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한때 소중했던 것들 : 이기주 산문집 (76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이기주 李起周
서명 / 저자사항
한때 소중했던 것들 : 이기주 산문집 / 이기주
발행사항
파주 :   달,   2018  
형태사항
241 p. ; 20 cm
ISBN
9791158160807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5947434
005 20180716105712
007 ta
008 180713s2018 ggk 000c kor
020 ▼a 9791158160807 ▼g 03810
035 ▼a (KERIS)BIB000014860618
040 ▼a 225007 ▼c 225007 ▼d 211009
082 0 4 ▼a 895.785 ▼2 23
085 ▼a 897.87 ▼2 DDCK
090 ▼a 897.87 ▼b 이기주 한
100 1 ▼a 이기주 ▼g 李起周 ▼0 AUTH(211009)86183
245 1 0 ▼a 한때 소중했던 것들 : ▼b 이기주 산문집 / ▼d 이기주
260 ▼a 파주 : ▼b 달, ▼c 2018
300 ▼a 241 p. ; ▼c 20 cm
945 ▼a KLPA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3자료실(4층)/ 청구기호 897.87 이기주 한 등록번호 111794063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2 소장처 중앙도서관/제3자료실(4층)/ 청구기호 897.87 이기주 한 등록번호 111794113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3 소장처 과학도서관/Sci-Info(1층서고)/ 청구기호 897.87 이기주 한 등록번호 121245571 도서상태 대출중 반납예정일 2022-05-28 예약 예약가능 R 서비스 M
No. 4 소장처 의학도서관/자료실(3층)/ 청구기호 897.87 이기주 한 등록번호 131052763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5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인문자료실2/ 청구기호 897.87 이기주 한 등록번호 151342142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M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3자료실(4층)/ 청구기호 897.87 이기주 한 등록번호 111794063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2 소장처 중앙도서관/제3자료실(4층)/ 청구기호 897.87 이기주 한 등록번호 111794113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과학도서관/Sci-Info(1층서고)/ 청구기호 897.87 이기주 한 등록번호 121245571 도서상태 대출중 반납예정일 2022-05-28 예약 예약가능 R 서비스 M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의학도서관/자료실(3층)/ 청구기호 897.87 이기주 한 등록번호 131052763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세종학술정보원/인문자료실2/ 청구기호 897.87 이기주 한 등록번호 151342142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M

컨텐츠정보

책소개

<언어의 온도>를 통해 대한민국 서점가를 뜨겁게 달구었던 이기주 작가가 2년 만의 신작 산문집으로 돌아왔다. <한때 소중했던 것들>은 지금은 곁에 없지만 누구나의 가슴속에서 사라지지 않는 것들에 대해 이야기한다.

우리 자신들조차 모르는 사이에 우리의 삶 속에는 무수히 많은 이야기들이 들어차 있다. 이 책의 작가는 무심한 듯 살뜰하게 바라본 삶의 풍경들 속에서 매일매일 새롭게 흘러가는 일상의 면면들을 수집한다. 화려하지는 않지만 영롱하게 반짝이는 삶의 특별한 순간을 알아채기 위해서는 꾸준한 '관심'과 약간의 '통찰력'이 필요하다. 그가 발휘하는 이 두 가지 능력은, 문장과 문장으로 이어지며 독자들의 가슴으로까지 도달한다. 활자화된 이야기는 묵직한 감동과 울림이 되어, 다시 우리의 삶 속으로 되돌아오는 것이다.

또한, 이 책에는 이기주 작가 스스로의 한때 소중했던 것들, 한때 소중했던 사람들에 대한 내밀한 고백도 포함되어 있다. 지난날 곁을 머물다 떠나간 사람과의 대화, 건넛방에서 건너오는 어머니의 울음소리, 휴대전화에 찍힌 누군가의 문자메시지, 문득 떠오르는 어느 날의 공기나 분위기, 결국 '그리움'으로 귀결될 순간순간들…….

작가가 용기내어 꺼내놓는 속마음은 잔잔하게 공명하며 비슷한 경험치를 가진 우리들의 상처와 마주한다. 지금 우리를 아프게 하는 것들은 지난날 그만큼 우리를 행복하게 해준 것들이었다는 자각으로 이어지고 마는 것이다. 상처 없는 사람은 없다. 그저 덧나지 않게 연고도 바르고 호호 불어가며 계속해서 마음을 쏟는 수밖에는 별다른 도리가 없는 것이다. 아물지 않은 상처를 끌어안고 우리가 삶을 계속해나갈 수 있는 가장 큰 이유는, 행복했던 기억은 힘이 세기 때문 아닐까.

입소문이 만든 베스트셀러
100만 독자가 선택한 <언어의 온도>
이기주 작가의 신작 산문


<언어의 온도>를 통해 대한민국 서점가를 뜨겁게 달구었던 이기주 작가가 2년 만의 신작 산문집으로 돌아왔다. <한때 소중했던 것들>은 지금은 곁에 없지만 누구나의 가슴속에서 사라지지 않는 것들에 대해 이야기한다.

