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Detail View

Detail View

정본 백석 소설ㆍ수필 (Loan 16 times)

Material type
단행본
Personal Author
백석, 白石, 1912-1996 고형진, 편
Title Statement
정본 백석 소설ㆍ수필 / 백석 지음 ; 고형진 엮음
Publication, Distribution, etc
파주 :   문학동네,   2019  
Physical Medium
317 p. ; 21 cm
ISBN
9788954657983
General Note
백석의 본명은 '白夔行'임  
Bibliography, Etc. Note
"백석 소설ㆍ수필 연보", "백석 연보" 수록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6003651
005 20200526094259
007 ta
008 191025s2019 ggk 000c kor
020 ▼a 9788954657983 ▼g 03810
035 ▼a (KERIS)BIB000015412724
040 ▼a 223009 ▼d 223009 ▼c 211009 ▼d 211009
082 0 4 ▼a 895.783 ▼2 23
085 ▼a 897.85 ▼2 DDCK
090 ▼a 897.85 ▼b 백석 정
100 1 ▼a 백석, ▼g 白石, ▼d 1912-1996
245 1 0 ▼a 정본 백석 소설ㆍ수필 / ▼d 백석 지음 ; ▼e 고형진 엮음
246 3 0 ▼a 백석 소설ㆍ수필
260 ▼a 파주 : ▼b 문학동네, ▼c 2019
300 ▼a 317 p. ; ▼c 21 cm
500 ▼a 백석의 본명은 '白夔行'임
504 ▼a "백석 소설ㆍ수필 연보", "백석 연보" 수록
700 1 ▼a 고형진, ▼e
900 1 0 ▼a 백기행, ▼g 白夔行, ▼e
945 ▼a KLPA

Holdings Information

No. Location Call Number Accession No. Availability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No. 1 Location Main Library/Monographs(4F)/ Call Number 897.85 백석 정 Accession No. 111816745 Availability Available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B M
No. 2 Location Main Library/Monographs(4F)/ Call Number 897.85 백석 정 Accession No. 111828849 Availability Available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B M

Contents information

Book Introduction

한국 현대문학사에서 가장 사랑받는 시인이자 후대 시인들에게 지대한 영향을 끼친 백석은 '나와 나타샤와 흰 당나귀' '남신의주 유동 박시봉방' '흰 바람벽이 있어' '여우난골족' 등의 빼어난 시로 널리 알려져 있다. 그러나 백석이 처음 문단에 이름을 알린 것이 1930년 조선일보 현상문예에 단편소설 '그 모母와 아들'이 당선되면서였고 그뒤로도 그가 시 창작 틈틈이 여러 편의 소설과 수필을 남겼다는 사실은 그 문학적 중요성에 비해 비교적 덜 언급되어온 것이 사실이다.

명실상부한 백석 연구의 권위자인 고려대 고형진 교수가 공들여 완성한 <정본 백석 소설·수필>은 백석이 남긴 네 편의 소설과 열두 편의 수필을 정확한 정본으로 갈무리하고 친절한 낱말 풀이와 해설을 보태 백석 시를 사랑하는 독자들로 하여금 백석이 산문 장르에서 이룬 또다른 문학적 성취를 온전한 모습으로 만날 수 있게 해준다.

고형진 교수는 1983년 학계 최초로 백석 시에 대한 논문을 발표한 이래 30여 년간 백석의 문학세계를 깊이 연구해온 백석 연구의 선구자로서, 2007년 <정본 백석 시집>으로 백석 시의 가장 신뢰받는 정본을 확립하고 <백석 시를 읽는다는 것> 등 백석 시 해설서와 백석 시어 사전 <백석 시의 물명고> 등을 펴내며 백석 시에 대한 이해와 연구의 폭을 넓히는 데 크게 기여해왔다.

그 작업의 연장이라 할 <정본 백석 소설·수필>은 10여 년에 걸친 자료 조사와 연구를 종합한 성과로, <정본 백석 시집>과 더불어 시와 소설, 수필을 아우르는 백석 문학의 정본을 확정한 뜻깊은 결실이라 할 수 있다.

