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Detail View

Detail View

세계의 리더들은 왜 직감을 단련하는가 : 1등 기업들의 특급 인재 트레이닝 (Loan 1 times)

Material type
단행본
Personal Author
山口周 이정환, 역
Title Statement
세계의 리더들은 왜 직감을 단련하는가 : 1등 기업들의 특급 인재 트레이닝 / 야마구치 슈 지음 ; 이정환 옮김
Publication, Distribution, etc
서울 :   북클라우드,   2018  
Physical Medium
255 p ; 22 cm
Varied Title
世界のエリートはなぜ「美意識」を鍛えるのか?
ISBN
9791158462338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5947606
005 20180723133338
007 ta
008 180716s2018 ulk 000c kor
020 ▼a 9791158462338 ▼g 03320
035 ▼a (KERIS)BIB000014814290
040 ▼a 211044 ▼c 211044 ▼d 221022 ▼d 211009
041 1 ▼a kor ▼h jpn
082 ▼a 658.3 ▼2 23
085 ▼a 658.3 ▼2 DDCK
090 ▼a 658.3 ▼b 2018z4
100 1 ▼a 山口周
245 1 0 ▼a 세계의 리더들은 왜 직감을 단련하는가 : ▼b 1등 기업들의 특급 인재 트레이닝 / ▼d 야마구치 슈 지음 ; ▼e 이정환 옮김
246 1 9 ▼a 世界のエリートはなぜ「美意識」を鍛えるのか?
260 ▼a 서울 : ▼b 북클라우드, ▼c 2018
300 ▼a 255 p ; ▼c 22 cm
546 ▼a 일본어로 된 원저작을 한국어로 번역
700 1 ▼a 이정환, ▼e
900 1 0 ▼a 야마구치 슈, ▼e

Holdings Information

No. Location Call Number Accession No. Availability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No. 1 Location Sejong Academic Information Center/Social Science/ Call Number 658.3 2018z4 Accession No. 151341664 Availability Available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C

Contents information

Book Introduction

세계 1위 인사·컨설팅 기업 콘페리헤이그룹의 시니어 파트너인 저자는 2년간 발로 뛰어 글로벌 기업의 인재육성 담당자와 명문 교육 기관을 인터뷰했다. 이를 통해 숨겨져 왔던 ‘1등 기업들의 특급 인재 트레이닝’을 한 권에 오롯이 담을 수 있었다. 경영의 최전선에 있는 책임자는 물론, 한국의 미래 세대에게 예측 불가능한 세상을 이기는 ‘미래의 비즈니스 감각’을 단련시켜줄 것이다.

★★★ 아마존재팬 베스트셀러 ‘커리어 관리’ 1위, ‘예술 일반’ 1위
★★★ 출간 후 10개월 연속 베스트셀러
★★★ 일본 비즈니스 리더 1만 인이 뽑은 ‘TOPPOINT 대상 베스트 10’ 선정
★★★ 대한민국 비즈니스 리더와 크리에이티브 디렉터가 먼저 읽고 강력하게 추천한 책!

“1등 기업들은 왜 미의식에 주목하는가?”
애플, 다이슨, 유니클로, 무인양품이 전 세계를 휩쓸게 된 성공 비결
최고의 리더들을 사로잡은 ‘1등 기업들의 특급 인재 트레이닝’이 밝혀진다!

