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당신이 옳다 : 정혜신의 적정심리학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정혜신
서명 / 저자사항
당신이 옳다 : 정혜신의 적정심리학 / 정혜신 지음
발행사항
서울 :   해냄,   2018  
형태사항
315 p. ; 22 cm
ISBN
9788965746669
일반주기
영감자: 이명수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5958585
005 20181025174831
007 ta
008 181025s2018 ulk 000c kor
020 ▼a 9788965746669 ▼g 03180
035 ▼a (KERIS)BIB000014947379
040 ▼a 222003 ▼c 222003 ▼d 211009
082 0 4 ▼a 152.41 ▼2 23
085 ▼a 152.41 ▼2 DDCK
090 ▼a 152.41 ▼b 2018z2
100 1 ▼a 정혜신 ▼0 AUTH(211009)124649
245 1 0 ▼a 당신이 옳다 : ▼b 정혜신의 적정심리학 / ▼d 정혜신 지음
246 3 0 ▼a 적정심리학
260 ▼a 서울 : ▼b 해냄, ▼c 2018
300 ▼a 315 p. ; ▼c 22 cm
500 ▼a 영감자: 이명수
945 ▼a KLPA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152.41 2018z2 등록번호 111800579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2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152.41 2018z2 등록번호 111800888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3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152.41 2018z2 등록번호 111801475 도서상태 대출중 반납예정일 2021-04-28 예약 서비스 M
No. 4 소장처 과학도서관/Sci-Info(1층서고)/ 청구기호 152.41 2018z2 등록번호 121246381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5 소장처 과학도서관/Sci-Info(1층서고)/ 청구기호 152.41 2018z2 등록번호 121247233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6 소장처 의학도서관/자료실(3층)/신착 청구기호 152.41 2018z2 등록번호 131053001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No. 7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인문자료실1/ 청구기호 152.41 2018z2 등록번호 151343012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152.41 2018z2 등록번호 111800579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2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152.41 2018z2 등록번호 111800888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3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152.41 2018z2 등록번호 111801475 도서상태 대출중 반납예정일 2021-04-28 예약 서비스 M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과학도서관/Sci-Info(1층서고)/ 청구기호 152.41 2018z2 등록번호 121246381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2 소장처 과학도서관/Sci-Info(1층서고)/ 청구기호 152.41 2018z2 등록번호 121247233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의학도서관/자료실(3층)/신착 청구기호 152.41 2018z2 등록번호 131053001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인문자료실1/ 청구기호 152.41 2018z2 등록번호 151343012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컨텐츠정보

책소개

타인의 시선과 기대에 부응하려 발버둥치고, 갑질 하는 조직에서 억지 미소로 참아내고, 성공과 효율을 좇는 사회의 기준에 허덕이고, 관계의 고단함 속에 내 마음은 뒷전이 될 때… 우리는 존재 자체로 존중받지 못한 채 각자의 개별성은 무시된다. 이처럼 날로 팍팍해지는 현실 속에서 우리나라 3명 중 1명은 우울증상을 겪고 있고, 자살률은 몇 년째 세계 최고 수준이다. 지금 우리, 괜찮은 것일까?

이에 사회적 재난 현장부터 일상의 순간까지 고통받는 이들과 함께해온 정신과 의사 정혜신은 우리에게 ‘심리적 CPR(심폐소생술)’이 절실하다고 진단한다. 최근 15년 간 진료실을 벗어나 보통 사람들은 물론 트라우마 피해자부터 CEO까지 다양한 이들의 속마음을 만나며 우리 사회 곳곳에서 많은 이들이 무너지고 상처받고 있음을 확인한 결과이다.

이러한 응급 상황에 저자는 신간『당신이 옳다』를 통해 누구라도 심리적 CPR의 행동지침을 배울 수 있게 안내하고자 한다. ‘나를 구하고 너를 살릴 수 있는’ 실전 방법을 세밀히 담은 이 책은, 30여 년간 정신과 의사로 거리의 치유자로 현장에서 쌓아 올린 그의 경험과 내공, 정성이 집대성된 결과물이기도 하다.

