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Detail View

Detail View

아무도 후회하지 않아 : 옥성호 장편소설 (Loan 1 times)

Material type
단행본
Personal Author
옥성호
Title Statement
아무도 후회하지 않아 : 옥성호 장편소설 / 옥성호
Publication, Distribution, etc
수원 :   담장,   2019  
Physical Medium
464 p. ; 19 cm
ISBN
9791190381000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6006908
005 20191128162757
007 ta
008 191120s2019 ggk 000cf kor
020 ▼a 9791190381000 ▼g 03810
035 ▼a (KERIS)BIB000015428013
040 ▼a 243009 ▼c 243009 ▼d 211009
082 0 4 ▼a 895.735 ▼2 23
085 ▼a 897.37 ▼2 DDCK
090 ▼a 897.37 ▼b 옥성호 아
100 1 ▼a 옥성호
245 1 0 ▼a 아무도 후회하지 않아 : ▼b 옥성호 장편소설 / ▼d 옥성호
260 ▼a 수원 : ▼b 담장, ▼c 2019
300 ▼a 464 p. ; ▼c 19 cm
945 ▼a KLPA

Holdings Information

No. Location Call Number Accession No. Availability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No. 1 Location Main Library/Monographs(4F)/ Call Number 897.37 옥성호 아 Accession No. 111818921 Availability Available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B M

Contents information

Book Introduction

<서초교회 잔혹사> <낯선 하루>를 통해서 기독교 인문 분야 뿐 아니라 소설로도 글쓰기 영역을 확장한 옥성호의 본격적인 장편소설이다. 기독교를 배경으로 나오지만 말 그대로 배경일 뿐 전작들과 달리 내용은 단지 종교적 삶을 사는 인생사 안과 밖에서 펼쳐지는 철저한 인간의 욕망이다.

삼 년 전 지인과의 우연한 만남에서 소설의 아이디어를 얻은 저자는 지난 이 년이 넘는 시간 동안 열 번이 넘게 스토리 전체를 뒤집어가며 고민해서 마침내 글을 완성했다. 앞으로도 쓰는 글의 주제는 언제나 '인간의 갈망, 자유'가 될 것이라고 말하는 저자의 첫 번째 작품이 <아무도 후회하지 않아>이다. 각자의 방식으로 사랑과 자유를 갈구하는 소설 속 주인공 중에서 나는 누구를 가장 많이 닮았는가?

“아니, 나는 아르고너트이다. 스스로 껍데기를 만들 능력이 없어 암컷 껍데기 안에 얹혀 사는, 암컷에 비해 너무 작은놈.”

억압을 자유로 착각하면 사는 인생들.
착각의 껍질을 부수고 자유를 향해
두렵고 생소한 한걸음 한걸음을 내딛는 인생 초상화


저자는 욕망과 자유를 이야기한다.
엄밀히 말하면 자유롭고 싶은 마음도 욕망에 포함되니까 결국은 인간의 욕망에 대해서 이야기한다.
아마도 욕망 중에서도 가장 강한 게 사랑이 아닐까?
사랑과 자유는 과연 조화로울 수 있을까?
저자는 이렇게 말한다.

“오래전 진리를 깨달았다고 착각하고 있을 때 그때 나는 자유하게 됐다고 착각했어요.
‘진리가 너희를 자유케 하리라’고 말했잖아요?
그런데 시간이 갈수록 난 고 마광수 교수의 말이 훨씬 더 가슴에 다가오더라고요.
‘자유가 너희를 진리케 하리라.’

진리란 과연 무엇일까요?
사랑. 사랑이라고 생각합니다.
사랑과 자비를 말하지 않는 종교가 있나요?

언어유희 같지만, 자유하고 싶음도 욕망이고 이런 욕망에서도 자유하고 싶은 게 또 욕망이라면 욕망과 자유는 분리되지 않는 샴쌍둥이 아닐까요?
자유로운 욕망.
인간에게 이것은 아름다운 사랑입니다. 맘껏 사랑하는 것,
나는 소설 속 주인공을 통해서 이 자유를 이야기하고 싶었어요.
달리 말하면, 고통은 진리가 아니다. 사랑이 고통이면 그건 사랑이, 진리가 아니다.”

저자는 진리를 안다고 착각했던, 그래서 스스로 자유하다고 생각했던 세 사람이 각각 다른 방식이지만 진짜 자유를 찾아가는 과정을 그렸다. 주인공이 찾아가는 자유의 여정에 많은 독자들이 참여하길 바란다.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Author Introduction

옥성호(지은이)

한국외국어대학교 노어과를 졸업하고 미국 인디애나주 노터데임 대학교(University of Notre Dame)에서 MBA를 취득했다. 특허 솔루션 전문 기업인 위즈도메인에서 10년간 미주 지사장으로 일했고, 2011년부터 2013년까지 국제제자훈련원 출판본부장을 역임했다. 현재 도서출판 은보와 테리토스 대표를 맡고 있다. ‘부족한 기독교’ 3부작(《심리학에 물든 부족한 기독교》 《마케팅에 물든 부족한 기독교》 《엔터테인먼트에 물든 부족한 기독교》)을 시작으로 《갑각류 크리스천》 《아버지, 옥한흠》 《아버지와 아들》 《내가 꿈꾸는 교회》 《왜 Why? : 한국 교회 미래를 위한 특별 보고서》 《진영, 아빠는 유학 중》 《진리해부》 《신약성경이 숨긴 야고보를 찾아서》 《신의 변명》 《부활, 역사인가 믿음인가》, 장편소설 《서초교회 잔혹사》 《낯선 하루》 《영적 대통령》 《숨 쉬는 망각》 《아무도 후회하지 않아》 등을 펴냈다.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Table of Contents

·나는 숫컷 아르고너트  민수기
·살아는 있었구나 아니, 살아났구나  김명철
·달리기 출발 총성이 울릴 것 같아  김경숙
·나는 오늘 구원 받았습니다  김명철
·지금 운명이 내게 보내는 신호는 도대체 뭘까  민수기
·내가 뭘 잘못했나요  김경숙
·나는 아르고너트가 아니다  민수기
·아들이 생길 거 같아요  강진
·제비가 박씨를 물고 왔다  민수기
·목에 가시가 걸리면 안 되지  김명철
·아직까지도 겁나게 찡해 부려  민수기
·이제 용서를 구해야 하지 않겠습니까  김명철, 강진
·똘똘하던 놈이 왜 그러냐  강진, 손정은
·내가 아는 게 없더라구요  민수기
·정말 까마득한 옛날 같아  민수기
·바그다드에 부는 거센 모래 바람  김명철
·발비가 망나니가 되어 춤을 추다  민수기
·저 너머 강기슭에, 자유가....  민수기, 김경숙

New Arrivals Books in Related Field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