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미셸 푸코 지식의 고고학 / 개정 1판 (4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조희원 조명원, 그림
서명 / 저자사항
미셸 푸코 지식의 고고학 / 조희원 글 ; 조명원 그림
판사항
개정 1판
발행사항
파주 :   주니어김영사,   2019  
형태사항
219 p. : 천연색삽화 ; 26 cm
총서사항
(New) 서울대 선정 인문고전 60선 ;51
ISBN
9788934994763 9788934994251 (세트)
일반주기
미래의 글로벌 리더들이 꼭 읽어야 할 인문고전을 만화로 만나다  
주제명(개인명)
Foucault, Michel,   1926-1984.   Archéologie du savoir  
000 00000nam c2200205 c 4500
001 000045997454
005 20190909171103
007 ta
008 190904s2019 ggka c 6 000c kor
020 ▼a 9788934994763
020 1 ▼a 9788934994251 (세트)
040 ▼a 211009 ▼c 211009 ▼d 211009
082 0 4 ▼a 028.1 ▼a 570.1 ▼2 23
085 ▼a 028.1 ▼2 DDCK
090 ▼a 028.1 ▼b 2019z6 ▼c 51
100 1 ▼a 조희원
245 1 0 ▼a 미셸 푸코 지식의 고고학 / ▼d 조희원 글 ; ▼e 조명원 그림
250 ▼a 개정 1판
260 ▼a 파주 : ▼b 주니어김영사, ▼c 2019
300 ▼a 219 p. : ▼b 천연색삽화 ; ▼c 26 cm
440 1 0 ▼a (New) 서울대 선정 인문고전 60선 ; ▼v 51
500 ▼a 미래의 글로벌 리더들이 꼭 읽어야 할 인문고전을 만화로 만나다
600 1 0 ▼a Foucault, Michel, ▼d 1926-1984. ▼t Archéologie du savoir
700 1 ▼a 조명원, ▼e 그림
945 ▼a KLPA

소장정보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028.1 2019z6 51 등록번호 111814404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컨텐츠정보

책소개

서울대 인문학부 교수진이 선정한 '서울대생들이 꼭 읽어야 할 인문고전'을 어린이와 청소년이 이해하기 쉽도록 만화로 만든 인문고전 입문서 51권. 20세기 가장 영향력 있는 사상가 중 한 사람이자 프랑스의 절대 지성 미셸 푸코. 그의 사상과 글은 지금도 철학과 인문학, 사회과학 등의 분야에서 지대한 영향력을 행사한다.

1926년 프랑스 푸아티에의 유복한 집안에서 태어난 그는 소르본에서 철학과 심리학을 공부했고 1970년 이후 석학들만이 설 수 있다는 콜레주 드 프랑스에서 사상사 교수를 지냈다. 그의 주된 관심은 권력과 지식과의 관계, 지식의 역사에 관한 담론, 다양한 사회적 기구와 제도에 대한 비판 등으로 모아졌다. 그중 <지식의 고고학>은 어떤 대상을 바라보고 인식하는 시각, 즉 앎 또는 지식이라는 것이 어떻게 구성되는지를 탐구하고 연구한 결과물이다.

500만 부 이상 돌파한 쉰한 번째 책!
20세기 가장 영향력 있는 사상가, 프랑스의 절대 지성 미셸 푸코!

미래의 글로벌 리더들이 꼭 읽어야 할 만화 인문고전

51권《미셸 푸코 지식의 고고학》_ 철학과 인문학, 사회과학 등의 분야에서 지대한 영향력을 끼친 사상가!

500만 부 이상 판매 돌파한 초특급 베스트셀러,
시리즈!

인문고전은 인류의 지혜가 응축된 지적 양식이자 인류 공통의 언어이다. 지난 날 우리들 삶의 뿌리와 줄기가 되어 왔으며 오늘날의 우리 삶을 창조적으로 풀어 나가게 하는 상상력과 창조력의 원동력이다. 특히나 논술적 사고를 필요로 하는 수험생들은 꼭 읽어야만 하는 필수 교양서이다. 하지만 고전의 중요성을 알면서도 막상 읽으려면 선뜻 엄두가 나지 않는 것도 사실이다. 고전이 주는 위압감이 결코 만만치 않기 때문이다.
은 서울대 인문학부 교수진이 선정한 ‘서울대생들이 꼭 읽어야 할 인문고전’을 어린이와 청소년이 이해하기 쉽도록 만화로 만든 인문고전 입문서이다. 보다 정확한 내용을 위해 대학 교수, 학자, 일선 학교 선생님들이 고전을 연구, 해석해 글을 썼고 중견 만화가들이 만화로 재구성해 원서의 지식을 정확히 전달하면서도 흥미를 느낄 수 있도록 심혈을 기울였다. 이처럼 고전의 깊이 있는 내용을 고스란히 담아내면서 재미까지 곁들인 은 21세기형 인문고전이라 불려도 손색이 없을 것이다.

