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Detail View

Detail View

있는 그대로 : 살아있음에 대한 단상

Material type
단행본
Personal Author
정범석
Title Statement
있는 그대로 : 살아있음에 대한 단상 = The first story : as it is / 정범석 지음
Publication, Distribution, etc
서울 :   다락방,   2020  
Physical Medium
271 p. ; 23 cm
ISBN
9788978580854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6073424
005 20210312162426
007 ta
008 210309s2020 ulk 000c kor
020 ▼a 9788978580854 ▼g 03810
035 ▼a (KERIS)BIB000015724045
040 ▼a 241019 ▼c 211009 ▼d 211009
082 0 4 ▼a 895.785 ▼2 23
085 ▼a 897.87 ▼2 DDCK
090 ▼a 897.87 ▼b 정범석 있
100 1 ▼a 정범석
245 1 0 ▼a 있는 그대로 : ▼b 살아있음에 대한 단상 = ▼x The first story : as it is / ▼d 정범석 지음
246 3 1 ▼a First story : ▼b as it is
260 ▼a 서울 : ▼b 다락방, ▼c 2020
300 ▼a 271 p. ; ▼c 23 cm
945 ▼a KLPA

Holdings Information

No. Location Call Number Accession No. Availability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No. 1 Location Main Library/Monographs(4F)/ Call Number 897.87 정범석 있 Accession No. 111845342 Availability Available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B M

Contents information

Book Introduction

첩첩산골에서 태어난 저자는 공부를 하여야 할 나이에, 일찍부터 일을 해야 했다. 막노동을 비롯하여 어떤 일이든 가리지 않았고 한때는 유럽과 미국 등 낯선 곳에서 장기간 머무르며 맨몸으로 동분서주하기도 했다. 이 책은 모든 것이 부족했던 시절에도 돈, 권력, 명예 등 세상적 가치나 남의 시선에 얽매이지 않고 자신의 길을 걸어오면서 삶의 현장에서 저자가 발견한 나만의 행복, 나답게 사는 길을 이야기한다.

저자는 오직 자신이 잘 할 수 있는 일을 찾아서, 자신이 만족하는 삶을 찾아서 '있는 그대로' 나답게 살려고 노력하는 가운데 그리고 그 과정에서 얻어지는 결과물들을 도움이 필요한 사람들과 나누려고 노력하는 속에 행복이 숨어있다고 한다. 저자는 지나온 시간을 돌아보며 행복했다고, 모든 것이 고마웠다고, 지금도 감사할 일이 자꾸만 많아져서 걱정이라며 미소 짓는다.

나답게 사는 삶,
있는 그대로의 삶


첩첩산골에서 태어난 저자는 공부를 하여야 할 나이에, 일찍부터 일을 해야 했습니다. 막노동을 비롯하여 어떤 일이든 가리지 않았고 한때는 유럽과 미국 등 낯선 곳에서 장기간 머무르며 맨몸으로 동분서주하기도 했습니다.

이 책은 모든 것이 부족했던 시절에도 돈, 권력, 명예 등 세상적 가치나 남의 시선에 얽매이지 않고 자신의 길을 걸어오면서 삶의 현장에서 저자가 발견한 나만의 행복, 나답게 사는 길을 이야기합니다.

저자는 오직 자신이 잘 할 수 있는 일을 찾아서, 자신이 만족하는 삶을 찾아서 <있는 그대로> 나답게 살려고 노력하는 가운데 그리고 그 과정에서 얻어지는 결과물들을 도움이 필요한 사람들과 나누려고 노력하는 속에 행복이 숨어있다고 합니다.

