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부의 지도를 바꾼) 돈의 세계사 (5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宮崎正勝, 1942- 서수지, 역
서명 / 저자사항
(부의 지도를 바꾼) 돈의 세계사 / 미야자키 마사카츠 지음 ; 서수지 옮김
발행사항
서울 :   탐나는책,   2020  
형태사항
236 p. : 삽화 ; 22 cm
원표제
知っておきたい「お金(マネ-)」の世界史
ISBN
9791189550233
일반주기
화폐가 세상을 바꾼 결정적 순간들  
서지주기
참고문헌: p. 234-236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6045328
005 20200908133124
007 ta
008 200907s2020 ulka b 000c kor
020 ▼a 9791189550233 ▼g 03900
035 ▼a (KERIS)BIB000015628983
040 ▼a 211052 ▼c 211052 ▼d 211009
041 1 ▼a kor ▼h jpn
082 0 4 ▼a 332.49 ▼2 23
085 ▼a 332.49 ▼2 DDCK
090 ▼a 332.49 ▼b 2020
100 1 ▼a 宮崎正勝, ▼d 1942-
245 2 0 ▼a (부의 지도를 바꾼) 돈의 세계사 / ▼d 미야자키 마사카츠 지음 ; ▼e 서수지 옮김
246 1 9 ▼a 知っておきたい「お金(マネ-)」の世界史
246 3 ▼a Shitte okitai manē no sekaishi
260 ▼a 서울 : ▼b 탐나는책, ▼c 2020
300 ▼a 236 p. : ▼b 삽화 ; ▼c 22 cm
500 ▼a 화폐가 세상을 바꾼 결정적 순간들
504 ▼a 참고문헌: p. 234-236
700 1 ▼a 서수지, ▼e
900 1 0 ▼a 미야자키 마사카츠, ▼e
900 1 0 ▼a Miyazaki, Masakatsu, ▼e
945 ▼a KLPA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332.49 2020 등록번호 111833207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2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사회과학실/ 청구기호 332.49 2020 등록번호 151351052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332.49 2020 등록번호 111833207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사회과학실/ 청구기호 332.49 2020 등록번호 151351052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컨텐츠정보

책소개

세계 4대 문명 발상지에서의 돈부터 동전과 지폐, 은행, 보험 등의 탄생 배경, 투자와 투기로 인한 돈의 팽창, 그리고 전 세계적인 금융 위기까지, 인류 문명의 발달과 함께해온 돈의 역사를 짚어본다.

돈은 가치를 측정하는 잣대, 교환의 매개로 모습을 나타내어, 사회를 원활하게 움직이는 문명의 혈액으로서 기능했다. 세계사를 되짚어보면, 돈이 어디로 흘러가는지에 따라 세계를 주름잡는 패권국으로서의 지위도 결정되었다. 부의 지도가 곧 세계 패권의 지도가 되었던 것이다. 돈의 기원과 발전 과정을 알아보고 부의 지도가 어떻게 변화되어왔는지를 살펴보는 이 책은, 불확실한 시대를 살아가기 위해 알아야 할 필수적인 교양이다.

돈의 흐름을 읽으면
인류 문명의 발달사를 이해할 수 있다!


우리의 삶과 떼려야 뗄 수 없는 ‘돈’을 중심으로 세계사의 흐름을 설명한다. 문명이 성립되기 위해서는 반드시 상품의 교환, 즉 교역이 필요하다. 문명을 유지하고 발전시키는 데 필요한 모든 물자를 자급자족으로 충족할 수는 없기 때문이다. 처음에는 곡물과 가축 등 다양한 상품이 가치를 측정하는 잣대, 교환의 매개로서 돈의 기능을 했다. 그러나 상품과 상품의 교환으로는 교환의 범위와 규모가 작을 수밖에 없었고, 대규모 교역을 위해 교환의 기준이 되고 어디서나 환영받을 수 있는 상품이 필요해졌다. 돈이 모습을 드러낸 것이다.

