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사오위린 대사의) 한국 외교 회고록 : 중화민국과 한국의 근대 관계사

(사오위린 대사의) 한국 외교 회고록 : 중화민국과 한국의 근대 관계사 (3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邵毓麟, 1909-1984 이용빈, 역 강경민, 역 김민하, 역 이해룡, 역 홍대진, 역
서명 / 저자사항
(사오위린 대사의) 한국 외교 회고록 : 중화민국과 한국의 근대 관계사 / 사오위린 지음 ; 이용빈 외 옮김
발행사항
파주 :   한울,   2017  
형태사항
669 p. ; 24 cm
원표제
使韓回憶錄 : 近代中韓關係史話
ISBN
9788946064041
일반주기
해제: 한중 근대사의 중심을 관통하는 외교 기록  
공역자: 강경민, 김민하, 이해룡, 홍대진  
주제명(개인명)
邵毓麟,   1909-1984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5966913
005 20190108165057
007 ta
008 190107s2017 ggk 000c akor
020 ▼a 9788946064041 ▼g 03340
035 ▼a (KERIS)BIB000014667882
040 ▼a 222001 ▼c 222001 ▼d 211009
041 1 ▼a kor ▼h chi
082 0 4 ▼a 327.510519 ▼2 23
085 ▼a 327.51053 ▼2 DDCK
090 ▼a 327.51053 ▼b 2017
100 1 ▼a 邵毓麟, ▼d 1909-1984 ▼0 AUTH(211009)90298
245 2 0 ▼a (사오위린 대사의) 한국 외교 회고록 : ▼b 중화민국과 한국의 근대 관계사 / ▼d 사오위린 지음 ; ▼e 이용빈 외 옮김
246 1 9 ▼a 使韓回憶錄 : ▼b 近代中韓關係史話
246 3 ▼a Shin Han hui i lu : ▼b jin dai Zhong Han guan xi shi hua
260 ▼a 파주 : ▼b 한울, ▼c 2017
300 ▼a 669 p. ; ▼c 24 cm
500 ▼a 해제: 한중 근대사의 중심을 관통하는 외교 기록
500 ▼a 공역자: 강경민, 김민하, 이해룡, 홍대진
600 1 4 ▼a 邵毓麟, ▼d 1909-1984
700 1 ▼a 이용빈, ▼e▼0 AUTH(211009)131550
700 1 ▼a 강경민, ▼e▼0 AUTH(211009)37559
700 1 ▼a 김민하, ▼e▼0 AUTH(211009)28047
700 1 ▼a 이해룡, ▼e▼0 AUTH(211009)122791
700 1 ▼a 홍대진, ▼e▼0 AUTH(211009)90299
900 1 0 ▼a Shao, Yulin, ▼e
900 1 0 ▼a 사오위린, ▼e
945 ▼a KLPA

소장정보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327.51053 2017 등록번호 111802207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컨텐츠정보

책소개

중화민국 초대 주한대사인 사오위린의 회고록으로, 1919년 3·1운동부터 1979년 박정희 대통령이 암살당해 서거할 때까지 60년 동안의 대한민국 독립운동사와 한중 관계사를 다루고 있다. 사오위린은 동북아시아의 큰 틀에서 한반도 문제를 냉철하게 분석하면서 자신이 직접 만난 김구 및 이승만을 중심으로 한국 독립운동과 임시정부 세력을 평가하는 한편, 한중 항일운동 협력사, 한국전쟁에 대한 중화민국의 시각 등을 상세히 소개하고 있다.

한국 근대사의 중심을 관통한 저자의 기록을 담은 이 책은 당시 상황을 복원할 수 있는 소중한 자료이자 외교사적으로 매우 중요한 사료가 될 것이다. 중국 입장에서 역사적 사건을 다룸으로써 한국 근대사의 새로운 시각을 제시한다.

