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클래식 클라스 : 이인현 클래식 에세이

클래식 클라스 : 이인현 클래식 에세이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이인현, 1985-
서명 / 저자사항
클래식 클라스 = Classic class : 이인현 클래식 에세이 / 이인현 지음
발행사항
서울 :   북오션,   2021  
형태사항
235 p. : 삽화 ; 21 cm
ISBN
9788967995669
일반주제명
고전 음악[古典音樂]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6069809
005 20210513101654
007 ta
008 210223s2021 ulka 000c kor
020 ▼a 9788967995669 ▼g 03810
023 ▼a CIP2020054522
035 ▼a (KERIS)BIB000015753467
040 ▼a 211009 ▼c 211009 ▼d 2110096 ▼d 211009
082 0 4 ▼a 780.2 ▼2 23
085 ▼a 780.2 ▼2 DDCK
090 ▼a 780.2 ▼b 2021z1
100 1 ▼a 이인현, ▼d 1985-
245 1 0 ▼a 클래식 클라스 = ▼x Classic class : ▼b 이인현 클래식 에세이 / ▼d 이인현 지음
260 ▼a 서울 : ▼b 북오션, ▼c 2021
300 ▼a 235 p. : ▼b 삽화 ; ▼c 21 cm
650 8 ▼a 고전 음악[古典音樂]

소장정보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인문자료실2/ 청구기호 780.2 2021z1 등록번호 151354002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C

컨텐츠정보

책소개

클래식도 ‘음악’임을 선언하는 에세이다. 우리는 그동안 클래식을 음악이 아니라 교양으로서 들어왔다. 베토벤의 교향곡 제목을 1번부터 9번까지 외우고, 헨델과 하이든부터 시작해서 각 음악을 파벌로 나눈 족보를 외웠다. 하지만 클래식은 그런 ‘역사’가 아니라, 듣고 즐기는 ‘음악’이다. 내가 슬플 때 음악에서 위로를 받았다면 그 음악은 그저 나를 위로해주는 음악이다. 음악을 듣고 벅찬 감동을 받았으면 그 음악은 그저 나를 격려해주는 음악이다.

저자는 몰라도 되지만 즐기는 데 약간 도움이 되는 이야기를 이 책을 통해 하기로 했다. 어려운 이론이나 역사는 전혀 없다. 그냥 이 곡을 작곡한 사람들이 어떤 감정을 가지고 이 곡을 만들었는지를 이야기한다. 그리고 저자 본인이 이 곡을 들었을 때의 상황과 감정을 같이 이야기한다. 사랑, 세상, 그림, 인생이라는 주제로 소개하는 26곡을 꼭 이 책에서 말하는 대로 들을 필요는 없다. 자신의 만의 방법으로 듣는 데 약간이 도움이 되었으면 하는 것뿐이다.

그리고 피아니스트 이인현이 자신의 삶을 진솔하게 털어놓는 부분도 흥미롭다. 어떤 기분에서 클래식을 들었는지에 따라 다르게 들린다는 것을 본인의 경험을 통해 이야기해주고 있는 것이다. 유학 시절의 어려웠던 점, 부모님 이야기 그리고 사랑 이야기까지. 음악은 기교이기 이전에 인간에 대한 이해임을 알 수 있다.

