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카를 마르크스의 혁명적 사상 : 새 번역 (4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Callinicos, Alex, 1950- 이수현, 1970-, 역
서명 / 저자사항
카를 마르크스의 혁명적 사상 : 새 번역 / 알렉스 캘리니코스 지음 ; 이수현 옮김
발행사항
서울 :   책갈피,   2018  
형태사항
392 p. ; 23 cm
원표제
The revolutionary ideas of Karl Marx
ISBN
9788979661361
일반주기
색인수록  
일반주제명
Socialism Communists --Biography
주제명(개인명)
Marx, Karl,   1818-1883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5963437
005 20210903093733
007 ta
008 181206s2018 ulk 001c kor
020 ▼a 9788979661361 ▼g 03300
040 ▼a 211009 ▼c 211009 ▼d 211009
041 1 ▼a kor ▼h eng
082 0 4 ▼a 335.4 ▼2 23
085 ▼a 335.4 ▼2 DDCK
090 ▼a 335.4 ▼b 2018z7
100 1 ▼a Callinicos, Alex, ▼d 1950- ▼0 AUTH(211009)15281
245 1 0 ▼a 카를 마르크스의 혁명적 사상 : ▼b 새 번역 / ▼d 알렉스 캘리니코스 지음 ; ▼e 이수현 옮김
246 1 9 ▼a The revolutionary ideas of Karl Marx
246 3 9 ▼a Revolutionary ideas of Karl Marx
260 ▼a 서울 : ▼b 책갈피, ▼c 2018
300 ▼a 392 p. ; ▼c 23 cm
500 ▼a 색인수록
600 1 0 ▼a Marx, Karl, ▼d 1818-1883
650 0 ▼a Socialism
650 0 ▼a Communists ▼v Biography
700 1 ▼a 이수현, ▼d 1970-, ▼e▼0 AUTH(211009)115567
900 1 0 ▼a 캘리니코스, 알렉스, ▼e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과학도서관/Sci-Info(1층서고)/ 청구기호 335.4 2018z7 등록번호 121258038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2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사회과학실/ 청구기호 335.4 2018z7 등록번호 151343204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과학도서관/Sci-Info(1층서고)/ 청구기호 335.4 2018z7 등록번호 121258038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사회과학실/ 청구기호 335.4 2018z7 등록번호 151343204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컨텐츠정보

책소개

마르크스 탄생 200년을 맞아, 행동하는 지식인 알렉스 캘리니코스의 스테디셀러 《카를 마르크스의 혁명적 사상》이 완전히 새로운 번역으로 출간됐다.

이 책은 마르크스를 단순히 경제학자로 다루지 않는다. 엥겔스가 말했듯이 마르크스는 “무엇보다 혁명가”였다. 마르크스에게 이론은 세상을 바꾸기 위한 수단이었고 그가 평생 한 작업, 유물론적 역사관의 정립이나 《자본론》에서 정점에 이른 엄청난 경제학 연구는 노동자들이 스스로 해방하는 사회라는 단 하나의 목표를 위한 것이었다.

이 책은 마르크스주의를 온갖 오해와 왜곡에서 구해 낸다. 이른바 ‘사회주의’를 표방한 나라들이 마르크스가 생각한 사회주의와 전혀 다른 체제였음을 입증해 낸다. 또 마르크스주의를 실천과 괴리된 ‘학술적’ 마르크스주의의 늪에서 구해 내 본래 자리인 ‘실천적’ 마르크스주의로 되돌려 놓는다.

마르크스 탄생 200년을 맞아, 행동하는 지식인 알렉스 캘리니코스의 마르크스 입문서 《카를 마르크스의 혁명적 사상》이 완전히 새로운 번역으로 출간됐다. 마르크스 입문서는 이미 꽤 많다. 올해만 해도 십수 권의 책이 새로 출간됐다. 그런데 왜 30여 년 전에 쓰인 《카를 마르크스의 혁명적 사상》일까?
2008년 금융 위기로 1930년대 이후 가장 심각한 세계경제 불황이 지속되고 있다. 마르크스의 핵심 주제는 자본주의였고, 자본주의 경제가 위기에 빠질 때마다 주류 언론은 마르크스의 재발견 운운하는 기사들을 쏟아 냈다. 그러면서 마르크스 경제학을 연구하는 몇몇 학자들의 저서가 세계적으로 각광을 받기도 했다.
그러나 《카를 마르크스의 혁명적 사상》은 마르크스를 단순히 경제학자로 다루지 않는다. 엥겔스가 말했듯이 마르크스는 “무엇보다 혁명가”였다. 마르크스에게 이론은 세상을 바꾸기 위한 수단이었다. 그가 평생 한 작업, 유물론적 역사관의 정립이나 《자본론》에서 정점에 이른 엄청난 경제학 연구는 노동자들이 스스로 해방하는 사회라는 단 하나의 목표를 위한 것이었다.
이 책은 이 점을 찬찬히 그리고 명료하게 짚어 낸다. 1장에서 마르크스의 생애를 간결하게 다루고, 2~3장에서 마르크스 이전의 사상을 비판적으로 개관한 다음, 마르크스의 핵심 중 하나인 방법론(4~5장)과 자본주의 경제 이론(6장)을 설명하고, 노동자 권력(7장)을 향한 실천적 지침을 내놓는다. 그리고 8장에서는 더욱 혼란스럽고 야만적인 현대 자본주의 사회에서 마르크스의 사상이 아직도 유효한 현실 분석 틀이 될 수 있음을 보여 준다.
이 책의 또 하나의 중요한 목적은 마르크스주의를 온갖 왜곡에서 구해 내는 것이다. 이런 왜곡은 대부분 자본주의 기존 질서를 옹호하는 자들이 저지른다. 그러나 이런 비방은 반박하기가 비교적 쉽다.
다루기 더 어려운 것은 마르크스 추종자들이 그의 사상을 왜곡한 경우다. 이른바 ‘마르크스레닌주의’나 ‘사회주의’를 표방하는 나라들이 대표적이다. 그러나 이 책은 그런 나라들이 마르크스가 생각한 사회주의와 전혀 다른 체제였음을 입증해 낸다.
‘학술적’ 마르크스주의자들에 의한 왜곡도 있다. 이 신종 마르크스주의는 노동운동이 아니라 대학에 토대를 두고 있다. 그 목표도 자본주의를 전복하는 것이 아니라 마르크스주의 자체를 연구하는 것이다. 이 책은 마르크스주의를 실천과 괴리된 ‘학술적’ 마르크스주의의 늪에서 구해 내 본래 자리인 ‘실천적’ 마르크스주의로 되돌려 놓는다.
이 책은 1990년대 초 한국에서 출간돼 널리 읽히기 시작했다. 1990년대 말에 이적표현물로 낙인찍혔을 때는 일부 대학가에서 《카를 마르크스의 혁명적 사상》을 제본해서 돌려 읽는 ‘국가보안법 불복종 운동’이 벌어지기도 했으며 지금까지도 활동가들에게 꾸준히 영감을 주고 있는 스테디셀러다.
마르크스 탄생 200년을 맞아 이 책이 완전히 새로 번역됐다. 알렉스 캘리니코스의 저서를 여러 권 옮긴 전문 번역가가 새 세대 활동가들을 위해 더 이해하기 쉽고 명쾌하게 번역했다.
알렉스 캘리니코스가 머리말에서 밝히듯이, 이 책은 자본주의를 전복하고 사회주의를 실현하기 위한 투쟁에 기여하고자 쓴 것이다. 자본주의 체제에 깊이 뿌리박힌 착취와 차별과 폭력을 끝내고 싶은 독자들에게 최고의 마르크스의주의 입문서가 될 것이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알렉스 캘리니코스(지은이)

