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독립운동가가 바라본 한국 고대사 : 독립운동사학의 고대사 인식

독립운동가가 바라본 한국 고대사 : 독립운동사학의 고대사 인식 (1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임찬경
서명 / 저자사항
독립운동가가 바라본 한국 고대사 : 독립운동사학의 고대사 인식 / 임찬경 지음
발행사항
서울 :   한가람역사문화연구소,   2020  
형태사항
358 p. : 삽화 ; 23 cm
총서사항
일제강점기 민족지도자들의 역사관과 국가건설론 연구 ;07
ISBN
9791190777117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6054842
005 20201111105240
007 ta
008 201110s2020 ulka b 000c kor
020 ▼a 9791190777117 ▼g 93910
035 ▼a (KERIS)BIB000015686663
040 ▼a 245011 ▼c 245011 ▼d 211009
082 0 4 ▼a 951.90072 ▼2 23
085 ▼a 953.0072 ▼2 DDCK
090 ▼a 953.0072 ▼b 2020z1 ▼c 7
100 1 ▼a 임찬경
245 1 0 ▼a 독립운동가가 바라본 한국 고대사 : ▼b 독립운동사학의 고대사 인식 / ▼d 임찬경 지음
260 ▼a 서울 : ▼b 한가람역사문화연구소, ▼c 2020
300 ▼a 358 p. : ▼b 삽화 ; ▼c 23 cm
440 0 0 ▼a 일제강점기 민족지도자들의 역사관과 국가건설론 연구 ; ▼v 07
945 ▼a KLPA

소장정보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3자료실(4층)/ 청구기호 953.0072 2020z1 7 등록번호 111835625 도서상태 대출중 반납예정일 2021-05-15 예약 예약가능 R 서비스 M

컨텐츠정보

책소개

저자 임찬경 박사는 중국에서 고구려사 연구로 역사학석사 및 박사 학위를 취득했는데, 그간 《고구려와 위만조선의 경계-위만조선, 졸본, 평양의 위치 연구(2019)》 등을 비롯해서 여러 저서 및 역서가 있다. 이 책은 독립운동가들이 바라본 고대사는 조선총독부 조선사편수회의 일본인 및 한국인 식민사학자들이 바라본 고대사와 다르다는 내용이다. 독립운동가들은 단군을 역사연구의 출발점으로 인식했으며, 모두 한사군 한반도설을 부정하고, 한사군 요동설을 지지했으며, 부여-고구려-발해를 잇는 대륙국가의 역사인식을 갖고 있었다는 것이다. 또한 일제강점기 대종교의 국학부흥과 역사연구에 대해서 서술하면서, 대한민국임시정부의 역사교과서 《배달족역사》에 나타난 역사 인식도 심층 있게 서술하고 있다.
저자는 독립운동가들은 우리의 ‘역사’로써 ‘동포’를 일깨워, 깨어난 ‘동포’들로 일제 침략에 맞서는 독립운동을 벌이려 했지만 당시 이를 위한 ‘우리의 역사’가 없었기 때문에 사대(事大)와 식민(植民)으로 심각하게 왜곡되어 온 고대사부터 극복하는 역사학을 개척해 서술했다는 것이다. 이런 독립운동가들에게 민족사는 대외적으로 제국주의의 침략에 맞서는 사상적 무기이자 대내적으로 반민중적·반민족적 봉건세력을 비판하여 해체시키는 문화 도구이자 이들이 목숨까지 바쳐서 건설하려던 독립된 자주 국가를 건설하는 청사진이었다고 보았다.
저자는 또한 ‘역사적폐’를 ‘역적’이라고 명명하면서 역사 적폐 청산이 바로 우리시대의 중요하고도 시급한 과제라고 역설하고 있다. 그러니 그 자신 스스로를 역사적폐라고 자인하는 한중연과 교육부의 토왜세력들이 출간금지 및 연구비 환수 조치를 내린 것이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임찬경(지은이)

