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동물과 기계에서 벗어나 : AI가 바꾸는 세상과 인간의 미래 (2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菅付雅信 현선, 역
서명 / 저자사항
동물과 기계에서 벗어나 : AI가 바꾸는 세상과 인간의 미래 / 스가쓰케 마사노부 ; 현선 옮김
발행사항
[서울] :   항해,   2021  
형태사항
307 p. ; 21 cm
원표제
動物と機械から離れて : AIが変える世界と人間の未来
ISBN
9791196604479
서지주기
참고문헌: p. 298-307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6065488
005 20210127113445
007 ta
008 210126s2021 ulk b 000c kor
020 ▼a 9791196604479 ▼g 03300
035 ▼a (KERIS)BIB000015738323
040 ▼a 244009 ▼c 244009 ▼d 211009
041 1 ▼a kor ▼h jpn
082 0 4 ▼a 303.483 ▼a 006.3 ▼2 23
085 ▼a 303.483 ▼2 DDCK
090 ▼a 303.483 ▼b 2021z1
100 1 ▼a 菅付雅信
245 1 0 ▼a 동물과 기계에서 벗어나 : ▼b AI가 바꾸는 세상과 인간의 미래 / ▼d 스가쓰케 마사노부 ; ▼e 현선 옮김
246 1 9 ▼a 動物と機械から離れて : ▼b AIが変える世界と人間の未来
246 3 ▼a Dobutsu to kikai kara hanarete : ▼b Eai ga kaeru sekai to ningen no mirai
260 ▼a [서울] : ▼b 항해, ▼c 2021
300 ▼a 307 p. ; ▼c 21 cm
504 ▼a 참고문헌: p. 298-307
700 1 ▼a 현선, ▼e
900 1 0 ▼a 스가쓰케 마사노부, ▼e
900 1 0 ▼a Sugatsuke, Masanobu, ▼e
945 ▼a KLPA

소장정보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303.483 2021z1 등록번호 111842576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컨텐츠정보

책소개

변화하는 세상 속 소비의 행방을 그린 『물욕 없는 세계』, 격변기에 우리에게 진정 필요한 교양이란 무엇인지 탐구한 『앞으로의 교양』에 이어, 스가쓰케 마사노부의 시선이 향한 곳은 ‘AI 시대의 현재’다. 저자는 이를 살펴보기 위해 미국의 실리콘밸리, 러시아의 스콜코보, 중국의 선전深? 등 AI 개발의 메카를 찾아가 그곳의 전문가들과 만나서 이야기를 들었다. 그 후 그 증언과 각종 자료를 바탕으로 AI 기술의 현재를 진단하고, 궁극적으로 한 가지 질문을 던진다.

잠들기 직전에 한번 자문해봐도 좋을 것이다 .
오늘의 쇼핑과 식사에서 내 자유의지는 몇 퍼센트였고
기계의 추천은 몇 퍼센트였는지 .
인터넷과 스마트폰을 전혀 쓰지 않고 한
의사결정은 얼마나 되었는지 .
-책 속에서

AI 시대, 행복의 변화

변화하는 세상 속 소비의 행방을 그린 『물욕 없는 세계』, 격변기에 우리에게 진정 필요한 교양이란 무엇인지 탐구한 『앞으로의 교양』에 이어, 스가쓰케 마사노부의 시선이 향한 곳은 ‘AI 시대의 현재’다.
저자는 이를 살펴보기 위해 미국의 실리콘밸리, 러시아의 스콜코보, 중국의 선전深圳 등 AI 개발의 메카를 찾아가 그곳의 전문가들과 만나서 이야기를 들었다. 그 후 그 증언과 각종 자료를 바탕으로 AI 기술의 현재를 진단하고, 궁극적으로 한 가지 질문을 던진다.
“AI 시대에 행복의 모습은 어떻게 변화할 것인가?”

AI 낙관론 vs. AI 비관론

저자에 따르면 AI를 보는 관점에 따라 사람들은 세 유형으로 나뉜다. 첫 번째는 AI와의 공존을 바람직한 상태로 보는 AI 유토피언, 두 번째는 AI가 인간을 위협할 것이라고 여기는 AI 디스토피언, 세 번째는 AI의 능력 향상에 의구심을 품는 AI 회의주의자.
저자가 만난 각국의 AI 연구자들도 마찬가지였다. 거대한 시장과 정부의 적극적 투자로 급격한 기술 발전을 성취하고 있는 중국 선전, 정치적 불확실성이라는 위험 요소에도 불구, 수학, 과학 분야에 특화된 교육 시스템으로 숙련된 AI 인재 풀을 갖춘 러시아 스콜코보, 명실상부 최첨단 기술 인재의 성지인 미국 실리콘밸리. 이곳들에는 어쩌면 신앙에 가까운 기술 맹신과 미래에 대한 낙관주의가 존재하는 반면, 기술로 인해 변화할 미래에 의구심과 불안을 품는 사람들도 있었다. 이 책에서는 기술 발전을 둘러싼 이 양극단의 관점을 모두 살피며 그 견해의 타당성을 따져보고, 우리 앞에 진정 어떤 미래가 열릴 것인지 추론해나간다.

