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로스차일드 이야기 : 금융자본주의의 창시자 (2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홍익희, 洪益憙, 1952-
서명 / 저자사항
로스차일드 이야기 : 금융자본주의의 창시자 / 홍익희 지음
발행사항
서울 :   오픈하우스,   2021  
형태사항
271 p. : 삽화 ; 23 cm
ISBN
9791188285921
주제명(개인명)
Rothschild family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6086765
005 20210722121458
007 ta
008 210719s2021 ulka 000c dkor
020 ▼a 9791188285921 ▼g 03320
035 ▼a (KERIS)BIB000015885427
040 ▼a 245008 ▼c 211009 ▼d 211009
082 0 4 ▼a 332.10922 ▼2 23
085 ▼a 332.10922 ▼2 DDCK
090 ▼a 332.10922 ▼b 2021
100 1 ▼a 홍익희, ▼g 洪益憙, ▼d 1952- ▼0 AUTH(211009)81972
245 1 0 ▼a 로스차일드 이야기 : ▼b 금융자본주의의 창시자 / ▼d 홍익희 지음
260 ▼a 서울 : ▼b 오픈하우스, ▼c 2021
300 ▼a 271 p. : ▼b 삽화 ; ▼c 23 cm
600 3 0 ▼a Rothschild family
945 ▼a KLPA

소장정보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332.10922 2021 등록번호 111851374 도서상태 대출중 반납예정일 2021-09-23 예약 예약가능 R 서비스 M

컨텐츠정보

책소개

미국의 노동 운동가이자 작가인 리오 휴버먼은 “역사책에는 이런저런 왕들의 야망과 정복 그리고 전쟁에 관한 이야기가 장황하게 이어지는데, 왕들의 이야기보다는 왕권 배후에 있는 진정한 힘, 곧 그 시대의 상인과 금융업자의 이야기에 지면을 할애하는 편이 훨씬 나았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세계 역사를 이끌어온 힘은, 왕이 아닌 상인과 금융업자에게서 나왔다는 얘기다. 실제로 세계를 뒤흔든 전환점이라 일컫는 포르투갈의 대항해, 네덜란드 중상주의 발흥, 영국의 산업혁명과 자본주의의 전개, 신대륙의 부흥, 미국의 눈부신 성장 등은 상인과 금융업자의 역사이자, 특히 유대인에 의해 시작되고 완성된 역사라는 사실을 부정할 사람은 없을 것이다.

『유대인 이야기』의 저자인 경제학자 홍익희는 자본주의를 탄생시키고 세계 경제를 이끌어온 유대인의 역사, 그 가운데서도 오늘날의 금융혁명을 일으키고 세계 산업을 재편한 로스차일드 가문에 주목하였다.

로스차일드 가문은 어떻게 세계 경제를 좌우하게 되었는가
경제학자 홍익희가 주목한 로스차일드 가문의 모든 것


미국의 노동 운동가이자 작가인 리오 휴버먼은 “역사책에는 이런저런 왕들의 야망과 정복 그리고 전쟁에 관한 이야기가 장황하게 이어지는데, 왕들의 이야기보다는 왕권 배후에 있는 진정한 힘, 곧 그 시대의 상인과 금융업자의 이야기에 지면을 할애하는 편이 훨씬 나았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세계 역사를 이끌어온 힘은, 왕이 아닌 상인과 금융업자에게서 나왔다는 얘기다. 실제로 세계를 뒤흔든 전환점이라 일컫는 포르투갈의 대항해, 네덜란드 중상주의 발흥, 영국의 산업혁명과 자본주의의 전개, 신대륙의 부흥, 미국의 눈부신 성장 등은 상인과 금융업자의 역사이자, 특히 유대인에 의해 시작되고 완성된 역사라는 사실을 부정할 사람은 없을 것이다. 베스트셀러 『유대인 이야기』의 저자인 경제학자 홍익희는 자본주의를 탄생시키고 세계 경제를 이끌어온 유대인의 역사, 그 가운데서도 오늘날의 금융혁명을 일으키고 세계 산업을 재편한 로스차일드 가문에 주목하였다.

