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존재감 : 돋보이는 사람들의 한 끗 차이 (1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Newton, Rebecca Lianne 김은경, 역
서명 / 저자사항
존재감 : 돋보이는 사람들의 한 끗 차이 / 레베카 뉴턴 지음 ; 김은경 옮김
발행사항
서울 :   한국경제신문,   2019  
형태사항
367 p. ; 23 cm
원표제
Authentic gravitas : who stands out and why
ISBN
9788947545051
일반주기
자신감 넘치는 그들에게는 뭔가 특별한 것이 있다!  
일반주제명
Self-presentation Respect Dignity Leadership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6015590
005 20200211121513
007 ta
008 200205s2019 ulk 000c kor
020 ▼a 9788947545051 ▼g 03320
035 ▼a (KERIS)BIB000015357136
040 ▼a 241002 ▼c 241002 ▼d 211009
041 1 ▼a kor ▼h eng
082 0 0 ▼a 155.2 ▼2 23
085 ▼a 155.2 ▼2 DDCK
090 ▼a 155.2 ▼b 2019z7
100 1 ▼a Newton, Rebecca Lianne
245 1 0 ▼a 존재감 : ▼b 돋보이는 사람들의 한 끗 차이 / ▼d 레베카 뉴턴 지음 ; ▼e 김은경 옮김
246 1 9 ▼a Authentic gravitas : ▼b who stands out and why
260 ▼a 서울 : ▼b 한국경제신문, ▼c 2019
300 ▼a 367 p. ; ▼c 23 cm
500 ▼a 자신감 넘치는 그들에게는 뭔가 특별한 것이 있다!
650 0 ▼a Self-presentation
650 0 ▼a Respect
650 0 ▼a Dignity
650 0 ▼a Leadership
700 1 ▼a 김은경, ▼e
900 1 0 ▼a 뉴턴, 레베카, ▼e
945 ▼a KLPA

소장정보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155.2 2019z7 등록번호 111823546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컨텐츠정보

책소개

큰 목소리로 많은 말을 해도 기억에 남지 않는 사람이 있다. 반면 회의실에서 내내 다른 사람의 말을 경청하던 사람이 던진 조용한 한 마디가 주목받는 경우도 있다. ‘그들’의 말에는 국면을 전환하고, 다른 사람에게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어떤 힘이 존재하는 것 같다. 때때로 그들은 자신의 의도대로 손쉽게 상황을 유도하는 것처럼 보이기도 한다.

많은 말을 해도 기억에 남지 않은 사람과 말 한마디로 좌중을 사로잡는 사람, 그 둘 사이에는 어떤 차이점이 있는 것일까? 바로, 존재감이다. 존재감은 공기처럼 어디에나 존재하고 있으나, 누군가에게는 있고, 누군가에게는 없다고 여겨지는 어떤 것이다. 그래서 평상시에는 크게 염두에 두지 않았더라도, 큰 회의나 프레젠테이션, 중요한 미팅 등 중요한 순간을 앞두었을 때 더욱 절실해지는 어떤 것이다. 중요한 점은 이러한 것들이 어느 한 사람이 타고난 특성이 아니라, 어떤 원칙에 의해 드러난다는 것이다.

이 책의 저자인 레베카 뉴턴은 지난 20년간 전 세계 2만여 명의 의뢰인들을 만나며 존재감에 관해 코칭하고 연구해온 결과로 존재감을 재정의하고, 존재감을 드러내는 사람들의 특징을 분석했다. 그리고 이 책 《존재감》에서 마침내 간단하고 사소해보이지만 실상은 그렇지 않은, 존재감의 원칙에 대해 완벽하게 밝혀냈다.

돋보이는 사람은 무엇이 다를까?
존재감을 드러내는 제스처부터 사소한 행동 패턴과 대화법까지!
존재감의 원칙을 완벽하게 밝혀낸 책!


큰 목소리로 많은 말을 해도 기억에 남지 않는 사람이 있다. 반면 회의실에서 내내 다른 사람의 말을 경청하던 사람이 던진 조용한 한 마디가 주목받는 경우도 있다. ‘그들’의 말에는 국면을 전환하고, 다른 사람에게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어떤 힘이 존재하는 것 같다. 때때로 그들은 자신의 의도대로 손쉽게 상황을 유도하는 것처럼 보이기도 한다.
많은 말을 해도 기억에 남지 않은 사람과 말 한마디로 좌중을 사로잡는 사람, 그 둘 사이에는 어떤 차이점이 있는 것일까? 바로, 존재감이다. 존재감은 공기처럼 어디에나 존재하고 있으나, 누군가에게는 있고, 누군가에게는 없다고 여겨지는 어떤 것이다. 그래서 평상시에는 크게 염두에 두지 않았더라도, 큰 회의나 프레젠테이션, 중요한 1 대 1 미팅 등 결정적인 순간을 앞두면 더욱 절실해지는 어떤 것이다. 중요한 점은 이러한 것들이 어느 한 사람이 타고난 특성이 아니라, 어떤 원칙에 의해 드러나는 것임을 아는 것이다. 이 책 《존재감》은 간단하고 사소해보이지만 실상은 그렇지 않은, 존재감의 원칙에 대해 밝혀냈다.

