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Detail View

Detail View

내가 피곤한 건 너 때문입니다

내가 피곤한 건 너 때문입니다

Material type
단행본
Personal Author
梶本修身
Title Statement
내가 피곤한 건 너 때문입니다 / 가지모토 오사미 ; 오선이 옮김
Publication, Distribution, etc
파주 :   온다 :   김영사,   2019  
Physical Medium
152 p. ; 20 cm
Varied Title
"人疲れ"が嫌いな脳 : ラクしてうまくいく人間関係のつくりかた
ISBN
9788934996408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6006783
005 20191129132016
007 ta
008 191119s2019 ggk 000c kor
020 ▼a 9788934996408 ▼g 03190
035 ▼a (KERIS)BIB000015394109
040 ▼a 211009 ▼c 211009 ▼d 211009
041 1 ▼a kor ▼h jpn
082 0 4 ▼a 302 ▼2 23
085 ▼a 302 ▼2 DDCK
090 ▼a 302 ▼b 2019z8
100 1 ▼a 梶本修身
245 1 0 ▼a 내가 피곤한 건 너 때문입니다 / ▼d 가지모토 오사미 ; ▼e 오선이 옮김
246 1 9 ▼a "人疲れ"が嫌いな脳 : ▼b ラクしてうまくいく人間関係のつくりかた
246 3 ▼a Hitozukare ga kirai na no : ▼b rakushite umaku iku ningen kankei no tsukurikata
260 ▼a 파주 : ▼b 온다 : ▼b 김영사, ▼c 2019
300 ▼a 152 p. ; ▼c 20 cm
900 1 0 ▼a Kajimoto, Osami, ▼e
900 1 0 ▼a 가지모토 오사미, ▼e
945 ▼a KLPA

Holdings Information

No. Location Call Number Accession No. Availability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No. 1 Location Main Library/Monographs(3F)/ Call Number 302 2019z8 Accession No. 111818875 Availability Available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B M

Contents information

Book Introduction

피로는 몸이 지치는 것이 아니라 뇌가 지치는 것이다. 일상생활에서 “오늘은 연달아 회의를 했더니 지치네.” 라던가 “싫어하는 사람과 억지로 웃으며 대화를 했더니 피곤해 죽겠네.” 같은 경험이 누구에게나 있을 것이다. 이처럼 몸을 거의 움직이지 않아도, 뇌가 힘들면 우리는 극심한 피로를 느낀다.

이렇게 뇌를 지치게 하는 가장 큰 원인은 다름 아닌 ‘사람 스트레스’다. 인간관계를 쌓거나 분위기를 띄우는 것은 사실 사무실에 앉아서 일하는 것보다 훨씬 힘든 일이다. 분위기를 살피고, 적절한 타이밍에 대화에 끼어들고, 상대의 말에 호응하는 등 소위 사회생활을 하는 동안, 사람의 뇌는 단 몇 초도 쉬지 못하고 정보 처리와 표정 연출 등을 지시하느라 바쁘게 돌아가고 있다.

더구나 최근에는 직장상사, 동료, 가족, 친구뿐 아니라 SNS로 맺어진 인간관계까지 폭넓게 확장되면서, 극심한 사람 스트레스를 호소하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다. 이 책은 신경정신과 의학박사이자 뇌 피로 전문가인 저자의 과학적 분석을 바탕으로, 인간의 뇌가 사람을 대하면서 피로감을 느끼는 과정에 대한 의학적 설명과 뇌가 피로해지지 않는 인간관계 요령을 소개하고 있다.

‘야근보다 해로운 인간관계’ 대처법. 우리가 느끼는 피로의 주된 원인을 인간관계에서 오는 스트레스로 보고, 이를 극복하기 위한 해결책을 소개한다. 신경정신과 의사이자 뇌 피로 전문가인 저자가 제시하는 확실한 뇌 피로 해소법으로 지긋지긋한 사람 스트레스를 단번에 날린다.

