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내 마음은 내가 결정합니다 : 내 감정의 주인이 되는 자기결정권 연습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정정엽
서명 / 저자사항
내 마음은 내가 결정합니다 : 내 감정의 주인이 되는 자기결정권 연습 / 정정엽 지음
발행사항
파주 : 다산초당, 2020
형태사항
279 p. : 천연색삽화 ; 21 cm
ISBN
9791130628776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6059624
005 20201214134800
007 ta
008 201208s2020 ggka 000c kor
020 ▼a 9791130628776 ▼g 03180
035 ▼a (KERIS)BIB000015544241
040 ▼a 247009 ▼c 247009 ▼d 211009
082 0 4 ▼a 152.4 ▼2 23
085 ▼a 152.4 ▼2 DDCK
090 ▼a 152.4 ▼b 2020z15
100 1 ▼a 정정엽
245 1 0 ▼a 내 마음은 내가 결정합니다 : ▼b 내 감정의 주인이 되는 자기결정권 연습 / ▼d 정정엽 지음
260 ▼a 파주 : ▼b 다산초당, ▼c 2020
300 ▼a 279 p. : ▼b 천연색삽화 ; ▼c 21 cm
945 ▼a KLPA

소장정보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152.4 2020z15 등록번호 111839122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컨텐츠정보

책소개

우리는 언제부터 ‘하고 싶다’보다 ‘해야 한다’를 먼저 선택하게 되었을까? 대학에 가면, 취직을 하면, 승진을 하면, 결혼을 하면 원하는 대로 살 수 있을 줄 알았는데 오히려 자식으로서, 연인으로서, 친구로서, 직장 선후배로서 ‘해야 할 일’ 목록은 점점 늘어만 간다. 그러다 보면 내 생각과 감정을 억누르는 것이 습관이 되고, 결국에는 정말 원하는 것이 무엇인지조차 알지 못하게 된다. 타인의 시선에 맞춰 살았으니 열심히 살아도 허무하고 공허한 마음이 들고 무기력해지는 것은 당연한 일이다.

『내 마음은 내가 결정합니다』는 국내 최초 대중정신건강전문지 〈정신의학신문〉 창간인이자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인 정정엽 원장이 내 감정과 생각을 다루는 법을 알려주는 인문 심리서다. 똑똑하고 관찰력이 좋아 타인이 자신에게 기대하는 바를 빨리 알아차리고, 주변 사람들을 잘 챙기며, 열심히 사는 사람일수록 자신에 대한 생각 즉 자기감(sense of self)이 흐릿할 가능성이 높다. 자기감이 흐릿하면 감정이나 생각, 욕구가 강하지 않아 다른 사람들의 것을 자신의 것으로 쉽게 착각하게 되는데 작은 선택부터 큰 선택까지 다른 사람 손에 달려 있으니 삶의 주도권을 잃어버리는 것은 시간문제다.

저자는 삶의 주도권을 잃어버린 이들에게 가장 먼저 자신의 감정과 생각부터 제대로 보기를 권한다. 그리고 어디서부터 어떻게 시작해야 할지 모르는 이들을 위해 셀프 심리 코칭 과정을 자세하게 담았다. 정신의학 이론을 토대로 감정과 생각을 객관적으로 인지하고 데이터화하는 방법을 충실히 설명하며 다양한 임상 경험을 바탕으로 생활에 적용해볼 만한 팁까지 제시한다. 원하는 것을 정확하게 알고 용기 있게 선택할 때, 즉 삶의 결정권이 내 손 안에 있을 때 인생은 비로소 자유로워진다. 이 책을 통해 독자들은 직장 생활부터 인간관계까지 자신을 억압했던 것들로부터 자유로워지고 인생의 주인이 되는 삶에 한발 더 가까워질 것이다.

