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Detail View

Detail View

너에게 여름을 보낸다 : 윤진서 에세이 (Loan 4 times)

Material type
단행본
Personal Author
윤진서
Title Statement
너에게 여름을 보낸다 : 윤진서 에세이 / 윤진서
Publication, Distribution, etc
파주 :   달,   2019  
Physical Medium
225 p. : 천연색삽화 ; 21 cm
ISBN
9791158160975
000 00000nam c2200205 c 4500
001 000045991762
005 20190729100113
007 ta
008 190726s2019 ggka 000c kor
020 ▼a 9791158160975 ▼g 03810
040 ▼a 211009 ▼c 211009 ▼d 211009
082 0 4 ▼a 895.785 ▼2 23
085 ▼a 897.87 ▼2 DDCK
090 ▼a 897.87 ▼b 윤진서 너
100 1 ▼a 윤진서
245 1 0 ▼a 너에게 여름을 보낸다 : ▼b 윤진서 에세이 / ▼d 윤진서
260 ▼a 파주 : ▼b 달, ▼c 2019
300 ▼a 225 p. : ▼b 천연색삽화 ; ▼c 21 cm
945 ▼a KLPA

Holdings Information

No. Location Call Number Accession No. Availability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No. 1 Location Main Library/Monographs(4F)/ Call Number 897.87 윤진서 너 Accession No. 111813004 Availability Available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B M

Contents information

Book Introduction

우연히 마주한 어떤 장면에 온 정신이 사로잡히는, 황홀한 경험을 한 적이 있는가? 누구에게나 일어날 수 있는 일이며, 개개인에 따라 잦을 수도 있고 평생에 한 번일 수도 있는 경험이다. 배우 윤진서는 어느 여름날의 바다, 큰 파도 앞에서 그런 운명 같은 일을 마주했다. 이 책 <너에게 여름을 보낸다>는 그 한 장면에서 시작되는 이야기다.

어느 날 그녀는 큰 파도에서 서퍼들이 돌고래처럼 묘기를 부리며 바다 위를 '날아다니는' 모습을 보았다. 그 활기찬 몸짓, 빛나는 미소, 서핑의 강렬함에 집으로 돌아가는 내내 발길이 꼬일 정도였다. 그날 밤, 설렘을 품고 그녀는 생각한다. '나도 그렇게 살고 싶다.' 아름다움, 막연한 두려움. 충격이기도 했지만 그런 단어들로는 설명이 어려운 어떤 뜨거움이 있었다.

여름에 태어난 그녀는 그 계절이 오면 어디서 생기는지 모를 에너지가 끓어넘치고 컨디션도 좋아진다. 몸도 가벼워, 언제고 여름을 살고 싶다 느낀다. 그래서 바다가 가까운 곳을 자주 찾았다. 파도를 탈 수 있는 곳이면 되었기에 코스타리카, 발리, 스페인의 섬, 미국, 멕시코, 동해 등으로 서핑 여정을 떠났다. 그렇게 바다 가까이에서 오래 지내며 결국 바다 근처에서 살아야겠다 마음먹는다.

그러다 제주에 대한 소문을 듣는다. 서핑하면서 살기 천국인 곳, 겨울에도 가벼운 여름 슈트를 입고 서핑을 즐길 수 있는 곳, 여름 내내 파도가 들어온다는 곳. 직접 살아보지 않고는 확인할 수 없는 이야기였음에도 그 소문은 그녀를 제주로 향하게 만들기에 충분했다. 윤진서는 여름과 바다, 바람과 파도에서 스스로의 운명을 찾았다.

먼 바다에서 바람이 불었고
운명처럼 여름을 살았다


우연히 마주한 어떤 장면에 온 정신이 사로잡히는, 황홀한 경험을 한 적이 있는가? 누구에게나 일어날 수 있는 일이며, 개개인에 따라 잦을 수도 있고 평생에 한 번일 수도 있는 경험이다. 배우 윤진서는 어느 여름날의 바다, 큰 파도 앞에서 그런 운명 같은 일을 마주했다. 이 책 『너에게 여름을 보낸다』는 그 한 장면에서 시작되는 이야기다.
어느 날 그녀는 큰 파도에서 서퍼들이 돌고래처럼 묘기를 부리며 바다 위를 ‘날아다니는’ 모습을 보았다. 그 활기찬 몸짓, 빛나는 미소, 서핑의 강렬함에 집으로 돌아가는 내내 발길이 꼬일 정도였다. 그날 밤, 설렘을 품고 그녀는 생각한다. ‘나도 그렇게 살고 싶다.’ 아름다움, 막연한 두려움. 충격이기도 했지만 그런 단어들로는 설명이 어려운 어떤 뜨거움이 있었다.