소설과 수필로 만나는 새로운 백석
한 권에 담긴 백석 문학의 다채로움


한국 현대문학사에서 가장 사랑받는 시인이자 후대 시인들에게 지대한 영향을 끼친 백석은 「나와 나타샤와 흰 당나귀」 「남신의주 유동 박시봉방」 「흰 바람벽이 있어」 「여우난골족」 등의 빼어난 시로 널리 알려져 있다. 그러나 백석이 처음 문단에 이름을 알린 것이 1930년 조선일보 현상문예에 단편소설 「그 모母와 아들」이 당선되면서였고 그뒤로도 그가 시 창작 틈틈이 여러 편의 소설과 수필을 남겼다는 사실은 그 문학적 중요성에 비해 비교적 덜 언급되어온 것이 사실이다. 명실상부한 백석 연구의 권위자인 고려대 고형진 교수가 공들여 완성한 『정본 백석 소설·수필』은 백석이 남긴 네 편의 소설과 열두 편의 수필을 정확한 정본으로 갈무리하고 친절한 낱말 풀이와 해설을 보태 백석 시를 사랑하는 독자들로 하여금 백석이 산문 장르에서 이룬 또다른 문학적 성취를 온전한 모습으로 만날 수 있게 해준다.
고형진 교수는 1983년 학계 최초로 백석 시에 대한 논문을 발표한 이래 30여 년간 백석의 문학세계를 깊이 연구해온 백석 연구의 선구자로서, 2007년 『정본 백석 시집』으로 백석 시의 가장 신뢰받는 정본을 확립하고 『백석 시를 읽는다는 것』 등 백석 시 해설서와 백석 시어 사전 『백석 시의 물명고』 등을 펴내며 백석 시에 대한 이해와 연구의 폭을 넓히는 데 크게 기여해왔다. 그 작업의 연장이라 할 『정본 백석 소설·수필』은 10여 년에 걸친 자료 조사와 연구를 종합한 성과로, 『정본 백석 시집』과 더불어 시와 소설, 수필을 아우르는 백석 문학의 정본을 확정한 뜻깊은 결실이라 할 수 있다.

오랜 백석 연구에 바탕한 면밀한 정본 작업

고형진 교수는 ‘책머리에’에서 그동안 백석의 산문을 소개한 책들이 없지 않았지만 정확한 기준 없이 소설, 수필, 평문 등을 단순히 모아놓기만 하고 정작 문학성 짙은 산문은 빠뜨려 그의 산문문학의 정수를 제대로 느끼기 어려웠음을 지적한다. 또 작품의 일부 어절이 잘못 인식되거나 누락된 경우가 많고 엄정한 기준 없이 발표 당시와 현재의 맞춤법을 자의적으로 적용하여 표기함으로써 작품의 의미가 온전히 전달되지 못했다는 점도 아쉬움으로 꼽는다.
백석 작품의 정본을 확립하는 일은 단순히 원본의 오탈자를 바로잡거나 현대어로 바꾸는 작업과는 다르다. 시와 마찬가지로 산문에서도 백석은 의식적으로 방언과 옛말을 살려 쓰는 일이 많았는데, 이러한 백석의 문학적 특징을 온전하게 드러내기 위해서는 원본의 낯선 표기 중에서 작가의 의도가 담긴 표현을 당시의 맞춤법이나 관습, 또는 착오에 따른 표기와 구별해 엄밀한 기준에 따라 표기를 정하는 작업이 필수적이다. 발표 당시의 맥락과 백석의 작품세계 전반을 고려해 작품의 장르와 성격을 확인하는 일도 이에 포함된다.
『정본 백석 소설·수필』은 『정본 백석 시집』과 마찬가지로 백석의 소설과 수필 작품의 원본 지면을 일일이 재검토하고 정확히 판독해 기존의 오류를 바로잡았으며, 이를 현재의 맞춤법에 맞추어 표기하되 백석 고유의 어휘와 표현을 살려 백석의 산문 작품이 지닌 문학적 향취를 고스란히 전해준다. 그리고 백석이 구사한 토속어나 조어 등을 자세히 풀이해 백석의 풍요로운 문학세계에 오늘날의 독자들이 보다 친근하게 접근할 수 있는 바탕을 마련했다. 백석 시를 오랫동안 연구해온 전문가로서 백석의 어휘와 표현적 특징에 정통한 고형진 교수의 그간의 연구 성과와 경험이 이 작업의 곳곳에 깊이 스며 있음은 당연한 일이다. 덕분에 『정본 백석 소설·수필』은 백석의 소설과 수필 작품이 지닌 문학적 의의를 현재의 관점에서 정확하게 복원하여 옛 작품을 오늘날에 맞게 되살린 귀중한 작업으로 완성되었다.