★★★ 이시형 박사, 윤대현 교수 강력 추천 ★★★

나를 괴롭히는 마음의 덫에서 벗어나
스스로를 긍정하게 만드는 자기감 회복 훈련

“오늘부터 가짜 감정에 속지 않기로 했다”

직장 생활부터 인간관계까지
나를 억압하는 것으로부터 자유로워지는 심리 수업
“오늘부터 가짜 감정에 속지 않기로 했다”

우리는 종종 내 마음과 상관없이 나를 꾸며낼 때가 있다. 상대방의 농담에 화가 나도 예민하게 받아들이는 게 아닐까 싶어 미소를 지어 보이고, 일이 잘 안 풀릴까 걱정돼도 유난스러운 사람으로 보이기 싫어 불안감을 숨기며 하고 싶은 일보다 자신에게 요구되는 일을 선택한다. 마음을 있는 그대로 표현하고 따르기보다 ‘그래야 한다’라는 틀에 자신을 끼워 맞추다 보니 감정과 욕구를 억누르고 모른 척하는 것이 습관이 되어버린다.
『내 마음은 내가 결정합니다』의 저자 정정엽 원장은 대다수 한국인이 우울감을 느끼는 이유가 삶의 수준을 정해놓고 살기 때문이라고 진단한다. 그리고 자신 역시 남들이 보기에 괜찮은 삶을 살기 위해 무던히도 애썼다고 고백한다. 운이 좋아 목표한 바를 몇 개 이루었지만 성취로 인한 기쁨은 짧았고 결핍을 채우기 위해 새롭게 세운 목표들이 계속해서 자신을 압박하고 힘들게 만들었다. 사회에서 인정받은 것이 훌륭한 것이고, 다른 사람이 내게 바라는 것이 내가 원하는 것이라고 착각하며 살 때 삶은 무의미와 허무로 가득 찬다.
저자는 억압에서 벗어나는 열쇠를 정신의학에서 찾았다고 밝히며, 과거의 자신처럼 심리적 자유를 박탈당한 채 중요한 결정을 내리는 사람들을 위해 이 책을 집필하기 시작했다. 광화문에서 정신과 의원을 운영하며 수많은 직장인을 치료하고, 일반인에게 정신건강 정보를 쉽고 정확하게 전달하는 〈정신의학신문〉을 창간해 5년째 운영하며 여러 사연에 상담해준 저자의 단단한 내공과 통찰이 돋보이는 책이다. 이 책을 통해 독자들은 직장 생활부터 인간관계까지 자신을 억압했던 것들로부터 자유로워지고 자신의 감정과 생각을 스스로 결정하는 삶에 한발 더 가까워질 것이다.

나를 괴롭히는 마음의 덫에서 벗어나
스스로를 긍정하게 만드는 자기결정권 연습

길에서 아는 사람과 마주쳐 인사를 했는데 그가 내 인사를 무시했다고 가정해보자. 누군가는 ‘나를 무시한 건가?’라고 생각해 화가 나고, 다른 누군가는 ‘내가 잘못한 게 있나?’ 하고 걱정하며, 또 다른 누군가는 ‘바쁜 일이 있나 보네’ 하며 대수롭지 않게 넘긴다. 왜 같은 상황인데 누구는 분노와 걱정 때문에 몇 시간을 허비하고, 누구는 작은 영향조차 받지 않는 것일까? 같은 상황일지라도 상황을 어떻게 생각하느냐에 따라 다른 감정이 들기 때문이다. 즉 부정적인 감정에 자주 휩싸인다면 그러한 감정을 유발하는 부정적인 생각을 자주 한다는 뜻이다.
사람들은 흔히 생각과 감정은 제어할 수 없다고 여기지만 사실은 그렇지 않다. 저자는 모든 생각과 감정을 점검할 필요는 없지만 벗어날 수 없는 어떤 생각 때문에 괴롭다면 그 생각의 뿌리를 직면하고 교정해야 한다고 말한다. 어떤 상황에서든 ‘나는 사랑스럽지 않아’, ‘나는 아직 부족해’, ‘나는 특별하지 않아’와 같은 부정적인 생각이 떠오르는 것은 그 생각을 만드는 생각의 뿌리가 우리 사고 안에 깊이 자리 잡고 있기 때문이다. 이를 방치하면 마음의 덫이 되어 앞으로 나아가려는 우리의 발목을 자꾸 붙잡는다.
정신 치료의 핵심 요인으로 꼽히는 교정적 감정 경험(corrective emotional experience)은 생각의 뿌리를 바꾼다. 저자는 “내가 부족한 것이 아니라, 생각의 뿌리가 스스로를 억압하게 만든 것”이라고 말하며 자신을 사랑하지 못하는 사람들에게 응원의 말을 건넨다. 나를 긍정하고 내 생각을 용기 있게 선택할 수 있을 때, 즉 삶의 결정권이 내 손 안에 있을 때 인생은 비로소 자유로워진다. 더 이상 좁은 세계에 갇혀 두려움과 슬픔을 제거하는 데 급급한 인생을 살고 싶지 않다면, 바로 지금 이 책을 펼쳐보자.