여름에 태어난 그녀는 그 계절이 오면 어디서 생기는지 모를 에너지가 끓어넘치고 컨디션도 좋아진다. 몸도 가벼워, 언제고 여름을 살고 싶다 느낀다. 그래서 바다가 가까운 곳을 자주 찾았다. 파도를 탈 수 있는 곳이면 되었기에 코스타리카, 발리, 스페인의 섬, 미국, 멕시코, 동해 등으로 서핑 여정을 떠났다. 그렇게 바다 가까이에서 오래 지내며 결국 바다 근처에서 살아야겠다 마음먹는다. 그러다 제주에 대한 소문을 듣는다. 서핑하면서 살기 천국인 곳, 겨울에도 가벼운 여름 슈트를 입고 서핑을 즐길 수 있는 곳, 여름 내내 파도가 들어온다는 곳. 직접 살아보지 않고는 확인할 수 없는 이야기였음에도 그 소문은 그녀를 제주로 향하게 만들기에 충분했다.
누구나, 자신이 어떤 모습으로 어디에서 어떻게 살아가고 싶은지 상상하고 고민한다. 그리고 고민 끝에 자신이 선택한 것들과 운명처럼 살아간다. 윤진서는 여름과 바다, 바람과 파도에서 스스로의 운명을 찾았다.

당신들은 파도처럼 밀려오고
당신들에게 파도처럼 간다


윤진서는 첫번째 책 『비브르 사 비』에서 영화와 단어와 문장으로 자신과 끊임없이 대화했고, 첫 소설 『파리 빌라』에서는 찬란했던 사랑의 순간과 감정, 여행한 도시에서 마주한 감정들을 다뤘다. 이번 에세이 『너에게 여름을 보낸다』는 바다를 찾으며, 여름을 사는, 그리고 무엇보다 그곳에서 뜨겁게 관계했던 사람들과의 이야기다.
책은 바다를 만나 파도에 오르고 힘차게 나아가는 그녀의 여정에 따라, 모두 5부로 구성되어 있다. ‘운명처럼 바다를 만났다’ ‘강한 바람이 끊이질 않았다’ ‘두번째 파도를 기다렸고’ ‘당신을 만나 서핑보드에 올랐다’ ‘그렇게 여름을 산다’. 어쩌면 하나의 문장으로 이어져 읽히기도 하는 각 부의 서사들은 그녀의 삶에 대한 태도와 여정, 그리고 성장, 도약의 기운을 보여준다. 또, 직접 찍은 사진을 수록해 찬란하고 빛나는 여름의 장면에 다채로운 빛깔을 더했다.
어릴 적부터 절친했던 친구 지선과의 관계, 지선과 코스타리카 바다를 누비는 시간, 동해에서 서핑을 배우다가 인연이 닿은 현재 남편이 된 남자와의 만남, 그와 살 곳을 찾은 뒤 말 그대로 집을 ‘짓기도’ 하고, 그 집에서 올리는 결혼식, 가족들과의 관계?? 그리고 그러한 경험을 통해 나 자신을 바라보는 이야기가 이어진다. 그들은 파도처럼 그녀에게 밀려왔고, 그녀도 그들에게 파도처럼 갔다.