백석의 시와 함께 그 자체로 아름다운 그의 산문 작품

백석은 시와 마찬가지로 소설과 수필에서도 허투루 쓴 작품이 단 한 편도 없다. 소설은 물론이고 수필에서도 문학적 형식을 중시해 한 편 한 편을 단 하나뿐인 독립적인 예술작품으로 완성해낸 그의 소설과 수필은 초창기 우리 산문문학의 폭과 수준을 크게 드높인 것이었다.(‘책머리에’, 13쪽)

『정본 백석 소설·수필』의 가장 큰 특징 가운데 하나는 작품 하나하나에 대한 자세하고 친절한 해설이다. 백석 문학에 대한 축적된 연구와 면밀한 작품 독해를 바탕으로 한 고형진 교수의 해설은 백석의 소설과 수필 한 편 한 편을 그의 문학세계 전체를 아우르는 넓은 조망 속에서 읽어냄으로써 백석 산문문학의 정수를 또렷이 보여준다.
해설에서 고형진 교수는 「단풍」 「당나귀」 등의 수필이 시로 잘못 간주되곤 한 것을 발표 지면의 성격과 작품의 표현 양식을 면밀히 검토하여 바로잡고, 수필 「가재미·나귀」에서 보인 가자미와 나귀에 대한 애착이 얼마 뒤 발표한 시 「선우사膳友辭」와 「나와 나타샤와 흰 당나귀」의 바탕이 되었음을 확인하며 백석 산문의 문학적 의미를 그의 시와의 연관 속에서 짚어낸다. 그의 산문을 이효석, 김기림, 김동리 등의 당대 작품들과 나란히 비교하는 대목도 백석의 문학사적 맥락과 개성을 인상적으로 보여준다. 작품 발표 당시의 역사적 배경과 더불어 그와 연관된 백석의 전기적 사실을 적절히 짚어주는 점도 작품 이해에 긴요하다. 백석이 소월을 비롯해 정주 오산학교에서 맺은 인연들을 추억하는 수필 「소월과 조선생」에 대한 해설은 근대 초기 우리 문학과 역사에서 오산학교가 차지하는 위치를 확인하게 해주며, 「슬픔과 진실」 「조선인과 요설」 등 만주 시절 백석의 신문 기고문은 당시 만주에 거주하던 조선인들의 현실과 백석이 처한 상황을 알려주는 해설을 통해 더 절실하게 다가온다.
또한 주목되는 것은 백석이 네 편의 소설을 통해 보여준 독특한 형식적 시도이다. 그는 문단 등단작인 「그 모母와 아들」에서부터 마을 사람들이 주고받는 소문을 소설의 중요한 축으로 삼는 개성적인 형식을 보여주었으며, 「마을의 유화遺話」와 「닭을 채인 이야기」에서는 동물뿐 아니라 무생물까지 의인화해 묘사하여 생동감 있는 장면과 서사를 만들어냈다. 또 「사생첩의 삽화」에서는 그림과 그에 얽힌 이야기를 병치하는 독특한 형식을 선보이기도 했다. 그가 시에서 보여준 독자적인 양식적 성취가 소설 장르에서도 또다른 방식으로 이루어졌으며, 그의 시에서 두드러지는 서사성과 그의 소설이 보여주는 시적 묘사가 서로 긴밀하게 연관되어 있음을 확인할 수 있는 대목이다.
백석은 소설과 수필에서도 시에 못지않은 독특한 문학적 향취를 품은 소중한 유산을 우리 문학에 남겨놓았다. 그 속에서 우리는 ‘가난하고 외롭고 높고 쓸쓸한’ 것들을 사랑한 시인의 친근한 면모를 새삼 확인하고, 한편으로 그간 눈여겨보지 못했던 그의 새로운 면모를 발견할 수 있으며, 그럼으로써 백석의 문학을 더욱 사랑하지 않을 수 없게 된다. 그것이 『정본 백석 소설·수필』에서 얻을 수 있는 가장 값진 선물일 것이다.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Author Introduction

백석(지은이)