돈은 크게 금화나 은화처럼 재질 자체가 가치를 지니는 돈과, 동전이나 지폐처럼 재료 자체에는 별다른 값어치가 없는 돈으로 구분할 수 있다. 고대 이집트에서는 파라오의 영원한 생명과 불멸성을 상징하는 금이 사용되었고, 교역이 발달했던 메소포타미아에서는 은이 주로 사용되었다. 중국에서는 진시황제가 저렴한 금속인 동에 가치를 부여해 반량전을 만들었고, 송 시대에 동이 부족해지자 세계 최초의 지폐라고 할 수 있는 교자를 발행했다. 돈의 재료 가운데 특히 금과 은은 통화의 표준 단위가 되면서, 금과 은을 향한 강렬한 욕망이 신항로 개척, 신대륙 발견 등으로 이어지기도 했다.

돈은 어디로 흘러가는가
부의 지도가 곧 세계 패권의 지도


역사적으로 전 세계에 막강한 영향력을 끼친 강대국들은 재정, 즉 돈이 뒷받침되었다. 즉, 돈이 어디로 흘러갔는지에 따라 세계를 주름잡는 패권국으로서의 지위도 결정되었던 것이다. 12~14세기에는 이탈리아 피렌체를 대표하는 메디치 가문이 은행업으로 막대한 부를 축적하며 문화 부흥을 이끈 르네상스의 기반을 다졌다. 15~16세기에는 신항로 개척과 신대륙 발견으로 스페인과 포르투갈이 부를 축적했고, 17세기에는 청어 잡이를 통해 해상 패권을 장악한 네덜란드가 스페인으로부터 독립을 쟁취하며 동인도회사라는 세계 최초의 주식회사를 설립했다.

17세기 후반에는 영국이 대서양 무역의 주도권을 장악했으며 근대적인 은행과 보험을 탄생시켰다. 또한 18세기 후반부터 19세기 전반에 걸쳐 진행된 프랑스의 시민혁명과 영국의 산업혁명으로 인하여 세계의 부가 영국으로 집중되었다. 19세기 후반 중공업의 발달과 더불어 20세기 두 차례 세계대전을 겪으며 부를 축적한 미국이 초강대국이 되어 세계 경제를 지배하고 있다.

불확실한 시대를 살아가기 위해
알아두어야 할 돈의 역사


처음에는 교환의 매개로 등장한 돈이 20세기에 들어 투기의 대상이 되어, 전 세계적인 투기의 장이 출현하였다. 결국 세계 최고의 경제대국이라는 미국에서도 1987년 블랙 먼데이라고 불리는 주가 대폭락이 있었고, 2008년에는 서브프라임 모기지론 사태로 인하여 주택·증권 거품이 붕괴하는 금융 위기를 겪었다. 문제는 이러한 경제 위기가 단순히 미국에만 영향을 주는 것에 그치지 않고 전 세계적 경제 위기를 불러온다는 것이다.

세계적으로 시장에 여유 자금이 흘러들어 와 투자·투기의 비대화, 난개발로 인한 지구 환경 악화, 세계적인 경제·사회 격차 확대와 같은 심각한 문제가 산더미처럼 쌓인 지금, 시야를 넓혀 이상적인 ’돈‘의 모습을 냉정하게 생각해봐야 한다. 돈이 세계사를 바꾼 결정적 순간들을 살펴보는 이 책은, 기화화한 돈이 전 세계를 도는 불확실한 시대에서 살아가기 위해 앞으로의 돈의 흐름, 나아가 세계사의 흐름을 예상하고 대비하는 데에도 도움을 줄 것이다.

• 동전과 지폐는 언제부터 사용되었을까?
• 청어와 튤립이 17세기 세계 경제에 미친 영향은?
• 시민혁명과 산업혁명의 기폭제는 무엇이었을까?
• 달러는 어떻게 국제통화가 되었을까?
• 초강대국 미국이 금융 위기의 발상지가 된 까닭은?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미야자키 마사카츠(지은이)

