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어두운 밤 산마루 걸터앉은 달빛 : 권영훈 시집

어두운 밤 산마루 걸터앉은 달빛 : 권영훈 시집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권영훈
서명 / 저자사항
어두운 밤 산마루 걸터앉은 달빛 : 권영훈 시집 / 권영훈
발행사항
서울 :   지식과감성,   2021  
형태사항
96 p. ; 22 cm
ISBN
9791139200171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6092426
005 20210915163702
007 ta
008 210915s2021 ulk 000cp kor
020 ▼a 9791139200171 ▼g 03810
035 ▼a (KERIS)BIB000015941153
040 ▼a 225009 ▼c 225009 ▼d 211009
082 0 4 ▼a 895.715 ▼2 23
085 ▼a 897.17 ▼2 DDCK
090 ▼a 897.17 ▼b 권영훈 어
100 1 ▼a 권영훈
245 1 0 ▼a 어두운 밤 산마루 걸터앉은 달빛 : ▼b 권영훈 시집 / ▼d 권영훈
260 ▼a 서울 : ▼b 지식과감성, ▼c 2021
300 ▼a 96 p. ; ▼c 22 cm
945 ▼a KLPA

소장정보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3자료실(4층)/ 청구기호 897.17 권영훈 어 등록번호 111853179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컨텐츠정보

저자소개

권영훈(지은이)

전장의 소용돌이 속에서, 삶 자체가 버겁던 열네 살, 열두 살 형제가 생업에 뛰어들어야만 겨우 풀칠로 연명을 할 수 있었던 시절, 하나님이 누군지 예수가 무엇을 하는 분인지 이름도 직업도 들어보지 못했던, 신앙이라는 개념조차 모르던 어린 나이에 피란 내려와 처음으로 알게 된 믿음의 세계. 오직 삶이 급했던 어느 날 잠자리에 찾아오신 주님. “용운아.” 부르는 음성에 눈을 뜨고 보니 어둠이 짙게 드리운 머리맡에 흰옷에 지팡이를 짚고 서서 기도하라 하시던 말씀. 그래서 시작한 기도의 삶이 어느덧 칠십 년이 흘렀다. 교회와는 거리가 먼 나만의 믿음의 삶을 살면서 틈틈이 일기장에 적어두었던 시구를 모았다. 다듬어지지 못한 원문 그대로 내려니 두려움이 짙게 가슴을 막는다.

정보제공 : Aladin

목차

시집을 내면서

5월 1
5월 2
가을 빛방울
고향 1
고향 2
공허의 세월
그대의 발자국
길을 묻다
깊고 푸른 하늘 1
깊고 푸른 하늘 2
꿈
꿈은 살아 숨을 쉰다
낙조
내 마음의 주인
늪에 서서
달빛 깊은 곳
뚱보 아줌마 1
뚱보 아줌마 2
만추의 해풍 1
만추의 해풍 2
만추
샘물 한 방울
모성
미션
밤에 내리는 눈
백조의 영혼
벌거벗은 나무 1
벌거벗은 나무 2
사랑의 의미 1
사랑의 의미 2
사랑의 의미 3
사랑의 인고
오늘을 산다
새해 아침
생명의 물
생명을 키웁니다
세월
소음
송림 속 뻐꾸기
숨결
숲에 숨어 살고 싶네
아들
아우
아침의 불꽃
안개
어두운 밤 산마루 걸터앉은 달빛
연인 1
연인 2
소년의 마음
열정
영롱한 햇살
오월의 아침
오월의 이별
이별 1
이별 2
임의 너울
입추
지금 나는 어디쯤에서 기다리고 있는 걸까
짐돌푸강
짐돌푸의 시월
짐돌푸의 풍경
창조 1
창조 2
창조의 뜻
창조의 비밀
청춘의 덫
탄신 1
탄신 2
터키 아저씨
파도를 타야 한다
파란 마음 1
파란 마음 2
파란 하늘 1
파란 하늘 2
파랑새
푸른 싹
피셔 공원 잔디
필라델피아 1
필라델피아 2
필라델피아 3
한 방울 물
함께 더불어
헤엄치는 제비
회복
흐르는 강물처럼

관련분야 신착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