항일운동에서부터 한국전쟁, 남북 분단까지
김구, 이승만에서부터 맥아더 장군까지
중국 외교관의 눈으로 본 한국의 역사와 인물들


중화민국 초대 주한대사인 사오위린의 회고록으로, 1919년 3·1운동부터 1979년 박정희 대통령이 암살당해 서거할 때까지 60년 동안의 대한민국 독립운동사와 한중 관계사를 다루고 있다. 사오위린은 동북아시아의 큰 틀에서 한반도 문제를 냉철하게 분석하면서 자신이 직접 만난 김구 및 이승만을 중심으로 한국 독립운동과 임시정부 세력을 평가하는 한편, 한중 항일운동 협력사, 한국전쟁에 대한 중화민국의 시각 등을 상세히 소개하고 있다. 한국 근대사의 중심을 관통한 저자의 기록을 담은 이 책은 당시 상황을 복원할 수 있는 소중한 자료이자 외교사적으로 매우 중요한 사료가 될 것이다.

항일 투쟁 시기의 한국 문제 전문가에서 초대 주한대사로 부임하기까지
한국과 운명을 같이했던 중국 외교관 사오위린


이 책은 중화민국(타이완) 초대 주한대사인 사오위린의 외교 회고록으로, 3·1운동부터 항일투쟁, 해방공간, 한국전쟁, 그리고 이승만 정권에 이르는 격동의 세월을 저자의 생생한 경험을 기반으로 집필한 외교 기록이다. 사오위린은 1934년 26세의 젊은 나이로 쓰촨대학의 교수로 부임했으나 당시 시대 상황에서 대학에서 가르치는 일은 아무런 의미가 없다고 여겨 항일운동의 일환으로 외교관의 길을 선택한 인물이다. 중국 국민정부의 외교부에 들어간 사오위린은 당시 국제적으로 외교 승인을 받지 못한 한국임시정부와 관련된 국제업무를 비공식적으로 처리하면서 한국과 인연을 맺었다. 이 과정에서 한국의 독립운동가들과 활발하게 교류했으며, 한국 문제 전문가로 알려지게 되었다. 이 명성에 힘입어 1944년에는 김구의 간곡한 요청으로 임시정부의 중국인 고문으로 초빙되기도 했다.
이러한 인연은 한국이 독립한 후 초대 중화민국 대사로 부임하는 계기로 이어졌지만, 대사로 부임한 이듬해 한국전쟁이 발발해 화교들을 이끌고 부산으로 후퇴했으며, 화교들의 타이완 철수를 지휘하기도 했다. 타이완 사학계의 거두 량징춘 선생은 이 책의 추천사에서 하나의 회고록이 의의를 지니려면 비범한 시기, 비범한 지역, 비범한 사람에 의한 것이라야 한다고 전제하면서, 사오위린이 한국에 대사로 부임한 시기는 한국과 중화민국 양국이 미국의 극동 정책에 의해 함께 버림 받았던 때였고, 외교 사절로 부임한 지역은 미소 냉전이 한창이어서 전쟁 발발 위기에 놓인 위험한 곳이었는데, 사오위린은 당시의 어려운 상황을 훌륭하게 극복한 비범한 사람이므로 이 책의 의의가 매우 높다고 평가한다.
사오위린은 이처럼 한국 역사의 주요한 사건들을 함께 겪어온 인물이다. 한국전쟁이 발발한 후 ‘전쟁 중에는 외교관이 아닌 군인이 대사의 자리를 맡는 것이 더 적합하다’고 판단해 2년여 만에 주한대사직을 사임했으므로 공식적으로 주한대사직에 몸담았던 기간은 길지 않지만, 주한대사직을 사임한 이후에도 한일 교류를 중재하고 이승만의 국립묘지 안장을 박정희 대통령에게 건의하는 등 그의 인생 전반은 한국과 떼려야 뗄 수 없는 관계였다. 한 신문기자는 사오위린과 한국의 인연을 ‘운명’이라는 말로 표현하기도 했다.