2020 우수 오디오북 콘텐츠 선정작

이 책은 클래식도 ‘음악’임을 선언하는 에세이다. 우리는 그동안 클래식을 음악이 아니라 교양으로서 들어왔다. 베토벤의 교향곡 제목을 1번부터 9번까지 외우고, 헨델과 하이든부터 시작해서 각 음악을 파벌로 나눈 족보를 외웠다. 하지만 클래식은 그런 ‘역사’가 아니라, 듣고 즐기는 ‘음악’이다.
내가 슬플 때 음악에서 위로를 받았다면 그 음악은 그저 나를 위로해주는 음악이다.
음악을 듣고 벅찬 감동을 받았으면 그 음악은 그저 나를 격려해주는 음악이다.
작곡가와 제목, 역사적 배경을 몰라도 좋다. 즐길 수 있으면 그게 음악이다. 그렇게 클래식을 들으면 결코 어렵지 않다. 왜냐하면 클래식은 그 시대의 ‘오락’이었기 때문이다.
피아니스트 이인현은 그녀의 가장 친한 친구들마저 이렇게 말하는 것을 들었다.
“클래식은 지루하고 어렵잖아.”
그저 교양 있어 보이려고 클래식을 듣는다는 친구에게 그녀는 이렇게 말해주었다.
“드뷔시라는 프랑스 작곡가가 만든 ‘물의 희롱’이라는 곡이 있어. 그냥 상상하면서 들어봐. 너는 지금 잔잔한 호수에 혼자 있어. 저녁인데 바람이 살짝 부는 거지. 바람 때문에 나무들이 조금씩 흔들리고, 물도 조금씩 출렁거리고 있어. 고개를 들어 하늘을 봐봐. 온 하늘을 수놓은 별들은 은은한 광채를 내고 선명한 달은 너를 환하게 비추고 있어. 차갑지만 선선한 공기가 너를 감싸고, 복잡하고 어지러운 생각들은 점점 자리를 찾아가.”
어떤 역사나 교양을 설명해주지 않았는데, 그 친구한테서 연락이 왔다.
“상상하면서 들었는데, 대박이야.”
그래, 클래식은 이런 것이었다. 복잡한 설명 없이 느끼는 것.
그래서 저자는 몰라도 되지만 즐기는 데 약간 도움이 되는 이야기를 이 책을 통해 하기로 했다.
어려운 이론이나 역사는 전혀 없다. 그냥 이 곡을 작곡한 사람들이 어떤 감정을 가지고 이 곡을 만들었는지를 이야기한다. 그리고 저자 본인이 이 곡을 들었을 때의 상황과 감정을 같이 이야기한다.
사랑, 세상, 그림, 인생이라는 주제로 소개하는 26곡을 꼭 이 책에서 말하는 대로 들을 필요는 없다.
자신의 만의 방법으로 듣는 데 약간이 도움이 되었으면 하는 것뿐이다.
그리고 피아니스트 이인현이 자신의 삶을 진솔하게 털어놓는 부분도 흥미롭다. 어떤 기분에서 클래식을 들었는지에 따라 다르게 들린다는 것을 본인의 경험을 통해 이야기해주고 있는 것이다. 유학 시절의 어려웠던 점, 부모님 이야기 그리고 사랑 이야기까지. 음악은 기교이기 이전에 인간에 대한 이해임을 알 수 있다.
이 책을 보고 나면 저자의 말대로 오케스트라의 연주를 들으며 헤드뱅잉을 할 수 있을 것이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이인현(지은이)

음악적인 감성과 상상력으로 관객을 사로잡는 작가이자 피아니스트 이인현은 광주예술고등학교를 수석으로 졸업하고, 이화여자대학교 음악대학을 졸업한 뒤 도미하여 뉴잉글랜드콘서바토리에서 석사과정 및 전문연주자 과정을, 보스턴 음대에서 박사학위를 취득하였다. 열한 살의 어린 나이에 오디션에 발탁돼 광주 시립 교향악단(지휘:니콜라이 디아디오우라)과의 협연에서 큰 인상을 준 그녀는 국내뿐 아니라 미국 및 유럽에서도 활발한 연주 활동을 하였으며, 워싱턴 소재 주한미국대사관에서 개최된 마티네 콘서트와 뉴욕 카네기홀 데뷔 리사이틀 등은 성황리에 마무리되었다. 이인현은 한국성서대학교 콘서바토리 외래교수를 역임했으며, 굿티비 문화예술전문위원으로 굿티비 예술단을 이끌었다. 또한 주간신문 '위클리 굿뉴스'에서 문화예술칼럼을 연재했으며, '다락'에서의 클래식 강의는 시작 전에 마감을 기록할 정도로 큰 반향을 불러 일으켰다. 현재 그녀는 미국 로스앤젤레스에 거주 중이며 한국과 미국을 오가며 다양한 연주 및 강의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정보제공 : Aladin

목차

프롤로그

I 사랑 이야기
나 왔는데 너는 어디 간 거니…
요한 세바스찬 바흐 ‘샤콘느’
Johann Sebastian Bach “Chaconne”
사랑해, 내 인생에 여자는 너 하나 뿐이야
에드워드 엘가 ‘사랑의 인사’
Edward Elgar “Salut d’amour”
단지 결혼을 위해서가 아니에요
펠릭스 멘델스존 ‘결혼행진곡’
Felix Mendelssohn “Wedding March”
나는 알았다. 오늘이 너와 나의 마지막이라는 걸… 4
요하네스 브람스 6개의 피아노 소품 Op.118
Johannes Brahms Six Pieces for Piano, Op.118
나와 평생을 함께하리라 약속한 너를 위해…
로버트 슈만 ‘헌정’
Robert Schumann “Widmung”
그녀가 떠났다
안토닉 드보르작 첼로 협주곡 나단조
Antoní Dvoř á Cello Concerto b minor
사람의 진심은 절대 배신 안 해
엑토르 베를리오즈 ‘환상교향곡’
Hector Berlioz “Et la Symphonie Fantastique”