나보다 나를 더 잘 아는 기계의 시대

중국 선전
“우리는 AI의 진화를 낙관하고 있습니다. 우리보다 똑똑한 사물을 만들어낸다는 건 훌륭한 공적이 될 테니까요. 아무래도 인간은 여러 제약에 둘러싸여 있거든요. 만일 우리의 머리 크기가 두 배가 된다면 무슨 일이 일어날까요? 지금까지 본 적 없는 것을 볼 수 있게 해주는 게 AI의 흥분되는 지점이며, 따라서 AI의 진화를 그렇게 두려워할 필요는 없다고 봅니다.”
홍콩과학기술대학 컴퓨터사이언스-엔지니어링 부문장 양치앙楊强

러시아 스콜코보
“알고리즘에 의해 실행되는 디지털 쌍둥이가 있다면, 우리는 스스로에게 물어야 합니다. 사람과의 교류를 기계가 대신할 수 있을지를요. 이것이 이용자 경험의 대부분을 차지하게 되는 미래가 다가올지도 몰라요.”
대통령실 산하 러시아 국가경제행정아카데미RANEPA# 부교수 옥사나 몰로즈

미국 실리콘밸리
“나는 인간이 살아남기 위해서 일이 필요하다고 생각하지 않습니다. 기술이 인간 대신에 일을 해주는 게 낫죠. 그렇게 다음 단계로 가기 위해서는 교육, 산업, 정부, 노조, 노동자의 새로운 협력이 필요합니다.”
싱귤래리티대학 CEO 롭 네일

저자가 만난 수많은 AI 전문가들은 AI의 발전이 가져올 미래에 기대를 거는 만큼, 커다란 긍정을 가지고 AI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었다. 그러나 한편 이런 낙관적 기대와는 별개로, AI 세상이 불러올 윤리의 문제와 그에 따른 법적 문제는 산재해 있었고, 이에 저자는 이 문제에 대해서도 전문가들을 만나서 이야기를 듣는다. 그 과정에서 저자는 “AI를 생각하는 일은 곧 인간을 생각하는 일”임을 깨닫고, ‘인간의 의식이란 무엇인가’라는 근원적 질문을 던진다.

마쓰바라는 AI의 창조성을 탐구하는 과정에서 하나의 커다란 과제와 직면할 수밖에 없다고 말한다. 그 과제는 바로 ‘인간이란 무엇인지’명확하게 아는 것이다.
“결국 AI 연구는 하면 할수록 인간을 탐구하는 일이 됩니다. 또 이 분야에는 아직 알 수 없는 것들이 부지기수입니다.”

동물도 기계도 아닌 인간의 길

『동물과 기계에서 벗어나』라는 이 책의 제목에는, 인공지능 알고리즘이 권하는 정보를 무비판적으로 수용하는 ‘동물’도, AI를 무조건 신봉하고 거기에 의존하는 ‘기계’도 되지 말고 ‘인간의 길’을 찾아보자는 저자의 메시지가 숨어 있다. 저자는 말한다. “인간은 앞으로 점점 동물화할 것인가. 혹은 생명에 근접하려 하는 기계와 점점 일체화할 것인가? 나는 무모하게도 그 어느 쪽과도 거리를 두는 자유의지를 믿어보려 한다. 자유의지야말로 ‘인간이 인간으로 존재하기 위한 저항’이기 때문이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스가쓰케 마사노부(지은이)

편집자이자 크리에이티브 컴퍼니 ‘구텐베르크 오케스트라’의 대표 이사. 1964년 미야자키 현에서 태어났다. 호세이대학 경제학부 중퇴 후, 잡지계에 입문해 월간 『가도카와』, 『컷』, 『에스콰이어』 일본판 편집부를 거쳐서 독립했다. 『컴포지트』, 『인비테이션』, 『에코코로』 편집장을 역임했고, 현재는 웹, 광고, 전시까지 편집 영역을 넓혀서 도요타, 닛산, JT(일본담배산업), 미쓰이 부동산, 모리빌딩 주식회사, 소니뮤직등 기업의 컨설팅 및 플래닝도 담당하고 있다. 『아이디어 잉크アイデアインク』 시리즈, 아트 문고 시리즈 『배가본즈 스탠다트ヴァガボンズ·スタンダ-ト』를 편집했으며, 저서로는 『물욕 없는 세계』, 『앞으로의 교양』, 『편집의 즐거움』, 『도쿄의 편집東京の編集』, 『실속화하는 사회中身化する社會』 등이 있다.

현선(옮긴이)

책 만드는 사람이자 일본어 번역가다. 사람과 사물과 사회에 관심이 있다. 이 세 카테고리에 해당하는 책 중 꼭 해야 할 말을 하는 책들을 좋아한다. 옮긴 책으로 『키키 키린의 편지』, 『키키 키린』, 『앞으로의 교양』, 『물욕 없는 세계』, 『다수결을 의심한다』가 있다.

정보제공 : Aladin

목차

들어가며: 인간을 인간이게 하는 ‘저항’을 찾아 떠나는 여행
1 AI를 생각하는 일은 인간을 생각하는 일
2 ‘자율성’이라는 광대한 미지를 탐색하다
3 세계 최대의 기술도시, 선전은 AI에 미래를 맡긴다
4 나보다 나를 더 잘 아는 기계
5 인간은 사회의 복잡함을 따르지 못하고 AI는 따른다
6 러시아의 실리콘밸리에서 목격한 AI를 둘러싼 신냉전
7 ‘의식이란 무엇인지’ 생각하는 의식
8 실리콘밸리의 미래신자와 그 반동
9 일의 대체는 낡고도 새로운 문제다
10 인간은 멋지고도 칠칠치 못한 동물이다
11 싱귤래리티는 도래하지 않아도 케인스의 예언은 적중한다
12 미래의 행복, 미래의 시민

나오며
참고 문헌

관련분야 신착자료

McLuhan, Herbert Marshall (2022)
전지윤 (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