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와인의 지리학 : 와인 한 방울, 그 속에 담긴 경관, 문화 그리고 떼르와 (2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Sommers, Brian J. 김상빈, 역
서명 / 저자사항
와인의 지리학 : 와인 한 방울, 그 속에 담긴 경관, 문화 그리고 떼르와 / 브라이언 J. 소머스 지음 ; 김상빈 옮김
발행사항
서울 :   푸른길,   2018  
형태사항
291 p. : 삽화, 도표, 사진 ; 23 cm
원표제
Geography of wine : how landscapes, cultures, terroir, and the weather make a good drop
ISBN
9788962914504
일반주기
권말 부록 수록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5948845
005 20181002101541
007 ta
008 180731s2018 ulkado 000c kor
020 ▼a 9788962914504 ▼g 93980
035 ▼a (KERIS)BIB000014837779
040 ▼a 222003 ▼c 222003 ▼d 211009
041 1 ▼a kor ▼h eng
082 0 4 ▼a 641.22 ▼2 23
085 ▼a 641.22 ▼2 DDCK
090 ▼a 641.22 ▼b 2018z1
100 1 ▼a Sommers, Brian J.
245 1 0 ▼a 와인의 지리학 : ▼b 와인 한 방울, 그 속에 담긴 경관, 문화 그리고 떼르와 / ▼d 브라이언 J. 소머스 지음 ; ▼e 김상빈 옮김
246 1 9 ▼a Geography of wine : ▼b how landscapes, cultures, terroir, and the weather make a good drop
260 ▼a 서울 : ▼b 푸른길, ▼c 2018
300 ▼a 291 p. : ▼b 삽화, 도표, 사진 ; ▼c 23 cm
500 ▼a 권말 부록 수록
546 ▼a 영어로 된 원저작을 한국어로 번역
700 1 ▼a 김상빈, ▼e
900 1 0 ▼a 소머스, 브라이언 J., ▼e

소장정보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과학기술실/ 청구기호 641.22 2018z1 등록번호 151341899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C

컨텐츠정보

책소개

와인을 광범위하게 이해할 수 있도록 지리적 원리를 소개하기 때문이다. 국내에는 지리학적 측면에서 와인을 다룬 책이 없기에 입문서 다음으로 어떤 책을 읽을지 고민하는 와인 애호가에게 동반자가 되어 줄 책이라 할 수 있다.

물론 이 책의 제목을 보고 와인과 지리학이 어떤 관련성이 있는지 갸우뚱할 수도 있다. 그러나 사실 모든 와인의 이면에는 지리학이 자리하고 있다. 보르도는 왜 레드와인을 생산하기에 좋은 장소인지, 왜 유럽 사람들은 종종 생산 장소를 따서 와인의 이름을 명명하는지, 왜 칠레는 남아메리카에서 가장 큰 와인생산국인지. 이런 질문을 한번이라도 떠올려 봤다면, 자신도 모르는 새 지리학의 눈으로 와인을 바라본 것이다.

왜 유럽 사람들은 생산 장소를 따서 와인의 이름을 지을까?
왜 보르도에서는 화이트와인보다는 레드와인이 생산될까?

지리학이 안내하는 전 세계 포도원으로의 특별한 여행


예전에는 와인이라고 하면 고급품이라는 인식이 강했지만 이제는 대형 마트에서 저렴한 가격으로도 와인을 구매할 수 있다. 누구나 쉽게 와인을 접할 수 있게 된 것이다. 이에 따라 시중에는 와인을 주제로 하는 서적이 넘쳐 난다. 주로 이러한 책들은 ‘입문서’라는 이름표를 달고 와인의 역사, 문화 등을 다루거나 와인 테이스팅, 와인 고르는 방법 등 실용적인 내용을 앞세운다.
『와인의 지리학』은 앞서 말한 어느 책과도 경쟁하지 않는다. 여타 다른 책과 다르게, 와인을 광범위하게 이해할 수 있도록 지리적 원리를 소개하기 때문이다. 국내에는 지리학적 측면에서 와인을 다룬 책이 없기에 입문서 다음으로 어떤 책을 읽을지 고민하는 와인 애호가에게 동반자가 되어 줄 책이라 할 수 있다.
물론 이 책의 제목을 보고 와인과 지리학이 어떤 관련성이 있는지 갸우뚱할 수도 있다. 그러나 사실 모든 와인의 이면에는 지리학이 자리하고 있다. 보르도는 왜 레드와인을 생산하기에 좋은 장소인지, 왜 유럽 사람들은 종종 생산 장소를 따서 와인의 이름을 명명하는지, 왜 칠레는 남아메리카에서 가장 큰 와인생산국인지. 이런 질문을 한번이라도 떠올려 봤다면, 자신도 모르는 새 지리학의 눈으로 와인을 바라본 것이다. 하지만 다소 깊은 이해가 필요하기에 인터넷이나 기존 도서에서 이러한 궁금증을 풀기는 힘들었을 것이다. 이러한 질문에 명쾌하게 답을 줄 책이 바로 『와인의 지리학』이다.