저자는 지나온 시간을 돌아보며 행복했다고, 모든 것이 고마웠다고, 지금도 감사할 일이 자꾸만 많아져서 걱정이라며 미소 짓습니다. 마음으로 전해질 그의 삶이 많은 사람에게 위로와 희망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가진 것이 없어서 괴로운 사람이 있다면,
혹여 못 배웠다고 주저앉는 사람이 있다면
이 책이 숨이 쉬어지는 쉼이 되면 좋겠습니다.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Author Introduction

정범석(지은이)

배움이 짧았습니다. 학교에서 글공부도 제대로 못했습니다. 몸은 하나뿐이었지만 흙과 바람이 일러주었습니다. 만물이 책이 되어 가르쳐 주었습니다. 몸이 연습장이 되어 삶을 통하여 배웠습니다. 할 수 있는 것이 없어서 할 수 있는 것을 했습니다. 그저 내 자리에서 ‘있는 그대로’ 최선을 다하는 것이었습니다. 남을 위해 살지 않았습니다. 보여주기 위하여 애쓰지 않았습니다. 스스로에게 부끄러움이 없도록, 삶이 떠나는 날 후회가 없도록 더하기도 빼기도 없이 오늘도 나로서 살아갑니다. 지금은 고향인 충남 금산의 외진 산골에서 나무를 가꾸며 최근에는 자신을 필요로 하는 사람들에게 쉼의 느티나무가 되고 싶어 <사단법인 삶과 문화>를 설립하였고 공연, 전시 등의 문화공간을 새로 건축하였습니다. 블로그 https://blog.naver.com/thisis-me 홈페이지 www.lifenculture.com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Table of Contents

프롤로그 숨, 쉼

제1장 들숨 날숨

01 흙먼지 내려앉은 라면박스ㆍ15
02 못했지만 잘했다ㆍ18
03 역사값, 나를 있게 한 터전ㆍ22
04 결국은 몸이다ㆍ28
05 인생의 신호등ㆍ32
06 보는 것과 보여지는 것ㆍ37
07 잠깐 왔다가는 행복ㆍ40
08 포장지는 결국 쓰레기통으로ㆍ51
09 감사하는 만큼 풍요로운 삶ㆍ57
10 향기가 길을 만드는 길ㆍ61

제2장 나무의 계절

11 이름 없는 자들이 만들어낸 승리ㆍ69
12 끝을 안다면ㆍ73
13 날마다 만나는 기적ㆍ79
14 인생은 공평하지 않다ㆍ83
15 부드러운 것처럼 강한 것은 없다ㆍ90
16 비교하지 말고 즐겨라ㆍ94
17 주름은 부끄러운 것이 아니다ㆍ99
18 우리 안의 우리ㆍ103
19 노예근성에서 벗어난다는 것ㆍ108
20 결혼을 졸업하기 전에ㆍ113

제3장 오늘이라는 가능성

21 인생 조각하기ㆍ121
22 미치는 자만이 도달하는 세계ㆍ127
23 균형 잡힌 사람은 쏠리지 않는다ㆍ132
24 구분하기 위해서 배운다ㆍ136
25 나도 내가 마음에 안 들어ㆍ140
26 기억 덩어리ㆍ145
27 우리가 선악을 구분할 수 있을까ㆍ149
28 나 없음 안 된다니까ㆍ155
29 신앙은 책 속에 있지 않다ㆍ160
30 과거 현재 미래는 동시에 일어난다ㆍ165

제4장 밥맛 살맛

31 밥은 사랑이다ㆍ173
32 사랑이 없기에 사랑을 외쳐댄다ㆍ178
33 절대적인 존재ㆍ183
34 생각한 것만 보인다ㆍ187
35 땀에 녹은 사탕ㆍ191
36 인생도 요리하듯이ㆍ197
37 헤아림의 말 한마디ㆍ201
38 마지막 소풍의 추억ㆍ207
39 밀알에서 다시 밀알이 되기까지ㆍ211
40 사랑은 삶ㆍ215

제5장 그래도 꽤 괜찮다

41 안녕 돼지야ㆍ223
42 단풍이 물들기까지ㆍ228
43 왜 안 되는 데?ㆍ232
44 나에게 남은 시간ㆍ237
45 여행은 진짜 모습이 드러나는 시간이다ㆍ242
46 뭘 더 바래?ㆍ247
47 하루의 천국과 지옥ㆍ253
48 인간은 어설픈 존재가 아니다ㆍ257
49 인생의 사계절, 후회 없이 아름답기를ㆍ261
50 다시 만난다면ㆍ267

New Arrivals Books in Related Field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