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커피를 쏟다 : 선행은 자리에 머물지 않고 공기 중에 떠돈다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고만재
서명 / 저자사항
커피를 쏟다 : 선행은 자리에 머물지 않고 공기 중에 떠돈다 / 고만재
발행사항
파주 :   마들렌,   2019  
형태사항
252 p. ; 19 cm
ISBN
9791190101172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6009400
005 20191220183945
007 ta
008 191216s2019 ggk 000c kor
020 ▼a 9791190101172 ▼g 03810
035 ▼a (KERIS)BIB000015437451
040 ▼a 211040 ▼c 211040 ▼d 211009
082 0 4 ▼a 895.785 ▼2 23
085 ▼a 897.87 ▼2 DDCK
090 ▼a 897.87 ▼b 고만재 커
100 1 ▼a 고만재
245 1 0 ▼a 커피를 쏟다 : ▼b 선행은 자리에 머물지 않고 공기 중에 떠돈다 / ▼d 고만재
260 ▼a 파주 : ▼b 마들렌, ▼c 2019
300 ▼a 252 p. ; ▼c 19 cm
945 ▼a KLPA

소장정보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3자료실(4층)/ 청구기호 897.87 고만재 커 등록번호 111820558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컨텐츠정보

책소개

<하늘로 솟은 엉덩이>, <몸부터 챙겨야 할 시간>, <나도 청바지에 흰티를 폼나게 입고 싶다>. 피트라이터 작가로서 모든 세대의 건강을 책임져 온 고만재 작가가 에세이집 <커피를 쏟다>를 펴냈다. 이번 에세이에서는 운동 선생님으로, 또 작가로 살아오면서 만난 숱한 인연들에 대한 이야기를 시작한다.

어려서부터 사람 냄새가 좋았다는 작가는 이 책에 사람의 향기를 담아 지친 이들에게 작은 위로를 전달하고 싶다고 말한다. 그러기 위해 필력보다 지구력이 필요했고 손끝이 아닌 발끝으로 써야만 했던 그의 첫 에세이집 <커피를 쏟다>. 스치듯 지나는 사람들과 인연이 되기까지. 작가의 예민한 관찰력과 공감 능력으로 팍팍한 일상에 감동을 전한다.

『하늘로 솟은 엉덩이』, 『몸부터 챙겨야 할 시간』, 『나도 청바지에 흰티를 폼나게 입고 싶다』. 피트라이터 작가로서 모든 세대의 건강을 책임져 온 고만재 작가가 에세이집 『커피를 쏟다』를 펴냈다. 이번 에세이에서는 운동 선생님으로, 또 작가로 살아오면서 만난 숱한 인연들에 대한 이야기를 시작한다. 어려서부터 사람 냄새가 좋았다는 작가는 이 책에 사람의 향기를 담아 지친 이들에게 작은 위로를 전달하고 싶다고 말한다. 그러기 위해 필력보다 지구력이 필요했고 손끝이 아닌 발끝으로 써야만 했던 그의 첫 에세이집 『커피를 쏟다』. 스치듯 지나는 사람들과 인연이 되기까지. 작가의 예민한 관찰력과 공감 능력으로 팍팍한 일상에 감동을 주는 감성 에세이. 이 책은 내 주변의 ‘인연’에 대해 되돌아보는 계기가 될 것이다.

피트-라이터. 운동 선생님의 첫 감성 에세이

“인연은 옷깃을 스친 사람이기도 하고
감동적인 책이기도 하고
잊히지 않는 장면이기도 하다.”


운동 선생님으로 유명한 고만재 작가의 ‘에세이’는 과연 어떤 이야기일까. 에세이집을 발간하며 본격적인 작가로서의 첫발을 뗐다고 소감을 전하는 고만재 작가. 그의 첫 이야기 주제는 바로 ‘사람’이다.

“나를 키운 인연들”

상대방의 이름, 나이, 직업 등을 알아야만 당신과 내가 인연이라고 말할 수 있는 걸까?
이름 모를 그대에게 말하고 싶다. 우리는 ‘인연’이었다고.