***

저자인 브라이언 J. 소머스 교수는 떼르와(terroir)에 대한 즐겁고 흥미로운 검토를 통해 와인 지역을 둘러보며 한 장소의 ‘와인의 성격’을 구성하는 결정적인 요인을 지리학적으로 설명한다. 저자는 별도의 서문 없이 자연스럽게 와인에 관심을 갖게 된 배경에서부터 이야기를 시작한다. 각 장별로 지리학의 하위 분야를 다루는데, 자연지리적 측면에서 시작해 점점 인문지리적 영역까지 거의 지리학의 전 영역을 다룬다. 마치 지리학 개론서 같은 형식이다. 또 각 장의 말미에는 지역 클로즈업이 있어 각 장에서 논의되는 개념을 이해하는 데 도움을 준다.
르와르 계곡부터 나파 계곡까지 그리고 마데이라에서 남아프리카공화국, 호주에서 칠레까지 전 세계의 와인지역을 아우르는 『와인의 지리학』은 와인 애호가들에게 ‘지리학’이라는 새로운 수단을 통해 와인에 대한 재미있고도 유익한 정보를 안겨 줄 것이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브라이언 J. 소머스(지은이)

센트럴코네티컷주립대학교(Central Connecticut State University)의 지리학과 교수이자 예술과학부 부학장이었다. 수년 동안 ‘와인의 지리학’을 강의하였다.

김상빈(옮긴이)

서울대학교 사회과학대학 지리학과를 졸업하였으며 독일 라이프치히대학교(University of Leipzig)에서 구 동·서독 접경지역 연구로 박사학위를 취득하였다. 인류학을 부전공했으며 독일 지역지리연구소(Institute for Regional Geography) 객원연구원이었다. 서울대 국토문제연구소 연구원, 대통령 직속 지역발전위원회 정책연구관 등을 역임하였고 서울대학교, 경희대학교, 성신여자대학교, 서울시립대학교, 상명대학교, 충북대학교 등에서 강의하였다. 현재는 국토연구원, 한국농촌경제연구원의 연구프로젝트에 객원연구원으로 참여하고 있다.

정보제공 : Aladin

목차

목차
역자 서문 = 4
Chapter 01 지리학과 와인연구 = 9
Chapter 02 와인경관과 지역 = 21
 생테밀리옹 = 31
Chapter 03 포도 재배의 기후학 = 35
 스페인 = 53
Chapter 04 미기후와 와인 = 59
 라인강과 그 지류 = 69
Chapter 05 포도, 토양 그리고 떼르와 = 73
 보르도 = 92
Chapter 06 생물지리와 포도 = 97
 르와르계곡 = 109
Chapter 07 포도 재배, 농업, 자연재해 = 117
 캘리포니아 = 138
Chapter 08 와인과 지리정보 시스템 = 143
 오리건주와 워싱턴주 = 151
Chapter 09 와인제조와 지리학 = 157
 포르투와 카디스 = 167
Chapter 10 와인의 확산, 식민주의 그리고 정치지리 = 173
 남아프리카공화국과 칠레 = 184
Chapter 11 도시화와 와인의 지리학 = 191
 부르고뉴 = 195
Chapter 12 경제지리학과 와인 = 203
 오스트레일리아 = 211
Chapter 13 공산주의, 지리학과 와인 = 215
 동유럽 = 222
Chapter 14 지리학과 와인의 경쟁 상대들 : 맥주, 사이다 그리고 증류주 = 225
 스코틀랜드 = 233
Chapter 15 와인, 문화 그리고 금주(禁酒)의 지리학 = 239
 미국 로키산맥의 동부 = 246
Chapter 16 지역정체성, 와인 그리고 다국적기업 = 249
 상파뉴 = 263
Chapter 17 지역주의와 와인관광 = 267
 중부 이탈리아 = 274
Chapter 18 와인은 나를 어디로 데려가는가 = 277
사진 출처 = 288
부록 = 289

관련분야 신착자료

다카라지마사. 편집부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