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Detail View

Detail View

이달의 남자 : 머무르지 않은 인연들이 남긴 유의미한 것들 (Loan 1 times)

Material type
단행본
Personal Author
이도나
Title Statement
이달의 남자 : 머무르지 않은 인연들이 남긴 유의미한 것들 / 이도나 지음
Publication, Distribution, etc
서울 :   알에이치코리아,   2021  
Physical Medium
233 p. : 삽화 ; 19 cm
ISBN
9788925588384
000 00000nam c2200205 c 4500
001 000046084556
005 20210702134803
007 ta
008 210701s2021 ulka 000c kor
020 ▼a 9788925588384 ▼g 03180
040 ▼a 211009 ▼c 211009 ▼d 211009
082 0 4 ▼a 895.785 ▼2 23
085 ▼a 897.87 ▼2 DDCK
090 ▼a 897.87 ▼b 이도나 이
100 1 ▼a 이도나
245 1 0 ▼a 이달의 남자 : ▼b 머무르지 않은 인연들이 남긴 유의미한 것들 / ▼d 이도나 지음
260 ▼a 서울 : ▼b 알에이치코리아, ▼c 2021
300 ▼a 233 p. : ▼b 삽화 ; ▼c 19 cm
945 ▼a KLPA

Holdings Information

No. Location Call Number Accession No. Availability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No. 1 Location Main Library/Monographs(4F)/ Call Number 897.87 이도나 이 Accession No. 111850472 Availability Available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B M

Contents information

Book Introduction

독립출판물로 먼저 선을 보이면서 화제가 됐던 『이달의 남자』상반기 결산과 하반기 결산이 합본으로 출간됐다. 1인칭 도나(저자) 시점으로 펼쳐진 솔직 당돌한, 픽션이 가미된 픽셔널 에세이. 누구나 한 번쯤 겪었을 법한 냉탕과 온탕 사이를 넘나들던 연애 감정의 에피소드를 통해 화려하고 지난했던 나의 연애, 우리의 연애를 지긋이 고갯짓하며 읽어 내려갈 수 있다.

“스쳐 지나간 남자들을 매달 기록했습니다!”

어장관리록? 연쇄썸타기물?
연애, 그 참을 수 없는 감정에 대한 솔직 당돌한 이야기!


한 달, 한 달 달력에 표시된 기념일 또는 이벤트를 챙기듯 남자가 그녀에게 왔다. 그리고 어김없이 한 달이 지나면 사라지는 남자들. 그렇게 매달 새로운 남자를 스쳐 보내며 엮은 에피소드가 차곡차곡 개켜져 『이달의 남자』라는 책으로 출간됐다.
“뭐? 매달 남자가 바뀌었다고?”, “대단한대?”, “부럽다”, “그게 가능해?”, “혹시 그녀는 희대의 미녀?”라는 한낱 연애의 사소한 스토리로 여기며 무성한 의심을 낳았던 『이달의 남자』. 독립출판물로 먼저 선을 보이면서 화제가 됐던 『이달의 남자』상반기 결산과 하반기 결산이 독자들의 성원에 힘입어 합본으로 출간됐다. 1인칭 도나(저자) 시점으로 펼쳐진 솔직 당돌한 그녀의 이야기는 픽션이 가미된 픽셔널 에세이다. 도나의 인생 속에서 때론 가슴 콩닥이며 때론 가슴 먹먹하게 만났던 인연들 12명을 12개월 속에 대입시켜 1년을 보내는 『이달의 남자』합본판. 누구나 한 번쯤 겪었을 법한 냉탕과 온탕 사이를 넘나들던 연애 감정의 에피소드를 통해 화려하고 지난했던 나의 연애, 우리의 연애를 지긋이 고갯깃하며 읽어 내려갈 수 있다.

찰나였든 비교적 긴 시간이었든지 간에 그 경험들은 나를 좀 더 단단하게 만들어주었습니다. 물론 그건 내가 흩어져버릴 뻔한 경험과 감정들을 붙잡아 앉혀두고 끊임없이 질문하고 고심한 결과인지도 모릅니다. 그 과정에서 나는 변화하였고 성장하였고 ‘새로운 나’를 발견하며 배워나갔습니다. 이 책은 지나간 관계를 곱씹으며 발견한 ‘나’에 대한 기록을 나만 보기 아까워 쓴 이야기입니다. 너무 가볍지도, 너무 무겁지도 않은 마음으로 나의 밑거름이 되었던 시간을 같이 들여다봐주길 바랐나봅니다. 원래 이런 이야기는 같이 하면 더 재밌잖아요.
_작가의 말 중에서

그저 만남과 헤어짐으로 끝나는 빤한 스토리가 아니다. 그저 남자들을 줄 세워 놓고 평가의 줄자를 쭉쭉 늘려보는 스토리도 아니다. 단 하루를 스치게 되는 어떤 인연이라도 그들을 통해 결국 나 자신을 진실하게 투영할 수 있는 스토리다. 시작은 훤칠한 남자, 반짝이는 사랑, 영원할 것 같은 연애였지만 결과는 아무도 모르는 일이다. 때문에 어떤 사람든, 어떤 사랑이든, 어떤 연애든 나를 더 위로하고 나를 더 사랑할 수 있게 그 자신을 단단하게 만들어주는 『이달의 남자』. 이 책을 통해 좀 더 진실한 나를 사유하는 탐색의 시간을 가져보자.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Author Introduction

이도나(지은이)

필명이다. 재즈 트럼펫 연주자 ‘마일스 데이비스’가 작곡한 라는 재즈곡에서 따오고 싶었지만, 필자는 재즈의 ‘재’ 자도 모른다. 항간에는 <이갈리아의 딸들>의 ‘도나 제시카’에서 따왔다는 소문도 있다. 그러나 ‘이십사시간 도랐나’의 준말이자, ‘일어나’의 혀 짧은 버전이라는 해석이 좀 더 설득력 있다.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Table of Contents

1월의 남자
군더더기 in the pool

2월의 남자
무조건 무조건이야?!

3월의 남자
호의가 계속되면 그게 호감인 줄 알아요

4월의 남자
새로 시작하는 연인들을 위한 나의 고백

5월의 남자
조급해질 수도, 그러다 찌질해질 수도

6월의 남자
사랑을 했다~잘. 했. 다.

7월의 남자
누난 네 여자(가 아니라)니까

8월의 남자
나도 그게 가능한 사람일까

9월의 남자
꼭 그렇게 다 말해야만 속이 후련했냐

10월의 남자
삼진아웃

11월의 남자
그때는 틀리고 지금은 아니다

12월의 남자
어쨌든 메리크리스마스!

New Arrivals Books in Related Field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