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창조력 코드 : 인공 지능은 왜 바흐의 음악을 듣는가?

자료유형
단행본
서명 / 저자사항
창조력 코드 : 인공 지능은 왜 바흐의 음악을 듣는가? / 마커스 드 사토이 지음 ; 박유진 옮김
발행사항
서울 : 북라이프, 2020
형태사항
464 p. : 삽화 ; 23 cm
원표제
The creativity code : how AI is learning to write, paint and think
ISBN
9791188850945
서지주기
참고문헌(p. 449-457)과 색인수록
일반주제명
Artificial intelligence Creative ability --Technological innovations Technology and the arts Human-computer interaction Conscious automata Computer algorithms Computers and IT 10.03 methods, techniques and organization of research in the humanities 54.72 artificial intelligence Impact of science & technology on society Graphical & digital media applications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6043865
005 20200819120048
007 ta
008 200819s2020 ulka b 001c kor
020 ▼a 9791188850945 ▼g 03400
035 ▼a (KERIS)BIB000015625607
040 ▼a 221016 ▼c 221016 ▼d 211009
041 1 ▼a kor ▼h eng
082 0 0 ▼a 006.3 ▼2 23
085 ▼a 006.3 ▼2 DDCK
090 ▼a 006.3 ▼b 2020z9
100 1 ▼a Du Sautoy, Marcus
245 1 0 ▼a 창조력 코드 : ▼b 인공 지능은 왜 바흐의 음악을 듣는가? / ▼d 마커스 드 사토이 지음 ; ▼e 박유진 옮김
246 1 9 ▼a The creativity code : ▼b how AI is learning to write, paint and think
246 3 9 ▼a Creativity code
260 ▼a 서울 : ▼b 북라이프, ▼c 2020
300 ▼a 464 p. : ▼b 삽화 ; ▼c 23 cm
504 ▼a 참고문헌(p. 449-457)과 색인수록
650 0 ▼a Artificial intelligence
650 0 ▼a Creative ability ▼x Technological innovations
650 0 ▼a Technology and the arts
650 0 ▼a Human-computer interaction
650 0 ▼a Conscious automata
650 0 ▼a Computer algorithms
650 0 ▼a Computers and IT
650 0 ▼a 10.03 methods, techniques and organization of research in the humanities
650 0 ▼a 54.72 artificial intelligence
650 0 ▼a Impact of science & technology on society
650 0 ▼a Graphical & digital media applications
700 1 ▼a 박유진, ▼e
900 1 0 ▼a 드 사토이, 마커스, ▼e
945 ▼a KLPA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과학도서관/단행본실/ 청구기호 006.3 2020z9 등록번호 121254069 도서상태 대출중 반납예정일 2020-11-23 예약 예약가능 R 서비스 M
No. 2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과학기술실/ 청구기호 006.3 2020z9 등록번호 151351355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과학도서관/단행본실/ 청구기호 006.3 2020z9 등록번호 121254069 도서상태 대출중 반납예정일 2020-11-23 예약 예약가능 R 서비스 M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과학기술실/ 청구기호 006.3 2020z9 등록번호 151351355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컨텐츠정보

책소개

다양한 저서와 각종 방송, TED 강연 등 폭넓은 활동을 통해 수학의 매력을 더 많은 이들에게 알리고 수학적 사고가 가능하도록 도운 저자 마커스 드 사토이는 자신의 풍부한 인문·예술 지식은 물론 방대하고 꼼꼼한 자료 조사를 바탕으로 ‘인공 지능’과 ‘창조력’이라는 현재 과학계에서 가장 흥미로운 키워드를 가지고 인간 존재의 본질적 의미를 탐구해 나간다.

이를 통해 우리는 과장되거나 부풀리지 않은 진짜 인공 지능의 창조력을 파악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스스로 생각하는 기계’와 그들의 창조자인 우리 인간의 현명한 공생법까지 알아볼 수 있다. 특히 영국 왕립학회 회원이자 옥스퍼드 대학교의 교수로 활동하며 쌓아 올린 다양한 현장 경험과 그럼으로써 접근 가능한 가장 최신의 인공 지능 이야기는 독자에게 끊임없이 흥미를 불러일으킨다.

같은 왕립학회 회원이자 ‘알파고’를 만든 딥마인드 팀의 수장 데미스 허사비스(Demis hassabis)가 맡고 있는 [미자르 프로젝트]의 개발 연구소를 직접 방문한 일, 알고리즘의 발전 단계를 확인하고 넷플릭스(Netflix) 추천 알고리즘의 원리를 파악하기 위해 마이크로소프트 케임브리지 연구소에 들러 그들의 학습 과정을 지켜본 일화 등 독자들의 마음을 단숨에 사로잡을 만한 이야기가 가득하다.

창조적 AI의 시대, 그들은 우리 시대의 새로운 예술가인가?

이세돌과 대국한 알파고부터 완벽한 찬송가를 만든 딥바흐까지
스스로 생각하는 AI와 그 창조자 인간의 공생을 위한 가장 탁월한 안내서!