사는 게 지겹다? 당신의 뇌가 위험하다는 신호!
하루하루 정신없이 지내던 직장인 A씨는 어느 날, 자신이 이상해졌음을 느낀다. 누구보다 열심히 살면서 늘 활기차게 지냈는데, 요즘은 뭘 해도 재미가 없고 귀찮기만 하다. 지금까지 잘해 왔던 일에도 갑자기 의욕이 떨어지고, 인간관계마저 자꾸 회의감이 든다. 이른바 ‘노잼 시기’가 닥친 것이다. ‘노잼’은 ‘No’와 ‘재미’를 합친 신조어로, 노잼 시기는 말 그대로 삶에서 어떤 재미도 느끼지 못할 만큼 무기력하고 우울한 상태를 뜻한다. 문제는 이런 노잼 시기를 겪는 사람들이 점점 늘어나고 있고, 조금 나아졌다가도 다시 재발하는 경우가 많다는 점이다.
노잼 시기에 빠진 사람들은 사는 게 지겹다고 느낀다. 그런데 이것이 뇌가 보내는 최초의 위험 신호임을 알아차리는 사람들은 많지 않다. 사람이 무언가에 열중할 때, 대뇌는 특정 신경회로를 반복적으로 사용하고 그만큼 신경세포는 산화 스트레스 노출되면서 지치게 된다. ‘신경세포를 더 사용했다가는 녹슬어 버린다고!’라는 뇌의 경고가 감정으로 나타나는 것이 바로 ‘지겨움’이다. 따라서 노잼 시기에 빠진 것은 결코 게으르거나 불성실해서가 아니며, 오히려 무언가에 지나치게 시달린 나머지 뇌가 피로해져서 정보처리능력에 한계가 온 것이라고 볼 수 있다.

내가 피곤한 건 사람 때문이다
피로는 몸이 지치는 것이 아니라 뇌가 지치는 것이다. 일상생활에서 “오늘은 연달아 회의를 했더니 지치네.” 라던가 “싫어하는 사람과 억지로 웃으며 대화를 했더니 피곤해 죽겠네.” 같은 경험이 누구에게나 있을 것이다. 이처럼 몸을 거의 움직이지 않아도, 뇌가 힘들면 우리는 극심한 피로를 느낀다. 이렇게 뇌를 지치게 하는 가장 큰 원인은 다름 아닌 ‘사람 스트레스’다. 인간관계를 쌓거나 분위기를 띄우는 것은 사실 사무실에 앉아서 일하는 것보다 훨씬 힘든 일이다. 분위기를 살피고, 적절한 타이밍에 대화에 끼어들고, 상대의 말에 호응하는 등 소위 사회생활을 하는 동안, 사람의 뇌는 단 몇 초도 쉬지 못하고 정보 처리와 표정 연출 등을 지시하느라 바쁘게 돌아가고 있다.
더구나 최근에는 직장상사, 동료, 가족, 친구뿐 아니라 SNS로 맺어진 인간관계까지 폭넓게 확장되면서, 극심한 사람 스트레스를 호소하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다.《내가 피곤한 건 너 때문입니다》는 신경정신과 의학박사이자 뇌 피로 전문가인 저자의 과학적 분석을 바탕으로, 인간의 뇌가 사람을 대하면서 피로감을 느끼는 과정에 대한 의학적 설명(뇌의 작용, 호르몬의 분비, 인간 전두엽의 특수성)과 뇌가 피로해지지 않는 인간관계 요령을 소개하고 있다. 이 책에 담긴 ‘사람 스트레스 없애는 법’을 일상에서 하나하나 적용하다 보면, 그토록 나를 피곤하게 했던 ‘너’와 적당한 거리를 유지하면서도 원만한 사회생활을 하는 요령을 금세 터득하게 될 것이다.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Author Introduction

가지모토 오사미(지은이)

신경정신과 의학박사. 오사카시립대학 대학원 피로의학강좌 특임 교수로 재직했으며, 도쿄 피로ㆍ수면 클리닉을 운영하고 있다. 2003년부터 산관학 연계의 ‘피로정량화 및 항피로신약개발 프로젝트’ 총괄 책임을 맡았으며, 닌텐도 DS 아타마 스캔 프로그램을 기획하여 ‘뇌 연령 측정’ 붐을 일으켰다. 대표작으로는 일본에서 20만부 이상 판매된 베스트셀러 시리즈 <모든 피로는 뇌가 원인>이 있다.

