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범의 눈물 : 600년 전의 서찰이 밝힌 조선건국의 경악할 비밀 : 이영웅 장편역사소설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이영웅, 1959-
서명 / 저자사항
범의 눈물 : 600년 전의 서찰이 밝힌 조선건국의 경악할 비밀 : 이영웅 장편역사소설 / 이영웅 지음
발행사항
서울 :   학연문화사,   2021  
형태사항
403 p. ; 23 cm
ISBN
9788955084238
일반주제명
한국 현대 소설[韓國現代小說] 장편 소설(긴소설)[長篇小說]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6069675
005 20210428152624
007 ta
008 210223s2021 ulk 000 f kor
020 ▼a 9788955084238 ▼g 03810
035 ▼a (KERIS)BIB000015742710
040 ▼a 011001 ▼c 011001 ▼d 211009
082 0 4 ▼a 895.735 ▼2 23
085 ▼a 897.37 ▼2 DDCK
090 ▼a 897.37 ▼b 이영웅 범
100 1 ▼a 이영웅, ▼d 1959-
245 1 0 ▼a 범의 눈물 : ▼b 600년 전의 서찰이 밝힌 조선건국의 경악할 비밀 : ▼b 이영웅 장편역사소설 / ▼d 이영웅 지음
260 ▼a 서울 : ▼b 학연문화사, ▼c 2021
300 ▼a 403 p. ; ▼c 23 cm
650 8 ▼a 한국 현대 소설[韓國現代小說]
650 8 ▼a 장편 소설(긴소설)[長篇小說]

소장정보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인문자료실2/ 청구기호 897.37 이영웅 범 등록번호 151353822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C

컨텐츠정보

책소개

이영웅 장편소설. 600년 후, 서울 신림동에서 죽은 채 발견된 역사학도. 이를 밝히려는 형사와 정체불명의 킬러. 그리고, 경천동지할 메시지를 숨긴 채 600년 만에 세상에 다시 나온 의문의 서찰. 600년의 시간차를 두고 현재와 과거를 오가며 각기 그 서찰의 진실(비밀, 암호, 수수께끼, 미스터리)을 쫓는 이들이 엮어 내는 숨막히는 이야기가 전개된다.

600년 전, 용은 날아오를 터에서 꿈틀거리고,
범은 뛰어 오를 언덕에서 발톱을 갈고 있었다!


600년 후, 서울 신림동에서 죽은 채 발견된 역사학도! 이를 밝히려는 형사와 정체불명의 킬러! 그리고, 경천동지할 메시지를 숨긴 채 600년 만에 세상에 다시 나온 의문의 서찰!
600년의 시간차를 두고 현재와 과거를 오가며 각기 그 서찰의 진실(비밀, 암호, 수수께끼, 미스터리)을 쫓는 이들이 엮어 내는 숨막히는 이야기가 전개된다.

한 쌍의 용과 호랑이가 뒤엉키며 만들어 가는 조선 건국 스토리의 대반전!

이들은 시공간을 넘어 과연 서찰 속에 숨겨진 진실을 찾을 수 있을까? 그리고, 과연 우리가 알고 있던 조선 건국의 역사는 진실일까?

600년 전 조선 건국 속 숨어있던 경악할 비밀을 파헤친다!

소설 '범의 눈물'은 조선 건국 당시 시점과 2020년 현재의 600년 시차를 넘나들며 조선 건국의 진실을 쫓는다. 이전에 볼 수 없었던 전혀 다른 시각으로 건국 과정 속 역사적 의문들을 현재에서 묻고, 과거에서 답하며 풀어간다.

과연 위화도 회군은 계획된 반역이었나?
이성계는 왜 막내인 방석을 세자로 책봉 했을까?
이방원이 하인을 포함한 단 30명의 병력으로 군 통수권자였던 정도전을 단숨에 제압했다는 것이 과연 사실일까?
석왕사 회맹은 왜 사소한 에피소드로 치부 되었는가?
이방원은 왜 초대 왕후인 강비의 사후에 그녀를 능멸했고, 처가인 민씨 일가를 몰살했는가?
용비어천가와 태종실록에서는 태종이 태조를 닮았다는 것을 왜 그렇게 강조했을까?

한 역사학도의 죽음에서 촉발된 이러한 질문들을 쫓는 민완형사와 비밀조직 간의 숨 막히는 추격전. 600여 년 만에 세상에 다시 나온 의문의 서찰! 이에 대한 답의 열쇠를 제공한다. 과연 서찰이 담고 있는 엄청난 비밀은 무엇일까? 이들은 과연 이 서찰의 암호를 해독할 수 있을 것인가?
종래 소설의 틀에서 과감히 탈피한 다중 인칭 시점의 구성은 등장인물들을 생생하게 살아 움직이게 한다. 현대와 과거를 오가며 '서찰'의 암호를 풀어 나가는 과정도 흥미롭다.
조선 건국사의 주요 사건들을 사료에 근거하여 사실감 있게 묘사한 바, 당시 역사를 다시 한 번 머리 속에 정리해 보고 싶은 독자 분들께도 강력 추천한다.
저자는 조선 역사를 다시 보다가 "과연 이 이야기가 진실일까?", "그 인물은 그 때 왜 그런 선택을 했을까?"등의 의문에 대한 답을 스스로 찾아보자는 생각으로 5년여 간의 시간 끝에 이 작품을 심혈을 기울여 완성했다.
독자들은 책을 읽는 동안, '역사의 진실은 과연 무엇이었을까?'라는 질문을 스스로에게 계속 던지게 될 것이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이영웅(지은이)

1959년 서울 길음동에서 출생 서울대 경영대학 학사 및 석사 前 대그룹 임원 ( 유럽 현지법인 CEO 역임) 現 대학 교수 한국코치협회 공인 코치 작곡가(한국 음악 저작권 협회 정회원)

정보제공 : Aladin

목차

1장. 돋음
1. 뿌림
2. 접목
3. 지아비의 품
4. 밑거름

2장. 만남
1. 연(緣)
2. 석왕사 회맹
3. 소나무에 새긴 뜻

3장. 얽힘
1. 말 머리를 돌려라
2. 판쓸이
3. 범의 눈물
4. 고려의 외로운 사슴

4장. 설킴
1. 패착
2. 못 다 핀 조선의 꽃
3. 송현방 한 잔 술
4. 마무리 한 수

5장. 헤어짐 그리고 또 다른 시작
1. 역린
2. 무사의 길
3. 반추, 그리고 해법
4. 업보의 무게
5. 마지막 용틀임

Epilogue


정보제공 : Aladin

관련분야 신착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