II 세상 이야기
내가 사람을 한참 잘못 보았네. 결국 자신밖에 모르는 인간인 것을…
루트비히 반 베토벤 교향곡 3번 ‘영웅’
Ludwig van Beethoven Symphony No.3 “Eroica”
해내고 싶었다, 해내야만 했다
세르게이 라흐마니노프 피아노협주곡 2번
Sergei Rachmaninoff Piano Concert No.2
침묵도 소리더라
존 케이지 ‘4분 33초’
John Cage “4'3"”
우리 천사, 잘가
알반 베르그 바이올린 협주곡
Alban Berg Violin Concerto
이슈의 중심에 서다
이고르 스트라빈스키 ‘봄의 제전’
Igor Stravinsky “Rite of Spring”
나의 소망은 내 조국을 갖는 것입니다
장 시벨리우스 ‘핀란디아’
Jean Sibelius “Finlandia”

III 음악과 그림 이야기
황금 전설 이야기
프란츠 리스트 ‘혼례’
Franz Liszt “Sposalizio”
라파엘 ‘성모 마리아의 결혼’
Raphael “Marriage of the Virgins”
젊은 나이에 세상을 떠난 그를 추모하며…
모데스트 무소르그스키 ‘전람회의 그림’
Modest Mussorgsky “Pictures at an Exhibition”
빅터 하르트만 ‘전시회로부터의 그림들’
Viktor Hartmann “Pictures from an Exhibition”
사랑만이 존재하는 그 곳으로 오세요
클로드 드뷔시 ‘기쁨의 섬’
Claude Debussy “L’isle Joyeuse”
앙투안 와트르 ‘키테라 섬으로의 순례’
Antoine Watteau “L'embarquement pour Cythèe”
곧 잠잠해질 거예요. 그게 자연의 섭리이니까요
클로드 드뷔시 ‘라 메르’
Claude Debussy “La Mer”
가쓰시카 호쿠사이 ‘카나가와의 앞바다의 파도’
Katsushika Hokusai “The Great Wave off Kanagawa”
나는 거기에서 불안한 내면을 보았다.
세르게이 라흐마니노프 ‘죽음의 섬’
Sergei Rachmaninoff “Isle of the Dead, tone poem for orchestra”
아널드 뵈클린 ‘죽음의 섬’
Arnold Bocklin “Isle of the Dead (5 known versions of the painting)”
공동묘지에서 몰래 흔들어대는 그들
카미유 생상 ‘죽음의 무도’
Camille Saint-Saës “Danse Macabre”
중세시대의 죽음의 무도의 그림과 시들
Danse Macabre Paintings and poems from the middle ages

IV 인생 음악 이야기
인생에 사랑이 빠지면 섭하지
나의 감정의 고삐는 풀리고 말았다
클로드 드뷔시 ‘달빛’
Claude Debussy “Claire de Lune”
나도 네게 그런 사랑을 영원히 주고 싶었어
프레데릭 쇼팽 전주곡 4번
Frééic Chopin Prelude No.4
작가의 사랑
유학생 ‘이인현’
그렇게 너는 나를 위로했다
세르게이 라흐마니노프 피아노 협주곡 1번 2악장
Sergei Rachmaninoff Piano Concert No.1 in 2nd movement
가슴은 시렸고 눈에서는 눈물이 흘렀다
프레데릭 쇼팽 피아노 협주곡 2번
Frééic Chopin Piano Concerto No. 2
나는 당신의 희생과 사랑을 먹고 무럭무럭 자랐다
볼프강 아마데우스 모차르트 ‘아, 어머니께 말씀 드릴께요’ 주제에 의한 12개의 변주곡
Wolfgang Amadeus Mozart 12 variations on “Ah vous dirai-je, Maman”
나홀로 파티를 즐기다
드미트리 쇼스타코비치 재즈 모음곡 1번
Dmitri Shostakovich - Suite for Jazz Orchestra No. 1
난 오뚝이처럼 다시 일어났다
안토닌 드보르작 교향곡 ‘신세계’ 4악장
Antoní Dvoř á Symphony “New world” 4th movement

에필로그


정보제공 : Aladin

관련분야 신착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