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한국음악 선구자들의 삶과 음악

한국음악 선구자들의 삶과 음악 (1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전인평, 저
서명 / 저자사항
한국음악 선구자들의 삶과 음악 / 전인평 외
발행사항
서울 :   아시아문화,   2019  
형태사항
660 p. : 삽화 ; 27 cm
ISBN
9788998671181
서지주기
참고문헌: p. 656-660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6048537
005 20200917130914
007 ta
008 200916s2019 ulka b 000c dkor
020 ▼a 9788998671181 ▼g 93670
035 ▼a (KERIS)BIB000015189819
040 ▼a 211015 ▼c 211009 ▼d 211009
082 0 4 ▼a 780.922519 ▼2 23
085 ▼a 780.92253 ▼2 DDCK
090 ▼a 780.92253 ▼b 2019
245 0 0 ▼a 한국음악 선구자들의 삶과 음악 / ▼d 전인평 외
246 1 1 ▼a Contemporary musicians of Korea after 20 century
246 1 1 ▼a Korean contemporary musicians after 20 century
260 ▼a 서울 : ▼b 아시아문화, ▼c 2019
300 ▼a 660 p. : ▼b 삽화 ; ▼c 27 cm
504 ▼a 참고문헌: p. 656-660
700 1 ▼a 전인평, ▼e
945 ▼a KLPA

소장정보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3자료실(4층)/ 청구기호 780.92253 2019 등록번호 111833575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컨텐츠정보

저자소개

전인평(지은이)

서울대학교 음악대학 및 대학원 졸업. 한국정신문화연구원 문학박사. 중앙대 국악대 교수(학장역임), 문화재청 문화재 전문위원, 국립극장 자문위원、한국음악협회 운영위원 등 역임. 아시아음악학회 대표, 영문학술지 Asian Musicology 발행인. UNESCO 세계문화유산(World Intangible Heritage) 심사위원(2009-2010) 대한민국작곡상(1984), KBS국악대상(1996), 난계악학대상(2003), 기독교문화대상 수상(2004)

정보제공 : Aladin

목차

<추천사> 한국음악 현대인물사의 귀중한 기록(나덕성) 3
<머리말> 한국음악을 클라식 강국으로 이끈 선구자들의 처절한 삶과 음악 4

서 장
1. 한국음악 선구자들의 삶과 음악 13
2. 서양음악의 전래와 전개 15
가. 작곡계의 전개 16
나. 성악계의 전개 19
다. 피아노계의 전개 21
라. 현악계의 전개 22
마. 일제강점기 음악인 탄압과 친일 문제 25

여명기의 선구자
1. 김 인 식(1885): 우리나라 최초의 작곡가이며, 최초의 <영산회상> 채보자 33
2. 김 영 환(1893): 우에노음악학교 출신의 한국 최초의 피아니스트 42
3. 홍 난 파(1898): 한국 최초의 바이올린 독주회를 열었던 작곡가 46
4. 김 문 보(1900): 한국인 최초의 독창회를 개최한 성악가 53
5. 안 기 영(1900): 주홍 글씨의 음악가, 영혼이 자유로웠던 로맨티스트 55
6. 현 제 명(1902): 한국 양악사의 큰 별, 서울대 음악대학의 창설자 61
7. 계 정 식(1904): 한국인 최초의 음악학 박사 바이올린이스트 67
8. 안 익 태(1906): <애국가> 그리고 <한국 환상곡>의 작곡한 세계적 지휘자 74
9. 이 인 선(1907): 의사이며 성악가, 한국 오페라 운동의 개척자 82
10. 이 혜 구(1909): 서울대 국악과 창설, 음악학을 정립한 실증주의 음악학자 86
11. 이 흥 렬(1909): 담백한 가곡의 작곡가, 한국의 슈베르트 91
12. 정 훈 모(1909): 1세대 성악가로 독일 가곡운동의 선구자 98
13. 김 성 태(1910): 중용의 길을 걸었던 순수주의 작곡가 100
14. 김 동 진(1913): 최초의 판소리 채보, 우리음악 찾기를 위한 신창악 운동 109
15. 이 인 범(1914): 신앙의 힘으로 역경을 극복한 감동 스토리 115
16. 장 사 훈(1916): ‘서양음악의 뒤를 쫓지 말라’며 국악계를 이끈 음악학자 119
17. 김 자 경(1917): 한국 최초 민간 오페라단 김자경 오페라단 창단 124
18. 김 순 남(1917): 남과 북 어디에도 정착하지 못한 비운의 작곡가 126
19. 윤 이 상(1917): 동양적 요소를 현대음악에 접목시킨 세계적 작곡가 133
20. 박 민 종(1918): 파리 국립음악원 출신의 바이올린이스트 및 교육자 143
21. 임 원 식(1919): 영재 교육을 위해 서울예고 설립한 한국 교향악계의 대부 148
22. 전 봉 초(1919): 바로크합주단의 창설자, 첼로와 함께 50년 153
23. 김 천 애(1919): <봉선화>의 전설, 한국전쟁 당시 음악계를 구한 잔다르크 156
24. 이 건 우(1919): 양악 기법을 활용한 민족 음악 바탕의 작곡가 160