<당신이 옳다> 40만 부 기념 ‘한 사람’ 리커버

2021년 당신과 우리의 회복을 위해
『당신이 옳다』가 온 마음으로 부축합니다!


“내 고통에 진심으로 눈을 포개고 듣고 또 듣는 사람,
내 존재에 집중해서 묻고 또 물어주는 사람,
대답을 채근하지 않고 기다려주는 사람이라면
누구라도 상관없다.
그 사람이 누구인가는 중요하지 않다.
그렇게 해주는 사람이 중요한 사람이다.
그 ‘한 사람’이 있으면 사람은 산다.”

코로나19로 힘들었던 2020년
여전히 안갯속 같은 2021년을 맞으며
물리적으로는 함께 할 수 없지만
마음만은 더욱 가까이 다가가
당신의 ‘한 사람’이 되겠습니다

당신의 마음에 마음을 포개며
천천히 한 걸음씩 다시 나아갈 수 있도록
『당신이 옳다』가 힘껏 부축하겠습니다

“지금 마음이 어떠세요? 도대체 얼마나 힘들었던 거예요?”
공감과 경계의 기술로 짓는 소박하지만 든든한‘집밥’같은 심리학!
만성적인‘나’기근과 관계의 갈등에 시달리는 이들을 위한 책


타인의 시선과 기대에 부응하려 발버둥치고, 갑질 하는 조직에서 억지 미소로 참아내고, 성공과 효율을 좇는 사회의 기준에 허덕이고, 관계의 고단함 속에 내 마음은 뒷전이 될 때… 우리는 존재 자체로 존중받지 못한 채 각자의 개별성은 무시된다. 이처럼 날로 팍팍해지는 현실 속에서 우리나라 3명 중 1명은 우울증상을 겪고 있고, 자살률은 몇 년째 세계 최고 수준이다. 지금 우리, 괜찮은 것일까?
이에 사회적 재난 현장부터 일상의 순간까지 고통받는 이들과 함께해온 정신과 의사 정혜신은 우리에게 ‘심리적 CPR(심폐소생술)’이 절실하다고 진단한다. 최근 15년 간 진료실을 벗어나 보통 사람들은 물론 트라우마 피해자부터 CEO까지 다양한 이들의 속마음을 만나며 우리 사회 곳곳에서 많은 이들이 무너지고 상처받고 있음을 확인한 결과이다.
이러한 응급 상황에 저자는 신간『당신이 옳다』를 통해 누구라도 심리적 CPR의 행동지침을 배울 수 있게 안내하고자 한다. ‘나를 구하고 너를 살릴 수 있는’ 실전 방법을 세밀히 담은 이 책은, 30여 년간 정신과 의사로 거리의 치유자로 현장에서 쌓아 올린 그의 경험과 내공, 정성이 집대성된 결과물이기도 하다.