우리 자신들조차 모르는 사이에 우리의 삶 속에는 무수히 많은 이야기들이 들어차 있다. 이 책의 작가는 무심한 듯 살뜰하게 바라본 삶의 풍경들 속에서 매일매일 새롭게 흘러가는 일상의 면면들을 수집한다. 화려하지는 않지만 영롱하게 반짝이는 삶의 특별한 순간을 알아채기 위해서는 꾸준한 ‘관심’과 약간의 ‘통찰력’이 필요하다. 그가 발휘하는 이 두 가지 능력은, 문장과 문장으로 이어지며 독자들의 가슴으로까지 도달한다. 활자화된 이야기는 묵직한 감동과 울림이 되어, 다시 우리의 삶 속으로 되돌아오는 것이다.
또한, 이 책에는 이기주 작가 스스로의 한때 소중했던 것들, 한때 소중했던 사람들에 대한 내밀한 고백도 포함되어 있다. 지난날 곁을 머물다 떠나간 사람과의 대화, 건넛방에서 건너오는 어머니의 울음소리, 휴대전화에 찍힌 누군가의 문자메시지, 문득 떠오르는 어느 날의 공기나 분위기, 결국 ‘그리움’으로 귀결될 순간순간들…….
작가가 용기내어 꺼내놓는 속마음은 잔잔하게 공명하며 비슷한 경험치를 가진 우리들의 상처와 마주한다. 지금 우리를 아프게 하는 것들은 지난날 그만큼 우리를 행복하게 해준 것들이었다는 자각으로 이어지고 마는 것이다. 상처 없는 사람은 없다. 그저 덧나지 않게 연고도 바르고 호호 불어가며 계속해서 마음을 쏟는 수밖에는 별다른 도리가 없는 것이다. 아물지 않은 상처를 끌어안고 우리가 삶을 계속해나갈 수 있는 가장 큰 이유는, 행복했던 기억은 힘이 세기 때문 아닐까.
그밖에도 책과 더불어 살며 책방과 책방 근처를 서성이며 만난 사람들을 통해 듣는 이야기, 작가 자신만의 사소한 습관과 취향, 그리고 감명 깊게 본 영화를 소개하며 전하는 메시지는 잊고 살았던 인생의 평범하지만 자명한 진리를 새삼 깨닫게 한다. 결국 이 모든 것은 ‘마음’이 시켜서 하는 일. 작가가 이 책을 통해 추스르고(1부), 건네주었다가(2부), 떠나보내는(3부) 건 결국 그런 ‘마음’이 아니었을까.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이기주(지은이)

편견에 빠지지 않기 위해 읽고 쓰며 살아간다. 쓸모를 다해 버려졌거나 사라져가는 것에 대해 주로 쓴다. 서점을 산책하며 책을 읽는 소소한 자유를 오롯이 누리고 싶어서?TV 출연이나 기업 강연은 하지 않는다. 어머니 화장대에 종종 꽃을 올려놓는다. 지은 책으로는 《언어의 온도》《말의 품격》《글의 품격》《한때 소중했던 것들》《사랑은 내 시간을 기꺼이 건네주는 것이다》 등이 있다.

정보제공 : Aladin

목차

책을 건네며 
가장 소중한 것이 가장 멀리 떠나가기에 

1부 추스르다 

크게 그리고 천천히 자라다오 
바람이 실어나르는 것 
내가 네 편이 되어줄 테니 
사랑이 보이네 
서로를 향해 빠져드는 순간 
누구나 두번째 인생을 겪는다 
욕 나무 
적당한 두려움에 관하여 
우리가 첫눈을 기다리는 이유 
사랑을 표현하고 상처를 감지하는 일 
가장 소중한 발음 
마음에 박힌 못을 빼내는 일 
남을 완벽히 이해하는 건 거의 불가능하므로 
자전거 타는 법과 인생의 차이 
선택과 이유 
다른 사람의 정원에 핀 꽃 
욕심 
사람 마음엔 나무가 자란다 
핑거 테스트 
시간이 필요하다는 말 
눈물의 효용 

2부 건네주다 

사랑은 내 시간을 건네주는 일 
감정과 생각의 총합 
우리 모두는 수집가 
기운이 아니라 기분으로 
밤마다 서성이는 그림자들 
부모의 마음에서 눈덩이처럼 굴려지는 것 
그리움을 품지 않고 살아가는 사람은 없다 
취향은 영혼의 풍향계 
오만과 편견 
세상에서 가장 불행한 사람 
그릇 
진실에 가까운 말 
꼭 가야만 하는 길 
당신을 향하여 기울어질 때 
슬픔과 기쁨의 물결 
대갚음 
침묵과 말 사이 
가을에 가을하다 

3부 떠나보내다 

더 애타게 그리워했기에 
춤과 멈춤 
라라랜드 그리고 윤회 
인연 혹은 악연 
기억의 후각 
애써 지켜야 하는 것이라면 
호칭을 빼앗길 때 
이분법의 감옥 
그리운 것의 속성 
꽃이 지는 속도로 잊을 순 없기에 
어둠을 매만지는 일 
부모는 자식 대신 울어주는 사람 
우리가 알아볼게요 
거울 
울음 
이별은 멀리 떨어져 서로의 별이 되는 것 
점묘화 
잘 떠나보내기 
정말 아름다운 것의 속성 

글을 닫으며 
마음에 햇살이 어른거리지 않으면 언제나 겨울

관련분야 신착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