1950년 짐바브웨에서 태어난 세계적 마르크스주의 석학이다. 영국 옥스퍼드대학교에서 “자본론의 논리학”으로 철학 박사 학위를 받았고, 현재 런던대학교 킹스칼리지 명예교수다. 실천하는 지식인의 전형으로, 2000년대의 대안 세계화 운동과 반전 운동을 건설하는 데 중요한 구실을 했으며 영국 사회주의노동자당(SWP) 중앙위원장을 맡고 있다. 2001년 한국의 한 중앙 일간지가 선정한 세계 지식인 42인 가운데, 놈 촘스키에 이어 둘째 순서로 소개됐다. 또 <한겨레>가 보도했듯이 “캘리니코스는 세계에서 손꼽히는 마르크스주의와 세계 반전?반자본주의 이론가로 평가받고 있다.” 캘리니코스가 쓴 《카를 마르크스의 혁명적 사상》은 한국 대학생들 사이에서도 오랫동안 필독서로 꼽혔다. 그 밖에 《반자본주의 선언》, 《제국주의와 국제 정치경제》, 《알렉스 캘리니코스의 자본론 행간 읽기》, 《포스트모더니즘: 마르크스주의의 비판》, 《인종차별과 자본주의》, 《브렉시트와 유럽연합》(공저), 《코로나19, 자본주의의 모순이 낳은 재난》(공저), 《제3의 길은 없다》, 《사회이론의 역사》, 《현대철학의 두 가지 전통과 마르크스주의》, 《이론과 서사》 등 수십 권의 저서가 번역돼 있다.

이수현(옮긴이)

고려대학교 법대를 졸업했고 프리랜서 번역가로 활동하고 있다. 알렉스 캘리니코스가 지은 《카를 마르크스의 혁명적 사상》, 《알렉스 캘리니코스의 자본론 행간 읽기》, 《포스트모더니즘: 마르크스주의의 비판》, 《무너지는 환상》, 《자본주의의 대안과 사회주의 가치 논쟁》, 《좌파의 재구성과 변혁 전략》을 비롯해 수십 종의 책을 번역했다.

정보제공 : Aladin

목차

목차
2011년판 머리말 = 9
1995년판 머리말 = 14
1983년판 머리말 = 23
1 혁명가의 생애 = 31
 우정과 혁명 = 44
 망명과 "비참한 생활" = 52
 《자본론》과 제1인터내셔널 = 65
 말년 = 74
2 마르크스 이전의 사회주의 = 81
 계몽주의 = 85
 공상적 사회주의 = 93
3 리카도, 헤겔, 포이어바흐 = 102
 시민사회 해부 = 104
 헤겔과 변증법 = 112
 포이어바흐가 헤겔을 똑바로 세우다 = 118
4 마르크스의 방법 = 123
 노동과 소외 = 124
 《자본론》의 논리(학) = 135
 실천의 철학 = 146
5 역사와 계급투쟁 = 153
 생산과 사회 = 156
 생산양식과 계급투쟁 = 165
 토대와 상부구조 = 177
6 자본주의 = 191
 노동과 가치 = 193
 잉여가치와 착취 = 203
 경쟁, 가격, 이윤 = 214
 축적과 경제 위기 = 229
 결론 = 245
7 노동자 권력 = 249
 자본주의의 무덤을 파는 사람들 = 252
 정당과 계급 = 260
 프롤레타리아 독재 = 276
 세계혁명 = 289
 공산주의 = 301
8 마르크스의 현재성 = 315
 ''''실제로 존재하는 사회주의'''' = 317
 오늘날의 자본주의 = 327
 노동계급 = 339
 결론 = 348
더 읽을거리 = 352
후주 = 371
찾아보기 = 383

관련분야 신착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