지금 세계 비즈니스 교육 현장에서 신선한 변화가 일고 있다. 비자와 포드, 글락소 스미스 클라인을 비롯한 일류 기업이 자사의 핵심 인재를 세계적 명문 미술 대학원인 영국왕립미술대학원(RCA)에 보내 아트 교육을 시키고, 스탠퍼드대는 10년 전부터 미래의 비즈니스 리더들에게 ‘디자인사고 프로그램’을 가르치고 있다. 북유럽 비즈니스 스쿨에서는 ‘창조적 리더십’을 간판으로 내걸기 시작했으며, 뉴욕의 메트로폴리탄 미술관에는 이른 아침부터 넥타이를 맨 비즈니스맨들이 갤러리 토크에 참여하고 있다. 그들은 왜 바쁜 시간을 쪼개 경영과는 무관해 보이는 예술과 그 감성을 공부하는가?
그 이유는 ‘미의식’을 통해 ‘직감’을 단련하기 위해서다. 요즘처럼 예측 불가능한 세계에서 과학적·논리적 경영만으로는 더 이상 비즈니스를 리드할 수 없다. 세계의 기업과 리더들은 앞으로 마주할 정답 없는 문제와 흑백을 가릴 수 없는 난제에 대응하기 위해서는 이성적·논리적 사고보다는 ‘상황을 그대로 보고 즉시 판단하는 직감력’과 ‘시장을 높은 수준으로 이끄는 미적 감각’ 그리고 ‘내부적인 윤리의식’이 중요하다고 판단한 것이다. 이 세 가지 궁극적 판단력을 단련하는 방법으로 아트 교육을 통해 미의식을 기르는 것이다.
세계 1위 인사·컨설팅 기업 콘페리헤이그룹의 시니어 파트너인 저자는 2년간 발로 뛰어 글로벌 기업의 인재육성 담당자와 명문 교육 기관을 인터뷰했다. 이를 통해 숨겨져 왔던 ‘1등 기업들의 특급 인재 트레이닝’을 한 권에 오롯이 담을 수 있었다. 경영의 최전선에 있는 책임자는 물론, 한국의 미래 세대에게 예측 불가능한 세상을 이기는 ‘미래의 비즈니스 감각’을 단련시켜줄 것이다.

이 책은 일본에서 2017년 7월에 출간되자마자 폭발적인 반응을 얻었다. 출간 즉시 아마존재팬 ‘커리어 관리’와 ‘예술 일반’ 분야에서 각각 1위를 차지했고, 10개월이 지난 지금까지도 굳건히 1위를 지키고 있다. 일본의 주요 매체인 《요미우리신문》, 《동양경제온라인》, 《포브스 재팬》 등에 실리면서 출간 10개월 만에 4만 5,000부를 판매했다. 또한 30년 역사의 신간경제정보지 《TOPPOINT》에서 주최하는 ‘비즈니스 리더 1만 인이 선택한 TOPPOINT 대상 베스트 10’(2017년 하반기)에 선정된 바 있다. 전 일본을 사로잡은 이 책은 대한민국의 모든 일하는 자들의 책상에 올려놓고 싶은 책이다.

“과학적이고 논리적인 경영만으로는 더 이상 비즈니스를 리드할 수 없다”
직감을 잃어버린 경영의 천재들, 그들이 ‘컨설턴트’가 아닌 ‘디자이너’를 기용하는 이유