★ 아마존 베스트셀러 ★
★ 옥스퍼드 대학교 수학과 교수 마커스 드 사토이 신작 ★
★ TED 강연 100만 조회수 기록! ★

지금껏 우리는 과하게 겁먹었거나 지나치게 낙관적이었다!
인공 지능은 어떻게 스스로 쓰고, 말하고, 창조하는가?

컴퓨터가 훌륭한 교향곡을 작곡하거나, 우리에게 감동을 줄 수 있는 탁월한 소설을 쓰거나, 누구나 감탄할 만한 아름다운 명화를 그릴 수 있을까? 그리고 우리 인간은 그렇게 탄생한 기계의 창작물과 인간의 작품을 구분할 수 있을까?
인공 지능의 빠른 기술 개발과 함께 우리는 다양한 영역에서 커다란 변화를 맞이하고 있다. 인류가 문명을 일으키며 지금껏 해 온 수많은 일 가운데 상당수를 인간 못지않게 기계가 잘 할 수 있다는 사실이 밝혀지고 있기 때문이다.
그렇다면 기계가 결코 건드리지 못할 것이라 여겨졌던 창조의 영역은 어떠한가? 우리 인간에게는 상상하고 혁신하는, 인간 존재의 의미를 높이고 넓히고 바꾸는 예술 작품을 창조하는 특별한 능력이 있다. 우리는 고흐의 초상화를 보며 죽음을 생각하고 바흐의 푸가를 들으며 내면의 섬세한 감정 세계를 탐색할 기회를 얻는다. 실제로 이러한 예술 작품은 ‘인간 코드’라 할 수 있는 지극히 인간다움에서 비롯된 일종의 코드가 발현된 결과물이라 여겨져 왔다. 비단 예술의 영역에서뿐만이 아니라 건축, 요리, 스포츠, 심지어 가장 이성적이라 여겨지는 수학에서도 창조력의 발휘에 대한 우리의 태도는 동일했다.
그렇다면 기계는 정말 창조의 영역에 도전할 수 없는 걸까. 극도로 발전한 기계가 결국 우리를 감동하게 하는 예술 속의 ‘창조력 코드’를 배워 진짜 예술과 그저 시시하고 단조로운 것의 차이를 알아차리는 일도 가능한 게 아닐까. 만약 기계가 예술 작품을 만드는 데 성공한다면, 우리는 이 작품을 통해 무엇을 얻게 될까. 그 모든 이야기가 이 책에 담겨 있다.

옥스퍼드대학 수학과 교수이자 TED 강연 조회수 100만을 기록한
예술을 사랑한 수학자, 마커스 드 사토이의 최신작!

《소수의 음악》, 《대칭》, 《우리가 절대 알 수 없는 것들에 대해》 등 다양한 저서와 각종 방송, TED 강연 등 폭넓은 활동을 통해 수학의 매력을 더 많은 이들에게 알리고 수학적 사고가 가능하도록 도운 저자 마커스 드 사토이는 자신의 풍부한 인문·예술 지식은 물론 방대하고 꼼꼼한 자료 조사를 바탕으로 ‘인공 지능’과 ‘창조력’이라는 현재 과학계에서 가장 흥미로운 키워드를 가지고 인간 존재의 본질적 의미를 탐구해 나간다. 이를 통해 우리는 과장되거나 부풀리지 않은 진짜 인공 지능의 창조력을 파악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스스로 생각하는 기계’와 그들의 창조자인 우리 인간의 현명한 공생법까지 알아볼 수 있다.
특히 영국 왕립학회 회원이자 옥스퍼드 대학교의 교수로 활동하며 쌓아 올린 다양한 현장 경험과 그럼으로써 접근 가능한 가장 최신의 인공 지능 이야기는 독자에게 끊임없이 흥미를 불러일으킨다. 같은 왕립학회 회원이자 ‘알파고’를 만든 딥마인드 팀의 수장 데미스 허사비스(Demis hassabis)가 맡고 있는 [미자르 프로젝트]의 개발 연구소를 직접 방문한 일, 알고리즘의 발전 단계를 확인하고 넷플릭스(Netflix) 추천 알고리즘의 원리를 파악하기 위해 마이크로소프트 케임브리지 연구소에 들러 그들의 학습 과정을 지켜본 일화 등 독자들의 마음을 단숨에 사로잡을 만한 이야기가 가득하다.
무엇보다 예술을 사랑하는 수학자의 관점에서 음악, 미술, 문학 등 장르를 가르지 않으며 수학과 과학의 전 영역을 절묘하게 연결한 이 책은 지적 호기심이 충만한 독자들을 아주 색다른 여행으로 초대한다.

창조적 예술품과 혁신적 발명품 속에서 밝혀낸
스스로 생각하고 발전하는 ‘기계 학습’의 비밀!

