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편집자 되는 법 : 책 읽기 어려운 시대에 책 만드는 사람으로 살기 위하여 (16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이옥란
서명 / 저자사항
편집자 되는 법 : 책 읽기 어려운 시대에 책 만드는 사람으로 살기 위하여 / 이옥란 지음
발행사항
파주 :   유유,   2019  
형태사항
141 p. ; 19 cm
총서사항
땅콩문고
ISBN
9791189683016 9791185152363 (세트)
서지주기
참고문헌: p. 141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5970148
005 20190212103229
007 ta
008 190212s2019 ggk b 000c kor
020 ▼a 9791189683016 ▼g 04010
020 ▼a 9791185152363 (세트)
035 ▼a (KERIS)BIB000015013451
040 ▼a 244009 ▼c 244009 ▼d 211009
082 0 4 ▼a 070.5023 ▼2 23
085 ▼a 070.5023 ▼2 DDCK
090 ▼a 070.5023 ▼b 2019
100 1 ▼a 이옥란 ▼0 AUTH(211009)113142
245 1 0 ▼a 편집자 되는 법 : ▼b 책 읽기 어려운 시대에 책 만드는 사람으로 살기 위하여 / ▼d 이옥란 지음
260 ▼a 파주 : ▼b 유유, ▼c 2019
300 ▼a 141 p. ; ▼c 19 cm
440 0 0 ▼a 땅콩문고
504 ▼a 참고문헌: p. 141
536 ▼a 이 도서는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의 출판콘텐츠 창작 자금 지원 사업의 일환으로 국민체육진흥기금을 지원받아 제작되었음
945 ▼a KLPA

소장정보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070.5023 2019 등록번호 111804261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컨텐츠정보

책소개

편집자가 되기 위해 가야 할 길은 쉽지 않다. 저자는 길지 않은 글 속에서 요긴한 편집자 매뉴얼을 담아냈다. 출판이 무엇인지, 거기에서 편집자가 아울러야 할 과정을 설명하고, 전문가인 책임 편집자가 되려면 무엇을 어떻게 갈고닦아야 하는지 놓치지 않고 보여 준다.

그리고 편집자가 꼭 알아야 하는 편집의 세부 항목 외에도, 이 일을 하며 지치지 않고 버틸 수 있는 조언도 잊지 않고 일러 준다. 스스로 자신의 자리를 닦아 가라고, 자신의 쥔 주도권을 바투 쥐고 놓치지 말라고, 만나는 인연을 소중히 하며 자신의 판을 넓혀 모두와 함께 좋은 책을 만들라고, 저자는 힘주어 말한다.

“근속 연수 3년, 실무 정년 마흔”
한 달에 책 얼마나 읽으십니까? 음, 기간을 좀 더 넉넉히 잡아 볼까요? 일 년에 책 얼마나 읽으십니까? 문화체육관광부가 올해 발표한 ‘2017년 국민독서실태조사’에 따르면, 지난해 독서율(일반 도서를 한 권 이상 읽은 사람의 비율을 가리키는)은 성인 59.9퍼센트, 학생 91.7퍼센트입니다. 특히 성인 독서율은 1994년의 첫 조사 이후 가장 낮은 수치라고 합니다. 성인 10명 가운데 4명은 일 년 동안 단 한 권도 책을 읽지 않는다는 얘기인데요, 사실 이 이야기는 매년 듣는 내용이라 그다지 놀랍지 않습니다. 그렇습니다. 우리나라에서 독서는 갈수록 적은 사람이 즐기는 취미 생활이며, 책을 만드는 출판 사업은 오래도록 사양 산업이라고 불려 왔습니다.
그럼에도 책은 여전히 출간되고 있습니다. 언제나 불황이라는 출판산업에서, 이 디지털 다매체 시대에서 활자를 만지는 편집자의 의미란 무엇일까요? 그것이 무엇이든, 출판산업 내부에서는 “산업 전체의 매출 규모가 작다거나, 절반이 소규모인 1인 출판사이고 근속 기간이 짧고 이직이 잦으며 연봉이 높지 않고 직원 복지도 시원찮고 마흔을 넘으면 자리 잡고 일하기가 어려워진다는 이야기”를 합니다. 평균 근속 기간은 3년이고, 마흔이 넘으면 여타 다른 산업처럼 치킨 가게라도 알아봐야 하는, 척박한 사정이라는 거죠. 그런데도 저자는 이 책 『편집자 되는 법』에서 편집자가 꽤 할 만한 직업이라고 역설합니다.