성장기의 선구자
1. 김 순 애(1920): 민요 선율을 도입, 화려한 피아노 기교의 가곡 작곡가 165
2. 김 희 조(1920): 양악과 국악을 아우른 작곡가 168
3. 나 운 영(1922): 선 토착화 후 현대화(先土着化 後現代化)의 기수 172
4. 정 회 갑(1923): 최초의 오선보 농악 채보, 최초의 가야고 협주곡 작곡자 179
5. 안 형 일(1927): 단신 월남하여 한국 오페라를 개척한 테너 183
6. 정 진 우(1928): 6·25전쟁으로 두 발을 잃고 피아노를 얻었습니다. 197
7. 이 인 영(1929): 해방 후 한국 성악의 차원을 높인 성악가 200
8. 백 낙 호(1929): 풍부한 예술 감각으로 청중을 매료시킨 건반의 마술사 217
9. 이 경 숙(1931): 아카데믹하고 순수한 열정의 소프라노 222
10. 이 영 자(1931): 한국 첫 해외 유학파 여성작곡가, 한국 여성작곡계의 대모 231
11. 황 영 금(1931): 함경도 또순이, 오페라 전문 가수 황토스카 245

세계화를 이끈 선구자
1. 강 석 희(1934): 한국 최초의 전자음악 작곡가 259
2. 박 노 경(1935): 최초의 독일 성악 유학생, 한국오페라의 별이 되다. 275
3. 나 인 용(1936): 토기장이 마음으로 전통사상을 현대음악에 투영시킨 작곡가 289
4. 백 병 동(1936): 한국 현대음악 작곡계의 지진계 322
5. 이 강 숙(1836): 음악적 모국어 찾기 그리고 한국종합예술학교 창설 353
6. 이 성 천(1936): 의사의 길을 포기한 학을 닮은 작곡가 367
7. 황 병 기(1936): 첫 가야고 현대곡 작곡, 국악의 사회적 인식을 바꾼 음악가 374
8. 서 계 숙(1937): 6·25 전쟁 덕택에 시작한 피아노 391
9. 김 용 진(1938): 지휘자 행정가 그리고 국악계의 별난자 402
10. 윤 학 원(1938): 한국 합창계의 대부, 합창이 살아야 나라가 산다. 414
11. 현 해 은(1938): ?늠챔버앙상블을 창단하여 음악감독으로 활동에 헌신 428
12. 장 혜 원(1939): 나의 삶 나의 음악(My life, My music) 438
13. 한 명 희(1939): 하늘의 음악을 찾아 나선 선비 음악학자 450
14. 권 오 성(1941): 현장 조사의 태두, 국악 세계화의 선구자 462
15. 나 덕 성(1941): 사랑과 감사의 첼로 인생 그리고 마지막 봉사 대한민국예술원 회장 466
16. 이 재 숙(1941) 수많은 최초 기록을 만들어 온 국악계의 선구자 479
17. 한 동 일(1941): 전쟁과 가난으로 신음하던 나라에서 온 음악신동 495
18. 김 민(1942): Musik ist mein Leben! (음악은 내 인생의 전부!) 500
19. 신 수 정(1942): 화려한 피아니즘, 따뜻하고 깊이 있는 음악 세계의 피아니스트
525
20. 송 방 송(1943): 일해음악학(一海音樂學)의 학문적 접근방법론 527
21. 김 혜 자(1943): 다양한 장르의 총체적 존재론을 고민한 작곡가 553
22. 이 영 조(1943): 서양음악과 전통음악, 과거와 현대의 혼합주의 작곡가 610
23. 이 해 식(1943): 한국 토속민요를 예술음악으로 승화시킨 작곡가 629
24. 이 경 숙(1944): 6·25전쟁 중에 만난 피아노, 이후 음악과 전쟁이 시작됐다 645

<참고문헌> 656

관련분야 신착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