“레베카 뉴턴은 존재감에 관한 어떤 원칙을 밝혀냈다.
중요한 것은 자신감이 아닌 용기를 드러내는 것이다!”
_《마케팅이다》의 세스 고딘 강력 추천!

돋보이는 사람은 무엇이 다를까?
존재감을 드러내는 제스처부터 사소한 행동 패턴과 대화법까지!
존재감의 원칙을 완벽하게 밝혀낸 책!


큰 목소리로 많은 말을 해도 기억에 남지 않는 사람이 있다. 반면 회의실에서 내내 다른 사람의 말을 경청하던 사람이 던진 조용한 한 마디가 주목받는 경우도 있다. ‘그들’의 말에는 국면을 전환하고, 다른 사람에게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어떤 힘이 존재하는 것 같다. 때때로 그들은 자신의 의도대로 손쉽게 상황을 유도하는 것처럼 보이기도 한다.
많은 말을 해도 기억에 남지 않은 사람과 말 한마디로 좌중을 사로잡는 사람, 그 둘 사이에는 어떤 차이점이 있는 것일까? 바로, 존재감이다. 존재감은 공기처럼 어디에나 존재하고 있으나, 누군가에게는 있고, 누군가에게는 없다고 여겨지는 어떤 것이다. 그래서 평상시에는 크게 염두에 두지 않았더라도, 큰 회의나 프레젠테이션, 중요한 미팅 등 중요한 순간을 앞두었을 때 더욱 절실해지는 어떤 것이다. 중요한 점은 이러한 것들이 어느 한 사람이 타고난 특성이 아니라, 어떤 원칙에 의해 드러난다는 것이다.
이 책의 저자인 레베카 뉴턴은 지난 20년간 전 세계 2만여 명의 의뢰인들을 만나며 존재감에 관해 코칭하고 연구해온 결과로 존재감을 재정의하고, 존재감을 드러내는 사람들의 특징을 분석했다. 그리고 이 책 《존재감》에서 마침내 간단하고 사소해보이지만 실상은 그렇지 않은, 존재감의 원칙에 대해 완벽하게 밝혀냈다.

“존재감은 나를 드러내는 용기다!”

스스로를 내향적이라고 생각하는 사람일지라도 자신의 말이 묻히거나, 존재감이 부족해 자신의 의도가 좌절되는 것을 원하지 않는다. 이것은 내향성과 외향성의 문제가 아니라, 자신의 말이나 행동이 얼마나 중요하고 가치 있게 여겨지는가의 문제이기 때문이다. 하지만 자신감이 부족하여 존재감을 드러내는 것에 걸림돌이 된다면 어떻게 해야 할까?

“존재감 있는 사람들은 다른 이들의 눈에 자신감 넘치는 것처럼 보인다. 그러나 그들이 모든 측면에서 항상 자신감을 갖는 것은 아니다. 다른 사람들로부터 높은 평가를 받지만 매일 스스로에게 격려의 말을 하고, 또 그럴 필요를 느낀다. 그러므로 존재감을 키우겠다고 자신감을 느낄 때까지 기다릴 필요는 없다. 대신 새로운 기회를 붙잡고, 새로운 것을 배우고, 새로운 것을 시도할 용기를 내기로 선택해야 한다. 그 과정에서 자신감은 커질 것이다.”
_본문 중에서

물론, 새로운 방식으로 나를 드러내고 표현하는 것이 몸에 맞지 않는 옷을 입은 것처럼 불편하게 느껴질 수 있다. ‘나는 경험(지식)이 부족하잖아’ ‘나는 아직 자신감(말주변)이 부족해’ ‘사람들이 나를 이상하게 생각하면 어떡하지?’ 때로는 내면 깊은 곳에서부터 부정적인 자기 대화가 시작될 수도 있다. 이렇듯 이 책에서는 존재감은 곧 자신감이라는 오해를 바로잡고 타인의 시선, 조직 내에서 위치, 의사소통의 오해 등 우리가 존재감을 드러내는 것에 있어 주저하고 두려워하는 것들의 진실을 하나하나 짚어낸다. 그것을 통해 독자들은 각자가 가지고 있는 존재감의 잠재력에 대해서 점검해보고, 다시 한 번 그것을 드러낼 용기를 낼 수 있을 것이다. 그러니까 선행되어야 할 것은 용기다.

