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셰프 : 맛의 세계에서 매일을 보내는 사람

셰프 : 맛의 세계에서 매일을 보내는 사람 (1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이정윤, 인터뷰 양, 제이미, 인터뷰 정혜선, 인터뷰 손현, 인터뷰
서명 / 저자사항
셰프 = Chef : 맛의 세계에서 매일을 보내는 사람 / 이정윤 [외]인터뷰
발행사항
서울 :   매거진 B,   2020  
형태사항
287 p. : 삽화 ; 18 cm
총서사항
잡스 = Jobs ; 2
ISBN
9791160360998
일반주기
색인수록  
인터뷰: 제이미 양, 정혜선, 손현  
000 00000nam c2200205 c 4500
001 000046018096
005 20200723164155
007 ta
008 200219s2020 ulka 001c kor
020 ▼a 9791160360998 ▼g 02070
040 ▼a 211009 ▼c 211009 ▼d 211009
082 0 4 ▼a 331.71 ▼2 23
085 ▼a 331.71 ▼2 DDCK
090 ▼a 331.71 ▼b 2019 ▼c 2
245 0 0 ▼a 셰프 = ▼x Chef : ▼b 맛의 세계에서 매일을 보내는 사람 / ▼d 이정윤 [외]인터뷰
260 ▼a 서울 : ▼b 매거진 B, ▼c 2020
300 ▼a 287 p. : ▼b 삽화 ; ▼c 18 cm
440 0 0 ▼a 잡스 = ▼x Jobs ; ▼v 2
500 ▼a 색인수록
500 ▼a 인터뷰: 제이미 양, 정혜선, 손현
700 1 ▼a 이정윤, ▼e 인터뷰
700 1 ▼a 양, 제이미, ▼e 인터뷰
700 1 ▼a 정혜선, ▼e 인터뷰
700 1 ▼a 손현, ▼e 인터뷰
900 0 0 ▼a 제이미 양, ▼e 인터뷰
945 ▼a KLPA
949 ▼a Jobs series ; ▼v 2

소장정보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331.71 2019 2 등록번호 111824514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컨텐츠정보

책소개

매거진 《B》 편집부는 지난 8년 동안 전 세계에서 찾은 균형 잡힌 브랜드 및 도시를 다루면서, 다양한 직업을 가진 이들의 생각이 모여 브랜드 철학이 되고, 구체적인 결과물이 모여 브랜드가 완성된다는 사실을 발견했다. 즉, 우리가 다루는 브랜드는 사람들의 직업의식에 대한 이야기로 귀결된다. 새로운 단행본 시리즈 '잡스(JOBS)'는 이러한 사고 과정을 거쳐 탄생했다. 편집부가 선정한 인물들의 인터뷰와 에세이를 통해 이 시대의 다양한 직업인으로 살아가는 이들의 태도와 철학, 생각과 실천을 독자에게 소개하고자 한다.

'잡스'의 두 번째 직업은 셰프다. 그 배경에는 국내외를 막론하고 여기저기서 활짝 피어나고 있는 셰프의 재능에 대한 대중의 관심이 있다. 넷플릭스와 유튜브 등 여러 미디어에서는 이미 수년 전부터 셰프를 창의적인 크리에이터로 조명하고 있다.

"당신은 어떤 일을 하는 사람입니까?"
"어떤 생각으로 그 일을 합니까?"


'잡스(JOBS)'는 브랜드 이야기의 확장판입니다. 매력적인 브랜드에는 자신만의 직업의식을 지닌 매력적인 사람이 있고, 일에 대한 태도와 가치는 곧 브랜드의 철학과 정신으로 자연스레 연결됩니다.

사람을 중심으로 일과 삶의 이야기를 담아낼 '잡스'는 각자만의 방식으로 브랜드를 만드는 데 기여하는 이 시대의 직업인과 나눈 가장 생생한 대화를 인터뷰집 형식으로 전달합니다.

첫 번째 책 《잡스 - 에디터: 좋아하는 것으로부터 좋은 것을 골라내는 사람》에 이어 2020년 1월, 두 번째 직업으로 셰프를 조명합니다.