우리가 ‘안다’고 말하는 것이 어떻게, 어떤 방법으로 인식되는가?
20세기 가장 영향력 있는 사상가 중 한 사람이자 프랑스의 절대 지성 미셸 푸코. 그의 사상과 글은 지금도 철학과 인문학, 사회과학 등의 분야에서 지대한 영향력을 행사한다. 1926년 프랑스 푸아티에의 유복한 집안에서 태어난 그는 소르본에서 철학과 심리학을 공부했고 1970년 이후 석학들만이 설 수 있다는 콜레주 드 프랑스에서 사상사 교수를 지냈다. 그의 주된 관심은 권력과 지식과의 관계, 지식의 역사에 관한 담론, 다양한 사회적 기구와 제도에 대한 비판 등으로 모아졌다. 그중 《지식의 고고학》은 어떤 대상을 바라보고 인식하는 시각, 즉 앎 또는 지식이라는 것이 어떻게 구성되는지를 탐구하고 연구한 결과물이다.
푸코의 청년 시절, 서양 철학은 이성 중심 철학에 대한 반성이 한창이었다. 인종차별과 대규모 학살을 낳은 제2차 세계 대전은 인간의 이성을 중시했던 당시 사람들에게는 충격적이었기 때문이다. 그 후 젊은 철학자들은 이성을 인간의 본질로 여기던 기존의 철학 대신 인간과 인간을 둘러싸고 있는 세계를 설명할 수 있는 새로운 사고의 틀을 수립하기 시작했다. 《지식의 고고학》은 그러한 문제에 대한 푸코의 대답 중 하나를 담고 있다. 푸코의 철학은 인간이 세계의 중심 또는 특별한 존재라는 생각에서 출발하는 서구 전통 철학과 거리를 둔다. 오히려 인간이란, 세계라는 거대한 짜임 속에서 인식하고 사유하며 행동하는 존재라는 입장에서 철학을 시작한다.
그 첫 단계가 《지식의 고고학》에서 다루고 있는 인식론, 즉 우리는 어떻게 앎을 구성해 가는가에 대한 설명이다. 푸코는 인류의 역사에서 하나의 의견이 어떻게 지식으로 자리 잡게 되었는지 조사했다. 또한 특정 분야의 지식이 역사를 통해 어떻게 변화하며 흘러왔는지를 비교하는 방법을 찾아 설명했다. 그것이 바로 고고학적 방법론으로, 어떠한 목적도 미리 정하지 않은 채 자료를 다루고 불연속의 지점을 찾아내어 분석하는 방법을 뜻한다. 정해진 맥락 없이 대상들을 다루고, 기록되지 않고 과거에 묻혀 있는 사물들을 연구하는 고고학적 방법론을 통해 앎의 역사를 기술하고자 한 것이다.
1969년에 간행된 《지식의 고고학》에서 푸코는 ‘기원’을 찾아가는 역사주의적 자세를 비판하면서 우리가 알고 있는 지식에 대해 직접적으로 접근하지 않는다. 오히려 지층을 연구해 연대를 측정하는 고고학적 방법으로, 언어 행위와 시대에 따라 변화하는 담론과 언표들을 연구해 각 시대의 특이성과 지식의 인식 과정을 설명한다. 우리가 ‘안다’라고 말하는 것이 어떻게, 어떤 방법으로 인식되는지에 대한 자신의 연구와 생각을 보여 주는 것이다. 우리의 이성이 사물을 포착하고 그것이 무엇인지 분석하는 '앎' 이 아닌 사물과 언어, 사회적 제도와 권력이 만들어낸 세계가 우리의 주의를 이끌어 '앎' 에 이르게 한다는 사실을 말이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조희원(지은이)

한국외대 프랑스어과를 졸업하고, 서울대 미학과 대학원에서 석사학위를 받았으며, 프랑스 파리1대학(Panthéon-Sorbonne) 미학과에서 예술학 박사학위를 취득하였다. 지금은 서울대와 국민대에서 미학과 미술이론을 가르치고 있다. 지은 책으로는 『앨빈 토플러의 제3의 물결 읽기』(2019), 『미셸 푸코, 지식의 고고학』(2015)과 『앨빈 토플러의 생각을 읽자』(2013)가 있으며, 박사학위 논문인 Le thème du 'flâneur' chez Baudelaire et le dualisme non-dualiste du Son bouddhisme coréen (ANRT, Lille, 2010)은 우수논문으로 지정되어 프랑스에서 출판되었다.

조명원(그림)

1997년 주간만화 《침묵의 강》으로 데뷔를 한 이후 어린이들을 위한 다양한 학습만화 작가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주요 작품으로는 《만화로 읽는 세계지리》, 《이어령의 교과서 넘나들기 심리 편》, 《Why? People 파스퇴르》 등이 있습니다.

손영운(기획)

서울대학교를 졸업하고 교직에 있다가 지금은 김포에서 서점을 운영하면서 글을 쓰고 책을 기획하고 있다. 글을 쓴 책으로는 《손영운의 우리 땅 과학 답사기 1, 2》 《청소년을 위한 서양과학사》 등이 있고, 기획한 책으로는 《NEW 서울대 선정 인문고전 60선》 시리즈와 《이어령의 교과서 넘나들기》 시리즈가 있다. 번역한 책으로는 《스미스 소니언 교양 과학백과》 시리즈 등이 있다.

정보제공 : Aladin

목차

기획에 부쳐
머리말

1장 미셸 푸코는 누구일까?
2장 《지식의 고고학》은 어떤 책일까?
3장 푸코가 택한 지식 연구 방법은 뭘까?
4장 고고학적 방법론의 목적과 성격
5장 지식은 어떻게 만들어질까? ① 대상과의 관계를 중심으로
6장 지식은 어떻게 만들어질까? ② 주체와의 관계를 중심으로
7장 개념은 어떻게 만들어질까?
8장 언표의 의미와 기능
9장 고고학적 방법으로 생각하기
10장 고고학을 넘어서

[부록]
· 17세기~19세기 철학의 흐름 ‘주체’ 개념을 중심으로
· 관념론과 경험론
· 구조주의와 후기구조주의
· 데카르트의 방법적 회의란 무엇일까?
· 푸코 철학에 영향을 준 니체
· 푸코 철학의 흐름과 변화 ① 고고학적 시기
· 푸코 철학의 흐름과 변화 ② 계보학적 시기, 윤리학 시기
· 《광기의 역사》는 어떤 책일까?
· 언표와 언표의 좌표계
· 담론(discourse)이란 무엇일까?

관련분야 신착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