공감, 나와 당신을 살리는 심리적 CPR
저자는 이 책을 통해 ‘적정심리학’이란 새로운 패러다임을 통해 강력한 치유 원리와 구조를 제시한다. 이는 간단하지만 본질을 건드려 세상을 변화시키는 적정기술처럼, 사람의 마음과 존재의 본질을 움직여 상처를 치유하고 삶을 회복시키는 심리학을 뜻한다. 복잡한 이론과 전문가의 진단에만 의존하지 않고 스스로 나와 남을 돌보고 치유할 수 있는 간단하지만 강력한 치유법, 집밥 같은 치유법이다. 그 핵심은 바로 ‘공감’이며, 스스로는 물론 한 사람의 고통에 마음을 포개려는 섬세한 시선과 지지에 바탕을 둔다.
공감은 다름 아닌 치유자 정혜신이 극한 상황에서 사람을 살린 결정적 무기이다. 십수 년 동안 ‘거리의 치유자’로서 국가폭력 피해자를 비롯, 쌍용자동차 해고 노동자, 세월호 참사 피해자들의 치유와 회복에 힘써오며, 저자는 공감이야말로 어떤 치료제나 전문가의 고스펙 자격증보다 강력하게 사람의 마음을 되살리는 힘을 발휘함을 확인했다.
외형적 조건이나 삶의 내력이 아닌 사람의 존재 자체에 초집중하고, ‘내 감정’을 묻는 질문과 지지를 통해 존재의 핵심을 정확하게 자극하는 심리적 CPR은 공감의 다른 이름이기도 하다. 이러한 공감을 통해 자신에 대한 진짜 이야기를 시작하게 되면 누구라도 짓눌려 있던 ‘내’가 되살아나고 자신의 상황과 문제를 스스로 조망할 수 있는 힘과 호흡을 회복할 수 있다. 그래야 전문가에게 내 마음을 외주 주지 않고도 응급 상황에서 벗어나고 결정적인 순간에 사람을 살릴 수 있음을 강조한다.
‘공감 행동지침서’를 표방하는 이 책은 1장에서 존재의 개별성을 무시하는 사회적 시선과 환경을 통해 오늘날 우리가 아픈 이유를 들여다본다. 2장에서는 우울증 등 진단이 남발되고 일상이 외주화 되는 현실을 직시하며 심리적 CPR의 중요성을 강조한다. 3장에서는 ‘공감’에 대해 갖고 있던 잘못된 생각을 바로잡고 진정으로 도움이 되는 공감의 방법을 제시한다. 4장에서는 사람은 모두가 개별적 존재임을 환기시키고, 공감의 정확성을 높이는 경계 짓기를 제안한다. 5장에서는 사랑에 대한 욕구, 콤플렉스, 집단 사고 등 진정한 치유를 방해하는 공감의 허들을 짚어준다. 6장에서는 존재를 살리는 ‘한 사람’이 되기 위하여 유념해야 할 실전 치유 팁을 구체적인 상황을 통해 보여준다.

인간다운 삶을 위해 배워야 할 공감과 경계의 기술
사랑받고 인정받길 원하는 마음은 사람의 ‘본능’이기에, 수많은 관계를 맺고 살아가더라도 자기 존재에 대한 제대로 된 공감과 집중을 받지 못하면 누구라도 예외 없이 방전되고 아플 수밖에 없다. 그렇기에 저자는 모든 사람에게는 진정으로 공감받고 공감할 수 있는 ‘한 사람’이 필요하다고 강조한다.
저자는 그 ‘한 사람’이 되기 위한 실질적인 방법을 공감의 과녁, 경계 짓기, 공감의 허들 넘기로 설명한다. 고개를 끄덕이며 상대에게 무조건 긍정하는 것, 금세 감정이 동화되도록 타고나는 것, 상대를 위한답시고 ‘충조평판(충고, 조언, 평가, 판단)’하는 것이 공감이라는 착각과 통념을 깨며, 정확하게 도움 되는 공감이 향해야 할 6가지 과녁을 설명한다.
특히 저자는 공감의 과정에서 대상의 마음에 앞서 자신의 상처를 만나면 자기 보호가 우선임을 잊지 말라고 당부한다. 또한 자신과 자신이 아닌 것 사이의 건강한 경계를 세우고, 공감을 방해하는 허들을 용감하게 넘어설 때, 나와 너가 모두 공감받는 홀가분한 치유가 이루어진다고 강조한다. 결국 진정한 공감은 타고나는 것이 아니라 끊임없이 배워야 하는 것이며, 일방적이 아니라 쌍방향으로 이루어지는 것임을 알 수 있다.

누구나 한 권쯤 가지고 있어야 할 상비 치유서
이 책은 사람의 마음에 대한 통찰과 치유 내공을 밀도 높게 담고 있다. 이론과 통계, 정형화된 사례에 의존하는 기존의 심리학 책과 달리, 풍부한 현장 경험과 육성을 통한 사례로 뒷받침한다. 또한 단호하면서도 깊숙이 마음을 움직이는 저자 특유의 언어는 읽는 과정 자체를 진한 공감의 순간으로 만든다.
가정에서 직장에서 사회에서 상처 입을 때, 이 책은 당신 마음에 눈 맞추고 ‘당신이 옳다’고 세심하고 과감한 지지를 전해줄 것이다. 또한 주변 사람과 삶의 고통을 함께 나누며 단단하게 살아갈 수 있도록 ‘집밥’ 같은 힘을 실어주고, 우리 사회에 공감의 중요성과 방향을 다시 한 번 환기시켜줄 것이다.