2015년 5월, 세계적인 경영컨설팅 회사 맥킨지앤컴퍼니(이하 맥킨지)가 디자인 회사 루나를 인수했다. 루나는 애플, 구글, 휴렛팩커드 등의 일류 기업을 고객으로 보유한 회사다. 왜 경영컨설팅 회사가 뜬금없이 디자인 회사를 인수한 것일까? 또한 최근 기업에서는 경영 전반에 관한 조언자로서 MBA 출신의 ‘컨설턴트’가 아닌 ‘디자이너’와 ‘크리에이터’를 기용하는 일이 늘고 있다. 유니클로와 무인양품이 대표적이며, 국내에서는 얼마 전 네이버 출신 디자이너인 조수용 대표가 카카오 공동대표이사를 맡기도 했다. 기업은 무엇 때문에 예술 전문가를 경영 전반에 포지셔닝하는가?
그것은 세계가 뷰카(VUCA)화되면서 더 이상 과학 중심형 경영방식이 통하지 않게 되었기 때문이다. 뷰카란, 변동성(Volatility), 불확실성(Uncertainty), 복잡성(Complexity), 모호성(Ambiguity)이라는 네 가지 단어의 머리글자를 조합한 말로 현 세계의 예측 불가능성을 한마디로 표현한 단어다. 기술, 정치, 외교 등이 복잡하게 얽힌 뷰카 세계에서 과학적 경영이 한계를 맞으면서 기업이 경영에 ‘예술’을 포함시키려는 움직임이 일고 있는 것이다.
그들이 이런 생각에 다다르게 된 구체적 배경이 있다.
첫째, ‘논리적·이성적 정보처리 스킬의 한계’다. 비즈니스에서 논리적·분석적 스킬은 누구나 필수로 갖춰야 할 자질로 여겨졌다. 그러나 이런 식으로 정보를 처리한다는 것은 결국 ‘타인과 같은 정답을 도출해낸다’는 뜻이기도 하다. 필연적으로 ‘차별화의 상실’이라는 문제가 발생할 수밖에 없다.
둘째, ‘거대한 자기실현 욕구 시장의 등장’이다. 과거에는 상품을 선택할 때 ‘기능’을 중시했다면, 이후 ‘감성(디자인과 브랜드)’을 구입하게 되었고, 이제는 그 상품을 선택하면 ‘나는 이런 사람이다’라는 메시지를 전달할 수 있는 ‘자기실현 욕구’의 시장에 돌입했다. 이런 시장에서 싸우려면, 정밀한 마케팅 스킬과 가격 경쟁력보다는 자기실현 욕구를 자극하는 감성과 미의식이 중요하다.
셋째, ‘시스템의 변화가 지나치게 빠른 세계’다. 인공지능, 4차 산업혁명, 전자화폐 등 시스템이 지나치게 빨리 변화하면서 법 정비가 그 속도를 따라가지 못하는 문제가 벌어지고 있다. 법률만을 의지해 판단을 내리는 것은 경쟁의 측면에서도 윤리의 측면에서도 매우 위험해졌다.
세 가지 거대한 담론의 결과, 오늘날의 기업과 리더는 새로운 비즈니스 인식모드가 필요해졌음을 절실히 느꼈다. 그리고 그 타개책으로 ‘미의식’을 통한 ‘직감 단련’에 뛰어들기 시작한 것이다.

세계 1위 인사·조직 컨설팅 기업 콘페리헤이그룹의 파트너가 2년간 발로 뛰어
글로벌 기업의 인재육성 담당자를 인터뷰하며 밝혀낸 ‘미래의 비즈니스 감각’

저자는 이 책을 집필하면서 2년 동안 세계 유수 기업과 비즈니스 스쿨, 명문 교육 기관을 방문해 현장 조사와 인터뷰를 실시했다. 이를 통해 경영은 ‘과학(숫자), 기술(경험), 예술(미의식)’ 세 가지가 어떻게 조합을 이루느냐에 따라 달라지는데, 애플, 다이슨, 유니클로, 무인양품 등 혁신적인 서비스와 상품을 잇달아 출시하는 1등 기업은 ‘예술이 이끌고 과학과 기술이 따르는 경영구조’인 반면, 이들 기업과의 경쟁에서 밀려난 대다수의 기업들은 ‘과학 또는 기술이 이끌고, 예술은 뒷전인 경영구조’를 지니고 있다는 사실을 발견한다. 그리고 후자의 경영구조(과학과 기술형 경영구조)로는 앞으로의 비즈니스에서 살아남을 수 없다고 말한다.
그렇다면 예술형 경영구조로 가기 위해서는 어떻게 해야 할까? 경영자부터 평사원까지 모두가 미의식을 길러야 한다. 미의식은 세 가지 궁극적 판단력을 높여주는데, 첫째는 ‘그대로 보고 즉시 판단하는 직감력’을, 둘째는 ‘시장을 높은 수준으로 이끄는 미적 안목’을, 마지막으로 ‘조직과 개인의 부정(不正)을 막는 윤리관’을 단련시킨다. 이 세 가지는 경영의 최전선에서 반드시 필요한 미래의 비즈니스 감각이다.
세계 1위 인사·조직 컨설팅 기업인 콘페리헤이그룹에서 시니어 파트너로 일하는 저자는 조직개발·이노베이션·인재 및 리더십 육성 분야에서 오랜 시간 전문성을 닦아왔다. 또한 철학과 미학미술사를 전공한 경험을 바탕으로 클라이언트 기업의 경영진에게 ‘미의식 트레이닝’을 가르치고 있다. 이 모든 경험과 압도적인 지식, 전 세계를 누비며 얻은 연구 결과, 최신 비즈니스 트렌드를 담아 흥미진진하면서 깊이 있는 한 권을 집필했다. 이 책을 통해 지금까지 중요성을 인식하지 못했던 미의식을 재발견하고, 나만의 새로운 경쟁우위로 삼을 수 있을 것이다.