살아 있는 이 여름을,
너에게 보낸다


스스로 자신이 원하는 사람이 되어 있다는 것은 어느 순간에 깨달을 수 있을까. 바다에서 소금기 가득한 바람이 불고 온몸에서 흙냄새가 묻어나는 순간, 그녀는 깨달았다. 소금에 절여진 몸뚱이와 까맣게 그을린 피부를 보며 자신이 그토록 원하는 사람이 되어 있다는 사실을.
자신이 ‘원해서’ 다시 태어난 기분을 느낀다. 서핑보드를 타고 바다로 홀로 나가 멀어진 육지를 바라보며 ‘살아 있음’을 느낀다. 바다에 뜬 채로 오롯이 생각을 모으니 자신이 왜 이곳으로 왔는지 깨닫기도 한다. 여름, 바람과 파도가 있는 바닷가에서 자연스러운 자신의 모습을 찾았다. 두려웠던 바다를 극복하면서 자기 자신 또한 극복해나가는 여름의 시간. 나 자신이 어떤 사람인지를 알게 되는 뚜렷한 계절이다.
여름의 일상이 좋다. 바다 한가운데서 육지를 바라보려고, 무르익어가는 것들을 살펴보려고 자세 잡는 일이 즐겁다. 바다에서 커다란 달이 뜨는 걸 바라보는 일은 경이롭다. 그런 하루의 반복은 무척 단조롭기도 하지만 그곳에서 삶의 활력을 주는 묘약을 찾으며 살아간다. 바닷사람, 미니멀리스트를 꿈꾼다. 험난했던 초보 시절을 겪고 어느덧 어엿한 서퍼가 되어 파도를 배운다. 항상, 긴 여행을 떠나고 싶다. 그녀에겐 많은 꿈이 있고 또 새로운 일들을 꿈꾼다.
이 책에 담긴 여름의 활기를 느낄 수 있기를 바란다. 빛나고 있는 이 시절을, 찬란한 여름을 살고 싶은 독자들에게 보낸다.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Author Introduction

윤진서(지은이)

2001년 영화 <버스, 정류장>으로 데뷔, <올드보이> <내 생애 가장 아름다운 일주일> <바람 피기 좋은 날> <비스티 보이즈> <산타바바라> <태양을 쏴라> 등 다수의 영화에 출연하며 배우로 살고 있다. 2013년 산문집 『비브르 사 비』, 2015년 소설 『파리 빌라』를 썼다. 세상의 바다를 떠돌며 사람과 파도를 만난다. 바다가 보이면 뛰어들고 갈매기 옆에서 낮잠이 들기도 한다. 바다 없이는 도무지 안 되겠어 제주도, 마음에 드는 땅 한 켠에 집을 짓고 산다. 초여름의 새벽을 사랑하고, 풀이 가득한 정원을 가꾼다. 아침엔 서핑을 즐기고 저녁엔 장을 보는, 단조로운 일상을 보낸다. 그리고 인생에서 가장 강렬한 시간을 갱신하는 계절, 여름을 산다.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Table of Contents

프롤로그 
여름 찬가 008 

운명처럼 바다를 만났다 
뿌르끼스 나타 호이야 018 
처음 만난 바다 024 
새우깡엔 소주, 유과엔 뭔가요? 036 
우리는 삼각형처럼 040 
미니멀리스트가 되는 꿈 046 

강한 바람이 끊이질 않았다 
서퍼의 아침 052 
안녕, 바람 062 
우리가 바둥거리는 이유 065 
바이올리니스트와 영화배우 076 
가능성의 나날들 085 
지도를 따라서 갔을 뿐 088 
겨울이 없는 나라에서 아주 오래 102 

두번째 파도를 기다렸고 
두번째 인생은 어떻게 살고 싶은가요? 108 
작고 소박한 마을 119 
춤 124 
저 웃는 사람들의 마음 128 
우리, 두번째 파도를 기다리자 131 
당신을 만나 서핑보드에 올랐다 
내가 결혼이란 걸 할 줄은 몰랐어 140 
바닷가 마을 158 
숲속에서 꾸는 꿈 163 
히피 아니고 원시인처럼 168 
내가 원하는 사람은 내 안에 있을 수도 
있다 180 

그렇게 여름을 산다 
신부는 울지 않는다 184 
우리 사랑하지 않는 순간 190 
치킨말고 백숙 196 
일단 떠나고 보자 198 
어제와 내일의 간극 208 

에필로그 
파도를 기다리는 시간 220

New Arrivals Books in Related Field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