인하대학교 연구교수, 국학연구소 연구원 등을 역임하였다. 1990년 대에 중국에 유학하여 고구려 연구로 역사학석사 및 역사학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고구려는 물론 우리 민족사와 깊은 관련이 있는 흉노·선비·오환·거란·발해·여진 등과 관련한 북방민족의 기원과 발전 등에 깊은 관심을 갖고, 이들 지역에 대한 문헌수집과 현지답사로 연구활동을 진행해왔다. 최근 우리사회의 오래고 뿌리 깊은 역사왜곡 즉 ‘역적(역사적폐)’ 청산 작업을 준비 및 시도하고 있다. ■ 주요 연구 논문 · 「중국 東北史의 肅愼 認識에 대한 비판적 검토」(2010) · 「女神像을 통한 紅山文化 건설 主體 批正」(2011) · 「延邊長城의 現況과 性格」(2012), 「대종교 성지 청파호 연구」(2013) · 「이병도 한사군 인식의 형성과정에 대한 비판적 검토」(2014) · 「『고려도경』·『삼국사기』의 고구려 건국 연대와 첫 도읍 졸본」(2015) · 「고구려 첫 도읍 위치 비정에 관한 검토」(2016) · 「고려시대 한사군 인식에 대한 검토」(2016) · 「요양 영수사벽화묘의 고구려 관련성에 관한 두 편의 논문」(2017) · 「『수경주』를 통한 고구려 평양의 위치 검토」(2017) · 「독립운동가의 고대사 인식 : 그 계승을 통한 한국 역사학계 적폐청산 과제와 방법」(2018) · 「조선 즉 위만조선과 창해군의 위치에 관한 연구」(2018) · 「영수사벽화묘의 고구려 관련성에 대한 하마다 고사쿠의 논문」(2019) · 「고구려 평양 위치 왜곡과 그 극복 방안」(2019) 등 ■ 저서 및 역서 · 『중국 원주촌 연구』(2007, 공저) · 『중국 원주촌 자료집』(2007, 공저) · 『중국의 고구려 학자와 연구 종합서술』(2007, 공역) · 『고구려의 평양과 그 여운』(2017, 공저) 등

정보제공 : Aladin

목차

서문 - 23p
서론 - 31p

1부. 근대 독립운동과 역사연구 출발점으로의 단군 의식
1. 독립운동가 단군 인식 형성의 역사적 배경 - 41p
2. 독립운동과 역사연구 출발점으로서의 단군 설정 - 52p
3. 소위 기자조선의 문제 - 63p
4. 독립운동역사가의 기자조선 극복과 단군 - 85p

2부. 대종교, 독립운동가 역사연구의 산실
1. 단군, 독립운동, 대종교의 관계 -101p
2. 대종교 설립에 따른 국학의 부흥과 역사연구의 발전 - 113p
3. 대종교의 역사관 - 126p
4. 독립운동가 역사연구 산실로서의 대종교 - 140p

3부. 독립운동가의 한사군 인식
1. 한사군, 한국고대사 왜곡 및 시정의 출발점 - 157p
2. 신채호 및 박은식 역사 연구 초기의 위만조선과 한사군 인식 - 172p
3. 낙랑군 인식 - 190p
4. 현토군 인식 ? 207p

4부. 부여-고구려-발해의 역사 계통과 대륙국가 인식
1. 독립운동가의 부여-고구려-발해 계승의식과 그 역사적 연원 - 223p
2. 독립운동가의 대륙국가 인식 -249p
3. 대한민국임시정부의 역사교과서 『배달족역사』에 나타난 역사 인식 - 268p
4. 고대사 인식을 통한 대륙국가 건설 논의 - 283p
: 『배달족이상국건설방략』
결론 - 303p

본론
: 독립운동사학 계승을 통한 한국역사학계 적폐청산 과제와 방법 - 319p

관련분야 신착자료

한국. 문화재청. 국립문화재연구소. 고고연구실 (2020)
한국. 문화재청. 국립문화재연구소. 고고연구실 (2020)
우사연구회 (2020)
우사연구회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