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Detail View

Detail View

버드나무는 바람을 즐긴다 : 박종국 제12수필집

Material type
단행본
Personal Author
박종국 朴鐘國
Title Statement
버드나무는 바람을 즐긴다 : 박종국 제12수필집 / 박종국 지음
Publication, Distribution, etc
대전 :   오늘의문학사,   2018  
Physical Medium
246 p. : 삽화 ; 23 cm
Series Statement
문학사랑 수필선 ;132
ISBN
9788956698809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5934030
005 20181220141617
007 ta
008 180313s2018 tjka 000ce kor
020 ▼a 9788956698809 ▼g 03810
035 ▼a (KERIS)BIB000014690124
040 ▼a 211009 ▼c 211009 ▼d 211009
082 0 4 ▼a 895.745 ▼2 23
085 ▼a 897.47 ▼2 DDCK
090 ▼a 897.47 ▼b 박종국 버
100 1 ▼a 박종국 ▼g 朴鐘國
245 1 0 ▼a 버드나무는 바람을 즐긴다 : ▼b 박종국 제12수필집 / ▼d 박종국 지음
260 ▼a 대전 : ▼b 오늘의문학사, ▼c 2018
300 ▼a 246 p. : ▼b 삽화 ; ▼c 23 cm
440 0 0 ▼a 문학사랑 수필선 ; ▼v 132

Holdings Information

No. Location Call Number Accession No. Availability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No. 1 Location Sejong Academic Information Center/Humanities 2/ Call Number 897.47 박종국 버 Accession No. 151339612 Availability Available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C M

Contents information

Book Introduction

박종국의 열두번째 수필집. 충청도의 젖줄이 '금강'의 지류에서부터 금강이 서해바다에 닿기까지의 일체를 수필의 대상으로 삼은 책이다. 박종국 수필가는 충청인의 터전이요, 서정의 보고로서의 금강을 사랑하는 이이다.

박종국의 12번째 수필집 『버드나무는 바람을 즐긴다』는 충청도의 젖줄이 ‘금강’의 지류에서부터 금강이 서해바다에 닿기까지의 일체를 수필의 대상으로 삼은 책이다. 박종국 수필가는 충청인의 터전이요, 서정의 보고로서의 금강을 사랑하는 분이다.

<충청의 젖줄 금강은 천리를 내닫는다. 금강은 전라북도 장수의 신무산(895m) 자락 7부 능선 뜬봉샘에서 발원하여, 진안, 무주, 금산, 영동, 옥천, 보은, 청주, 대전, 세종, 공주, 청양, 부여, 논산, 익산, 군산, 서천 장항까지 397.8km 거리로 장장 천 리 길 큰 강이다. 금강유역의 공주, 부여는 삼국시대 백제의 수도였으며 1,300여 년이 흐른 뒤 다시 세종이 행정수도로 발돋움하고 있다. 그간 산이나 섬에만 관심을 두었다가 우연한 계제에 <비단물결 금강천리 트레킹>을 하면서 금강이 몸살을 앓고 신음하고 있는 것을 보았고 금강을 눈여겨보게 되었다.>고 밝힌다. 금강 주변의 자연과 삶을 수필로 빚어낸다.

‘비단강(錦江 금강)이 궁금하거든, 금강을 어떻게 노래했는가 궁금하거든, 박종국의 12번째 수필집 『버드나무는 바람을 즐긴다』를 읽으면 될 것이다. 축축 늘어진 수양버들도 바람이 불어야 흔들리고, 이 바람을 즐겨야 아름다운 것이다.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Author Introduction

박종국(지은이)

- 충남 아산시 송악면 외암리 출생 - 『오늘의문학』 수필(隨筆) 등단 - 『문예사조』 시(詩)등단 - 『문학사랑』 동시(童詩) 등단 - 한국문인협회 문단정화위원 - 대전문인협회 감사(역임) - 한국수필가협회 회원 - 문학사랑협의회 회장 - 대전펜문학 감사 - 한밭아동문학가협회 부회장 - 세무사 시험 (제18회) 합격 - 수필집 : 『꽃 피니 나무가 보인다』 등 14권 - 시집 : 『섬은 섬을 말하지 않는다』 등 19권 - 동시집 : 『물에 빠진 하늘』 등 4권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Table of Contents

목차
작가의 말 = 4 
금강 = 6 
1부 버드나무는 바람을 즐긴다 
 금강생태계 보고『가시박』 = 15 
 버드나무는 바람을 즐긴다 = 18 
 신성리 갈대밭에서 = 22 
 바다가 된 금강 = 26 
 오늘도 금강은 흐른다 = 30 
 내가 나에게 서비스하는 날 = 34 
 맹꽁이 울음소리 = 39 
 습관도 바뀔 수 있다 = 43 
 서천의 장항에서 = 47 
 버드내서 냇물을 바라보며 = 52 
 질서가 자연을 지킨다 = 57 
2부 자연도 때로는 상처를 입는다 
 자연은 굳이 뽐내지도 감추지도 않는다 = 63 
 자연은 다투지 않는다 = 66 
 마음에 담고 가슴에 담는 자연 = 70 
 자연도 때로는 상처를 입는다 = 73 
 자연의 소리 자연의 표정 = 76 
 자연의 눈치 보기 = 79 
 자연은 기다릴 줄 안다 = 84 
 자연의 길 인간의 길 = 88 
 삶에 멈춤이란 없다 = 91 
 전해 듣는 것과 직접 보는 것은 다르다 = 95 
3부 충청의 젖줄 금강 
 습지와 둠벙과 여울 = 101 
 비단물결 금강천리 = 108 
 금강의 벼룻길 = 113 
 금강의 마실길 = 117 
 백마강과 낙화암 = 123 
 영동의 양산팔경 = 128 
 구수천 천년옛길 = 133 
 성당포구에서 금강하구 = 138 
 금강유역은 삶의 터전이다 = 142 
 금강을 사랑하는 마음 = 145 
 금강이라는 깃발 = 149 
4부 왜 우리만 갖고 그래 
 왜 우리만 갖고 그래 = 155 
 돌아보면 상처투성이다 = 160 
 변하고 바뀌어야 산다 = 164 
 삶은 선택의 길이다 = 168 
 열대야와 새벽길 = 173 
 말복날의 해프닝 = 177 
 입장을 바꾸면 보인다 = 182 
 우산에 대한 갈등 = 186 
 좋은 말 좋은 이름 = 190 
 작아도 모이면 힘이 된다 = 194 
5부 자연은 자연 속에서 자연스럽다 
 자연은 자연 속에서 자연스럽다 = 199 
 한밭벌의 하천들 = 203 
 대청호를 거닐며 = 207 
 대청호도 금강이다 = 210 
 가을 대청호 = 214 
 물은 생명을 보듬는다 = 219 
 물은 흘러야 한다 = 223 
 풀들의 영역다툼 = 227 
 오염원은 어디나 될 수 있다 = 231 
 물 관리의 고민 = 234 
 금강유역의 환경포럼 = 238 
작가 약력 = 243

New Arrivals Books in Related Field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