1942년 도쿄에서 태어나 도쿄교육대학교 사학과를 졸업했다. 도립미타고등학교, 구단고등학교, 쓰쿠바대학교 부속고등학교 세계사 교사를 역임했다. 이후 쓰쿠바대학교 강사와 홋카이도교육대학 교육학부 교수를 거치며 20여 년간 고등학교 세계사 교과서의 편집과 집필을 담당했다. NHK 방송의 고교 강좌 〈세계사〉(TV와 라디오)의 전임 강사로 활동하기도 했다. 2007년 퇴임 후, 중앙교육심의회 전문부회위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동시에 NHK 방송 문화센터, 아사히 컬처 센터, 도큐 세미나 BE 등에서 활발한 강의 활동을 펼치며 역사 책 쓰기에 애쓰고 있다. 저서로 《하룻밤에 읽는 세계사》, 《하룻밤에 읽는 중국사》 등의 ‘하룻밤 시리즈’가 있으며, 《부의 지도를 바꾼 돈의 세계사》, 《처음 읽는 술의 세계사》, 《세계사를 뒤바꾼 가짜뉴스》, 《흐름이 보이는 세계사 경제 공부》 등 다수의 책을 집필했다.

서수지(옮긴이)

대학에서 철학을 전공했지만 직장생활에서 접한 일본어에 빠져들어 회사를 그만두고 본격적으로 일본어를 공부해 출판 번역의 길로 들어섰다. 옮긴 책에『세계사를 바꾼 10가지 약』『세계사를 바꾼 13가지 식물』『세계사를 바꾼 37가지 물고기 이야기』『세계사를 바꾼 21인의 위험한 뇌』『세계사를 결정짓는 7가지 힘』『세계사의 중심축이 이동한다』『세상에서 가장 재미있는 88가지 심리실험 ? 자기계발편』『세상에서 가장 재미있는 61가지 심리실험 ? 인간관계편』『세상에서 가장 재미있는 63가지 심리실험 ? 뇌과학편』『소수는 어떻게 사람을 매혹하는가?』등이 있다.

정보제공 : Aladin

목차

제1장 세계 문명과 각양각색의 돈
1. 귀금속으로 만든 돈, 권위가 낳은 돈
2. 지중해 세계에 퍼진 주화
3. 황제의 권위가 가치를 부여한 중국의 동전
4. 거대 이슬람 상권을 뒷받침한 돈
5. 이탈리아에서 시작된 은행과 부기
6. 동이 부족해 만들게 된 세계 최초의 지폐

제2장 팽창하는 돈과 투자와 투기
1. 황금에 대한 열망과 신항로 개척 시대의 시작
2. 신대륙에서 물밀듯 밀려들어 온 은이 탄생시킨 투자와 투기
3. 외환 거래와 동서양의 안트베르펜
4. 네덜란드의 튤립 파동과 동인도회사
5. 영국에서 시작된 거품경제
6. 어마어마한 돈을 탄생시킨 설탕과 노예
7. 런던에서 시작된 근대 보험과 근대 은행

제3장 시민혁명도 산업혁명도 돈으로 움직였다
1. 미국 독립전쟁과 달러의 탄생
2. 유럽 경제를 뒤바꿔놓은 프랑스 은행과 로스차일드 재벌
3. 산업혁명으로 전 세계적 규모로 움직이기 시작한 돈

제4장 금본위 체제와 국제통화 금
1. 철도에서 비롯된 개발의 물결과 선물 거래
2. 미국 서부를 뒤덮은 토지 투기 광풍
3. 국민국가의 중앙은행과 통화의 탄생
4. 국제 금본위제와 금의 세계화
5. 남북전쟁과 미국의 통화 통일
6. 철도 왕국 미국과 빅 비즈니스
7. 제2차 산업혁명과 은행의 변모

제5장 지구를 둘러싼 달러
1. 달러의 대두와 파운드의 몰락
2. 달러 경제의 붕괴와 금본위제의 재건
3. ‘번영하는 20년대’에서 세계공황으로
4. 세계 기축통화로 자리매김한 달러

제6장 전자화폐·달러와 증권 버블의 대붕괴
1. 카지노로 변한 세계 경제
2. 기호화한 돈과 금융 대국
3. 세계 각지에서 되풀이되는 경제 위기
4. 서브프라임 사태의 발단이 된 증권 버블 붕괴

참고문헌

관련분야 신착자료

Ingham, Geoffrey K.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