(白石, 1912~1996) 시인들이 가장 좋아하는 시인, 가장 토속적인 언어를 구사하는 모더니스트로 평가받는 백석은, 1912년 평안북도 정주에서 태어나 오산학교와 일본 도쿄의 아오야마 학원 영어사범과를 졸업했다. 1934년 조선일보사에 입사했고, 1935년 『조광』 창간에 참여했으며, 같은 해 8월 『조선일보』에 시 「정주성定州城」을 발표하면서 등단했다. 함흥 영생고보 영어교사, 『여성』지 편집 주간, 만주국 국무원 경제부 직원, 만주 안둥 세관 직원 등으로 일하면서 시를 썼다. 1945년 해방을 맞아 고향 정주로 돌아왔고, 1947년 북조선문학예술총동맹 외국문학분과 위원이 되어 이때부터 러시아 문학 번역에 매진했다. 이 외에 조선작가동맹 기관지 『문학신문』 편집위원, 『아동문학』과 『조쏘문화』 편집위원으로 활동했다. 1957년 발표한 일련의 동시로 격렬한 비판을 받게 되면서 이후 창작과 번역 등 대부분의 문학적 활동을 중단했다. 1959년 양강도 삼수군 관평리의 국영협동조합 축산반에서 양을 치는 일을 맡으면서 청소년들에게 시 창작을 지도하고 농촌 체험을 담은 시들을 발표했으나, 1962년 북한 문화계에 복고주의에 대한 비판이 거세게 일어나면서 창작 활동을 접었다. 1996년 삼수군 관평리에서 생을 마감했다. 시집으로 『사슴』(1936)이 있으며, 대표 작품으로 「여우난골족」, 「남신의주 유동 박시봉방」, 「나와 나타샤와 흰 당나귀」, 「국수」, 「흰 바람벽이 있어」 등이 있다. 북한에서 나즘 히크메트의 시 외에도 푸슈킨, 레르몬토프, 이사콥스키, 니콜라이 티호노프, 드미트리 굴리아 등의 시를 옮겼다.

고형진(엮은이)

고려대 국어교육과와 동대학원 국문학과를 졸업했다. UC 버클리 객원교수를 지냈고, 2020년 현재 고려대 국어교육과 교수로 재직중이다. 저서로 『시인의 샘』 『현대시의 서사지향성과 미적 구조』 『또 하나의 실재』 『백석 시 바로 읽기』 『백석 시를 읽는다는 것』 『백석 시의 물명고』 등이, 엮은 책으로 『정본 백석 소설·수필』이 있다. 2001년 김달진문학상을 수상했다.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Table of Contents

책머리에 백석의 소설과 수필의 전개과정

1부 수필

해빈수첩海濱手帖
해설 삶의 세 가지 풍경과 새로운 문학의 신호탄

마포
해설 마포 포구의 근대와 반근대

편지
해설 편지로 쓴 사랑과 고향 풍속

가재미·나귀
해설 명시의 씨앗이 된 함흥의 두 벗

무지개 뻗치듯 만세교?정화릉 숲 위에 갈매기 날고
해설 함흥의 냉미冷味와 풍류와 토박한 아름다움

단풍
해설 아름답지만 사랑하기 싫은 것

동해
해설 동해의 흥취와 그리운 사람들

입춘
해설 달, 저녁, 음력, 그리고 겨울 사랑

소월과 조선생
해설 오산의 힘, 민족의 지도자

슬픔과 진실?여수 박팔양씨 시초詩抄 독후감
해설 시인의 자세와 인간의 품성

조선인과 요설?서칠마로 단상의 하나
해설 말에 담긴 인간의 품격과 광복의 전망

당나귀
해설 조용한 성품이 지닌 높은 품위

2부 소설

그 모母와 아들
해설 욕망의 서사와 소문의 활용

마을의 유화遺話
해설 장면의 서사적 구성

닭을 채인 이야기
해설 동화적 상상력과 우연한 일들의 연쇄

사생첩의 삽화
해설 그림과 이야기의 문학적 병치

원본

海濱手帖
麻浦
편지
가재미·나귀
무지개뻐치듯萬歲橋
丹楓
東海
立春
素月과曺先生
슬품과眞實
朝鮮人과饒舌
당나귀
그 母와아들
마을의遺話
닭을채인이야기
寫生帖의 揷話

백석 소설·수필 연보
백석 연보
낱말 풀이 참고서지

New Arrivals Books in Related Field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