“편집자의 입지가 약해지면 좋은 책도 어불성설입니다”
저자는 편집자라는 직업에 대해 이렇게 운을 뗍니다. “우리가 일하는 업종의 환경이 이렇습니다. 물론 해마다 수치가 좋아지는 것은 아닙니다. 업종의 전망이 밝은가 흐린가보다는 편집자라는 직종이 희귀 업종이라는 것, 책 만드는 일을 할 수 있는 사람이 많지 않다는 것, 그래서 전문가가 되기 상대적으로 쉬운 업종이라는 데 마음을 두어 보죠.” 꿈과 희망을 부풀려 전하기보다 냉정하게 현실을 짚고, 거기에서 우리가 편집자로서 할 수 있는 일을 말하고자 하는 것이죠. 무엇보다 출판계에 들어와, 일을 좋아하지만 어쩐지 불안해 마음이 어수선한 초보 편집자들에게 이 점을 분명히 알려 주고자 합니다.
한 사람의 전문가로서 단단하게 선 편집자, 스스로 브랜드가 되는 편집자가 되기 위해 가야 할 길은 쉽지 않습니다. 저자는 길지 않은 글 속에서 요긴한 편집자 매뉴얼을 야무지게 담아냅니다. 출판이 무엇인지, 거기에서 편집자가 아울러야 할 과정을 설명하고, 전문가인 책임 편집자가 되려면 무엇을 어떻게 갈고닦아야 하는지 놓치지 않고 보여 줍니다. 그리고 편집자가 꼭 알아야 하는 편집의 세부 항목 외에도, 이 일을 하며 지치지 않고 버틸 수 있는 조언도 잊지 않고 일러 줍니다. 앞서 편집자의 길을 걸어간 선배의 든든한 뒷모습이기도 하지요.
스스로 자신의 자리를 닦아 가라고, 자신의 쥔 주도권을 바투 쥐고 놓치지 말라고, 만나는 인연을 소중히 하며 자신의 판을 넓혀 모두와 함께 좋은 책을 만들라고, 저자는 힘주어 말합니다. 편집자가 일해야 좋은 책이 만들어지니까요. 편집자에서 시작해 서울북인스티튜트에서 일곱 기수 동안 편집자 과정을 맡아 후배를 키워 온 선배 편집자가 좋은 책을 만들기 위해 애쓰는 후배 편집자에게 보내는 짧지만 간곡한 안내서입니다. 책이 어떤 식으로 만들어지는가, 편집자란 무엇인가 고민하는 분에게도 알찬 한 권이 될 것입니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이옥란(지은이)

이십대 중반, 작은 출판사에 편집자로 입사해 이후 16년 동안 여러 출판사에서 일했다. 2009년 한 사단법인이 개설한 출판학교에서 처음 교정 강의를 맡아 진행했고, 한겨레교육문화센터에서 편집 실무 등을 강의했다. 2012년부터 한국출판인회의 부설 서울북인스티튜트에서 서울출판예비학교 편집자 과정 책임교수로 일하며 교과 과정을 설계하고 ‘단행본 제작 워크숍’, ‘편집의 이해’, ‘어문규범과 문장교정’ 등을 강의하고 있으며, 재직자 직무향상 과정에서 ‘어문규범과 문법’, ‘분석적 교정 워크숍’ 등을 강의하고 있다.

정보제공 : Aladin

목차

머리말 ‘업’으로서의 편집 

1. “근속 연수 3년, 실무 정년 마흔” 
2. 편집자는 판을 운영하는 사람이다 
3. 편집 기획을 하십니까? 
4. 교정은 어떤 일인가 
5. 지원서 쓰는 법 
6. “너무 열심히 하지 마세요” 
7. 편집자는 혼자 일하지 않는다 
8. 관계 사이에 해자를 두자 
9. 제작은 어떤 일인가 
10. 편집자의 교양 

맺는말 실무 정년 마흔, 자기 브랜드를 만든다면 

+ 편집자의 책 읽기 
++ 참고 자료

관련분야 신착자료

김성환 (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