“어떻게 미의식을 키울 것인가?”
예측 불가능한 세상을 이기는 힘, ‘직감’을 단련하는 최강의 미의식 수업
그렇다면 어떻게 미의식을 통해 직감을 단련할 수 있을까?

이 책은 가장 효과적인 미의식 훈련으로 ‘보는 능력’을 꼽는다. 비주얼 씽킹 트레이닝(Visual Thinking Strategy, 이하 VTS)은 ‘보는 능력’을 키우는 훈련이다. 간단히 말하면, 그림을 볼 때 그에 대한 정보는 전혀 모른 채 ‘그림 속에서 무슨 일이 일어나고 있는가? 앞으로 무슨 일이 일어날 것인가?’를 생각하는 것이다. 저자는 이런 생각이 비즈니스 현장에서 굉장히 중요다고 말한다. 이는 비즈니스 세계에서 논의하지 않으면 안 되는 가장 중요한 논점과 매우 비슷하기 때문이다. 또한 VTS는 우리를 ‘패턴 인식’에서 벗어나게 해준다. 패턴 인식은 일을 할 때 빠르고 효율적인 생각 도구이지만, 고정관념에 쉽게 사로잡혀 직감을 잃게 만들기도 한다. 돌발적인 상황에서 과거의 패턴 인식에 사로잡혀 오판을 하지 않으려면 VTS를 비롯한 미의식 훈련으로 보는 능력 즉, 직감을 키워야 한다.
이 책에는 VTS 외에도 미국의 초당파적 연구 기관인 아스펜 연구소의 ‘철학 워크숍’, 기업이 ‘시’로써 리더십 트레이닝을 하는 까닭, 미래 리더의 필수 소양으로 떠오른 자기인식 능력을 높이는 마인드풀니스 등 미의식을 경영에 도입하는 최고의 길을 안내한다. 최강의 미의식 수업을 통해 시각적 역량을 올리고 모두가 인정하는 직관을 얻었을 때, 비즈니스 세계의 일인자가 될 수 있을 것이다.