우리는 살아가면서 무수히 많은 사람을 만난다. 특별했지만 다시 볼 수 없고 소중했지만 이어지지 않은 채로 내 일상의 한 켠에 무수히 존재하는 ‘사람’들. 그저 잊어버리면 그만인 ‘인연’을 놓지 않고 작가만의 섬세하고 유쾌한 문체로 풀어낸다. 읽으면서 계속 누군가가 떠오르는 건 왜일까? 나에게도 그런 인연이 하나쯤은 있었던 것은 아닌지 생각해보게 된다.

“여러분 그동안 감사했습니다”

유리문에 붙은 이 안내문을 끝으로 다시는 만날 수 없었던 친절한 분식집 사장님에 대해 회상하며 고만재 작가는 글을 썼다.
‘진심과 진가를 알아봐 주는 사람이 많아지면 좋겠다. 골목길 분식집 아주머니가 좋은 일로 그만두셨기를 바라는 마음 가득하다.’ _본문 중에서
알고 있던 맛집이 사라졌다는 아쉬움만이 아니라 그것 또한 당신과 나의 인연이었음을 잊지 않고 있는 작가의 글이 인상적이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고만재(지은이)

글 쓰는 운동 선생, 강연가 좋아하는 일(글쓰기)과 잘 하는 일(운동 지도와 강연)을 하며 틈만 나면 여행을 계획하고 강아지 앞에서 헤헤거리는 남자다. 꿈은 전업작가로 살면서 밥 사는 할배가 되는 거였으나 얼마 전 만난 귀여운 할배에게 반해 꿈을 ʻ귀여운 할배ʼ로 변경했다. 강연 현대자동차 그룹, 기아자동차, 롯데 그룹, 국세청, 한국투자공사, 한국교통공사, 산림청, 수자원공사, 농협, 서울시, 광주시, 대구시, 인천시, 용인시 등등 천 회 넘는 건강 강연(만족도 1위) 운동 지도 태권도 국가대표 다수 배출. 국제심판. 태권도 6단. 세계태권도 한마당 1위. 국기원 승품단 심사위원. 전 성북 태권도아카데미 관장(우수 도장상 수상). 전 중계중학교 코치(서울시 종합우승 2연패). 호주(1급 코치), 일본(대사관 초청), 브라질(국제시합 감독) 등 해외 지도. 보디빌딩•태권도 생활체육지도자. 전 경인여대 평생교육원 강사. 전 롯데•현대•NC•뉴코아 백화점 문화센터 강사. 다수의 의사•한의사•물리치료사 등 의료인과 연예인 지도. 대를 이은 가업(아버지 고국환관장 태권도 10단 추서). 경희대학교 체육과학대학원 최고체육지도자 과정 수료. 저서 <나도 청바지에 흰티를 폼나게 입고 싶다>, <몸부터 챙겨야할 시간>, <하늘로 솟은 엉덩이>, 에세이집 <커피를 쏟다> 유튜브 고만재tv 블로그 하늘로 솟은 엉덩이

정보제공 : Aladin

목차

이름 모를 그대에게
동대문 시장의 추억
강력한 1분 영상
커피를 쏟다
훌륭한 버스 기사님
폐지 줍는 할머니의 콧노래
사랑해!
어디 가세요?
과일 아저씨
하마 쌀국수
여러분 그동안 감사했습니다
아빠
엄마와 아들, 단둘이 여행!
엄마 나이는 있어도 여자 나이는 없다
어린 숙모
두 건의 접촉 사고
지하철 단편 영화
스타벅스 생일 쿠폰
개는 도무지 거짓이 없다
똥 먹는 개 노리
진정한 고수
수녀님과 우산 비닐
내 매니저
정 팀장
삼인행필유아사
이상교님
고마운 S선생
혜림씨 3대
종헌아
단골이란?
사이좋음
너무 재미없어요. 너무!
나무의 사계

관련분야 신착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