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직업으로서의 예술가 : 박희아 인터뷰집 (4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박희아, 朴喜我
서명 / 저자사항
직업으로서의 예술가 : 박희아 인터뷰집 / 박희아
발행사항
서울 :   카시오페아,   2021  
형태사항
2책 : 천연색삽화 ; 21 cm
ISBN
9791190776677 ([v.1]) 9791190776684 ([v.2])
내용주기
[1]. 고백과 자각 : 지금, 창작의 최전선에 오롯이 선 26인과의 진솔한 대화 (351 p.) -- [2]. 열정과 통찰 : 지금, 끊임없이 새로움에 도전하는 26인과의 담백한 대화 (351 p.)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6082146
005 20210610131552
007 ta
008 210609s2021 ulka 000c kor
020 ▼a 9791190776677 ([v.1]) ▼g 03810
020 ▼a 9791190776684 ([v.2]) ▼g 03810
035 ▼a (KERIS)BIB000015858161
040 ▼a 211048 ▼c 211048 ▼d 211009
082 0 4 ▼a 700.922 ▼2 23
085 ▼a 700.922 ▼2 DDCK
090 ▼a 700.922 ▼b 2021z1
100 1 ▼a 박희아, ▼g 朴喜我 ▼0 AUTH(211009)1712
245 1 0 ▼a 직업으로서의 예술가 : ▼b 박희아 인터뷰집 / ▼d 박희아
260 ▼a 서울 : ▼b 카시오페아, ▼c 2021
300 ▼a 2책 : ▼b 천연색삽화 ; ▼c 21 cm
505 0 0 ▼n [1]. ▼t 고백과 자각 : 지금, 창작의 최전선에 오롯이 선 26인과의 진솔한 대화 ▼g (351 p.) -- ▼n [2]. ▼t 열정과 통찰 : 지금, 끊임없이 새로움에 도전하는 26인과의 담백한 대화 ▼g (351 p.)
945 ▼a KLPA

소장정보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3자료실(4층)/ 청구기호 700.922 2021z1 2 등록번호 111849736 도서상태 대출중 반납예정일 2021-08-23 예약 예약가능 R 서비스 M
No. 2 소장처 중앙도서관/제3자료실(4층)/ 청구기호 700.922 2021z1 1 등록번호 111849735 도서상태 대출중 반납예정일 2021-08-23 예약 예약가능 R 서비스 M

컨텐츠정보

책소개

10여 년 가까이 신문과 잡지를 넘나들며 자신만의 인터뷰 세계를 구축해온 박희아 기자가 팬데믹 이후 우리나라의 예술가들이 어떤 내적·외적인 변화를 맞닥뜨렸는지, 그 변화에 적응하거나 혹은 맞서기 위해 어떤 노력을 기울였는지, 그 과정에서 이전과는 다르게 하게 된 생각은 무엇인지 등에 관한 이야기를 풀어낸 인터뷰집 시리즈 ‘직업으로서의 예술가’의 첫 번째 책이자, 2021년 현재 한국의 예술가들에 대한 새로운 형태의 보고서다.

인터뷰어이자 저자인 박희아 기자의 세심한 질문과 따스한 공감 덕분에 이 책에서 인터뷰이들은 지금까지 그 어디에서도 내보이지 않았던, 직업인으로서의 예술가의 모습과 예술가로서의 고백과 자각의 순간을 스스럼없이 꺼내놓는다. 그리하여 비로소 그들만의 전혀 다른 시선과 남다른 인사이트가 수면 위로 드러나고, 이를 통해 우리는 단순한 예술을 넘어 삶을 어떻게 바라보고 살아가야 할지 충분히 가늠할 기회를 얻을 수 있다.

한국에서 예술가로 산다는 일에 대하여
누구보다 치열한 그들이 기꺼이 내어준 마음속 이야기
인터뷰 전문 기자 박희아의 깊고 따뜻한 문장으로 마주하다