오선이(옮긴이)

대학에서 일본어를 전공하고 도쿄에서 유학했다. 10여년간 출판사에서 책을 만들었고 경희사이버대학에서 문예창작을 전공했다. 공저한 책으로 《한국의 문학관》이 있고, 옮긴 책으로 《나만의 생각 만들기 5일 프로젝트》 《나는 형제를 모른 척할 수 있을까》 《어른 수업》등이 있다. 일본의 출판에 관한 기사 및 자료를 번역하며 다양한 책을 기획, 편집하고 있다.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Table of Contents

머리말 인간관계가 좋아도 사람 스트레스는 받는다.

1장 매일 피곤한 이유는 야근보다 사람
피로란 과연 뭘까? 14
피곤한 건 몸이 아니라 뇌였다! 17
아, 지겹다! 뇌가 지쳤다는 최초의 신호 20
과로사하는 동물은 인간뿐이다 23
일 때문에 지친 당신, 사실은 사람 때문이다 26
피로가 생활습관병을 초래한다 29
피로는 뇌를 노화시킨다 32
뇌 휴식을 하면 60%의 노력으로 80%는 잘된다 34
1장의 포인트 37

2장 사람 스트레스를 느끼지 않는 거리감 만드는 방법
사람 스트레스는 두 가지 종류가 있다 40
도시에 사는 사람일수록 혼자 있는 시간이 중요하다 43
사람 스트레스를 자주자주 리셋한다 45
직장 근처에 살면 만성피로가 나아진다 47
부부라도 침대를 따로 쓰는 편이 좋다 50
피로를 이틀 이상 쌓아 두면 위험하다 52
현대인에게 새로운 사람 스트레스가 늘고 있다 54
무리해서 사람을 만나지 않아도 괜찮다 56
인간만이 가진 우수한 ‘휴식’ 능력 58
고민은 ‘해결할 수 있다’, ‘해결할 수 없다’로 나눈다 61
SNS에서도 상대와 적절히 거리를 둔다 64
여자들끼리의 인간관계에서 가장 흔한 고민은? 66
무엇이든 털어놓는 ‘완벽한 친구’ 69
매력적인 트러블메이커 72
‘경계성 인격장애’인 사람을 대하는 법 74
2장의 포인트 77

3장 피곤하지 않은 인간관계의 기본
일단 ‘적절하게 들어주는’ 사람이 되자 80
사람은 자신이 약한 모습을 보인 사람을 신뢰한다 83
정을 이용해 상대방과 거리를 좁힌다 85
서로 약한 모습을 보여 주면서 정이 생긴다 88
자니스는 ‘약자에 대한 공감, 공유화’를 잘한다 90
‘지켜 주고 싶다’는 강력한 애정 92
열심히 노력하는 사람의 약한 모습이 가장 강력하다 95
완벽하지 않으니까 좋아진다 97
약한 모습은 신뢰할 수 있는 사람에게만 보이고 싶다 100
논리적이기만 한 사람을 좋아하지 않는 이유는 뭘까? 102
3장의 포인트 105

4장 천재에게 배우는 커뮤니케이션의 진수
사교적인 웃음과 공감의 웃음 108
상대와의 거리를 순식간에 줄이는 ‘0.5초 전’의 공감 111
색깔 있는 이미지를 어떻게 만들 것인가? 115
왜 사기꾼은 사라지지 않을까? 118
속도를 능숙하게 조절한다 121
모든 사람을 만족시키지 않아도 된다 123
무리하지 않아도 괜찮잖아 125
60%의 능력으로 80%의 업무를 할 수 있는
워킹메모리란? 127
4장의 포인트 129

5장 60%의 힘으로 80%를 해내는 워킹메모리 활용법
운전을 할 때는 워킹메모리를 완벽하게 활용한다 132
워킹메모리를 단련하여 사람 스트레스를 예방한다 134
‘마음의 기억 폴더’를 꺼내기 쉽게 분류해 둔다 137
순식간에 뇌 속의 정보를 검색한다 139
희로애락이나 감정을 강하게 드러내 기억에 남긴다 141
감동 폴더는 최강의 커뮤니케이션 도구 144
톱다운 방식은 피로해지지 않는다 146
톱다운 방식이 불러일으키는 착각 148
워킹메모리를 단련시키는 습관 150
5장의 포인트 153

New Arrivals Books in Related Fields

DeVito, Joseph A (2021)
Wahl-Jorgensen, Karin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