이 책은 창조력이라는 것이 무엇인지 그 본질을 고찰하고 알고리즘의 작동 원리와 수학적 기본 원칙을 알려 주는 데서 시작한다. 그러면서 예술에 대한 우리의 감정 중 어느 정도가 우리의 뇌가 패턴과 구조에 반응한 결과인지, 또 수학, 미술, 문학, 음악이라는 다양한 예술 영역에서 ‘창조적’이라는 것의 진짜 의미는 도대체 무엇인지 그 답을 찾아간다.
더 이상 기계는 하향식 명령에 따르는 존재가 아니다. 그들은 기존의 데이터를 바탕으로 스스로 학습하고 발전해 나간다. 그리고 이미 다양한 분야에서 다분히 창조적인 능력을 발휘해 왔다. 이세돌과의 두 번째 대국에서 알파고가 보여 준 제37수는 바둑의 정수에서 완전히 벗어난 아름답고도 창조적인 수였다. 인공 지능 작곡가인 에미(Emmy)가 발표한 쇼팽풍 곡은 음악 전문가를 충격에 빠뜨리고 감동을 불러일으키기에 충분했다. 기계 학습을 통해 문학 창작에 도전하는 보트닉(Botnik)의 새 소설은 《해리 포터》팬들의 마음을 어느 정도 사로잡았다. ‘넥스트 렘브란트 프로젝트’의 초상화는 어떠한가? 인공 지능 화가는 사소한 붓자국의 비일관성을 지적받았을 뿐 렘브란트의 부활이라는 평가를 받기에 충분했다. 그렇다면 우리는 왜 인공 지능의 창조력에 이토록 열광하는 것일까?
현대 추상 회화의 시조라 불리는 독일의 화가 파울 클레(Paul Klee)는 “예술의 영역이란 보이는 것을 재현하는 것이 아니라 보이지 않는 것을 보이게 만드는 일”이라고 말했다. 인공 지능의 작품 또한 마찬가지다. 기계가 독자적인 의식을 얻기 전까지는 기계의 창조력이 발현된 예술 작품이 아무리 정교하다 한들 그것은 인간의 창조력을 확장하는 도구에 불과하다.
하지만 우리는 언젠가 실제 의식을 가진 기계 문명을 발명할 것이다. 한 가지 분명한 사실은 그들의 의식이 우리의 것과 사뭇 다를 것이고, 우리는 그들을 파악하기 위해 무엇을 해야 할지 여전히 알 수 없다는 점이다. 바로 그때 기계가 만든 예술 작품을 통해 우리는 그들과 교류할 수 있을 것이다. 이를 통해 우리의 통제를 벗어나 끊임없이 확장해 나가는 인공 지능의 의식 세계에 대한 우리 인간의 막연한 두려움에서도 벗어날 수 있을 것이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마커스 드 사토이(지은이)

옥스퍼드 대학교 수학과 교수이자 영국 왕립학회 회원이다. 군론(group theory) 분야를 연구하며, 2001년에는 런던수학협회가 40세 미만의 수학자가 이룬 가장 뛰어난 수학 연구에 수여하는 베릭 상을 수상했다. 리처드 도킨스(Richard Dawkins)의 뒤를 이어 2008년에 과학대중화사업(Public Understanding of Science)의 책임자인 시모니 석좌교수(Simonyi Chair)로 부임했다. 과학 대중화에 앞장선 공로로 2009년에 영국 왕립학회에서 수여하는 패러데이 상을 받았으며, 2010년에는 영국 왕실로부터 대영제국훈장(OBE)을 받았다. BBC 방송국의 ‘수학이야기(The Story of Maths)’ 시리즈와 수학 코미디 쇼 ‘골치 아픈 학교(The School of Hard Sums)’ 등 다양한 교양과학 프로그램에 출연하면서 과학대중화에 힘쓰고 있다. 저서로는 《소수의 음악(The Music of the Primes)》, 《대칭(Finding Moonshine)》, 《수의 신비(The Number Mysteries)》, 《내 생애 한 번은 수학이랑 친해지기(How to Count to Infinity)》 등이 있다.(홈페이지: www.simonyi.ox.ac.uk)

박유진(옮긴이)

서울대학교에서 생물학을 전공하고, 현재 전문 번역가로 일하고 있습니다. 옮긴 책으로는 DK 출판사의 성인판 및 유소년판 《히스토리》, 《시대가 선택한 미술》, 《철학의 책》, 《심리의 책》, 《정치의 책》, 《종교의 책》을 비롯해 〈반드시 알아야 할 50〉 시리즈 《위대한 정치》, 《위대한 세계사》, 《위대한 예술》, 내셔널지오그래픽 《한눈으로 보는 과학과 발명의 세계사》, 《지식의 백과사전》 등이 있습니다.

정보제공 : Aladin

목차

제1장 기계가 정말 창조적일 수 있을까?; 러브레이스 테스트
제2장 창조력 창조하기
제3장 제자리에, 준비, 출발(go)!
제4장 알고리즘, 현대 생활의 비법
제5장 하향식에서 상향식으로
제6장 알고리즘의 진화
제7장 수학으로 그림 그리기
제8장 대가에게 배우기
제9장 수학이라는 예술
제10장 수학자의 망원경
제11장 음악, 그 아름다운 수학의 멜로디
제12장 작곡에도 공식이 있다면
제13장 딥매시매틱스
제14장 언어 게임
제15장 인공 지능이 들려주는 이야기
제16장 우리는 결국 교감을 원한다

감사의 말
참고 문헌
찾아 보기

관련분야 신착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