한국에서 예술이란 무엇일까? 한국의 예술가들은 무슨 생각을 하고 있을까? 코로나19로 인한 팬데믹, 공연장과 영화관은 비었고 배우는 일자리를 잃는다. 음악가는 온라인 연주회를 하고, 아이돌은 온라인 콘서트로 팬덤과의 끈을 놓지 않으려 노력한다. 갑자기 관객이 눈앞에서 사라져버린 지금, 어쩌면 누군가에게는 그저 취미라고만 인식되어왔던 영역에서 자신만의 길을 묵묵히 걷고 있는 예술가들에게 이 시대를 관통하는 예술의 가치를 묻는다. 더 나아가 자신만의 콘텐츠를 만들고 고유한 삶을 이끌어가는 방법에 대해 각기 다른 목소리로 다양한 스펙트럼의 이야기를 듣는다. ‘인터뷰 전문 기자’라고 할 수 있을 만큼 인터뷰집만 고집해온 박희아 기자는 이제 대중문화의 바닷속에서 예술이란 이름의 빛나는 가치를 찾아 그들의 말을 전하려고 한다. 우리 모두가 새로운 도전을 계속해야만 하는, 다름의 아름다움을 잃지 말아야만 하는, 바로 그 이유를 말해주는 그들의 이야기를. 이렇게 아주 잠시라도 귀 기울인다면 우리의 삶은 지금보다는 더 풍성해지지 않을까.

지금, 창작의 최전선에 선 오롯이 선 예술가들과의 진솔한 대화
이제, 우리 시대 예술가 26인의 전혀 다른 시선과 인사이트를 만난다


『직업으로서의 예술가: 고백과 자각』은 10여 년 가까이 신문과 잡지를 넘나들며 자신만의 인터뷰 세계를 구축해온 박희아 기자가 팬데믹 이후 우리나라의 예술가들이 어떤 내적·외적인 변화를 맞닥뜨렸는지, 그 변화에 적응하거나 혹은 맞서기 위해 어떤 노력을 기울였는지, 그 과정에서 이전과는 다르게 하게 된 생각은 무엇인지 등에 관한 이야기를 풀어낸 인터뷰집 시리즈 ‘직업으로서의 예술가’의 첫 번째 책이자, 2021년 현재 한국의 예술가들에 대한 새로운 형태의 보고서다. 이 책에서 예술가라고 명명한 인터뷰이들은 배우, 음악가, 작가 등 일상생활에서 취미로 예술 콘텐츠를 접했다면 누구나 한두 번은 마주쳤을 법한 사람들이다. 인터뷰어이자 저자인 박희아 기자는 책에 등장하는 예술가들을 단순히 인터뷰하는 데 그치지 않고, 그들이 자신의 과거와 현재, 그리고 미래를 인터뷰라는 경계 속에서 최대한 마음 편히 솔직하게 펼쳐 보일 수 있도록 진심으로 다가간다. 그의 세심한 질문과 따스한 공감 덕분에 이 책에서 인터뷰이들은 지금까지 그 어디에서도 내보이지 않았던, 직업인으로서의 예술가의 모습과 예술가로서의 고백과 자각의 순간을 스스럼없이 꺼내놓는다. 그리하여 비로소 그들만의 전혀 다른 시선과 남다른 인사이트가 수면 위로 드러나고, 이를 통해 우리는 단순한 예술을 넘어 삶을 어떻게 바라보고 살아가야 할지 충분히 가늠할 기회를 얻을 수 있다.

<예술가의 고백>
배우 겸 음악가 박준면 • 음악가 겸 배우 B1A4 산들 • 배우 임혜영 • 음악가 EOS 김형중 • 배우 정욱진 • 배우 황민수 • 음악가 유빈 • 배우 박지연 • 배우 백형훈 • 음악가 이이언 • 음악가 핫펠트 • 배우 김재범 • 음악가 10cm 권정열

<예술가의 자각>
배우 기세중 • 배우 김경수 • 음악가 제이미 • 배우 김수하 • 음악가 에릭남 • 배우 김지현 • 음악가 겸 작가 오지은 • 음악가 겸 배우 SF9 인성 • 배우 박규원 • 배우 전나영 • 음악가 겸 배우 에이핑크 정은지 • 배우 겸 음악가 안희연(EXID 하니) • 음악가 김현철

예술의 특별함과 일상의 평범함 사이에서 길어낸
그들만의 고백과 자각, 그리고 열정과 통찰
‘직업으로서의 예술가’들이 당신에게 꼭 전해주고 싶은 것들