중국 입장에서 역사적 사건을 다룸으로써 한국 근대사의 새로운 시각 제시

급변하던 한국의 근대사를 관통하는 이 책은 여러모로 중요한 의의를 지니고 있다. 우선 복잡한 이해관계로 얽힌 국제정세에서 중국이 취한 입장을 확인할 수 있다. 한 예로 대륙을 탈환하기 위한 ‘대륙반공’을 지상과제로 삼고 있던 장제스와 국민정부는 통일을 앞세운 김구보다 반공과 독립을 주장한 이승만에게 더 관심을 갖고 있었음을 이 책을 통해 알 수 있다. 또한 사오위린은 1951년 7월 중화민국정부에 ‘한국전쟁 수복 지역 행정조치 보고서’를 제출해 한국전쟁 당시의 상황을 생생하게 보고했는데, 이는 타이완이 대륙을 수복할 때를 대비해 꼼꼼하게 작성한 보고서이기도 했다. 한편 한국과 중국이 강대국에 의해 희생된 사례로는 1945년 2월 개최된 얄타회담을 들고 있다. 사오위린은 영국과 미국이 남북한 분할 군사 점령을 결정한 것에 대해 이는 영미 양국이 소련의 환심을 사기 위해 중국을 배신한 결과라며, 한국뿐만 아니라 중국도 영국과 미국의 희생물이 되었다고 강하게 비판한다. 이처럼 이 책은 한국에 대한 중국의 외교 방식을 증언하고 새로운 시각과 연구과제를 제공해주는 자료집이라고 할 수 있다.

근대 한국의 외교 환경과 국제정치적 지형을 파악할 수 있는 탁월한 사료

60년에 걸친 역사를 다룬 이 책은 한국 근대사를 파악하는 데는 물론, 한국과 중국의 관계사를 연구하고 한중 관계를 입체적으로 되짚어보는 데 매우 소중한 자료다. 특히 사오위린이 곁에서 직접 겪은 김구와 이승만의 성향을 비교한 것이나, 한국전쟁 발발 당시 한국정부와 중화민국정부의 대응방식에 실망한 일화, 박정희 대통령에게 이승만의 유골을 고국에 묻도록 이승만을 대신해 요청한 일, 한국전쟁 때 중화민국의 원조를 한국이 거절한 내막, 한국전쟁 전략으로 제한전을 선택한 트루먼 대통령과 전쟁에서의 승리를 추구한 맥아더 장군 간의 갈등, 미국·영국·소련 등 강대국에 의해 한반도의 운명이 좌지우지된 국제적 상황 등 외교사적으로 중요하고 흥미로운 이야기가 많다. 1980년에 간행되어 출간된 지는 오래되었지만, 이 책은 일제시대부터 한국전쟁을 거쳐 이승만 정권의 몰락에 이르기까지 한국 근대사의 외교 환경과 국내 정치 상황을 복원하는 고리역할을 할 것이며, 국내의 연구가 주로 임시정부의 활동에만 주력해 중국 측 입장을 정확하게 포착하지 못한 점을 극복하는 데 도움을 줄 것이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사오위린(지은이)

1909년 중국 저장성(浙江省) 인현(鄞縣)에서 태어났다. 1935년 국민정부 외교부의 일본·러시아과 과장, 1937년 주일본 요코하마 총영사를 거쳤으며, 1944년 김구의 요청으로 중국인으로서는 유일하게 한국임시정부의 고문을 맡아 한국의 독립운동을 여러 방면에서 지원했다. 임시정부의 요원들과 친분이 두터웠으며, 김구, 이승만과도 깊은 관계를 유지했다. 1949년 7월부터 1951년 9월까지 초대 주한 중화민국대사로 재직했으며, 주한대사직을 사임한 이후로도 한일 교류를 중재하고 이승만 대통령의 국립묘지 안장을 박정희 대통령에게 건의하는 등 한국과의 인연을 이어갔다. 1984년 75세의 나이로 세상을 떠났다.

