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Detail View

Detail View

땋은 머리

Material type
단행본
Personal Author
정미진
Title Statement
땋은 머리 / 정미진 지음
Publication, Distribution, etc
서울 :   엣눈북스,   2017  
Physical Medium
54 p. : 삽화 ; 27 cm
ISBN
9791188594016
000 00000cam c2200205 c 4500
001 000045925862
005 20180111140915
007 ta
008 180110s2017 ulka 000c kor
020 ▼a 9791188594016 ▼g 07810
035 ▼a (KERIS)BIB000014647948
040 ▼a 247023 ▼c 247023 ▼d 247023 ▼d 211009
082 0 4 ▼a 895.785 ▼2 23
085 ▼a 897.87 ▼2 DDCK
090 ▼a 897.87 ▼b 정미진 땋
100 1 ▼a 정미진
245 1 0 ▼a 땋은 머리 / ▼d 정미진 지음
260 ▼a 서울 : ▼b 엣눈북스, ▼c 2017
300 ▼a 54 p. : ▼b 삽화 ; ▼c 27 cm

Holdings Information

No. Location Call Number Accession No. Availability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No. 1 Location Sejong Academic Information Center/Humanities 2/ Call Number 897.87 정미진 땋 Accession No. 151338126 Availability Available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C

Contents information

줄거리

할머니 머리 땋아 줘!
이리 와, 우리 강생이.

할머니는 어린 손녀의 머리를 땋아 주며 말한다.
어릴 적 동무와 놀았던 추억, 할아버지를 처음 만났던 순간,
전쟁 통에 살아남으려 버둥대었던 나날.
할머니의 얘기가 익어갈수록 손녀의 머리카락도, 키도 자라난다.

할머니
사는 건 왜 이렇게 힘들까.
아무것도 모르던 어릴 때가 좋았어.
할머니도 다 그만두고 싶을 때 있었어?

할매도 다 때려치뿌고 싶을 때 많았제.
시부모 삼시 세끼 뜨신 밥 차려 내고 무릎 나가도록 쪼그리가 일하고
밤에는 우리 어무이 보고 싶어가 많이 울었다
내가 종년살이하러 이 집 왔나 싶었제

정말?

그때는 그래 살아야 하는 긴 줄 알았다.

할머니와 손녀의 삶이 교차되며 각 세대의 고민과 상처.
그리고 그 사이로 흐르는 마음을 이야기한다.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Book Introduction

세상의 모든 할머니들과 그들의 '똥강생이'들에게 보내는 연서. 할머니가 손녀의 머리를 땋아 주며 나누는 대화를 담은 책이다. 할머니는 자신이 살아온 삶에 대해, 손녀는 자신이 살아갈 삶에 대해 이야기한다. 할머니와 손녀의 삶이 교차되는 구조를 통해 할머니가 살아온 시대와 손녀가 살아온 시대상을 대비시켜 보여 준다.

할머니의 세대에는 역사의 소용돌이 속에서 그야말로 '버텨 왔던' 삶을 손녀의 세대에는 학업, 취업, 결혼과 육아 등 또 다른 전쟁 속에서 '버티는' 삶을 살아간다. 하지만 어떤 삶에도 경중을 따질 수는 없다. 단지 다른 시대를 살아온 만큼 다를 수밖에 없는 고민과 아픔을 같은 눈높이에서 바라볼 뿐이다. 더불어 '버티는 삶'을 살아가는 이 척박한 시대에서 할머니라는 존재가 가지는 온기. 많은 이가 공감하는 그 그리움의 정서를 담았다.

세상의 모든 할머니들과 그들의 ‘똥강생이’들에게 보내는 연서.

이 책은 할머니가 손녀의 머리를 땋아 주며 나누는 대화를 담고 있다.
할머니는 자신이 살아온 삶에 대해, 손녀는 자신이 살아갈 삶에 대해 이야기한다.
할머니와 손녀의 삶이 교차되는 구조를 통해 할머니가 살아온 시대와 손녀가 살아온 시대상을 대비시켜 보여 준다.
할머니의 세대에는 역사의 소용돌이 속에서 그야말로 ‘버텨 왔던’ 삶을
손녀의 세대에는 학업, 취업, 결혼과 육아 등 또 다른 전쟁 속에서 ‘버티는’ 삶을 살아간다.
하지만 어떤 삶에도 경중을 따질 수는 없다. 단지 다른 시대를 살아온 만큼 다를 수밖에 없는 고민과 아픔을 같은 눈높이에서 바라볼 뿐이다.
더불어 ‘버티는 삶’을 살아가는 이 척박한 시대에서 할머니라는 존재가 가지는 온기.
많은 이가 공감하는 그 그리움의 정서를 담았다.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Author Introduction

정미진(지은이)

영화와 애니메이션 시나리오 작가로 활동했다. 지금은 프라하와 서울을 오가며 소규모 출판사 엣눈북스를 운영하고 있다. 장편소설 『뼈』와 『누구나 다 아는, 아무도 모르는』을 썼다. 곧잘 경로를 이탈해 낯선 곳 헤매기를 자처한다. 잘못 들어선 길에서 재밌고, 슬프고, 이상하고, 모호한 이야기들을 만나는 순간, 환희를 느낀다. 인스타그램 @atnoon_studio

배현정(그림)

대학에서 회화를 전공하고 일러스트레이터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순간과 마음을 모아 글을 쓰고 그림을 그립니다. 그동안 그린 책으로는 『황제의 선택』 『그림자 도둑』 『월화수목 그리고 돈요일』 『땋은 머리』 『거꾸로 걸리는 주문』 『생일 축하해요!』 등이 있습니다.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Table of Contents

목차 없는 상품입니다.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New Arrivals Books in Related Fields