“왜 최고의 엘리트가 범죄자가 되었나?”
리더가 반드시 미의식을 길러야 하는 까닭

저자는 10여 년간 컨설턴트로 일하면서 수많은 기업과 리더들이 최고의 자리에 올랐다가 단숨에 몰락하는 것을 목격했다. 법의 사각지대에서 교묘하게 돈을 벌거나, 회사의 거대 문제를 조직적으로 은폐하는 등 각각 상황은 달랐지만, 공통적으로는 기업윤리를 어기고 회사의 뿌리를 뒤흔든 경우였다.
저자는 의문을 품었다. 왜 이런 일이 비즈니스 세계에서 반복적으로 일어나는가?
첫째 이유는 시스템이 빠르게 변화하면서 법이 그 속도를 따라잡지 못한다는 것이다. 법을 지키려다 보니 경쟁에서 뒤처지고, 적법과 불법 사이에서 돈을 벌다 보면 차후 법이 정비되면서 후속조치로 처벌을 받게 된다. 둘째는 새로운 비전과 전략은 제시하지 않은 채 높은 목표치를 던지고 성과를 올리라고 채찍질하는 최악의 경영방식에 있다. 이런 경영방식은 성실하고 우직한 사원들을 부정으로 몰아가는 가장 큰 원인이다. 마지막은 조직의 부정에 대해 “나는 명령을 따랐을 뿐이다”라는 식의 ‘잘못된 성실함’이다. 자신이 몸담은 조직에 대한 비판적인 눈을 키우지 못하면 언제든 조직과 함께 몰락할 수 있음을 경고한다.
이 책은 부정을 막는 유일한 방법 역시 미의식이라고 말한다. 미의식은 시스템을 냉철히 바라보는 가치관을 심어주고 나아가야 할 비전과 기업윤리를 세우는 역할을 하기 때문이다. 이 책은 성공과 성취에 눈이 멀어 그동안 쌓아왔던 영광스런 길을 한순간에 망쳐버리는 일을 범하지 않도록 그 기준을 세울 수 있게 돕는다. 일에 종사하는 모든 이들에게 삶의 지표가 되어줄 책이다.

* 이 책을 먼저 읽고 강력하게 추천한 대한민국 비즈니스 리더와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오준식 베리준오 대표(서울로7017 브랜딩, 아모레퍼시픽· 중앙일보 디자인 총괄)
“비즈니스에서 논리와 이성은 타인과 ‘똑같은 정답’을 도출해내는 문제를 낳는다. 하지만 우수한 의사결정은 논리적으로 설명할 수 없을뿐더러 오히려 초논리적이다. 초논리는 결국 ‘직관의 수준’이 만든다.” 이것이 경영의 최전선에 있는 책임자와 한국의 미래 세대에게 본 책이 추천되어야 하는 이유다. 이 책을 먼저 읽을 수 있어 크나큰 영광이었다.

차재국 토탈임팩트 부사장(현대카드· SKT생각대로T·JTBC 브랜딩)
이 책은 우리가 왜 시각적 역량을 올려야 하는지에 대한 해답을 알려준다. 그리고 그것은 결코 디자인 분야에 한정된 것이 아니다. 미의식을 통해 모두가 인정하는 직관을 얻었을 때, 그것은 어떤 식으로든 당신에게 도움이 될 것이다.

이명옥 사비나미술관 관장, 《그림 읽는 CEO》 저자
흔히 ‘예술적’이라는 말은 그 분야에서 가장 뛰어난 성과를 거둔 대상에게 바치는 최고의 찬사로 쓰이고 있다. 그런 이유로 창조와 혁신가치를 추구하는 인재들이라면, 경영감각 및 업무능력을 예술적 차원으로 끌어올리는 비결과 실천 방안을 제시한 이 책을 꼭 읽어야 한다.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Author Introduction

야마구치 슈(지은이)

게이오대학교 철학과를 졸업한 후 동 대학원 미학미술사 석사과정을 수료했다. 광고회사 덴쓰에서 첫 경력을 시작해 보스턴컨설팅그룹과 AT커니에서 컨설턴트로 경력을 쌓았으며 세계 1위의 경영?인사 컨설팅 기업 콘페리헤이그룹 시니어 파트너에 올랐다. 독립 컨설팅 회사 라이프니츠랩 대표, 히토쓰바시대학교 경영대학원 겸임교수로서 혁신, 조직 개발, 인재 육성, 리더십 분야 전문 컨설턴트로 활약하고 있다. 경영 현장에 적용할 수 있는 인문지식을 전달하는 ‘지식 큐레이터’를 자처하며 여러 비즈니스스쿨에서 지적 생산 기술과 지적 전략을 강의했다. 저서로는 《철학은 어떻게 삶의 무기가 되는가》 《그들은 어떻게 지적 성과를 내는가》 《세계의 리더들은 왜 직감을 단련하는가》 《읽는 대로 일이 된다》 등이 있다.