이용빈(옮긴이)

인도 국방연구원(IDSA) 객원연구원 역임 미국 하버드대학 HPAIR 연례 학술회의 참석(안보 분과) 이스라엘 크네세트(국회), 미국 국무부, 미국 해군사관학교 초청 방문 중국외교대학(中國外交學院), 타이완 국립정치대학, 홍콩중문대학 학술 방문 홍콩국제문제연구소 연구원 저서: East by Mid-East(공저, 2013) 외 역서: 『시진핑』(2011, 2012년도 아시아·태평양출판협회APPA 출판상 수상), 『김정은 체제』(공역, 2012), 『중국의 당과 국가: 정치체제의 궤적』(2012), 『시리아: 아사드 정권의 40년사』(2012), 『중국 외교 150년사: 글로벌 중국으로의 도정』(2012), 『러시아의 논리: 부활하는 강대국의 국가전략』(2013), 『현대 중국정치: 글로벌 강대국의 초상』(제3판, 2013), 『이란과 미국: 이란 핵 위기와 중동 국제정치의 최전선』 (2014), 『북한과 중국』(공역, 2014), 『망국의 일본 안보정책』(2015), 『현대 중국의 정치와 관료제』(2016), 『이슬람의 비극』(2017), 『홍콩의 정치와 민주주의』(2019), 『미국의 제재 외교』(2021), 『미국과 중국』(근간) 외

강경민(옮긴이)

중국 베이징에서 대외한어를 공부했고, 한림국제대학원대학교에서 정치외교학 석사 과정을 마쳤습니다. 지금은 대만 타이베이에 살면서 타이완대학교 정치학과 박사 과정에 있습니다. 두 딸에게 동화책을 읽어 주는 시간을 가장 즐거워합니다.

김민하(옮긴이)

한림국제대학원대학교 정치외교학과 석사

이해룡(옮긴이)

한림국제대학원대학교 정치외교학과 석사

홍대진(옮긴이)

한림국제대학원대학교 정치외교학과 석사과정 수료

정보제공 : Aladin

목차

제1장│ 중국에서 전개된 한국 독립운동 
말 한 마디로 결정된 운명 
3ㆍ1운동에 대한 추억 
한국임시정부의 독립 투쟁과 중국의 대한 원조 

제2장│ 한국임시정부 고문에서 주한대사로 부임하기까지 
김구 주석의 고문으로 영입되다 
한국의 독립을 위한 한중 연합 노력 

제3장│ 주한대사 부임과 고난의 투쟁 
부임 전 장제스 총재와의 면담 
역사적인 한중 진해회담 개최 
한국전쟁 직전의 폭풍 전야 
급변하는 남북한 정세와 우톄청의 방한 

제4장│ 죽음의 문턱을 넘나든 한국전쟁 
서울에서 철수하기까지 길고 길었던 이틀간의 낮과 밤 
장제스 총재의 한국 원조 결정과 유엔의 한국 원조 결의 
대전 전선에서 재회한 중미 사절단 
전시 대구에서의 소소한 다반사 
배수진을 친 최후의 거점지 부산 

제5장│ 유엔군의 공격과 중공 참전 
인천 상륙, 그리고 서울 수복 
서울에서 평양까지의 제1전지 업무 보고 
중공의 참전과 중화민국의 전술 
주한대사로서 한국전쟁에 임한 나의 전략 
한국전쟁 당시 한중 외교와 한국의 정치 흐름 
주한 화교 동포들과 생사를 함께하다 

제6장│ 맥아더 장군의 사퇴와 나의 사직 
전략 논쟁과 맥아더 장군의 사퇴 
나와 맥아더 장군의 교류 
일본과의 합의, 그리고 한국전쟁의 정전회담 
나의 사직과 후임 결정 

제7장│ 주한대사를 사임한 뒤의 나와 한국 
끊을 수 없는 한국과의 인연 
반공의사의 타이완 복귀와 아시아 반공 조직에 대한 구상 
한일 교류 중재 및 이승만의 국립묘지 매장 요청 
향후 한중 관계 전망 

해제. 한중 근대사의 중심을 관통하는 외교 기록

관련분야 신착자료

한반도평화만들기. 한일비전포럼 (2021)
'한미관계 155년, 어제와 오늘' 편집위원회 (2021)
Nguyễn, Huy Mỹ (2021)
서울대학교. 국제문제연구소 (2021)
공로명 장관 구순기념문집 편찬위원회 (2021)
Danilevskiĭ, N. I︠A︡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