■ 매거진 《B》
균형 잡힌 브랜드를 한 호에 하나씩 소개하는 브랜드 다큐멘터리 매거진이다. 브랜드가 지닌 철학은 물론 숨은 이야기와 감성, 문화까지 감각적으로 담고 있어 브랜드에 관심 있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쉽게 볼 수 있다. 2011년 11월에 창간하여 지금까지 패션, 라이프스타일, 테크, 도시 등 80여 개의 브랜드를 소개해왔으며, 아마존 등의 온라인을 비롯하여 유럽과 북미, 아시아의 주요 도시에 있는 오프라인 서점에서도 판매되고 있다. 1년에 10권, 국문과 영문을 별도 발행한다. (magazine-b.com)

■ 직업의식을 조명하는 단행본 시리즈 '잡스(JOBS)'
매거진 《B》 편집부는 지난 8년 동안 전 세계에서 찾은 균형 잡힌 브랜드 및 도시를 다루면서, 다양한 직업을 가진 이들의 생각이 모여 브랜드 철학이 되고, 구체적인 결과물이 모여 브랜드가 완성된다는 사실을 발견했다. 즉, 우리가 다루는 브랜드는 사람들의 직업의식에 대한 이야기로 귀결된다. 새로운 단행본 시리즈 '잡스(JOBS)'는 이러한 사고 과정을 거쳐 탄생했다. 편집부가 선정한 인물들의 인터뷰와 에세이를 통해 이 시대의 다양한 직업인으로 살아가는 이들의 태도와 철학, 생각과 실천을 독자에게 소개하고자 한다.

■ 이 책에 대하여
'잡스'의 두 번째 직업은 셰프다. 그 배경에는 국내외를 막론하고 여기저기서 활짝 피어나고 있는 셰프의 재능에 대한 대중의 관심이 있다. 넷플릭스와 유튜브 등 여러 미디어에서는 이미 수년 전부터 셰프를 창의적인 크리에이터로 조명하고 있다. 요리로 커리어를 시작한 사람은 물론 다양한 분야에서 일하던 사람들이 앞치마를 두르고 주방으로 향한다. '셰프테이너', '쿡방' 등의 트렌드 역시 테크니션으로 한정되던 셰프의 영역이 넓어졌다는 반증이다.

편집부는 《잡스 - 셰프: 맛의 세계에서 매일을 보내는 사람》을 통해 '맛'을 다루는 여러 직업인을 다루고 있다. '위대한 셰프', '셰프의 셰프'로 불리는 댄 바버, 넷플릭스 <셰프의 테이블>을 통해 사찰 음식을 전 세계에 알린 정관 스님, 서울의 파인 다이닝 씬에서 출발해 뉴욕으로 무대를 넓힌 박정현, 미식의 도시 코펜하겐에 신선한 변화를 불러온 프레데리크 빌레 브라헤, 월가의 금융인으로 커리어를 시작해 요리의 길로 방향을 바꾼 이선용, '입말(구어)'로 전해지는 제철 음식을 모으는 요리 연구가 하미현을 인터뷰했고, 글 쓰는 요리사 박찬일의 에세이를 담았다. 전통적 관점의 셰프부터 고유의 영역을 개척 중인 요리 연구가까지 국적과 배경을 넘나드는 이들의 이야기를 듣다 보면, 이 직업 세계의 속성과 변화를 관찰할 수 있다. 또한 책에는 루틴의 힘, 영감을 관리하는 법, 실패를 수용하고 새로운 기회를 잡는 법, 주방의 리더십, 나아가 좋은 음식과 환경의 관계 등 셰프의 세계에 관심 있는 독자에게 도움이 될 만한 내용이 담겨 있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매거진 B 편집부(지은이)

균형 잡힌 브랜드를 한 호에 하나씩 소개하는 브랜드 다큐멘터리 매거진이다. 브랜드가 지닌 철학은 물론 숨은 이야기와 감성, 문화까지 감각적으로 담고 있어 브랜드에 관심 있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쉽게 볼 수 있다. 2011년 11월에 창간하여 지금까지 패션, 라이프스타일, 테크, 도시 등 80여 개의 브랜드를 소개해왔으며, 아마존 등의 온라인을 비롯하여 유럽과 북미, 아시아의 주요 도시에 있는 오프라인 서점에서도 판매되고 있다. 1년에 10권, 국문과 영문을 별도 발행한다. ( magazine-b.com )

정보제공 : Aladin

목차

Opener ---- p.8
Interview 1: 프레데리크 빌레 브라헤 ---- p.32
Interview 2: 이선용 ---- p.74
Interview 3: 댄 바버 ---- p.114
Essay: 박찬일 ---- p.149
Interview 4: 박정현 ---- p.168
Interview 5: 하미현 ---- p.208
Interview 6: 정관 ---- p.246
Index ---- p.278

관련분야 신착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