“존재감은 나(나의 의도)를 아는 것이다!”

그렇다면 존재감은 어떻게 드러내야 할까? 가장 큰 전제 조건은 ‘자기 이해’다. 소크라테스가 ‘너 자신을 알라’고 말했던 것처럼, 저자는 이 책에서 존재감 있는 사람은 누구보다 자기 자신을 잘 알고 자신을 의도한 방식으로 드러내는 사람이라고 표현했다.
예를 들어, 회의실 안에서 회의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있다는 인상을 주고 싶다면 몸을 의자 등받이가 아닌 테이블 쪽으로 향하게 필요가 있다. 일상의 반경에서 좀 더 밀접하고 중요한 영향을 주는 사람과 자연스럽게 신뢰를 쌓고 싶다면, 자신의 근황이나 가치관을 드러내는 몇 마디 말 ‘커피 자판기 앞 담소 목록’을 정리하는 것이 도움이 된다. 물론, 미처 준비하지 못한 중요한 기회가 우연히 다가올 수도 있다. 이럴 때는 일단 무슨 말을 할지에 대해 ‘걱정하는 것’부터 멈춰야 한다. 또한, 중요한 회의나 큰 프레젠테이션에서 긴장과 불안을 관리하는 기술에 대한 실용적이고 세세한 조언들도 담겨 있다.
이렇듯 이 책 《존재감》은 우리가 일상에서 존재감을 드러내는 데 사소하지만 중요한 습관들에 대해서 알려준다. 이러한 특성들이 하나씩 쌓여 당신의 ‘의도’를 이루고, 당신의 ‘존재감’을 만든다. 일상의 대화에서부터 큰 프레젠테이션 미팅에 이르기까지 이 책에서 제시하는 존재감의 규칙을 따라가다 보면 누구나 존재감 있는 사람이 될 수 있다.

“존재감은 타인들 속으로 걸어 들어가는 것이다!”

저자는 존재감은 쌓이는 특성인 동시에, 타인과의 관계 속에서 드러나는 것이라고 말한다. 이는 존재감이 혼자 있을 때가 아닌, 다른 사람들과의 관계 속에서 더 확장되는 특성이기 때문이다. 또한, 우리는 모두 영향을 주는 사람인 동시에 영향을 받는 사람이 될 수 있다는 점에서 존재감은 상호적인 특징을 가지고 있다. 우리는 그렇듯 우리를 앞에서 이끌고, 곁에서 지지하며, 우리의 존재감을 드러내도록 북돋고 자신 또한 그렇게 하는 사람을 존재감 있다고 이야기한다. 따라서 존재감을 드러내기 위해서는 이제 나의 영역을 벗어나 타인을 향해, 더 넓은 미지의 영역을 향해 걸어 나갈 필요가 있다.

“진정한 존재감이 있는 이들은 사람들과 동떨어져서 사람들을 곤경에서 구하는 슈퍼히어로가 되려고 하기보다 사람들 속으로 들어간다.”_ 본문 중에서


정보제공 : Aladin

목차

들어가며

1장. 진정한 존재감이란 무엇인가
: 존재감에 대한 오해와 진실

2장. 나는 어떤 사람으로 보이고 싶은가?
: 나의 의도를 명확히 설정하기

3장. 무슨 말을 해야 할지에 대한 걱정을 멈춰라
: 존재감 있는 사람을 위한 생각 정리의 기술, 임팩트 모델

4장. ‘나’를 숨기고 싶은 욕구를 이겨내라
: 말 한마디 없이 드러나는 무언의 존재감, 제스처

5장. 분주함 속에서도 호기심을 발휘하라
: 나를 이끄는 셀프리더십의 효과

6장. 존재감을 드러내는 데 방해가 되는 것들
: 결정적인 순간 당신의 ‘그렘린’이 속삭인다

7장. 존재감은 ‘나’를 드러내는 것이다
: 나다움을 통해 강력하게 영향을 미쳐라

8장. 친밀감을 통해 드러나는 존재감
: 자연스러운 존재감을 위한 ‘담소’ 전략

9장. 한 사람보다는 두 사람이 낫다
: 타인과의 관계 속에서 나의 존재감을 키우는 법

결론_진정한 존재감을 찾아가는 여정
주

관련분야 신착자료

Steinke, Darcey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