로스차일드 가문은 산업혁명이 불길처럼 번지고 금융업이 전에 없이 번성하던 시대에 탄생해 성장하고 시대를 주도했다. 지역 대부업 수준이었던 금융업을 온갖 혁신적인 아이디어로 글로벌 금융 산업으로 바꿔놓았다. 이들이 ‘금융자본주의의 창시자’로 불리는 이유다.
로스차일드 가문은 유럽 대륙을 하나의 금융권으로 묶었고, 정보를 토대로 돈을 벌었다. 정보를 통해 축적한 천문학적인 자금과 저금리로 산업혁명을 전 세계로 전파했으며, 세계 각국에 금본위제를 확장시키면서 금은 세계 통화시스템의 근간을 마련했다. 주식회사, 주식거래소, 중앙은행 등 로스차일드 가문이 이끈 자본주의의 탄생부터 오늘날까지 과정을 추적하며 가문의 역할을 살펴보는 일은, 경제 흐름을 이해하고 더 나아가 세상을 바라보는 눈을 넓힐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다.

위기를 이용해 막대한 부를 쌓은 로스차일드 가문
“창의성은 비상시에 더 빛을 발하는 법!”
로스차일드 가문이 전하는 가치, 그 지혜를 배울 때다!


로스차일드 가문의 성장에 가장 큰 역할을 한 것은 전쟁이라 해도 무방하다. 역사적으로 전쟁이 많은 걸 바꾸어 놓았듯 금융 산업 역시 예외가 아닌데, 나폴레옹 전쟁에 휩쓸려 있던 시기에 새로운 금융 기법들이 탄생했고, 이를 주도한 이가 바로 로스차일드 가문이다. 일반적으로 상인과 금융인은 전쟁을 싫어한다. 전쟁이 일어나면 장사도 안 되고, 주식과 채권 등 자산 가격이 폭락하기 때문이다. 하지만 로스차일드 가문은 전쟁을 기회로 활용했다. 이들은 정보의 중요성을 일찍이 깨달았으며, 정보를 토대로 시장의 흐름을 정확히 읽는 데도 능했다. 전쟁 중 금 가격이 오를 것으로 판단해 과감히 금시장에 뛰어들어 금을 거의 독점하다시피 하는 성과를 이뤘고, 국채로 막대한 이익을 챙겼다. 당시 영국의 명문 재산가 대부분이 파산했는데, 오히려 로스차일드 가문은 워털루 전쟁 후 영국 최고의 채권가로서 영란은행의 공채 발행을 주도하는 실권자가 된다. 세계 금융업의 정점에 올랐을 뿐 아니라, 영국에 처음 가지고 온 자금을 17년 만에 무려 2,500배로 불린 것이다. 전쟁에서 패한 나폴레옹이 “유럽에는 오직 하나의 힘이 존재한다. 그것은 로스차일드다”라고 한탄했을 정도다. 전시에 부를 쓸어 모으는 데 탁월한 창의적 재능을 발휘한 로스차일드 가문은 이후 금융과 외환시장의 글로벌화를 통해 시장의 성격을 바꿨다.
이들은 히틀러의 출현으로 어려움을 겪고 커튼 뒤로 숨은 뒤에도 은밀하게 움직이며 세계에 자본주의와 유대주의를 전파했다. 미국의 근대 산업과 금융 발전은 이들의 작품이라 해도 과언이 아니다. 또한 이스라엘의 건국에도 이들의 역할이 컸다.
로스차일드 가문의 이야기는 과거의 이야기가 아니라 현재진행형의 이야기이다. 이 책은 로스차일드가 전하는 가치, 곧 ‘신뢰, 단결력, 정보의 힘, 자본의 힘, 인맥, 자선’에 대한 의미를 짚고 있다. 이들의 지혜는 위기의 시대를 살아가는 현재의 우리에게 꼭 필요한 해답이 되어줄 것이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홍익희(지은이)