높은 자존감을 위해서는 건강한 자기감이 필요하다

최근 몇 년간 자존감이라는 단어가 유행하며 거의 모든 문제를 자존감으로 설명하려는 시도가 있었다. 서점의 베스트셀러 매대는 물론이고 일상의 대화에서도 자존감이라는 단어가 흔하게 사용되며 ‘높은 자존감’이 또 하나의 스펙이 된 것 같은 분위기다. 그런데 정말 모든 것은 자존감의 문제일까?
저자는 높은 자존감은 건강한 자기감 위에 세워질 수 있다고 말한다. 자존감이 자신을 존중하는 감각이라면 자기감은 자신을 이해하는 감각이다. 자존감을 해치지 않고 지켜주고 북돋아주는 방법을 아는 것도 중요하지만 그보다 선행되어야 할 것은 자신이 어떤 사람인지 스스로 판단하고 인지하는 자기감을 바로 세우는 일이다. 자신이 어떤 사람인지 알아야 존중할 수도 있을 테니 말이다.
자존감은 주변의 상황, 타인의 반응 등에 의해 언제든 쉽게 흔들릴 수 있지만 자기감은 자신에 대한 개념, 가치관이기 때문에 고정적이고 전체적이다. 건강한 자김감을 갖출 때 스스로도 존중할 수 있고 타인의 시선에서도 자유로울 수 있다. 아무리 자존감과 관련된 책을 읽어도 자존감이 올라가지 않아 고민이었던 독자라면 진짜 자존감을 높이는 기초 공사부터 탄탄하게 시작해보자.

다른 사람에게 휘둘리지 않고
내 마음을 지키는 셀프 심리 코칭
“타인이 원하는 것으로만 가득 채운 삶보다 위험한 것은 없다”

