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Detail View

Detail View

역사와 철학의 만남

역사와 철학의 만남

Material type
단행본
Personal Author
이한구 李漢龜, 1945-
Title Statement
역사와 철학의 만남 / 이한구 지음
Publication, Distribution, etc
서울 :   세창출판사,   2017  
Physical Medium
298 p. : 삽화 ; 23 cm
Series Statement
석학人文강좌 ;72
ISBN
9788984117167 9788984113503 (세트)
Bibliography, Etc. Note
참고문헌(p. 280-288)과 색인수록
000 00000nam c2200205 c 4500
001 000045966920
005 20190108173438
007 ta
008 190107s2017 ulka b 001c kor
020 ▼a 9788984117167 ▼g 04100
020 1 ▼a 9788984113503 (세트)
040 ▼a 211009 ▼c 211009 ▼d 211009
082 0 4 ▼a 001.3 ▼a 901 ▼2 23
085 ▼a 001.3 ▼2 DDCK
090 ▼a 001.3 ▼b 2009z1 ▼c 72
100 1 ▼a 이한구 ▼g 李漢龜, ▼d 1945- ▼0 AUTH(211009)136302
245 1 0 ▼a 역사와 철학의 만남 / ▼d 이한구 지음
260 ▼a 서울 : ▼b 세창출판사, ▼c 2017
300 ▼a 298 p. : ▼b 삽화 ; ▼c 23 cm
440 0 0 ▼a 석학人文강좌 ; ▼v 72
504 ▼a 참고문헌(p. 280-288)과 색인수록
536 ▼a 교육부 주최, 한국연구재단 주관 '석학과 함께하는 인문강좌'의 지원을 받아 출판됨
945 ▼a KLPA

Holdings Information

No. Location Call Number Accession No. Availability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No. 1 Location Main Library/Monographs(3F)/ Call Number 001.3 2009z1 72 Accession No. 111802211 Availability Available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B M

Contents information

Book Introduction

기록으로서의 역사는 과거 세계의 지도다. 지도를 그리는 지리학이 과학이듯이 과거를 재현하려는 역사학은 과학일 뿐 그 이상도 그 이하도 아니다. 세계가 정보통신혁명에 의해 하나의 지구촌이 되었고, 인터넷을 통한 문화유전자들이 급속도로 뒤섞이고 있기 때문에 세계화를 설명하는 새로운 패러다임으로 문명의 융합을 제시한다.

기록으로서의 역사는 과거 세계의 지도다. 지도를 그리는 지리학이 과학이듯이 과거를 재현하려는 역사학은 과학일 뿐 그 이상도 그 이하도 아니다. 이것은 역사적 지식의 객관성을 주장하는 입장이다. 그렇다고 랑케의 노선을 되살리자는 이야기가 아니다. 랑케는 역사의 객관성을 확보하기 위해 역사가의 모든 관점을 제거하려고 했지만, 나는 역사가의 다양한 관점을 수용하면서도 역사 객관주의를 주장하기 때문이다.

어떤 사람은 자신이 선택한 사관을 절대적 진리로 생각하고 다른 사람의 사관들은 모두 잘못되었다고 비판한다(절대주의). 또 어떤 사람은 모든 사관은 동일한 가치를 갖기 때문에 어떤 사관이 옳고 그른지 판단할 수 없다는 입장을 취한다(상대주의). 사관은 절대적 진리가 아니다. 그렇다고 모든 사관이 동일한 값을 갖는 것도 아니다. 뿐만 아니라 상대주의를 피하기 위해 실증주의 같이 모든 사관을 배제한다 해서(제거주의) 일이 되는 것도 아니다. 이런 교설들을 모두 비판하는 나의 논제는 ‘사관 없는 역사서술은 맹목이고, 객관성 없는 사관은 공허하다’는 것이다.