빠르고 정확하게 마음을 움직이는 공감의 과녁

공감의 과녁 1_ 세상사에서 그 자신으로 초점을 맞추고
공감의 과녁 2_ 칭찬이나 좋은 말 대잔치와는 다르다
공감의 과녁 3_ 감정에 집중하기
공감의 과녁 4_ 억누른 상처를 치유하는 메스이자 연고
공감의 과녁 5_ 마음은 언제나 옳다
공감의 과녁 6_ 감정이 옳다고 행동까지 옳은 것은 아니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정혜신(지은이)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 2005년 전두환정권에서 무고하게 고문을 당하고 18년간 억울한 감옥살이를 했던 박동운 선생을 만난 이후로 1970~80년대 고문생존자, 5?18광주민주화운동 피해자 등 국가폭력 피해자들의 치유자로 살았다. 최근에는 해고 노동자, 세월호 유가족과 민간잠수사들을 치유하는 일을 했다. 지은 책으로 『정혜신의 사람 공부』 『천사들은 우리 옆집에 산다』(공저) 『당신으로 충분하다』 『홀가분』 『사람 vs 사람』 『남자 vs 남자』 등이 있다.

정보제공 : Aladin

목차

읽는 이에게: 내 아내의 모든 것 
프롤로그: 소박한 집밥 같은 치유, 적정심리학 

1장 왜 우리는 아픈가 
1. 자기 소멸의 벼랑 끝에서 
2. 존재의 개별성을 무시하는 폭력적 시선 
3. ‘당신이 옳다’는 확인이 부족할 때 
4. 만성적 ‘나’ 기근에 시달리는 사람들 

2장 심리적 CPR_ 지금 우리에게 절실한 것 
1. 사람을 그림자 취급하는 사회적 공기 
2. 공감의 외주화, 남에게 맡겨버린 내 마음 
3. 우울은 삶의 보편적 바탕색 
4. ‘나’가 희미해질수록 존재 증명을 위해 몸부림친다 
5. 사라져가는 ‘나’를 소생시키는 심리적 CPR 

3장 공감_ 빠르고 정확하게 마음을 움직이는 힘 
1. 사람을 살리는 결정적인 힘 
2. 공감은 타고나는 것이 아니라 배우는 것 
3. 공감의 과녁 1 세상사에서 그 자신으로 초점을 맞추고 
4. 공감의 과녁 2 칭찬이나 좋은 말 대잔치와는 다르다 
5. 공감의 과녁 3 감정에 집중하기 
6. 공감의 과녁 4 억누른 상처를 치유하는 메스이자 연고 
7. 공감의 과녁 5 마음은 언제나 옳다 
8. 공감의 과녁 6 감정이 옳다고 행동까지 옳은 것은 아니다 

4장 경계 세우기_ 나와 너를 동시에 보호해야 
공감이다 
1. 우리는 모두 개별적 존재 
2. 자기 보호가 먼저다 
3. 헌신과 기대로 경계를 넘지 마라 
4. 갑을 관계에서도 을인 ‘나’를 드러낼 수 있나 

5장 공감의 허들 넘기_ 진정한 치유를 가로막는 방해물 
1. ‘다정한 전사’가 되어 
2. 좋은 감정 vs 나쁜 감정 
3. 충족되지 않은 사랑에 대한 욕구 
4. 내 안에 남아 있는 콤플렉스 
5. 개별성을 지우는 집단 사고 
6. 유형과 조건으로 사람을 판단하는 습관 

6장 공감 실전_ 어떻게 그 ‘한 사람’이 
될 수 있을까 
1. 진심으로 궁금해야 질문이 나온다 
2. 상대방과 똑같은 감정을 느끼지 않아도 괜찮다 
3. ‘나’에 대한 공감이 타인 공감보다 먼저 
4. 상처받은 아이에게 온 체중을 실어 사과하기 
5. 아무리 자녀라도 충조평판하지 않기 
6. 거짓 공감도 공감인가 

에필로그: 삶의 한복판에서 느끼고 경험한 것들

관련분야 신착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