한국외국어대학 스페인어과를 나와 1978년 KOTRA에 입사했다. 이후 보고타, 상파울루, 마드리드무역관 관원을 거쳐 경남무역관장, 뉴욕무역관부관장, 파나마무역관장, 멕시코무역관장, 마드리드무역관장, 밀라노무역관장을 끝으로 2010년 정년퇴직했다. 32년간의 KOTRA 생활 중 18년을 해외 7개국에서 근무했다. 인생 2막은 대학교수로 탈바꿈해 학생들을 가르치다 2017년 8월 세종대에서 정년퇴직함으로써 인생에서 두 번의 정년퇴직을 맞는 행운을 맛보았다. 이후 세종대로부터 대우교수 제의를 받아 3년 더 봉직한 후, 인생 3막인 지금은 자유로운 글쓰기를 하고 있다. KOTRA 근무 중 수출전선 곳곳에서 유대인을 접하며 그들의 장단점을 눈여겨보았다. 그는 우리나라의 앞날도 제조업보다는 유대인들이 주도하는 금융산업 등 서비스산업에 있다고 보고 10년 전부터 유대인 경제사에 천착해 아브라함에서부터 월스트리트에 이르기까지 그들의 궤적을 추적했다. 이를 정리한 내용을 2013년 『유대인 이야기』로 출간하여 베스트셀러가 되었으며 예스24 연말 네티즌 투표에서 ‘올해의 책’으로 선정되었다. 연이어 출간한 『세 종교 이야기』 역시 많은 독자들의 호응을 얻어 베스트셀러 저자로 자리 잡았다. 이후 ‘화폐 경제학’ 시리즈 『달러 이야기』, 『환율전쟁 이야기』, 『월가 이야기』와 10권의 『유대인 경제사』 시리즈는 그의 작가 인생에 있어서 기념비적인 작품이 되었다. 특히 『유대인 경제사』 10권은 44개 출판사 대표들이 투표로 선정한 2017년 ‘올해의 책’ 대상에 선정된 바 있다. 그 외 지은 책으로 『한국경제의 절묘한 시나리오』, 『21세기 초 금융위기의 진실』, 『유대인, 그들은 우리에게 누구인가』, 『유대인 창의성의 비밀』, 『세상을 바꾼 다섯 가지 상품 이야기』, 『13세에 완성되는 유대인 자녀교육』, 『세상을 바꾼 음식 이야기』 등이 있다. 2018년에는 아들과 함께 『화폐혁명』을 썼으며, 2019년에는 『문명으로 읽는 종교 이야기』를 펴냈다. 25권의 종이책 이외에도 『한민족 이야기』 등 60여 권을 전자책으로 출간했다. (이메일 aaaa4d@hanmail.net / 페이스북 facebook.com/ickhee.hong)

정보제공 : Aladin

목차

1장 자본주의는 어떻게 탄생되었나?
1. 자본주의를 잉태한 청어 이야기 11
2. 17세기 네덜란드는 어떻게 2~3%대 저금리가 가능했을까? 31
3. 주식회사 민간 중앙은행의 탄생 비화 43

2장 영원한 금융 황제, 로스차일드
1. 로스차일드 가문의 탄생 69
2. 고화폐 상인에서 황실 대리인이 된 마이어 78
3. 로스차일드 시대의 서곡, 프랑스 대혁명과 나폴레옹의 등장 92
4. 영국으로 세력을 확장한 로스차일드 가문 105
5. 단기간에 유럽 금융계를 장악한 나탄 114
6. 마이어의 유언과 그가 남긴 다섯 화살 129
7. 로스차일드, 영국을 사다 137
8. 로스차일드, 세계 금본위제에 시동을 걸다 152
9. 산업혁명 전파의 원동력, 로스차일드의 자본 163
10. 나탄 잠들고 야콥의 시대로 174
11. 로스차일드 3대의 활약 182
12. 로스차일드 후손들 191

3장 커튼 뒤의 로스차일드
1. 로스차일드, 모건 시대를 열다 203
2. 미국 연방준비은행의 탄생 228
3. 미국 산업을 양분한 두 재벌, 모건과 록펠러 243
4. 로스차일드, 이스라엘 건국을 돕다 252

맺는 글 269

관련분야 신착자료

한국은행. 금융결제국. 결제연구팀 (2020)
Cavallero, Luci (2021)
김준기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