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Detail View

Detail View

굿바이, 라 메탈 : 박숲 소설집

Material type
단행본
Personal Author
박숲
Title Statement
굿바이, 라 메탈 : 박숲 소설집 / 박숲
Publication, Distribution, etc
서울 :   하늘재,   2021  
Physical Medium
204 p. ; 21 cm
ISBN
9788990229465
Content Notes
굿바이, 라 메탈 -- 하이힐 -- 트릭 오어 트릿 -- 달콤한 휴일 -- 갓길 없음 -- 그래서 그녀는 바다로 갔다 -- 푸른 동굴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6086698
005 20210721142448
007 ta
008 210719s2021 ulk 000cj kor
020 ▼a 9788990229465 ▼g 03810
035 ▼a (KERIS)BIB000015864882
040 ▼a 211009 ▼c 211009 ▼d 211009
082 0 4 ▼a 895.735 ▼2 23
085 ▼a 897.37 ▼2 DDCK
090 ▼a 897.37 ▼b 박숲 굿
100 1 ▼a 박숲
245 1 0 ▼a 굿바이, 라 메탈 : ▼b 박숲 소설집 / ▼d 박숲
260 ▼a 서울 : ▼b 하늘재, ▼c 2021
300 ▼a 204 p. ; ▼c 21 cm
505 0 0 ▼t 굿바이, 라 메탈 -- ▼t 하이힐 -- ▼t 트릭 오어 트릿 -- ▼t 달콤한 휴일 -- ▼t 갓길 없음 -- ▼t 그래서 그녀는 바다로 갔다 -- ▼t 푸른 동굴
945 ▼a KLPA

Holdings Information

No. Location Call Number Accession No. Availability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No. 1 Location Main Library/Monographs(4F)/ Call Number 897.37 박숲 굿 Accession No. 111851317 Availability Available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B M

Contents information

Book Introduction

박숲 작가의 첫 작품집. 전남매일 신춘문예 당선작으로 “사이버 세상 속 현실과 현실 세상을 넓고 깊게 잠식한 사이버 현실이 한 개인에게서 어떻게 혼합되고 충돌하는지를 막힘없이 보여주었다”는 평을 들었다. 작가는 일곱 편의 소설을 통해 우리 주변에서 여성과 아이들이 겪어야 하는 일상의 폭력들을 이야기한다. 또한 폭력적 세상에서 터져 나온 절박한 비명소리를 전하며 일관되게 “소외와 거기에 맞서는 인간”에 주목한다.

소외의 축복
일상 속의 폭력들이 사라지기를 꿈꾸는 어른들에게
폭력적 세상에서 터져 나온 여성과 아이들의 절박한 비명소리


<굿바이, 라 메탈>은 박숲 작가의 첫 작품집으로, 작가는 일곱 편의 소설을 통해 우리 주변에서 여성과 아이들이 겪어야 하는 일상의 폭력들을 이야기한다.
폭력적 세상에서 터져 나온 절박한 비명소리를 전하며 일관되게 “소외와 거기에 맞서는 인간”에 주목하는 작가는, “지금 우리는 여태껏 겪어보지 못한 큰 변화의 소용돌이 속을 살아가고 있다. 작가는 용감하게 그 속으로 달려간다. 우리 소설에서는 보기 드문 새로움의 탐구이다. 소외를 이야기하는 작가의 자기 소외의 철학이기도 하다. 신인 작가가 이렇게 극복을 제시하며 나타나는 우리 문학은 놀라움으로 축복된다”는 윤후명의 추천사처럼 우리 문학에 축복을 전해준다.

치밀한 구성과 격조 있는 문장으로 전하는 세상, 그 속으로

표제작 <굿바이, 라 메탈>은 전남매일 신춘문예 당선작으로 “사이버 세상 속 현실과 현실 세상을 넓고 깊게 잠식한 사이버 현실이 한 개인에게서 어떻게 혼합되고 충돌하는지를 막힘없이 보여주었다”는 평을 들었다.
<하이힐> 속 구두 디자이너인 ‘너’는 이웃집 여자가 잔인하게 살해당하는 것을 목격하고 괴로워하다 길에서 우연히 그녀의 환영과 맞닥뜨린다. 그는 홀린 듯 그녀의 뒤를 쫓으며 자신의 욕망과 마주한다.
<갓길 없음> 속의 ‘나’는 고양이 ‘이다’를 떠나보내며 “우리 엄만 나 때문에 평생 앞만 보고 살았어. 도망치고 싶어도 갓길이란 자체가 없었겠지”라고 곱씹는다.
<그래서 그녀는 바다로 갔다>의 가인이 철 지난 사행성 게임 ‘바다속이야기’에서 빠져나오지 못하는 이유는 엄마가 사라진 바다 너머로 가고자 하는 욕망 때문이다.
엄마가 갑자기 사라지고 새아빠와 단둘이 살게 된 소녀의 이야기인 <푸른 동굴>은 “성폭행당하는 주인공을 소녀의 시점으로 이분화하여 차분하면서도 밀도 있게 끌고 갔다. 치밀한 구성과 격조 있는 문장으로 작품을 다룬 역량이 눈길을 끌었다”는 평을 들었다.

인간의 다양성에 대해 진지한 탐구를 계속 이어가리라

첫 번째 소설집으로 “소외와 거기에 맞서는 인간”이라는 소설의 숙제를 마친 작가는 앞으로도 또 다른 인간에 대한 탐구를 이어가리라고 다짐한다. “첫 작품집을 내며 인간의 다양성에 대해 진지한 탐구를 계속 이어가리라 다짐해 본다. 더불어 곳곳에 숨은 부조리한 삶의 이면들과 현실의 모순들에 대해 끊임없이 천착해 보고자 한다. 아직도 채워야 할 공간이 많은 나는, New Moon(초승달)과 Old Moon(그믐달) 사이를 자처한다. 이제 겨우 한 걸음 내딛은 나는, Full Moon(만월)을 위한 비우기와 채우기를 반복하며 오래오래 천천히 나아가리라.”(작가의 말 중에서)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Author Introduction

박숲(지은이)

지도에도 없는 작은 섬에서 태어나 미지의 세계를 상상하며 자랐다. 상상을 즐기는 일은 훗날 문학의 원천이 되었다. 대학 시절 디자인학과에서 국문학과로 전과한 뒤 본격적으로 문학을 접했다. 이후 문창과 대학원을 지원하여 창작활동을 시작했고, 홍대 국어국문학과 박사과정을 공부했다. 2012년 한국문인협회 주관 《월간문학》에 단편소설 <푸른 동굴>이, 2021 전남매일 신춘문예에 <굿바이, 라 메탈>이 당선되었다. 문학은 자신을 돌아보는 일로 시작된다. 타인들의 다양한 삶과 세계를 이해하는 것이 최종 목표이다.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Table of Contents

굿바이, 라 메탈
하이힐
트릭 오어 트릿
달콤한 휴일
갓길 없음
그래서 그녀는 바다로 갔다
푸른 동굴

New Arrivals Books in Related Field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