스스로 내면을 보여줄 수 있는 용기를 내어 책의 페이지를 그들 자신이 채운 과정이 ‘고백’의 영역이라면, 무대에 서 있는 현재를 인지함으로써 내가 어떤 일을 하고 있는지, 내가 생각하는 예술이란 무엇인지 온몸으로 말하고 있는 자신을 바라보았던 과정을 담은 ‘자각’의 영역이 있다. 그리고 무대에 서는 사람이 느끼는 희열이 ‘열정’의 영역이라면, 무대에서 카메라나 관객을 바라보고, 나아가서는 그 자리에서 내려와 나 자신을 바라보았을 때 비로소 깨닫게 되는 무언가가 바로 ‘통찰’의 영역이다. 『직업으로서의 예술가: 고백과 자각』, 『직업으로서의 예술가: 열정과 통찰』 두 권의 책으로 이뤄진 ‘직업으로서의 예술가’ 시리즈. 사실 두 권 중 어떤 책의 아무 페이지나 펼쳐서 읽어도 상관없다. 책 속에 등장하는 예술가 개개인 모두가 우리네와 닮은 구석을 한두 가지쯤은 지니고 있기 때문이다. 누구든 자연스럽게 저자의 문장으로 재탄생한 그들의 모습에 스며들 수 있을 것이다. 예술이 부단히 특별해 보일지라도 결국 모든 것은 평범한 일상에서 시작되니 말이다. 그리고 그들은 오늘도 직업으로서 예술과 함께 살아가고 있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박희아(지은이)

웹진 「IZE」에서 취재팀장을 맡았고, 지금은 우리나라에서 흔치 않은 프리랜서 기자로 인정받기 위해 때로는 싸우고 때로는 순응하며 아등바등 살아가는 중이다. 아이돌 전문 기자, 대중음악 전문 저널리스트에서 대중문화 전문 저널리스트로 외연을 넓히기까지 최대한 많은 것을 보고, 듣고, 읽으려 노력했고, 덕분에 KBS, YTN, TBS, tvN, jtbc 등에 가끔 얼굴을 비추거나 목소리로 사람들을 만나고 있다. 한국의 아이돌, 케이팝 산업과 관련해 『아이돌 메이커』(2017, 미디어샘), 『아이돌의 작업실』(2018, 위즈덤하우스), 『우리의 무대는 계속될 거야』(2020, 우주북스)까지 세 권의 인터뷰집을 만들었으며, 보이그룹 B.A.P의 리더 방용국과 『내 얼굴을 만져도 괜찮은 너에게: 방용국 포토 에세이』(2019, 위즈덤하우스)를 작업했다. 일련의 과정에서 많은 사람들을 만났고, 내일을 기약할 힘을 얻었다. “남의 이야기를 듣지 말고 네 글을 쓰라”는 이야기를 자주 듣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대화를 통해 함께 완성해나가는 글쓰기가 즐거웠다. 그래서 여기까지 왔다. 후회하지 않는다. Twitter @muse_at Instagram @park_joys

정보제공 : Aladin

목차

[v.1]

프롤로그 죽을 때까지 인터뷰를 한다고 해도

예술가의 고백

01 : 배우 겸 음악가 ㆍ 박준면
“잘 살아남아야 해요, 아셨죠?”
02 : 음악가 겸 배우 ㆍ B1A4 산들
“저보다 잘하는 사람이 많기 때문에 심장이 뛰는 거예요.”
03 : 배우 ㆍ 임혜영
“내가 이상한 사람처럼 느껴질 때 행복해요.”
04 : 음악가 ㆍ EOS 김형중
“가장 화려했던 순간이 가장 힘든 순간이었어요.”
05 : 배우 ㆍ 정욱진
“내가 가진 가시로 남을 찌르면 안 돼요.”
06 : 배우 ㆍ 황민수
“누군가는 늘 나를 봐주고 있어요.”
07 : 음악가 ㆍ 유빈
“함께 일하는 사람들이 모두 즐거웠으면 좋겠어요.”
08 : 배우 ㆍ 박지연
“경계선을 그을 줄도, 없앨 줄도 아는 삶.”
09 : 배우 ㆍ 백형훈
“목표를 위해서 가는 것, 그게 목표예요.”
10 : 음악가 ㆍ 이이언
“표현하지 않고서는 버틸 수 없어서, 그래서 예술을 해요.”
11 : 음악가 ㆍ 핫펠트
“저 별로 재밌는 이야기가 없죠?”
12 : 배우 ㆍ 김재범
“대본 안에서는 말이 안 되는 게 없어요.”
13 : 음악가 ㆍ 10cm 권정열
“내 이름에 대한 책임감이 너무 커져버렸어요.”

