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이야기로 술술 읽히는) 조선왕조실록

(이야기로 술술 읽히는) 조선왕조실록 (1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단체저자명
한국문화연구회
서명 / 저자사항
(이야기로 술술 읽히는) 조선왕조실록 / 한국문화연구회 편
발행사항
서울 :   늘푸른소나무,   2021  
형태사항
430 p. : 삽화, 가계도 ; 23 cm
ISBN
9791196360290
000 00000nam c2200205 c 4500
001 000046084637
005 20210705151119
007 ta
008 210701s2021 ulkaj 000c kor
020 ▼a 9791196360290 ▼g 03910
040 ▼a 211009 ▼c 211009 ▼d 211009
082 0 4 ▼a 951.902 ▼2 23
085 ▼a 953.05 ▼2 DDCK
090 ▼a 953.05 ▼b 2021z14
110 ▼a 한국문화연구회
245 2 0 ▼a (이야기로 술술 읽히는) 조선왕조실록 / ▼d 한국문화연구회 편
260 ▼a 서울 : ▼b 늘푸른소나무, ▼c 2021
300 ▼a 430 p. : ▼b 삽화, 가계도 ; ▼c 23 cm
945 ▼a KLPA

소장정보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3자료실(4층)/ 청구기호 953.05 2021z14 등록번호 111850563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컨텐츠정보

책소개

조선 태조 때부터 철종 때까지 25대 472년간(1392~1863)의 역사를 편년체로 기록한 <조선왕조실록>을 이야기로 쉽게 풀어 쓴 책. 조선 500년의 역사를 보다 쉽고 재미있게 이해할 수 있도록 실감나는 이야기로 담았다. 방대한 <조선왕조실록>을 한권으로 중요 부분만 간추리되, 누구나 흥미롭고 알기 쉬운 이야기 방식으로 풀어냈다.

<조선왕조실록>은 정치, 경제, 사회, 문화 등 다방면에 걸쳐 기록돼 있으며 역사적 진실성과 신빙성이 매우 높다. 또한 사료의 편찬에 있어서 사관이라는 관직의 독립성과 기술에 대한 비밀성도 보장되었다. 완성한 후에는 특별히 설치한 사고(史庫)에 각1부씩 보관했는데, 임진왜란과 병자호란을 거치면서 소실되었지만 20세기 초까지 태백산, 정족산, 적상산, 오대산의 사고에 남아서 전해졌다.

이야기로 쉽게 풀어 쓴 조선왕조실록!

이 책은 조선 태조 때부터 철종 때까지 25대 472년간(1392~1863)의 역사를 편년체로 기록한 『조선왕조실록』을 이야기로 쉽게 풀어 쓴 책이다.
『조선왕조실록』은 정치, 경제, 사회, 문화 등 다방면에 걸쳐 기록돼 있으며 역사적 진실성과 신빙성이 매우 높다. 또한 사료의 편찬에 있어서 사관이라는 관직의 독립성과 기술에 대한 비밀성도 보장되었다. 실록을 편찬하는 작업은 다음 왕이 즉위한 후 실록청을 열고 관계된 관리를 배치하여 펴냈으며 사초는 임금이라 해도 함부로 열어볼 수 없도록 비밀을 보장했다. 그리고 사료를 완성한 후에는 특별히 설치한 사고(史庫)에 각1부씩 보관했는데, 임진왜란과 병자호란을 거치면서 소실되었지만 20세기 초까지 태백산, 정족산, 적상산, 오대산의 사고에 남아서 전해졌다.
이 책은 조선 500년의 역사를 보다 쉽고 재미있게 이해할 수 있도록 실감나는 이야기로 풀어썼다. 방대한 『조선왕조실록』을 한권으로 중요 부분만 간추리되, 누구나 흥미롭고 알기 쉬운 이야기 방식으로 풀어냈다. 그래서 마치 당시의 역사 현장에 와 있는 듯한 착각을 불러일으키게 한다.