나는 세계화를 설명하는 새로운 패러다임으로 문명의 융합을 제시하려고 한다. 세계가 정보통신혁명에 의해 하나의 지구촌이 되었고, 인터넷을 통한 문화유전자들이 급속도로 뒤섞이고 있는 것이 그 근거이다. 문명사의 관점에서 볼 때 문화유전자들의 교류가 이렇게 빠른 속도로 진행된 적은 일찍이 없었다.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Author Introduction

이한구(지은이)

서울대학교에서 철학 박사 학위를 받고 성균관대학교 철학과 교수를 거쳐 현재 경희대학교 석좌교수로 재직 중이다. 뮌헨대학교, 도쿄여자대학, 브라운대학교, 위스콘신메디슨대학교 등에서 연구교수로 현대철학을 연구했다. 저서로 『칼 포퍼의 열린사회와 그 적들 읽기』 『지식의 성장』 『역사학의 철학』 『역사와 철학의 만남』 『문명의 융합』 등이 있으며, 역서로는 『열린사회와 그 적들 I』 『칸트의 역사 철학』 『추측과 논박 12, 』 등이 있다.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Table of Contents

_들어가며·4 

서론: 역사 갈등을 어떻게 해결할 것인가?·9 

제1부 역사를 보는 두 입장: 역사는 우리가 만들어 낸 이야기인가, 과거의 재현인가?·19 
1장. 역사란 무엇인가?·22 
1. 과거, 기록, 재구성은 ‘역사’의 세 핵심어다·22 
2. 역사는 과거의 지도다·30 
3. 역사는 세 종류로 나누어진다·32 
4. 왜 역사를 알려고 하는가?·35 
5. 역사주관주의와 역사객관주의는 구별된다·37 

2장. 역사는 우리가 만들어 낸 이야기다·45 
1. 현재주의: 역사는 ‘과거’라는 화면에 비친 현재다·46 
2. 실용주의: 역사는 유용성의 관점에서 재구성한 과거다·58 
3. 포스트모더니즘: 역사는 다양한 주관적 이야기일 뿐이다·66 

3장. 역사는 과거의 재현이다.·86 
1. 고전적 객관주의: 있었던 그대로의 과거를 재현한다·86 
2. 객관주의에 대한 새로운 모색: 관점에 기초하여 과거를 재현한다·97 
3. 역사의 객관적 재구성은 실제로 가능한가?·112 

제2부 통일적 관점으로서의 사관: 사관 없는 역사 서술은 맹목이고, 객관성 없는 사관은 공허하다·119 
4장. 사관 없는 역사는 맹목이다·125 
1. 사관 없이는 역사를 체계적으로 이야기하지 못한다·126 
2. 사관은 세 요소로 구성된다·133 
3. 사관은 과학적 연구 프로그램으로 해석될 수 있다·143 

5장. 객관성 없는 사관은 공허하다.·150 
1. 사관은 역사세계를 설명하는 실재론적 가설이다·150 
2. 근대 사관의 두 원형은 인본사관과 민족사관이다·157 

6장. 사관의 우열을 가릴 수 있는가?·173 
1. 정신사관: 역사는 정신의 실현과정이다·173 
2. 유물사관: 역사는 물질적 생산력의 증대과정이다·183 
3. 사관의 진위와 우열은 설명력에 의해 결정된다·196 

제3부 문명사의 관점에서 본 세계화: 왜 일방적 지배나 공존이 아니고 융합인가·201 

7장. 세계화는 돌이킬 수 없는 역사적 추세다·204 
1. 정보혁명에 의해 하나의 지구촌이 되었다·204 
2. 세계화는 문명의 전면적인 융합이다·208 
3. 서구 문명의 전폭적 수용이냐, 전통 문명의 부활이냐?·213 

8장. 열린 문명이 인류의 미래다·220 
1. 문명은 문화 유전자의 결합체다·220 
2. 문화 유전자의 융합이 가속화되고 있다·225 
3. 인류 보편적 문명사의 시각이 필요하다·231 

9장. 대담 및 질의응답·239 

_주석·271 
_참고문헌·280 
_찾아보기·289

New Arrivals Books in Related Fields

민음사. 편집부 (2021)
송상용 (2021)
인문한국(HK)연구소협의회. HK/HK+성과확산총괄센터 (2021)
東京大学未来ビジョン研究センタ- (2021)
21세기 장성아카데미 (2021)
Braunstein, Florence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