이정환(옮긴이)

경희대학교 경영학과와 인터컬트 일본어학교를 졸업했다. 리아트 통역 과장을 거쳐, 현재 일본어 전문 번역가 및 동양철학, 종교학 연구가, 역학 칼럼니스트로 활동 중이다. 옮긴 책으로 《2억 빚을 진 내게 우주님이 가르쳐준 운이 풀리는 말버릇》 《지적자본론》 《신경 쓰지 않는 연습》 《오늘도 불편한 사람과 일해야 하는 당신을 위한 책》 《나는 내가 아픈 줄도 모르고》 《세상을 바꿀 테크놀로지 100》 등이 있다.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Table of Contents

목차
추천의 글 = 8
프롤로그 : 명문 미술 학교의 예상치 못한 단골 고객 = 10
바쁜 독자들을 위해 
 1. 세계의 엘리트는 왜 미의식을 단련하는가 = 14
 2. 비즈니스에서의 미의식이란 = 22
1 직감을 잃어버린 경영의 천재들 
 논리와 이성으로는 이길 수 없는 시대로 = 32
 누구나 똑같은 정답을 말하다 = 40
 왜 기업은 숫자와 경험에만 매달리게 되었을까? = 50
 쿡패드 창업자가 경영진의 총 교체를 선포한 까닭 = 58
 애플은 어떻게 ''''예술''''을 ''''경쟁력''''으로 바꿨나 = 64
 예술-과학-기술의 트라이앵글 = 70
 경영자는 왜 디자이너에게 조언을 구할까? = 77
 무모한 수치를 던지고 채찍질하는 최악의 경영 = 80
 직감은 어떻게 단련되는가 = 85
 비전은 미의식에서 나온다 = 90
2 거대한 자기실현 욕구 시장의 등장 
 모든 비즈니스가 패션 비즈니스화되다 = 96
 맥킨지는 왜 디자인 회사를 인수했나? = 102
 ''''기능의 경쟁''''에서 ''''정서의 경쟁''''으로 = 106
 이노베이션을 완성하는 두 가지 조건 = 110
3 왜 최고의 엘리트가 범죄자가 되었나 
 시스템의 변화가 지나치게 빠른 세계 = 116
 그들은 왜 반복적으로 문제를 일으키는가? = 120
 늦게 내는 가위바위보 = 123
 엘리트야말로 미의식이 필요하다 = 132
 수치 문화에서 벗어나려면 = 138
4 예측 불가능한 세상을 이기는 힘 
 어느 뇌 수술 환자에 대한 기록 = 146
 왜 마인드풀니스인가? = 152
 아름답다면 그것이 정답이다 = 156
5 새로운 컴피턴시를 키워라 
 점수는 높지만 미의식은 형편없는 사람들 = 160
 엘리트는 왜 옴진리교 시스템을 좋아할까? = 166
 미의식이라는 컴피턴시 = 173
 악이란, 시스템을 비판 없이 받아들이는 것 = 178
6 미의식을 경영에 도입하는 법 
 열쇠는 ''''기준의 내부화'''' = 184
 디자인을 바꾸자 실적이 오르다 = 190
 마쓰다, V자 회복의 비밀 = 195
 고객의 목소리를 따르지 마라 = 201
7 미래의 리더를 위한 최강의 미의식 수업 
 어떻게 미의식을 키울 것인가? = 208
 비주얼 씽킹 트레이닝 = 214
 그들이 ''''보는 능력''''을 단련하는 이유 = 219
 패턴 인식에서 벗어나기 위해 = 224
 철학이 우리에게 가르쳐주는 것들 = 228
 의심하라, 비판하라, 혁신하라 = 234
 뛰어난 인재들이 왜 문학을 읽지 않을까? = 238
 시를 잊은 그대에게 = 241
에필로그 : 신의 손에서 인간의 손으로 = 250

New Arrivals Books in Related Fields

United Nations Conference on Trade and Development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