조선왕조는 이성계가 위화도 회군으로 고려 왕조의 구세력을 몰아내고 한양천도를 하면서부터 시작된다. 건국 초기는 권력 쟁탈의 피로 얼룩져 있다. 구 왕조 세력과 신진 세력 간의 갈등, 이방원과 정몽주의 권력투쟁, 정권쟁탈을 노린 형제들의 난과 수양대군의 쿠데타 등.
조선은 과거를 통해 인재를 등용하는 관료 중심의 양반 사회였다. 그러나 후기로 갈수록 체재의 한계가 드러나고 지배 계층의 경제 기반인 토지제도가 문란해지면서 불만이 폭발한다. 정적을 숙청하는 사화가 빈발하고 사대부들은 죽고 핍박당해 벼슬에서 멀어지고 만다. 또 집권세력도 정권장악을 위해 당파를 짓고 투쟁을 일삼게 된다. 이후 대립과 모순으로 정치 경제가 문란해지고, 7년에 걸친 왜란과 호란으로 국토가 황폐해지면서 백성들의 고통의 나날이 이어진다.

임진왜란을 계기로 신분 제도가 흔들리는 가운데 서양 문물이 유입되면서 실학사상이 움트고 천주교가 전파된다. 그리고 홍경래의 난과 진주민란 같은 백성들의 봉기가 일어난다.
양반 관료들의 학정은 동학 농민전쟁을 유발하고, 이 난을 계기로 불러들인 청·일군은 전쟁을 일으키고, 러일전쟁에서 승리한 일본군은 악랄하게 조선의 이권을 하나하나 찬탈해간다. 그리하여 기운이 다 쇠한 조선왕조는 1910년 나라의 주권을 일본에 완전히 빼앗기고 만다.
조선시대는 중세의 봉건적 유교사상에서 근대의 합리적 사고방식으로 넘어가는 과정상 많은 진통을 겪어야만 했던 시기였다.
『이야기로 술술 읽히는 조선왕조 오백년 실록』은 급변하는 오늘을 사는 우리에게 많은 교훈과 지혜를 안겨 주리라 생각한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한국문화연구회(지은이)

<한국문학과 민족주의>

정보제공 : Aladin

목차

제1대 태조실록
태조(1335년~1408년 재위 기간 6년 2개월)

제2대 정종실록
정종(1357~1419년 재위 기간 2년 2개월)

제3대 태종실록
태종(1367~1422년 재위 기간 17년 10개월)

제4대 세종실록
세종(1397~1450년 재위 기간 31년 6개월)

제5대 문종실록
문종(1414~1452년 재위 기간 2년 3개월)

제6대 단종실록
단종(1441~1457년 재위 기간 3년 2개월)

제7대 세조실록
세조(1417~1468년 재위 기간 13년 3개월)

제8대 예종실록
예종(1450~1469년 재위 기간 1년 2개월)

제9대 성종실록
성종(1457~1494년 재위 기간 25년 1개월)

제10대 연산군일기
연산군(1476~1506년 재위 기간 11년 9개월)

제11대 중종실록
중종(1488~1544년 재위 기간 38년 2개월)

제12대 인종실록
인종(1515~1545년 재위 기간 9개월) ·

제13대 명종실록
명종(1534~1567년 재위 기간 22년)

제14대 선조실록
선조(1552~1608년 재위 기간 40년 7개월)

제15대 광해군일기
광해군(1571년~1641년 재위 기간 15년 1개월)

제16대 인조실록
인조(1595~1649년 재위 기간 26년 2개월)

제17대 효종실록
효종(1619~1659년 재위 기간 10년)

제18대 현종실록
현종(1641~1674년 재위 기간 15년 3개월)

제19대 숙종실록
숙종(1661~1720년 재위 기간 45년 10개월)

제20대 경종실록
경종(1688~1724년 재위 기간 4년 2개월)

제20대 영조실록
영조(1694~1776년 재위 기간 51년 7개월)

제22대 정조실록
정조(1752~1800년 재위 기간 24년 3개월)

제23대 순조실록
순조(1790~1834년 재위 기간 34년 4개월)

제24대 헌종실록
헌종(1827~1849년 재위 기간 14년 7개월)

제25대 철종실록
철종(1831 ~ 1863년 재위 기간 14년 6개월

제26대 고종실록
고종(1852~1919년 재위 기간 43년 7개월)

제27대 순종실록
순종(1874~1926년 재위 기간 3년 1개월)

조선왕계도

관련분야 신착자료

심옥주 (2021)
동북아역사재단 한국고중세사연구소 (2020)
동북아역사재단 한국고중세사연구소 (2020)
당진시동학농민혁명승전목기념사업회 (2020)
진실·화해를위한과거사정리위원회 (2021)
동학농민혁명기념재단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