〈정신의학신문〉의 상담 코너에는 매주 다양한 사람들의 사연이 도착한다. 사연을 보낸 이들은 사는 곳도, 하는 일도, 나이도 각기 다르지만 자신의 마음을 돌보는 것을 어려워한다. 지금 상황을 유지하는 것이 힘들고, 뭔가 달라지고 싶은데 어떤 변화를 원하는지조차 모르겠으니 전문의에게 도움을 요청하는 것이다. 가장 가까운 곳에 있는 자기 마음의 소리를 듣지 못하는 사람들이 많다는 것을 깨달은 저자는 독자들이 전문의를 찾지 않고 『내 마음은 내가 결정합니다』만으로도 누구나 마음의 주인이 될 수 있도록 셀프 심리 코칭 과정을 상세히 담았다.
이 책의 구성은 실제 상담 절차와 유사하게 구성했다. 내담자 사례나 질환을 병렬적으로 나열하는 기존의 책들과 달리 독자들이 책을 읽고 스스로 치유의 실마리를 구할 수 있도록 단계별 해결 방안을 친절하게 소개한다. 먼저 억눌렀던 감정의 발견을 도와주려 약 60개의 감정을 분류한 감정 테이블을 제시하고, 감정을 객관적으로 인지해 데이터화 하는 방법을 알려준다. 괴로운 생각을 만드는 생각의 뿌리를 찾고 이를 바로잡는 구체적인 행동을 설명하는 것까지 놓치지 않는다.
마음의 소리에 귀를 기울이고, 부정적인 생각에서 벗어나 세상을 긍정적으로 바라보라고 말하는 책은 많지만 정작 그 방법을 알려주는 책은 드물다. 이 책의 출간이 유독 반가운 이유다. 저자는 “살면서 한 번도 자신의 마음을 돌본 적이 없다면 몇 살인지와 상관없이 새삼스럽게 자신을 관찰하고 발견하고 이해해줘야 한다”라고 말한다. 더 이상 자신의 의지와 상관없이 삶이 떠밀려가도록 내버려두고 싶지 않다면, 사는 게 버겁고 힘들어서 자꾸만 무기력에 빠진다면 새로운 돌파구를 찾는 일에 이 책이 가장 든든한 조력자가 되어줄 것이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정정엽(지은이)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 ‘광화문숲 정신건강의학과 의원’ 원장. 한양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같은 대학교 대학원 의학과 석사과정을 마쳤다. 군의관 시절 군대 적응에 어려움을 겪는 장병들을 대상으로 인지 치료 기반의 집단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질환뿐만 아니라 일상의 괴로움에도 정신의학이 도움이 된다는 것을 확인했다. 이 경험으로 생활 속에서 마음 건강을 관리하는 일의 중요성을 깨달았다. 사람들이 마음이 아플 때 주저 없이 전문가에게 도움을 구할 수 있도록 정신과 치료에 대한 편견과 오해를 해소하기 위해 다방면으로 힘쓰고 있다. 그 일환으로 2015년 대중에게 정신의학 정보를 쉽고 정확하게 전달하고자 동료들과 함께 국내 최초 일반인을 위한 정신건강전문지 〈정신의학신문〉을 창간해 지금까지 운영해오고 있다. 신문은 독자들이 실생활에서 느끼는 어려움에 대해 정신과 의사들이 직접 상담해주는 콘텐츠로 큰 성원을 얻어 네이버 건강판, 다음 브런치 등 다양한 플랫폼에 노출되고 있다. 이밖에 대한신경정신의학회 사무총장, 서울고등검찰청 정신건강 자문위원, 보건복지부 생명존중정책 민관협의회 위원, 서부교육청 학교폭력대책심의위원회 심의위원 등으로 활동하고 있다.

정보제공 : Aladin

목차

"프롤로그_ 내 마음의 빈 공간을 채워주는 심리학의 시선	

1장  내 마음이 내 마음 같지 않을 때
나를 모른 채 어른이 되어버린 사람들	
내 삶의 결정권은 누구에게 있는가	
세상을 흑과 백, 두 가지 색깔로만 본다면	
바쁘다가 곧 아프다는 말이다	
평가받지 않을 권리, 평가하지 않는 연습	
우리가 쉽게 빠지는 생각의 함정

2장  내 감정을 읽는 연습
감정이 없으면 결정도 없다	
다양한 감정의 그릇을 갖는다는 것	
나의 감정 패턴 파악하기	
무의식적으로 느끼는 감정: 우울, 불안, 분노	
학습된 감정: 죄책감, 수치심	
상황에 맞는 올바른 판단을 하는 법	
감정 뒤에 숨은 생각

3장  나를 넘어트리는 생각에서 벗어나기
나를 힘들게 하는 생각은 어디에서 올까?	
마음의 덫, 생각의 뿌리	
나는 사랑받을 수 없어: 정서적 박탈감	
나는 아직도 부족해: 엄격한 기준	
나는 특별해: 특권의식	

4장  내가 누구인지는 내가 결정합니다
나에 대한 감각 회복하기	
내가 원하는 것을 선택할 자유	
행동의 이유를 안다	
되고 싶은 것과 하고 싶은 것

5장  무엇에서든 자유로운 삶을 위하여
가면 뒤에 마음을 숨기는 습관	
인정받고 싶지만 매달리기는 싫어	
감정을 해치는 말, 감정을 위하는 말	
관계를 끝맺는 연습	
한때 소중했던 사람들을 떠나보내야 할 때	
나는, 당신은, 그리고 우리는 틀리지 않았다	

에필로그_ 우리의 삶은 의미가 있다"

관련분야 신착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