예술가의 자각

14 : 배우 ㆍ 기세중
“직업에 귀천은 없지만, 사람에는 귀천이 있어요.”
15 : 배우 ㆍ 김경수
“누구보다 철이 들어야 하는 사람이 배우라고 생각해요.”
16 : 음악가 ㆍ 제이미
“변화를 두려워하지 않으려고 해요.”
17 : 배우 ㆍ 김수하
“누구나 연기를 하며 살아가요. 나한테는 슬픔이 없는 것처럼.”
18 : 음악가 ㆍ 에릭남
“음악을 하면서 내 인생의 일기장이 생겼어요.”
19 : 배우 ㆍ 김지현
“특출난 매력을 뿜어내는 배우라고는 생각하지 않아요.”
20 : 음악가 겸 작가 ㆍ 오지은
“중년 여성으로 창작을 한다는 것은 은근히 힘든 일이에요.”
21 : 음악가 겸 배우 ㆍ SF9 인성
“모두가 바쁜데, 제가 어떻게 바쁘다고 말을 하나요?”
22 : 배우 ㆍ 박규원
“겸손하라고, 늘 겸손하라고, 정말 겸손하라고.”
23 : 배우 ㆍ 전나영
“나를 지켜줘야 해요.”
24 : 음악가 겸 배우 ㆍ 에이핑크 정은지
“위를 보면 한도 끝도 없어요. 그렇다고 아래도 없고.”
25 : 배우 겸 음악가 ㆍ 안희연(EXID 하니)
“이런 삶을 사는 제가 이상해 보이나요?”
26 : 음악가 ㆍ 김현철
“콘셉트가 나예요. 콘셉트가 나야.”

감사의 말


[v.2]

프롤로그 내가 언제까지 인터뷰를 할 수 있을까

예술가의 열정

01 : 음악가 ㆍ 김목인
“아직도 미지의 영역이 남아 있어요.”
02 : 음악감독 겸 피아니스트 ㆍ 오성민
“폭발력을 느낀 몇 번의 순간 덕분에 이 일을 해요.”
03 : 배우 ㆍ 나하나
“‘아름답다’고 사유할 수 있는 게 사람이 가진 특권이라고 생각해요.”
04 : 음악가 ㆍ 이진아
“음악으로 그림을 그린다고 상상해요.”
05 : 소설가 ㆍ 김금희
“빛을 쬐어야 하는 인물들의 삶을 기록하는 거예요.”
06 : 배우 ㆍ 고상호
“공연은 살아 있는 생물이에요.”
07 : 배우 ㆍ 박영수
“저는 결코 녹슬지 않을 거예요.”
08 : 소설가 ㆍ 정세랑
“지구에서 행복하고 싶어요.”
09 : 배우 ㆍ 이재균
“아무것도 모르는 게 재밌는 거죠.”
10 : 배우 ㆍ 조형균
“같이 일했던 사람들이 다시 찾는 사람이 되려고요.”
11 : 음악가 ㆍ 넉살
“개인적인 걸 모두가 느낄 수 있게, 모두가 느끼는 걸 지극히 개인적이게.”
12 : 연출가 ㆍ 박소영
“오래 살아남은 여성 연출가가 되려고요.”
13 : 배우 ㆍ 최정원
“대충 사랑하고 싶지 않아요.”

예술가의 통찰

14 : 배우 ㆍ 배나라
“오늘도 불안할 예정입니다.”
15 : 소설가 ㆍ 장강명
“변화 속에서 어떤 태도를 견지해야 하는지 고민합니다.”
16 : 음악가 ㆍ 림 킴
“도전하고 싶은 마음이 없으면 거절해요.”
17 : 배우 ㆍ 양지원
“영감을 신앙 안에서 찾으려고 노력해요.”
18 : 음악가 ㆍ 위키미키 최유정
“좋은 것만 보려고 해요. 내가 숨 쉴 수 있도록.”
19 : 시인 ㆍ 황인찬
“안 그러면 삶에 시가 잡아먹히니까.”
20 : 배우 ㆍ 이예은
“인생 전체가 늘 받아들여야만 하는 과정의 연속이에요.”
21 : 연출가 ㆍ 김동연
“삶의 태도와 기술, 이 두 개를 잘 가꿔나갈 의무가 있어요.”
22 : 배우 ㆍ 정동화
“인생도 애드리브의 연속인 것 같아요.”
23 : 음악가 겸 배우 ㆍ 이자람
“창조되는 순간, 모든 건 예술이에요.”
24 : 배우 ㆍ 유성재
“내가 오늘, 가장 빛날 수 있는 날이라는 걸 배워요.”
25 : 배우 ㆍ 강필석
“내가 언제까지 뮤지컬을 할 수 있을까?”
26 : 음악감독 ㆍ 김문정
“예술가들은 평범함이 특별함으로 다가가는 순간을 만들어내요.”

에필로그 대중문화 전문 저널리스트 ㆍ 박희아 “사람이 점점 더 좋아져요.”
감사의 말

관련분야 신착자료

임영주 (2021)
Molyneux, John (2020)
Sebald, W. G (2021)
박준영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