께 예술을 만들어가고 있다


인공지능 알파고가 바둑대결에서 이세돌을 이긴 지 벌써 5년, 그 사이 인공지능은 우리의 일상 깊숙이 그 자리를 차지했다. 하지만 아직도 우리는 인공지능을 스피커나 로봇청소기처럼 우리의 삶을 도와주는 ‘조력자’, 또는 알파고나 슈퍼컴퓨터처럼 우리가 할 수 없는 고도의 계산을 해낼 ‘최첨단 기계’ 정도로 인식하고 있다.
하지만 이 책은 이미 인공지능이 기계가 대체할 수 없는 ‘창의적’인 일, 한마디로 ‘인간만이 할 수 있는 일’의 영역에까지 그 걸음을 내딛고 있음을 이야기한다. 더 나아가, 놀랍게도 인공지능은 창의성이 응집된 영역이라 여겨지는 ‘예술’에 까지 자신의 역할을 확장하고 있다. 현재 인공지능이 작곡한 음악이나 미술, 글은 이미 인간이 창작한 것인지 기계가 창작한 것인지 구분하는 것이 힘들 정도다.

과학과 기술을 배제한 예술이 존재할 수 있을까?
예술가가 과학기술을 공부해야 하는 이유가 바로 여기에 있다


이렇게 ‘인공지능이 예술에까지 진출한 시대’를 살아가는 예술가들은 이제 어떻게 해야 할까? 인공지능으로 많은 일자리가 대체될 것이라 예상되는 지금, 예술가들도 인공지능 예술가에게 그 자리를 내주어야만 하는 것일까? 저자는 이러한 시대에서 예술가들이 살아남을 수 있는 방법은 과학과 기술에 대한 예술가들의 인식을 전환하는 것이라 말한다.
많은 사람들이 과학과 예술을 물과 기름 같은 존재로 여긴다. 그도 그럴 것이 예술가들마저도 과학을 예술의 범주 바깥에 있는 것이라 여기며, 특히 기계에게서는 창의성을 발견할 수 없다고 생각한다. 그러나 [예술과 인공지능]은 이와 같은 통념에 대해 정면 반박한다. ‘창의성’이 결코 인간만의 전유물이 아니며, 과학과 기술이 예술의 ‘도구’로서 충분히 그 역할을 하고 있음을, 더 나아가 인간만큼 예술성을 담아낼 수 있음을 시사한다.
음악 한 곡을 만들기 위해 다양한 악기와 미디[midi] 등의 도구가 필요하고, 작곡가가 그 작동원리를 파악하고 있어야 함은 너무도 당연하게 여겨진다. 그런데 자세히 들여다보면 이 역시 과학과 기술의 영역이다. 마찬가지로 인공지능이 예술마저 위협하는 것 같은 현재, 예술가가 인공지능의 작동원리에 대한 지식을 갖춘다면 오히려 이를 예술가의 ‘도구’로 활용할 수 있다.
예술가가 인공지능과 함께 한다면 인공지능만이 가진 ‘기계적 창의성’과 인간이 따라갈 수 없는 ‘학습 능력’을 활용해 더 나은 예술을 할 수 있을 지도 모른다. 이것이 바로 예술가가 과학기술을 공부해야 하는 이유이며, 이 책이 예술가들에게 던지는 메시지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이재박(지은이)

예술에서의 인공지능 수용 연구 관련 국내 박사 1호다. 연세대학교 작곡과를 졸업하고 예술 언저리를 배회하던 중, 인공지능이 예술마저 창작한다는 기사를 보고 그것이 진짜일지를 확인하는 데 6년을 보냈다. 그 결실은 ‘예술 창작에서의 인공지능 수용 연구’란 주제로 추계예술대학교에서 문화예술학 박사학위를 취득하는 것으로 이어졌다. 저서로 <다빈치가 된 알고리즘>, <괴물신입 인공지능>을 출간하였으며, 2020년 우수과학도서와 세종도서에 선정되었다. 현재 국내 대학 최초로 추계예술대학교에서 <예술과 인공지능>이라는 주제의 강의를 하고 있다.

정보제공 : Aladin

목차

들어가는 글
서문. 예술가가 과학기술을 공부해야 하는 이유

1. 도구(과학기술)의 발전과 예술의 변화
예술, 자연이 만든 도구로부터 출발하다
예술, 인공도구를 통해 진화하다
예술, 인간이 만든 도구가 창작의 주체가 되다
과학 → 기술 → 예술

2. 지능의 종류와 정의
지능의 다양한 사례
지능의 정의
인공지능과 생명지능의 차이점: 반쪽자리 지능 인공지능

3. 인간의 창의성에 대한 이해의 변천사
종교: 신의 독점
예술: 천재들의 과점
산업: 모두의 것으로 민주화
과학: 보편 원리
융합: 신(新) 독점

4. 계산적 창의성과 예술
계산적 창의성의 정의
계산적 창의성의 작동 원리
인공지능을 이용한 이미지 생성 사례
미술에서의 적용 사례
음악에서의 적용 사례
게임 사례
저술 사례

5. 인공지능 예술에 대한 인간의 수용태도
튜링테스트와 그 발전사
인공지능이라는 기술에 대한 수용태도
인공지능이 생성한 작품에 대한 수용태도
인공지능의 작가 수준에 대한 평가

6. 인공지능이 예술에 던진 질문들
아름다움은 심리적 현상인가 수리적 현상인가
예술은 규칙인가 규칙변형인가
인공지능이 예술에 던진 질문들

인공지능을 활용한 예술 창작 실습
나가는 글
참고문헌
주

관련분야 신착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